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5-11-06 19:23
[한국사] 식민사학자와 식빠들의 특징
 글쓴이 : 호랑총각
조회 : 1,277  

식민사학자와 식빠들의 특징을 알아봅시다

1. 과정으로 결과를 도출하는 것이 아니라 결과를 정해놓고 과정을 만듬

2. 나름대로 근거를 대며 논리를 펴고 주장을 하지만 그 근거를 뒤져보면 왜곡되어 있거나 동료식민사학자의 추측이거나 꿈에서 본것인 경우가 많음

3. 패거리를 만듬. 주장이 정당하지 않으니 패거리로 정당성 확보하려함

4. 국가와 사회의 발전보다 자신들의 밥그릇과 몸보신이 최우선 과제임

5. 공부를 안함. 중국 일본논문 베끼기 바쁨, 솔직히 무식함

6. 자기들 비판하면 환빠로 몰아 양아치처럼 집단으로 공격해서 매장시킴

7. 토론보다 고소고발을 즐겨함

8. 강자에게는 굽신굽신 약자에게는 성추행

9. 불리한것은 기억을 못함

10. 한마디로 저능한 양아치 이익집단임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검정고무신 15-11-06 20:19
   
굿..
냠냠돌이 15-11-06 20:21
   
하나 더있어요 대본없으면 말 못해요 꼭 대본 만들어와서 대본보고 이야기 하지요
넷상에서는 나무위키나 초록불블로그 안보고 대답 항수있는 능력 떨어진다는 ㅎㅎ
     
냠냠돌이 15-11-06 20:24
   
또 있네요 언제나 자기가 정도라고 위선 떨지요 앞뒤 전개하는 논리가 서로 모순되는데도
논리적이다고 착각을 하지요 상대한테는 매너거리는데 알고보면 자기행동에 비매너는
전혀 못봄
카노 15-11-06 20:29
   
조폭들과 다를바가 없는 아니 더 악랄한 것들이죠.
자기들 학문권력을 지키위해 다른 주장을 하는 자들에게 집단과 권력의 힘으로 온갖 박해와 모략과 욕설과 비방을 서슴치않고 무식하고 아는 것은 하나도 없고
방각 15-11-06 20:51
   
인터넷의 익명게시판에서만 망상의 나래를 펼 수밖에 없는 환빠들의 한맺힌 넋두리군요. 마음이 아픕니다. ㅜㅜ

어차피 세상의 전면에서 역사학을 이끄는 강단사학자들에 대한 질시와 부러움이 얼마나 컷으면 이렇게까지 한맺힌 원망을 늘어놓는지 안타깝네요.

환빠들도 공부 열심히 해서 사학의 전면에 나서보길 바랍니다.

환빠들이 세상에 나타난지 한세대가 지났는데 어떻게 30년이 지난 아직도 인터넷상의 익명게시판에서만 어그로를 끄는지 보고 있자니 눈물이 납니다. ㅜㅜ
     
막걸리한잔 15-11-06 21:18
   
본인이 뜨끔 하셨나요????
환빠???여기서 누가 환빠 같은 주장을 할까요????
그냥 기본을 이야기 해도 환빠 환빠 찾는 사람들은 도대체 어디나라 사람일까요????
     
카노 15-11-06 21:53
   
저글의 6번에 해당되네요.
여기에서는 소수지만
왜나라호빗 15-11-06 21:13
   
환단고기 아예 배제해도 환단고기만 외치는 그들?
딸기색문어 15-11-06 21:29
   
친일 식민사학자들에게 박해 받아 쫓겨나고, 쫓겨나 정착한 홈그라운드에서 분을 표출하던 말던 무슨 소리를 못하겠습니까? 저는 화교도 아니고, 가증스러운 일뽕 또한 아니며 초록불과 오유 역게에 관심도 없는 오직 우리 나라 사랑 애국자 입니다.
꿈꾸는자 15-11-06 21:42
   
발제자글 동감^^
호랑총각 15-11-06 22:02
   
식빠들이 날이 갈수록 아둔해지죠. 뭔 소리를 들어도 정신승리시전과 환단어버버시전 밖에 못하네요
차세대 세련된 식빠가 나올때 됐는데 얘들은 저능해서 그런지 도대체가 발전이 없네요.
Windrider 15-11-06 22:50
   
소름돋을정도로 정확한 글입니다. 추천이 없는게 아쉽네요.
 
