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6-01 15:34
[한국사] 고구려가 유주를 점령했던적도 있지않나요?
 글쓴이 : Marauder
조회 : 803  

현재 주류사학들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궁금하네요.

그리고 문헌고증이나 유물같은게 있나요?


그런데 애매한게 만리장성 남쪽을 지배했다고 하는데

제가알기로 원나라때까지 베이징은 관외였거든요.

명나라때 만리장성을 축조하면서 관내가된걸로아는데 제가 잘못아는건가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식민극복 17-06-01 15:40
   
현재 주류사학자들은 일제시대때의 삼국사기불신론을 은근슬쩍 받아들이는거 같습니다.

확실한건 모본왕시절, 태조대왕시절 , 광개토태왕 시절댄 베이징과 유주를 점령한 기록이 있지요

언제 영토를 상실한지는 자세히 알수없지만, 베이징일대를 고구려가 상당히 오랫동안 차지했다고 봅니다.
     
Marauder 17-06-01 15:43
   
유주자사 진의 무덤의 경우 약 370년이라고 하더군요. 그 뒤로 확실히 중국의 땅으로 편입된게 언제인지 궁금하네요.
꼬마러브 17-06-01 18:27
   
북한 덕흥리 고분의 명문에 '유주자사 진'이라는 글씨가 없었다면, 주류사학에서는 낙랑군의 유물로 둔갑했겠죠.

-덧붙여, 유주자사 무덤의 주인이 고구려가 아니라 백제라는 설도 있습니다.
     
목련존자 17-06-02 09:02
   
금년에 강단내 소장 홍위병들이 완장차고 낸 <한구고대사와 유사사학자>인지 먼지 하는 책..
그 책에도 보니까 평양에서 발견된 고분이 3000기라고 그대로 써 놨더군요.
3000기라는 숫자 자체가 전실묘부터 옹관묘까지 다 합산한 숫자인데 말입니다.
세상에 옹관묘를 고분으로 생각하는 상황판단 안되는 인간들이 중국 학계의 주역들이라니 ㅎㄷㄷ
꿈꾸는자 17-06-02 08:18
   
수백년간 존속한 고구려니 시대에 따른 전쟁의 결과로 영토의 증감이 있을겁니다.
빼앗고 뺏기고 다시 되찾고..최전방 국경지대니 이랬겠죠..
페닐 17-06-02 14:17
   
이상한점은
중국이나 일본의 최대영역을 표시할때는 정말 찍고 온것 까지 표시하는데
한국은 상당기간 유지한 것만 인정한다는 점임

한사군을 한국이 만들었다면 국사책에는
'사군을 만들려 했으나 실패했고 그중 낙랑만이 잠시 명맥을 유지했다.'는 정도로 쓰여졌을 것임
 
 
Total 18,35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890
1371 [북한] 자유당 봉준호 감독 축하 격려 어이가.. 뻔뻔하다 과… (1) 돌통 02-14 820
1370 [기타] 할릴없어 죠몽뇌절 헛소리 상대 (3) 상식4 02-22 820
1369 [북한] 재미있는, 구소련의 독특한 스탈린에 대해서.. (2) 돌통 12-08 819
1368 [기타] 이병도, 이홍직 관심병자 05-29 818
1367 [한국사] 개인적으로 부흥카페에서 봤던 가장 상식없던 댓글 (2) Marauder 07-03 818
1366 [북한] 이만갑, 모란봉 문제점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유튜브 … 돌통 01-03 818
1365 [기타] 역사는 자신만 알아서 다가 아닙니다. (11) Marauder 04-20 817
1364 [한국사] 그냥 지우겠습니다... (4) Marauder 06-02 817
1363 [한국사] [역사책 추천]우리시대의 한국 고대사 1,2 (25) mymiky 06-10 817
1362 [한국사] 초록불이 자칭 순교자 코스프레를 하는데 말입니다. (1) 카노 06-24 817
1361 [한국사] 고려 금석문 황제칭호 (1) 인류제국 11-11 817
1360 [한국사] 고구려 영토 추측-지두우의 위치 (3) 남북통일 03-11 817
1359 [한국사] 고려시대에는 백성들도 용과 봉황 무늬를 즐겨 사용… (2) 월하정인 03-03 816
1358 [한국사] 강단 친일파들의 딜레마 (6) 징기스 06-12 816
1357 [한국사] 『한국일보』 조태성? 조선총독부 기레기? (1) 마누시아 07-05 816
1356 [기타] 만약에 이렇게 되면 어떻게 될까요? (3) 두부국 05-21 815
1355 [기타] 지식인이 집중적인 홍보 대상 해달 09-25 815
1354 [한국사] 박창범교수의 동아시아 일식도이야기 (10) 북명 06-09 813
1353 [한국사] 한사군의 영역으로 서로 싸우실 필요 전혀 없습니다 (25) 프로이 06-14 813
1352 [한국사] 유사역사학은 어떻게 대중에게 다가갔는가? (5) 고이왕 06-19 813
1351 [한국사] 모본왕 (1) 인류제국 08-31 813
1350 [한국사] 누구의 눈으로 역사를 보는가에따라 시야가 달라진… (2) 스리랑 01-10 813
1349 [기타] 현대의 주류 한국 고대사는 (3) 관심병자 04-29 812
1348 [한국사] (춘추전국시대) 연나라에 대해서 질문드립니다. (9) 흑요석 06-13 812
1347 [한국사] 이 자료 팩트 체크 좀 부탁드립니다. (6) Nightride 11-21 812
1346 [일본] 야스쿠니 신사에 대한 기초정보와 개인적인 생각 정… history2 04-03 812
1345 [한국사] 2018 년 과제는 지도 제작을 통한 시각적 고찰 (3) 감방친구 12-28 811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