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16 18:06
악의신.이오시프 스탈린.독재의 최고봉.14편.
 글쓴이 : 돌통
조회 : 142  

그럼..   제 2차 세계대전에 대해서 알아보자..

 

 

당시 소련의 실태는 동물농장에서 비판되기도 했다. 스탈린의 의심과 불안이 소련 사회의 구석구석을 지배하였고 대숙청이라는 사상 최대의 마녀사냥을 발생시킨다.(실제로 이에 대해 그의 딸은 "아버지는 어디에서든 적을 찾아내려 했으며 고독감과 절망감으로 가득한 탄압 매니아였다." 라고 술회하고 있다.)  

 

실제로 러시아 역사학자들은 스탈린 집권기를 공식적으로 대공포(大恐怖)기로 정의하고 있을 정도. 동물농장과 1984의 저자인 조지 오웰은 사회주의 사상을 가졌음에도 스탈린과 소련식 정책을 증오하며 그들을 신랄하게 까는 저 두 책을 썼다.

 

이에 관해선 스페인 내전 당시 공화파 내의 트로츠키주의자(POUM)들을 박멸시키기 위하여 NKVD로 하여금 스탈린주의자(PCE)를 부추겨 공화파를 후원하긴커녕 분열을 조장했다는 이유도 있는데, 당시 오웰은 스페인 내전에 참전 중이었다.



제 2차 세계 대전이 발발하기 직전 스탈린은 나치 독일과 독소 불가침 조약을 맺고, 개전 이후 독일과 함께 폴란드를 사이좋게 갈라먹었다. 그러나 애초부터 서로가 서로를 믿지 않았던 조약은 언제 무너질지 모를 일이었다.

 

소련도 언젠가 독일이 뒤통수를 후려칠 것을 예상하고 있었고, 때문에 1939년의 폴란드 분할 이후 새로운 독일소련 국경선에 "스탈린 라인"이라는 방어선을 건설하라고 명령한다. 다만 그 방어선이 이전의 소련폴란드 국경선에 있었던 방어선을 뜯어다가(…) 만들려고 한 병크가 문제였다.



나중에 스탈린이 죽고 난 후에 니키타 흐루쇼프의 발언 중에는, "우리는 스탈린 덕분에 이긴 것이 아니라, 스탈린이 있었는데도 불구하고 이긴 것이다." 라는 것이 있다. 다만, 흐루쇼프의 평가는 전쟁 지휘에 대한 부분에 한정해서 본다면 맞을지 몰라도 스탈린의 공업화 정책이 아니었다면 소련이 독소전에서 이기지 못했을 거라는 사실을 고려하지 않은 이야기라고 봐야 한다.



이 무렵 코민테른을 통해 중국 혁명에 깊숙히 개입했으며 중국 공산당에게 오랫동안 중국 국민당과의 국공합잡을 유지하라고 교시했다. 하지만 장기적으로는 장제스를 비롯한 국민당 우파들을 숙청하고 국민당을 공산화할 계획을 가지고 있었으나 4.12 상하이 쿠테타가 일어나면서 틀어졌다.

 

이후 갑작스럽게 중국 공산당의 무력봉기를 지시하면서 노선을 거꾸로 뒤집었으나 그의 지시에 따라 이뤄진 취추바이 노선은 처참하게 실패했고 이후 리리싼 노선 역시 마찬가지였으나 스탈린은 중국인 공산주의자들이 좌경모험주의를 범한 것이라고 뒤집어 씌워 그들을 숙청했다.



1929년에는 중동로 사건, 봉소전쟁을 통해 장쇠량과도 부딪혔으나 정작 승리를 거둔 바실리 블류헤류를 대숙청 중에 가차없이 숙청해버렸다.

 

 

   끝.  제 15편에서 계속~~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200,83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27570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63793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21668
200779 근데 윤석열이 대통령이 되면 (3) 포스원11 12-04 274
200778 이제 보수는 비주류 (3) 그레고리팍 12-04 199
200777 [단독]김봉현 "검사 아우님과 골프 한번"..접대자리 없다… 포스원11 12-04 344
200776 문재인정부 공수처 출범으로 왜구들과 완전결별선택 아차산의별 12-04 159
200775 秋측근들과 尹몰아내기 논의? 이용구 톡방 '이종근2&#… (3) magic 12-04 165
200774 떠나가는 민심 (14) 달의몰락 12-04 319
200773 윤석열을 지키는 평검사들에게 묻고 싶네요 (5) 포스원11 12-04 326
200772 판사불법사찰은 공수처출범의 " 신의한수 " (11) 아차산의별 12-04 330
200771 검찰개혁/공수처 성공한 정부가 없었습니다 (9) 포스원11 12-04 256
200770 대만이 방역 잘했다고??? (6) 강탱구리 12-04 415
200769 안철수 "윤석열 징계위는 마녀재판… " (3) 고구려거련 12-04 237
200768 검사 징계법 위헌소송이라는게 뭐임? (16) 나루터기 12-04 288
200767 추미애가 너무 커지는 이 구도도 솔직히 마음에 들지는 … (8) 보혜 12-04 291
200766 신임 국토부 장관 (펌) (4) 강탱구리 12-04 337
200765 검찰개혁의 시작은 공수처인데 ㅋㅋㅋ (5) 포스원11 12-04 240
200764 [박원순] 고소인에 대한 반박 증거 공개 (대화내역 캡처) (4) 강탱구리 12-04 299
200763 유윤석과 추미애...... 강탱구리 12-04 169
200762 윤썩열 헌법소원 !!!!! (2) 그레고리팍 12-04 271
200761 윤석열 지지자들이 모르는거 (4) 포스원11 12-04 335
200760 과거 추미애의 행적 (17) 빠샤샤샤샤 12-04 252
200759 지금 상황이 실제상황 ? (2) 빙어사냥 12-04 244
200758 전우용 / 복합기 임대료 (2) 강탱구리 12-04 319
200757 윤석열이 살아 남는법 (6) 포스원11 12-04 282
200756 윤석열 총장 관련 문자 확인하는 이용구 법무부 차관 (3) 강탱구리 12-04 367
200755 토왜베충이들이 똥꾸녁 처빠는 애들 다 깜방 ㅋㅋㅋㅋㅋ (30) 냐웅이앞발 12-04 36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