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07 08:58
왜 이런 쓰레기들을 지지하는지 이해가 안가네요.
 글쓴이 : bts4ever
조회 : 470  

실종자가족 항의에 "외국 있었다"..사고 7일째 나타난 도지사

장영락 입력 2019.11.07. 07:47 

[이데일리 장영락 기자] 이철우 경북도지사(자유한국당)와 권영진 대구시장(자유한국당)이 독도 헬기 추락사고 실종자 가족들을 찾았다가 항의를 받았다.

추락사고 7일째인 6일 사고 해역에서는 조업 중 손가락이 절단돼 이송되던 선원 A씨 시신이 수습됐다. 대구 강서소방서에 모여있던 실종자 가족들은 아직 찾지 못한 나머지 헬기 탑승자 4명의 무사귀환을 기원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 권영진 대구시장,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이 6일 오후 독도 헬기 추락사고 실종자 가족이 있는 대구 강서소방서를 방문했다. 한 실종자 가족이 권 시장을 붙잡고 오열하며 항의하고 있다.
6시가 넘어 소방서를 찾은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철우 경북도지사 등은 “쇼하지 마라”는 비아냥을 듣는 등 유가족들의 거센 항의를 받았다.

권 시장은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을 먼저 찾은 자리에서는 지자체 차원 지원을 약속하면서 실종자 가족을 여러 차례 ‘유가족’으로 표현해 이승우 단장이 “실종자 가족”이라고 바로잡기도 했다.

이 지사는 해외 출장 일정으로 지난 4일 귀국해 이날 사고 발생 일주일이 지나서야 가족들을 찾아 실종자 가족들의 비판을 받았다. 가족들이 왜 늦게 왔느냐고 따지자 이 지사는 “외국에 있었다”고 말했고, 가족들은 “목숨보다 중요한게 있나, 사과도 골든타임이 있다”며 반발했다.

또다른 가족은 “사진 찍으러 왔나. 마음 편하려고 왔나. 도지사 자격이 없다”며 책상을 내리치는 등 격한 항의를 이어갔다.

이 지사와 권 시장 일행은 이처럼 난감한 상황에 가족 대기실에서 잠깐 머문 뒤 곧 소방서를 빠져나갔다.
실종자 가족들이 사고 발생 7일째 가족대기실을 찾은 권영진 대구시장 등을 향해 항의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장영락 (ped19@edaily.co.kr)


https://news.v.daum.net/v/20191107074753680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부르르르 19-11-07 09:32
   
지들은 헬기 유가족 같은 상황에 처할 일이 없다고 생각하기 때문...
타인의 감정과 고통을 공감하지 못하는 싸이코패스들입니다.

세월호 유가족 앞에서 피자 시켜먹는... 정게에도 몇몇 있죠.
표독이 19-11-07 11:51
   
강원도 산불때 제주도 있다가 비행기편이 없어서 다음날 도착한 강원도지사가 생각나네

그때는 하루 늦게 왔는데도 온 언론사 1면 톱이던데

이번에는 일주일이나 늦게 도착하고도 언론에서는 별로 다르주 않는구만

토착왜구에게만 한없이 너그러운 좆선,종양,똥아  기레기들

4일날 도착했으면 당일날 가던가 늦은시간이었다면 다음날이라도 바로 갔어야 하는거 아니냐?
 
 
Total 198,45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8557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47928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04127
198206 쪽팔려서 정말 (18) 달의몰락 09-17 623
198205 조선일보는 링크 걸지 맙시다. (3) 달구지2 09-17 217
198204 재업) 몰락이의 정신승리.jpg (4) LakeWood 09-17 545
198203 국민의힘 "개천절집회 참여 당원 왜 징계해야 하나?" - 이… (5) 삼촌왔따 09-17 601
198202 등 돌렸다던 20대 근황 (11) 갓라이크 09-17 1024
198201 추미애 세자녀 모두 특혜의혹, 가재·붕어·개구리는 기… (9) NIMI 09-17 564
198200 조선기더기들이 파고있는거.... (6) 강탱구리 09-17 576
198199 추미애음해 시도가 안먹힌 이유 (1) 검군 09-17 553
198198 얼마나 버티나 보자 (17) 달의몰락 09-17 495
198197 국세청과 세무서에 청탁했다..... (1) 강탱구리 09-17 354
198196 치졸의 정석, 쪼잔의 정석, 후안무치의 정석... (1) 지나가다쩜 09-17 265
198195 추장관님 독하네 (7) 갓라이크 09-17 599
198194 추미애 장관 실망입니다. (8) 검군 09-17 626
198193 추미애 장관 아들건은 이제 끝난것같으 (1) Assa 09-17 477
198192 오늘자로 연합뉴스벌레들이 주춤한 이유 (1) 검군 09-17 467
198191 국민의짐 대변인 선거법 위반혐의 입건 (1) 개개미S2 09-17 338
198190 우리가 궁굼한건 추미애 아들이 아냐. (1) 개개미S2 09-17 289
198189 왜 언론과 적폐들이 총동원된 이유 삼촌왔따 09-17 230
198188 뇌경색.종양 진단받은 사람을...... (1) 강탱구리 09-17 363
198187 윤짜장이 존버하는 이유..... (3) 강탱구리 09-17 561
198186 민원실에 전화걸어!!! 청탁인가 민원인가???? (6) 여유공간 09-17 475
198185 추미애가 대선 후보로 급부상했군요 (1) greent 09-17 385
198184 지지율 대폭락에도 국힘당 (8) 아차산의별 09-17 682
198183 리얼미터 3주차조사 국힘당 충격먹다 (6) 아차산의별 09-17 791
198182 리얼미터 3주차 국힘당 존폐기로에 ! (8) 아차산의별 09-17 646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