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5-06-04 00:46
[기타] 땜남님의 글을에 대해서...
 글쓴이 : 철부지
조회 : 1,081  

땜남 님의 잘읽었습니다 지금의 대국굴기를 외치는 중국에대해 경계하는 것은 다 같습니다
그러므로 안보라는 담론도 더욱이중요합니다.
그러나 안보라는 담론만을 딱 데어내어 그거 하나로 중국과 척'을 질수는 없다 생각합니다
그렇다면 한국은 진작 한미일 삼각동맹 일원이 되었어야죠 지금 미국과 일본의 관계는 전략적 동맹
그 이상으로 가까워저 있습니다 오히려 한미일 삼각동맹은 안된다 라고 역설한게 한국 정부죠 왜냐하면
현 정부는 보수 강경대북을 외치고 있더라도 헌법에 명시된 평화통일이 기본골자입니다 그것을 준수하는 것이구요.
 
만약 한미일 삼각동맹 체제안에서 통일은 더 멀어지고 우리가 의도한것과 달리 북한과 중,러가 연대할 가능성이 많습니다 그러므로 신냉전체제가 동아시아에서 다시 재현될 가능성이 많죠.
우선 러시아가 북한의 관계에서 소원해젔다 해도 러시아는 동북아에서 무시하지 못하는 존재죠
러시아같은 경우 일본과 쿠릴열도 분쟁이 아직 매듭지지 않은 상황입니다.
일본은 그런데로 쿠릴열도를 자국영토로 주장해도 러시아에게 직접적으로 압박을 가하지는 않죠
그러나 일본은 중국과 남사군도 영해에서 극한 대립을 가고있는 형국이고 미국도 일본의 편에 서서 연일
중국을 경고하고있습니다 그러나 중국은 일본과 영토분쟁에 제 삼자는 끼지말라 아시아 경찰국가가 재판관이 되려하면 그것은 큰 파국을 맞이할것이다' 미국에 경고하고있죠.
 
일본이 이렇듯 한국 정부보다 일본정부가 중국에 행보에 제동을 걸고 강력하게 대처하는 이면에는
군사 강대국 미국이 뒤에 받처주기 때문입니다 그러기에 더욱더 일본은 중국에 대해 강경한 입장을 취할수있는 것이죠 거기에 역사적으로나 심리적으로 일본은 중국을 혐오하는 이상의 두려움을 가질수밖에 없죠 그것은 일본제국주의 자기들 과거 만행의 대한 두려움의 기반한것이니까요.
만약 일본이 미국의 등에 엎고 쿠릴열도를 분쟁화 한다 처보세요 일본은 탄탄한 배경을 삼으면 으래 그들은 자기들 이익하에 움직였으니 러시아를 분명 걸고 넘어질것입니다.
그렇다면 한반도는 열강들의 각축장이 될것입니다.
 
문제는 '북한'이 문제인데 한국은 미국의 안보그늘에서 북한의 도발을 견제할수있지만  중국과 러시아 그리고 일본,미국 이런 강대국들의 이해관계에서 북한 문제가 따로 분리될수 없다는 것입니다.
통일문제에서 동북아시아에서 긴장관계를 조성하는 당사자들이 '남북한의 통일문제가 있으니 분리해서 긴장관계를 조성하자'고 할리 만무하죠, 동북아시아에서 북한의 문제는 우리 한국의 문제만으로 소급되게 아니라 동아시아 지축의 변화를 몰고올 하나의 거대한 심지 역활을 할수있다는 것입니다.
북한이라는 세습독재국가 그자체로서의 존재감의 문제가 아닌 그옆에 외교와 동맹 지역적 고려라는 전략적
체스판에 한가운데 있는것이죠
 
여기에 한국도 포함되겠죠 한미일 삼각동맹이 안들면 되지 않느냐 하는데, 이미 한국 정부는 중국을 견제하기위해 한미일 집단안보체제에 가입하라고 압박하고있는 실정이며 여기에 '사드'문제가 상징으로 떠오른것이죠 그러나 한국정부는 한미일 집단안보체제보다 좁은 의미에서 북한제제 측면에서 미국에게 집중해달라요구하는게 현상황입니다.
 
한국 정부는 누구의 편이되서 '중국'을 견제하기 싫으며, 우리는 동북 아시아 평화적입장을 견지하고 누구의 이익을 위해 행동하지않겠다는 것이죠 다만 한국은 미국과 혈맹이므로 미국은 북한에대한 안보의 그늘이 되어 달라는게 형국이죠 미국이 바라보는 동북아시아 전략과
한국 정부의 동아시아 전략은 애초 목적이 맞지가 않다는것이죠
우린 강대국의 힘 싸움에 휘말리지 않겠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미국이나 중국이란 두 나라는 동북아시아 전체의 전략판을 휘저어놓을수 있는 국가이고, 한국 정부의 동아시아가 급격하게 돌아가는데 현재를 소박하게 생각한다는 것입니다
이미 한미일 삼각에서 한국은 제외됬고 미일 동맹체제가 형성되었죠 우리는 일본처럼 안보만을 위해
리스크를 감당하고 미국이라는 듬직안 우방국에 올인하는거 좋아 보일수는 있습니다 그러나 한국은 일본
과 달리 파우스트식의 논리처럼  행동할수 없다는 것입니다
 
위에 북한이라는 국가가 있지만 동아시아에서 화근은 북한이고 고구마 줄기처럼 엉켜있기때문입니다.
그리고 제가 중국이 강국으로 우똑솟으면 한국을 침략할거라 하는데 저는 그렇게 생각할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저는 다르게 보입니다 대국굴기가 영토확장이나 19세기말의 식민지배의 확장논리라면 저도 중국을
적대 할것입니다.
 
