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29 07:38
제2의 광우병 파동 오나? - 한국, 인간광우병 의심환자 급증
 글쓴이 : 유전
조회 : 787  



기사의 복붙을 막아놓아서 아래 사진파일로 일부만 대체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상단의 링크 크릭.

Screenshot 2019-11-29 at 07.16.34.jpg

유전: 1차 광우병 파동 때 인간광우병 의심환자 중 양성반응이 나올 경우 입법조치를 해서라도 강제적인 부검을 실시하여 살아남은 후세들에게라도 그 위험성을 알려야 함에도 그당시 정권의 비호 아래 결국 소고기 수입이 되었고 그 여파가 지금 나오고 있다고 봅니다. 필자는 그 당시에도 상당한 근거를 가지고 경고했고 주변인들에게 소고기는 가급적 먹지 말것을 권유했는데 점차 흐지부지 되고 말았네요. 


"유전2008. 6. 27. 9:38:내가 인간광우병에 대하여 또 변형 프리온 물질을 공부하고 나서 뇌에

구멍이 생기는 현상을 익히 설명할 수 있었으나 한가지 이해할 수 없는 내용

이 바로 위 내용의 글에 있었습니다. "소화가 되지 않는데 어떻게 발병이 되

느냐" 의 문제입니다. 소화가 되어 흡수 되었다면 그 물질은 발병을 일으키기

어렵습니다. 몸에서 정상적인 경로로 받아 들일 수 있는 물질이라면 그에 대

한 부작용도 이겨 낼 수 있는 몸의 작용이 또 있기 마련입니다. 그런데 "몇몇

매커니즘에 의해 혈관으로 흡수가 됩니다" 혈관에 직접 들어간다는 글을 보고

 이제야 이해를 할 수 있었습니다. 즉, 구강을 통하여 항문으로 빠져 나오기

까지 분쇄된 변형 프리온 물질이 상처난 혈관을 통하여 같은 단백질로 인식하

고 혈관에 흡수된다면 이것은 병이 됩니다."


그 당시의 가장 핵심적인 발병 원인을 썼던 글인데 인간의 단백질이 아닌 변형된 소의 뻣뻣한 프리온 단백질이 상처난 혈관을 통해 인체에 들어왔을 때 그 단백질을 인간의 단백질로 몸 스스로 인식하게 되면 그것과 조화를 이뤄가는 과정에서 너무 강직하고 뻣뻣한 변형단백질에 맞춰 인간의 단백질이 가장 많은 뇌부분과 연동되어 서서히 변형을 일으키게 됩니다. 소의 변형단백질과 같이 인간 뇌의 부드러운 조직 자체가 뻣뻣하게 되면서 근육화 되다가 결국 뇌 전체에 구멍이 뚫리는 현상으로 진행되어 죽게 되는 것이죠.


(위 기사에서) "뇌척수액 단백질 검사에서 2017년 검사 건수가 98건 중 양성판정 건수가 81건(40.9%) 2019년 9월 163건 중 75건(46%)이며 전체 치매 환자수도 급증하고 있어 2020년 84만 명, 2030년 127만 명으로 예상되고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유전 19-11-29 07:54
   
http://www.gasengi.com/main/board.php?bo_table=religion&wr_id=52203

개구충제로 암치료가 되는 결정적 이유
Tenchu 19-11-29 09:58
   
에휴 저렇게 무식하니 광우뻥에 선동됐었지..ㅉㅉㅉ
     
으하하 19-11-29 11:05
   
아직도 광우뻥타령하는 니 대가리가 더 무식한듯
          
Tenchu 19-11-29 12:21
   
고대로 반사 ㅉㅉ 아직도 광우병운운하는 사람들 데려다가 뇌구조를 조사해봐야할듯 ㅉㅉ
서실 19-11-29 11:18
   
아직도 광우뻥 주장하는 것들 많은데......명바기가 미국쇠고기 사오려할 때 광우병이 문제되자 광우병 주장하는 사람들 빨갱이로 몰면서 광우뻥을 들먹였음.
광우병의 발병과 전파경로까지 확인된 사안임. 아직도 뻥 운운하는 사람들....의도가 있거나 가짜 뉴스에 현혹된 것이거나 둘 중 하나임.
     
bf109 19-11-30 02:06
   
사실 관계부터 확실히 알고 가세요.
광우뻥 소고기는 맹박이가 아니라 노무현 정권 막바지에 추진된 겁니다.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0364871&plink=OLDURL
bf109 19-11-30 02:05
   
에라이 퉤. 광우뻥 가지고 이딴 식으로 헛소리 지껄이네.
 
 
Total 179,34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22666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48519
179345 2끼 유일구화 06:05 21
179344 똑똑한 착한 형들 도와줘요~ (3) 사장 03:06 178
179343 오세훈, 파이팅! (2) sangun92 00:27 701
179342 문재인과 민주당을 도와주는 벌레들. (1) 호태천황 00:25 480
179341 이번 우한 바이러스 제대로 못막으면 (24) 밍구리 01-26 814
179340 정치집단 종양일보 타이틀 수준. ㅋㅋ (4) 소투킹 01-26 741
179339 일본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4번째 감염자..우한 출신 여… (3) 막둥이 01-26 516
179338 의협 "최악의 경우 中으로부터의 전면적인 입국 금지 조… (3) 막둥이 01-26 747
179337 만 18세의 첫 투표..23만 명이 수도권, 표심은? (1) 막둥이 01-26 260
179336 "韓 아프리카돼지열병 잘 막았다..전 세계가 인정" (2) 막둥이 01-26 492
179335 중국서 오는 모든 입국자 '건강상태질문서' 제출 … (15) 막둥이 01-26 335
179334 일본도 희망자들 우한서 전세기로 수송 고려중 (10) 너를나를 01-26 245
179333 [날씨] 연휴 마지막 날, 전국 눈·비..많은 곳 150mm↑ (3) 막둥이 01-26 154
179332 총선다가오니 아주 개판이네요. (5) 네리아스 01-26 355
179331 월급 오르고 패딩에 스마트폰..확 달라진 요즘 군대 (5) 막둥이 01-26 247
179330 이낙연 전총리허고 서울시장이 공항나가라고? (1) 막둥이 01-26 244
179329 내생각엔, 대통령, 박원순,이낙연 공항가서 당분간 체열… (8) 조지아나 01-26 341
179328 [김동욱의 일본경제 워치] 갈수록 커지는 도시바 자회사… (1) 막둥이 01-26 258
179327 민주 "설 민심, 4월 총선서 수구퇴행세력 한국당 심판하… (4) 막둥이 01-26 299
179326 영국, 자국민 철수 위해 우한에 전세기 투입 검토 (8) 막둥이 01-26 236
179325 의사협회 "'우한 폐렴' 확산..최근 입국자 전수조… (3) 막둥이 01-26 315
179324 [일문일답]질병관리본부 "'우한폐렴' 유입 증가할… (3) 막둥이 01-26 206
179323 한기호 예전발언 (2) 너를나를 01-26 225
179322 민경욱, 우한폐렴에 메르스 소환 "너희들처럼 역병 정치… (12) 너를나를 01-26 563
179321 CNN 기레기 씨끼들..ㅋㅋㅋ 막둥이 01-26 64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