 
Total 4,1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4 [한국사] 얼마나 더 그들에게 세뇌당해야 하나?? (2) 스리랑 11-15 1773
63 [한국사] 한국인이 백인이니 프리기아니 하는 잡설때문에 가… (11) 한량011 11-15 2925
62 [한국사] 부례구야국의 동진·설화·관모와 부여의 기원 (6부) (5) 비좀와라 11-14 1991
61 [한국사] 부여의 출자에 대한 <삼국지 한전>분석 (5부) 비좀와라 11-14 1432
60 [한국사] 갈석의 위치로 본 부여는 산서성 북부 (4부) 비좀와라 11-14 1628
59 [한국사] 사서 분석을 통한 고죽과 부여의 위치 비정 (3부) 비좀와라 11-14 1226
58 [한국사] 부여 관련사서 및 언어적 관련성 검토 (2부) 비좀와라 11-14 1160
57 [한국사] 부여의 기원과 도읍지 비정에 관한 연구 (1부) 비좀와라 11-14 1504
56 [한국사] 한반도 민족의 백인 학설 ?? (17) 비좀와라 11-14 5047
55 [한국사] 지금까지 대한민국의 역사가 올바로 자리잡지 못한 … (1) 스리랑 11-14 1532
54 [한국사] 국회에서 한국 상고사 대토론회가 벌어지네요. (11) 카노 11-13 2974
53 [한국사] 타자의 눈으로 본 한국사 (4) 스리랑 11-13 2721
52 [한국사] 육군훈련소 04년도에 입소해서 신교대 교육받을때 썰… (4) 패닉호랭이 11-13 2546
51 [한국사] 고명하신 주류사학님들 국정교과서 고대사부분은 … 한량011 11-13 1115
50 [한국사] 긍정의 역사관과 환단고기 (5) 재래식된장 11-13 1516
49 [한국사] EBS 교육방송에서 나온 한민족과 말갈의 계통도 (7) 카노 11-12 2243
48 [한국사] 낙랑군이 평양에 있으면서 선진문물의 창구라고? (6) 카노 11-12 2095
47 [한국사] 역사스페셜 대가야 백두대간을 넘다 호랭이해 11-12 1111
46 [한국사] 민족주의에 대한 좋은 정보입니다.(이화여대 강철구… (2) 스리랑 11-12 1491
45 [한국사] 조선 개국공신 퉁두란 그는 누구인가? (2) 비좀와라 11-11 3530
44 [한국사] 한국인들은 왜 고구려에 그토록 열광할까? (8) 한량011 11-10 1910
43 [한국사] 이제와서 고구려 고조선이 뭔 상관이냐구? (11) 한량011 11-09 1666
42 [한국사] 고구려와 고조선이 이제와서 무슨 의미냐고요? (8) 청춘시대 11-09 1576
41 [한국사] 1) 여야 국회의원들이 이런 사실들을 알고나 계실까?? (2) 스리랑 11-09 1935
40 [한국사] (국정화) 친일파들이 건국절에 목숨거는 이유 (7) 환빠식민빠 11-09 1493
39 [한국사] 삼국이 고조선의 후예라는 증거와 고조선의 정확한 … (4) 꿈꾸는자 11-09 1755
38 [한국사] 역사스페셜에 나오는 삼국의 언어정리... (9) 꿈꾸는자 11-08 1844
 <  151  152  153  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