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16 18:06
악의신.이오시프 스탈린.독재의 최고봉.14편.
 글쓴이 : 돌통
조회 : 79  

그럼..   제 2차 세계대전에 대해서 알아보자..

 

 

당시 소련의 실태는 동물농장에서 비판되기도 했다. 스탈린의 의심과 불안이 소련 사회의 구석구석을 지배하였고 대숙청이라는 사상 최대의 마녀사냥을 발생시킨다.(실제로 이에 대해 그의 딸은 "아버지는 어디에서든 적을 찾아내려 했으며 고독감과 절망감으로 가득한 탄압 매니아였다." 라고 술회하고 있다.)  

 

실제로 러시아 역사학자들은 스탈린 집권기를 공식적으로 대공포(大恐怖)기로 정의하고 있을 정도. 동물농장과 1984의 저자인 조지 오웰은 사회주의 사상을 가졌음에도 스탈린과 소련식 정책을 증오하며 그들을 신랄하게 까는 저 두 책을 썼다.

 

이에 관해선 스페인 내전 당시 공화파 내의 트로츠키주의자(POUM)들을 박멸시키기 위하여 NKVD로 하여금 스탈린주의자(PCE)를 부추겨 공화파를 후원하긴커녕 분열을 조장했다는 이유도 있는데, 당시 오웰은 스페인 내전에 참전 중이었다.



제 2차 세계 대전이 발발하기 직전 스탈린은 나치 독일과 독소 불가침 조약을 맺고, 개전 이후 독일과 함께 폴란드를 사이좋게 갈라먹었다. 그러나 애초부터 서로가 서로를 믿지 않았던 조약은 언제 무너질지 모를 일이었다.

 

소련도 언젠가 독일이 뒤통수를 후려칠 것을 예상하고 있었고, 때문에 1939년의 폴란드 분할 이후 새로운 독일소련 국경선에 "스탈린 라인"이라는 방어선을 건설하라고 명령한다. 다만 그 방어선이 이전의 소련폴란드 국경선에 있었던 방어선을 뜯어다가(…) 만들려고 한 병크가 문제였다.



나중에 스탈린이 죽고 난 후에 니키타 흐루쇼프의 발언 중에는, "우리는 스탈린 덕분에 이긴 것이 아니라, 스탈린이 있었는데도 불구하고 이긴 것이다." 라는 것이 있다. 다만, 흐루쇼프의 평가는 전쟁 지휘에 대한 부분에 한정해서 본다면 맞을지 몰라도 스탈린의 공업화 정책이 아니었다면 소련이 독소전에서 이기지 못했을 거라는 사실을 고려하지 않은 이야기라고 봐야 한다.



이 무렵 코민테른을 통해 중국 혁명에 깊숙히 개입했으며 중국 공산당에게 오랫동안 중국 국민당과의 국공합잡을 유지하라고 교시했다. 하지만 장기적으로는 장제스를 비롯한 국민당 우파들을 숙청하고 국민당을 공산화할 계획을 가지고 있었으나 4.12 상하이 쿠테타가 일어나면서 틀어졌다.

 

이후 갑작스럽게 중국 공산당의 무력봉기를 지시하면서 노선을 거꾸로 뒤집었으나 그의 지시에 따라 이뤄진 취추바이 노선은 처참하게 실패했고 이후 리리싼 노선 역시 마찬가지였으나 스탈린은 중국인 공산주의자들이 좌경모험주의를 범한 것이라고 뒤집어 씌워 그들을 숙청했다.



1929년에는 중동로 사건, 봉소전쟁을 통해 장쇠량과도 부딪혔으나 정작 승리를 거둔 바실리 블류헤류를 대숙청 중에 가차없이 숙청해버렸다.

 

 

   끝.  제 15편에서 계속~~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74,92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19092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32402
174870 "막을 방법이 없다" 절감한 한국당..장외투쟁론 확산 (2) 소음측정기 12-12 536
174869 시간끌다 패싱당한 한국당, 책임론 칼끝은 황교안? (4) 소음측정기 12-12 499
174868 왜구당 벌러지들 밤낮으로 조뺑이 까도 ㅋㅋㅋㅋㅋ bts4ever 12-12 201
174867 (속보) 조국가족 무혐의로 끝날 듯 (7) bts4ever 12-12 1201
174866 조국 구속 피하기 어려울 듯 (12) OOOO문 12-12 724
174865 [속보] 한국당 지지율, 29.3%…3개월만에 20%대로 하락 (9) 초록바다 12-12 764
174864 박지원 567억, 황주홍 276억, 조배숙 56억… '4+1 선물… (3) OOOO문 12-12 346
174863 구속 뒤 입 연 유재수 “친문 3명에 감찰 중단 요청” 진… (2) OOOO문 12-12 349
174862 양아치 같은 자한당 김재원 (4) 무덤지기 12-12 423
174861 “정경심 공소장 변경 불허는 중대한 위법” (9) OOOO문 12-12 398
174860 알바가 빨아주는 정경심영장 태클건 판사정체 (2) 무덤지기 12-12 488
174859 지랄염병 이라는 말. (6) 별명11 12-12 314
174858 이언주tv 신인균 대표_ 北 서울 불바다 ? 크게 걱정 안해… (3) 조지아나 12-12 564
174857 공군, 北이 두려워하는 F-35A로 ICBM 가상 타격하는 영상 공… (1) 조지아나 12-12 481
174856 공지영이 반대하는,,총리임명 강행 청와대~ 정세균 (ft.유… (13) 조지아나 12-12 1219
174855 홍적욱 딸 LSD 3KG 집유가 가져올 후폭풍~ (16) 보혜 12-12 1404
174854 자칭 보수에게 몰락의 시간이 다가오고 있다 (8) 초록바다 12-12 797
174853 왜좃들은 좃쭝똥 채널A같은 종편만 보니 대굴빡이 점점 … (5) bts4ever 12-11 420
174852 기밀 노출-자한당의 선거 전략 실패 (4) 초록바다 12-11 705
174851 [채널A] 경찰 선거개입 의심되는 전울산시장 고발장? 건… (13) 조지아나 12-11 360
174850 (청와대발) 소방 항공 대원들에 대한 합동 영결식 (1) 2019사역자 12-11 197
174849 전광훈 “헌금 운용 방법, 황교안 장로가 알려줬다” (3) 초록바다 12-11 427
174848 [채널A] 송병기 청와대 하명으로 첩보문건 전달 ....... ? (3) 조지아나 12-11 236
174847 한 소방관의 트윗 글 2019사역자 12-11 454
174846 "국X 등장"..나경원에 고소당한 누리꾼, 검찰 "불기소 처… (4) bts4ever 12-11 66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