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20-07-08 00:38
[잡담] 국뽕통계학(1) : 30-50클럽
 글쓴이 : 동키일일일
조회 : 1,629  

통계가 나온건 여러가지 썰이 있지만, 하급관료가 자기의 부조리를 감추기 위해서 만들어졌다는 썰이 가장 우세합니다.
내가 일을 잘하고 있다는 건 보여주고 싶고, 못하는 건 철저히 감춰야 하므로, 이러한 목적에서 통계가 만들어진거죠.
얼마전 신임 통계청장이 좋은 통계를 만들어 정책에 보담하겠다는 의미의 취임사를 하여 난리가 난적이 있는데, 통계는 현상을 까발리기도 하지만, 철저히 감추기도 합니다. 

최근에 국뽕관련 통계가 많이 나옵니다. 이는 좋게는 우리나라가 그만큼 살만해졌기 때문에 나오는 정보의 부산물이기도 하지만, 굉장히 위험한 신호를 감추기 위한 도구로도 많이 활용됩니다.

사실 현재의 경제지표는 굉장히 않좋습니다.(코로나 때문에라도 당연 좋지 않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소위 좋은 통계만을 보여준다면, 그리고 정확한 해석을 하지 않는다면 대단히 왜곡된 정보로 받아들여질 수 있습니다.
그래서 통계를 제시하는 사람은 정확한 지표를 선택하고, 정확한 해석을 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러면 대표적인 국뽕통계가 어떤게 있을까요? 가장 유명한 실체도 없는 30-50클럽, 중국이 좋아하는 PPP 기준 통계, 소위 잘산다고 생각되는 국가의 모임인 OECD 기준 통계 같은 것들이 있고, 고용관련 통계는 너무 많은 왜곡 통계가 난무합니다.

그중 첫번째로 30-50클럽을 한번 다뤄볼까 합니다.

보통 외교에서 클럽은 공통의 관심사를 공유하는 국가의 모임을 뜻합니다. 대표적인 클럽이 UN의 커피클럽인데요. UN의 상임이사국 확대를 반대하는 국가의 모임인데, 일본, 독일, 인도, 브라질이 상임이사국 진출을 원하고 있죠. 이에 반대하는 국가 한국, 이탈리아, 캐나다 등이 비공식 모임으로 만든게 커피클럽입니다. 한마디로 내가 못하면 남도 못하게 하겠다는 좀 웃긴 모임인데, 모여서 커피나 한잔 하자는 의도로 만들어 졌다고 합니다. 근데, 비공식 모임이라 가입이나, 탈퇴 절차는 당연히 없고, 그냥 같은 의도를 가진 모임 정도로 보는 게 당연합니다.

이렇게 국제외교관계에서의 클럽은 비공식적으로 공통된 의견을 가진 집단 정도로 해석이되는데, 30-50 클럽은 더 웃기게 만들어 져 있습니다.

2012년 말 조선일보 기사에서 20-50클럽이란 말이 나옵니다. 인구 5천만이상에 2만달러이상의 1인당 GDP를 가진 7개국(미국, 영구, 프랑스 등... 한국포함)이 여기에 포함되어 있다는 의미입니다.
근데 이 클럽이란 용어가 실제 존재하지도 않고, 한국만 빼면 전부 40-60에 해당하는 국가이기도 하고, 기준이 모호해 비판을 많이 받았죠.

하지만 많은 국뽕애호가들과 위정자들은 이를 정말 잘 이용합니다. 온동네 20-50에 좀있으면 30-50으로 간다고 뽕삘을 가득 내세웁니다. 하지만 비판도 많이 받았습니다. 일단 해당국가가 그 당시 많은 문제가 있었죠...

그러다 2018년 드디어 한국이 30-50클럽에 가입(?)합니다. 이 역시 국뽕애호가들과 위정자들이 아주 잘 이용해먹고 있죠.

이 30-50클럽은 재미있는 통계를 만들어 냅니다. 일단 GNI(1인당국민소득) 기준으로 한국은 전세계 38위 입니다. 그런데 인구기준으로는 세계 27위에 해당하는 국가입니다.
그러다 보니 인구 5천만이상이라는 괴이한 조건을 걸어버립니다. 그러면 한국이 GNI 기준 세계 7위의 경제 대국에 삶의 질까지 높은 국가가 되어버리는 겁니다.(2012년에 그랬다는 말입니다. 지금도 마찬가지이지만, 근데, 어짜피 인구 5천만명대에는 한국이 GNI 기준 세계 1위입니다.)

사실 좀더 유연하게 통계를 잡으려 했다면 인구 3천만이상이라든지, 특정 기준을 설정하든지 했어야 하는데, 한국을 기준으로 툭 잘라 30-50클럽이란 신조어를 만든겁니다.

그나마 이를 잘 표현한 기사가 있어 링크를 걸어봅니다.