그러나 지금은 21세기이고 미국의 세계지배안에 포섭되있으면서 자유와 평등 그리고 자본주의체제안에 종속되서 성장을 해온게 한국입니다.
그렇다면 만약 강대국이 되면 중국은 무엇을 할까요? 미국이 했던 동북아시아의 자국의 이념적 지평을 확대하는 것이겠죠 미국과 다른것 말입니다 그것의 성격에따라 한국에 이로운가, 해로운가는 우리의 행동여하에 달려있다 봅니다.
 
절대 우리는 어느 양쪽에 어느하나에 올인해서 운명을 걸수는 없습니다 때가되면 언제나 역사적으로 강대국이 일어섯고 분명한것은 시대가 바뀌어도 멈춰버린 생각과 고집떼문 곤란을 겪었으면 겪었지 한국은 역사의 진통아래 질서에 순응하고 번창했습니다.
그러나 지금은 경제적 문화적으로 번창해서 민족적 자긍심이 강하죠 좋은 현상이지만 현실이 그 자존심을 뒷받침할수있는가는 다른문제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부르르르 15-06-04 02:42
   
이젠 가생이에서 중일전쟁?
     
오투비 15-06-04 03:58
   
?? 난독인증 잼 ㅎㅎ
          
부르르르 15-06-04 10:08
   
센스없긴.....
미신타파 15-06-04 11:01
   
한국 하고 중국이 전쟁하면 한국이 중국을 충분히 점령하고도 남을 텐데요
 
 
Total 19,4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0870
2203 [기타] 진나라의 궁전 아방궁 (1) 응룡 04-12 1096
2202 [세계사] 홍산문화(紅山文化) 총정리 - 홍산문화 연구사(硏究… (1) 야요이 05-22 1096
2201 [한국사] 정여립에 대한 견해를 듣고 싶네요. (2) 인왕 08-31 1095
2200 [한국사] 식민사학자들이라고 욕하지만 사실 해외에 나가게되… (6) Marauder 06-12 1095
2199 [한국사] 국민의 혈세를 받아먹으며 식민사관을 주입시키고 … 스리랑 02-10 1095
2198 [중국] 장건의 서역원정 (1) 레스토랑스 10-17 1095
2197 [기타] 구려~단군 관심병자 05-30 1094
2196 [한국사] 패수(浿水)의 위치에 대한 여러 학설소개 징기스 07-26 1094
2195 [한국사] (잡설) 옥저 동쪽의 신비한 섬나라 이야기 꼬마러브 08-05 1094
2194 [한국사] 조선시대 최고의 비선실세 (1) 레스토랑스 11-12 1094
2193 [한국사] 한사군은 중국이 통치하던 지역이 아닙니다.... (12) 타이치맨 12-22 1094
2192 [북한] 북한은 광복을 '쟁취'했다는 이유는.? 05편. 돌통 06-07 1094
2191 [중국] 근대 청은 조선의 근대화를 가로막은 최악의 왕조 (5) 사랑하며 11-03 1094
2190 [한국사] 고려 전기의 서북 국경에 대한 재고 필요 마누시아 06-02 1093
2189 [한국사] 대한민국의 역사관을 묻는다 (이민화 kaist 초빙교수) (9) 마누시아 06-11 1093
2188 [중국] 당의 경제외교 1 history2 04-06 1093
2187 [한국사] 『청구영언(1728)』 BTSv 02-04 1093
2186 [기타] 두음 법칙을 거부하는 이유 (11) 위구르 03-25 1093
2185 [기타] 역사는 자신만 알아서 다가 아닙니다. (11) Marauder 04-20 1092
2184 [한국사] 압록과 요수 관련 사서 기록 종합 (3) 감방친구 11-08 1092
2183 [일본] 이쯤되면 무서워지네요. 저 도넘은 타국에 대한 광기… (16) 연개소문킹 02-19 1092
2182 [기타] 세계 각국의 헌법 제1조문 (2) 고이왕 05-13 1092
2181 [한국사] 요동에서 철령까지 70참은 무엇인가? (3부) , (8) 보리스진 09-14 1092
2180 [기타] 몽골기병 전술 (1) 관심병자 07-16 1091
2179 [한국사] 중화인민공화국의 관점으로 보는 요서(遼西)의 위치. 현조 09-09 1091
2178 [한국사] 낙랑군 치소와 고려 서경 (6) 감방친구 02-17 1091
2177 [한국사] 잘못알고 있던 내원성來遠城과 보주保州와 압록강 (4) 히스토리2 04-26 1091
 <  631  632  633  634  635  636  637  638  639  6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