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16 12:24
3명이 16명을..北 어선 엽기살인 8가지 미스터리
 글쓴이 : 코우스
조회 : 410  

https://news.v.daum.net/v/20191110063102556

제대로 된 조사를 했나 - 정부, 혈흔감식 안하고 소독


정부 중앙합동조사본부가 이들의 혐의를 제대로 조사하고 입증했는지 여부도 쟁점이다. 북한 어선이 지난 2일 오전 우리 군에 나포됐을 당시는 범행도구와 시신이 모두 바다에 유기돼 뚜렷한 증거가 없는 상태였다고 정부는 밝혔다.

선박에서 혈흔이 발견됐지만 정부는 해당 혈흔에 대한 정밀감식도 안했다. 선박 내부를 단순히 육안으로만 확인하고 배를 돌려줬다.

더군다나 농림축산검역본부는 국정원으로부터 소독 및 검역 요청을 받고 선박·선원에 대한 소독까지 했다. 혈흔감식 등 증거수집·보존조치를 하지 않고 선박을 소독한 것은 증거를 인멸하려는 의도로 보일 수도 있다.




왜 청와대 문자에는 ‘살인’ 언급이 없었나 - 핵심키워드 빠진 보고


이번 사건의 핵심 키워드는 ‘살인’과 ‘추방’이다. 북측에서 내려온 주민들이 귀순의사를 표시했지만 정부는 “살인을 저지른 흉악범죄자들을 우리 사회에 편입할 수 없다”며 이들을 추방했다.

그런데 ‘문제의 청와대 문자’로 되돌아가보면 JSA 대대장이 김 차장에게 보낸 내용 중 어디에도 ‘살인’이라는 단어가 없다. 추방이라는 단어도 사용하지 않았고 ‘송환’이라는 표현을 썼다.

이전에 보낸 문자에서 사용됐을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오지만 그럴 가능성은 낮아 보인다. JSA 대대장이 “송환될 예정인 북한주민들은 지난 11월 2일 삼척으로 내려왔던 인원들”이라며 처음 설명하는 모습을 보였기 때문이다.

해당 문자는 판문점 송환을 맡고 있던 JSA 대대장 정경두 국방부 장관을 ‘패싱’해 가면서 청와대에 직보(직접보고)한 내용이다. 첫 보고에서 가장 중요한 키워드인 ‘살인·추방’이 언급되지 않았다는 점은 이해하기 어렵다는 지적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칼까마귀 19-11-16 12:25
   
플레임레드 19-11-16 12:33
   
니 생각이 뭐야?
너만 뉴스 보는줄 아냐?
친절하게 뉴스 안퍼날라도 다 보고있어 .. 관심종자야.... ㅉㅉㅉㅉ

아차산의별 19-11-16 13:33
   
니 요지는 머야
북한살인자들  망명안받아줬다고
삐진거야  ?

자유왜구당의  소중한 인재들이될수도있는데  돌려보냈다고
삐진거야  ?
따식이 19-11-16 13:43
   
그냥 받았으면 살인자들 받았다고 지랄

돌려보내면 보냈다고 지랄

그냥 받았으면 자국민에 안전은 어쩔라고 그러냐 지랄

돌려 보내면 탈북자 인권이 어쩌고 지랄


넌 그냥 지랄 ㅋㅋㅋ
샤루루 19-11-16 15:01
   
그렇게 인권 따지는 애들이 무고한 사람 간첩 만들때는 쉬쉬 하더만
엑스일 19-11-16 17:15
   
자유한국당이 언제부터 북한주민이나 인권을 생각했지?
그런정신이면 탈북자 데려다 비례대표로 국회의원쯤은 벌써 나와야 되는거 아니냐?

맨날 숟가락 얹는 것만 배워가지고
 
 
Total 200,3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25480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62006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19611
200272 대갈빡 처돈 토왜들이 논리드립 칠때 욱겨 디지겠음 ㅋ… 냐웅이앞발 11-24 102
200271 與 4년 째 이어지는 부동안 망언에...국민들 "제발 그만" … (15) 실제상황 11-24 268
200270 국민의힘, '종부세 폭탄' 개선 강구…"1가구 1주택… (3) 실제상황 11-24 249
200269 토착왜구들의 마지막 발악(펌글) (3) 우주신비 11-24 406
200268 연평도 포격도발 10주기 (7) 반박불가 11-24 175
200267 어제자 개소리 (7) 별명11 11-24 636
200266 얌마 월성원전은 (17) 나루터기 11-24 451
200265 검사들이 과거에 강압수사 했다고 하시는데 지금도 합니… (9) 상식이통 11-23 619
200264 야 '공수처법 개정' 총력저지… 국회 보이콧 검토 (15) 고구려거련 11-23 947
200263 금태섭 애비가 검사출신 변호사 였나요?? (1) 독거노총각 11-23 514
200262 이해찬에게 'X' 받으며 정부 비판한 강창일, 새 주… (1) ssak 11-23 672
200261 윤석열은 옵티머스 '공범' 이규철 변호사와 집무… (9) 강탱구리 11-23 798
200260 서울시장 여론조사 공표 금지 판정...... (1) 강탱구리 11-23 578
200259 금태섭 아버지 자세한 내막 / 김두일 페북 (9) 강탱구리 11-23 739
200258 윤 ㅅ ㅇ 의 갓본푸드....... (1) 강탱구리 11-23 844
200257 주일대사에 '일본통' 강창일 전 민주당 의원 ssak 11-23 286
200256 코스피 사상 최고치 돌파에 정부 욕할 얘들 대기중........ (26) 강탱구리 11-23 623
200255 속보)코스피 2,602.59로 마감..역대 최고치 경신(1보) (5) 독거노총각 11-23 437
200254 종량제 쓰레기 봉투 뒤지던 기자정신 / 전우용 (2) 강탱구리 11-23 533
200253 금태섭 아버지........ (9) 강탱구리 11-23 770
200252 국힘당 // 부고 소식 다음으로 좋은 소식........ (9) 강탱구리 11-23 881
200251 어??? 아버지도 뉴스에 나오셨네??? (13) 삼촌왔따 11-23 720
200250 코스피....2600 돌파 중/사상 최고치 근접 (3) 강탱구리 11-23 344
200249 조국 전 장관의 합리적 의심...... (26) 강탱구리 11-23 901
200248 부동산 규제 다 풀고 투기꾼을 키운것은 누구??? (6) 냐웅이앞발 11-23 27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