결론을 정리하면...
1. 30-50클럽은 국뽕통계이다.
2. 30-50클럽이란건 실물이 없다. 단지 한국의 미디어에서 만든 괴이한 물건일 뿐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갈천마을 20-07-08 00:44
   
이거 모르는사람들도 있었나
     
동키일일일 20-07-08 00:49
   
모르는 사람이 없을 것 같은데, 간혹 올라오는 걸 보면 몰라서 그러나? 하고 한번 써 봤습니다.
          
갈천마을 20-07-08 08:24
   
하긴 그냥 tv뉴스만 보시는분들은 그럴수도있겠음.
뽀치 20-07-08 01:23
   
별 얘기도 아니구만ㅉㅉ 어짜피 경제상황은 상대적으로 봐야지
한국이 선방하고 있는건 사실이지 최소한 왜국보단
ㅋㅋㅋ ㅋㅋㅋ ㅋㅋ ㅋㅋ ㅋㅋㅋ ㅋㅋㅋ ㅋㅋ ㅋㅋ ㅋㅋㅋ
Stormrage 20-07-08 02:03
   
확실히 저놈의 클럽 얘기 볼 때 어디서 근본없는 단어가 나왔나 했지요.
할게없음 20-07-08 02:11
   
무슨 용어든 만드는 사람이 나오니까 쓰이는 거지 뭐가 불만임? 우리나라에서 만들어서 세계적으로 쓰일 수도 있는 건데. 그놈의 한강의 기적도 우리나라에서 만들어서 이제는 세계인들이 다 아는 단어가 됐는데. 국뽕? 국뽕 좀 들이키면 어떰? 뭐가 불만임? 무슨 문제라도 있음?
     
무영각 20-07-08 09:28
   
경제 게시판에서 할만한 얘기임
 
 
Total 9,92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45344
9703 [자동차] 제네시스가 벤츠 눌렀다 (22) 스크레치 08-19 3879
9702 [전기/전자] 美 中화웨이 '반도체 우회 구매' 완전 차단 (7) 스크레치 08-19 2470
9701 [전기/전자] '배터리 脫아시아' 외치는 EU..韓 배터리3사 긴장 (4) 스크레치 08-19 2782
9700 [전기/전자] 갤럭시Z폴드2 베트남에서도 만든다 (1) 스크레치 08-19 1510
9699 [주식] 양도세 안내는 외국인, "거래세 감면 효과만 누려" (3) 커피는발암 08-19 1050
9698 [전기/전자] 삼성 '中빈자리 노린다' 인도 지오 이어 BSNL 4G 협… (7) 스크레치 08-19 4171
9697 [주식] 종합주가지수 주봉 (16) 지팡이천사 08-19 3013
9696 [전기/전자] 베트남 빈스마트 성공신화 재연하려다 TV시장서 큰 낭패 (19) 스크레치 08-18 6712
9695 [기타경제] 2021. 대만 최저임금 및 최저시급 (4) 케이비 08-18 4588
9694 [기타경제] 일본, 경제 사상 최악 추락 수준 ···올 2분기 GDP… (8) 스쿨즈건0 08-18 2843
9693 [전기/전자] 韓배터리 中·日 꺾고 글로벌 '1위' 차지.."향후 2… (13) 스크레치 08-18 4257
9692 [기타경제] 韓조선 '10년 먹거리' LNG추진선으로 수주 가뭄 돌… (5) 스크레치 08-18 4090
9691 [자동차] 현대기아차 러시아 시장 점유율 1위 노린다 (2) 스크레치 08-18 1630
9690 [자동차] 벤츠보다 한수 위!..코나 일렉트릭, 1회 충전에 35시간 질… (2) 스크레치 08-18 2196
9689 [과학/기술] 화웨이 '반도체 숨통' 끊어 놓겠다?..극단까지 간 … (11) 없습니다 08-18 3415
9688 [과학/기술] 망해가는 일본 카메라 산업 근황.jpg (3) ntqspzdf 08-18 3753
9687 [기타경제] 한국, 세계 점유률 1위 품목 일본과 나란히 (5) 케이비 08-18 3288
9686 [전기/전자] 삼성 파운드리1위 청신호.. IBM 차세대 서버용 CPU 생산 (53) 스크레치 08-17 5949
9685 [기타경제] 두 동강 난 日선박…모리셔스 오염... '악화일… (14) 스쿨즈건0 08-17 3497
9684 [전기/전자] 삼성, IBM 차세대 서버용 CPU '파워10' 위탁생산 (3) totos 08-17 1789
9683 [전기/전자] 삼성은 왜 자꾸 접을까.."변해야 산다" (13) 스크레치 08-17 4317
9682 [기타경제] 일상이된 日맥주 불매.. 아무도 안 사니 결국 전량 폐기 (7) 스크레치 08-17 2983
9681 [자동차] 싱가포르 언론 "현대차, 싱가포르서 2022년 전기차 3만대 … (7) 스크레치 08-17 2818
9680 [전기/전자] SK하이닉스, 車메모리·파운드리로 확장 가속 (6) 스크레치 08-17 1451
9679 [기타경제] 한국조선 ‘효자선종 부진’ 상반기 중국에 밀려 (5) 틀딱아임다 08-17 178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