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20-05-05 13:26
[잡담] "5G 굴기"중국, 한국을 완전히 추월
 글쓴이 : 다국내일본
조회 : 11,751  

가입자 5G 폰, 장비도 ... "5G 굴기"중국, 한국을 완전히 추월


지난해 4월에 한국은 세계 최초로 5G(세대) 통신 상용화에 성공했다. 하지만 1년이 지난 현재 세계 5G시장은 '5G 굴기'를 앞세운 중국이 판세를 완전히 장악했다. 중국은 5G 가입자 수는 물론 통신장비나 단말기(5G폰) 등에서 한국을 완전히 추월하고 멀찌감치 달아나고 있다.


5G 가입자 중국 2610만명, 한국 530만명   

전 세계 5G 가입자는 약 3200만명(2월말 기준)이다. 이중 중국 5G 가입자가 2613만명, 한국 가입자는 536만명이다. 세계 5G 가입자의 99%가 두 나라에 몰려 있는 셈이다. 두 나라를 제외하면 미국·유럽 등의 5G 가입자 수는 뚝 떨어진다. 영국 15만명, 미국 10만명, 스위스 8만9000명, 이탈리아 5만8000명 순이다. 2022년이면 전세계 5G 가입자가 5억명까지 늘 것이란 전망이다. 

5G 장비 시장서 한국은 1위서 4위로 추락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주춤하고 있지만 5G시장은 폭발적인 성장세를 이어갈 것이란 데 이견이 없다. 하지만 한국의 입지는 갈수록 좁아지고 있다. 먼저 처음 개장한 5G 통신장비 시장에서 주도권은 한국이 쥐었다. 삼성전자는 2018년 4분기 세계 5G 통신장비 시장점유율 31.6%로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중국 화웨이(30.6%), 3위 에릭슨(24.6%), 4위 노키아(13.2%) 순이었다.  

하지만 1년이 지난 2019년 4분기에 삼성전자의 시장 점유율은 10.4%로 줄어 4위로 내려앉았다. 1위로 올라선 건 중국 화웨이(35.3%)다. 삼성전자는 에릭슨(23.8%), 노키아(20.3%)와의 격차도 벌어지고 있다. 미국이 화웨이 장비를 쓰지 못하도록 노골적으로 압박하고 있지만 화웨이는 유럽 시장을 파고들어 점유율을 높이며 경쟁 업체를 압도하고 있다. 

5G폰 삼성이 1위지만, 중국 업체 점유율 61% 


1위는 삼성전자다. 약 830만대(점유율 34.3%)를 팔았다. 2위는 화웨이로 800만대를 출고했다. 삼성전자는 중국을 뺀 나머지 시장에서 우위를 보이고 있다. 화웨이의 뒤를 이어 판매량은 비보 290만대, 샤오미 250만대, 오포 120만대 등이다. 중국 상위 4개 업체의 5G폰 점유율이 61%다. 중국이 5G 시장을 주도한 결과다. 

전문가들은 "세계 5G 시장에서 한국 대표 선수는 삼성전자 한곳 뿐"이라며 "5G 경쟁력을 높이려면 삼성전자에만 의존할 게 아니라 5G 생태계를 조성해야 한다"고 지적한다. 5G 경쟁력은 단말기와 통신장비를 포함한 통신 생태계가 조성·발전해야 하는데 한국은 단순히 삼성전자의 장비·스마트폰 점유율에만 매달리고 있다는 것이다.  


https://news.joins.com/article/23768993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다국내일본 20-05-05 13:26
   
     
프리홈 20-05-09 08:47
   
단지 과거의 데이타일 뿐

향후 세기는 코로나19 사태이전과 이후가 확연히 구분됨.
전혀 다른 산업사회가 펼쳐 지리라 봄.

글로벌적 반중국정서로 공급망의 재편이 불가피한데 그동안 화웨이 비토에 주저하던  유럽 등 서방측이 반화웨이(반중국의 거대한 물결에 휩쓸림)정책으로 돌아서리라 봄.

중국내 해외공장들이 줄줄이 '공장철수'가 봇물을 이루게 될 것임.
이 정책은 미국이 주도하여 유럽, 일본, 한국 등 우방국들에게 중국진출 자국기업들의 탈중국 동참을 유도하며 선택을 강요하고 있음.
미 행정부와 의회가 코로나19 사태기점으로 중국해체를 선언한 것으로 보임.
서방측에서는 이미 중국은 뻔뻔하며, 전혀 신뢰할 수 없는 국가라는 낙인이  찍힌 상태임.

글로벌적 중국을 향한 코로나19의 천문학적인  소송봇물로 중국경제의 추락은 이미 시작되었고 몰락의 기로에 있음.
서방측에서는 중국의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대응이 적반하장으로 비추어져 반중국전선에서 대동 단결하리라 보임.

중국은 연속적인 시련에 부닥칠 것인바.....

코로나19 역병, 뇌우.장마.태풍.지진.화재, 샨사댐 붕괴시나리오, 올 여름 메뚜기떼 습격 등 각종 병충해 창궐, 돼지열병, 페스트 조짐 등 천재지변이 계속 발생하고 있으며 대량 해고사태, 부동산거품 폭발, 금융위기 등 온갖 악재가  산적하고 지도층 분열로 국가존립을 걱정할 정도임.

중국은 국운이 다해서 올해부터 자체분열과정을 거쳐 2030 년이내  해체되리라 봄.
결론적으로 공산당 독제체제의 붕괴가 필연적인 과정에 진입하고 있으며 중국지도층도 위기감에 쩔어 제 살길 찾아야 할것임

이 시점에 한국의 향후 역할에 관해 짐데이터, 짐 로저스, 프리드먼 등 미래학자들이 예측하는 방향으로 전개되리라 봄.

https://m.khan.co.kr/amp/view.html?art_id=202005081625005&sec_id=970100
(줄줄이 공장철수.....중국, '왜 나만 미워해' 할 때가 아니다)
https://youtu.be/cFgtn1Y1E9E (해외오더 중단으로 실업대란에  빠진 중국)
https://youtu.be/sKgmWNQXsZQ (중국내 때아닌 천재지변)
https://www.youtube.com/watch?v=fQn93SJDUZw (중국 궤이저우성 푸젠성 광둥성 광시자치구 홍수 물바다)
https://www.youtube.com/watch?v=Tr5UpQ1eayE
(덩샤오핑의 저주/루비콘 강을 건넌 시진핑/덩샤오핑 사적지에 천재지변)
https://youtu.be/_-e8OeQJJzc (xx댐 붕괴 시나리오)
https://youtu.be/Y-bbQ8fWRAQ (지금 이스라엘에서는...)
https://www.youtube.com/watch?v=P51DeEOcql8 (미중 신냉전 시작으로 중국 붕괴까지 예상)
https://youtu.be/49vgqkXQMJA (중국, 북한의 몰락) -2 년전 동영상, 현재 비공개
https://youtu.be/Dl2wolD80qc (북한붕괴시 중국과 러시아의 개입여부) - 2 년전  동영상, 현재 비공개

정확한 대언으로 유명한 목사님을 내세운 2 개의 비공개 동영상을 요약하자면, 종교자유가 없고 인권유린의 공산독재국가인 중국, 북한, 이란의 붕괴를 위해 2020 년부터 윗분의 징계가 시작될 터인데 그대들은 앉아서 즐겨라 (일반적인 경우는 회개하고 기도하라....이미 역병과 천재지변 재앙심판을 예고), 지하교회가 지상으로 올라오리라는 내용. 북한징계시 중국과 러시아가 개입하지 못하도록 윗분이 이미 조치하였으니 그리 알고 있으라.
모든 대응과제는 트럼프를 내세워 이루겠노라.

이 과제의  연속적 해결을 위해 트럼프의 재선과 부통령 펜스의 차기 대통령당선을 암시합니다.
즉 중국, 북한, 이란의 붕괴시기는 트럼프재임과 펜스재임 기간중에 이루어 질 것임을 알 수가 있겠네요.(늦어도 2030년이내)

다시말해 한반도통일은 늦어도 2030년이내에 이루어진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푹찍 20-05-05 13:33
   
abettertomor.. 20-05-05 13:49
   
혐한활동 엄청 열심이네. 이러면 알바비 받는건가
청호님 20-05-05 15:15
   
중국넘들 자국내 망설치하면 다 지들거 쓰것지 그럼 점유율 올라가는건데 뭔 되도안한 소리를
요금후납 20-05-05 15:34
   
어쩌라고?
국뽕대일뽕 20-05-05 15:39
   
제발 똑같은 글 게시판 이곳저곳에 적지 말자..
고기자리 20-05-05 16:02
   
중국 13억인구랑 한국 5천만인구를 비교질하면 어쩌자는거냐. 생각이 모지라나
내일을위해 20-05-05 16:10
   
굴욕기겠지.  뭔 굴기?
Arseanal 20-05-05 16:14
   
갔네 갔어ㅋㅋㅋㅋㅋ
송대장 20-05-05 16:16
   
ㅋㅋㅋㅋ이미 뒤진 글입니다.
신비루 20-05-05 16:31
   
G 다섯번 드삼
하나박 20-05-05 16:48
   
아니 근데 짱개 이 ㅂㅅ년들은 뭐 한번도 성공한것도 없으면서 맨날 굴기타령 이지랄 ㅋ
너가져 20-05-05 17:32
   
짱깨들 요즘 영국 이탈리아 댓글 조작하다 걸려서 개망신 당하고 있던데 이젠 한국에서도 하는구나..
정말 천박한 놈들이란 말이지....
할게없음 20-05-05 17:57
   
쯧쯧 5G패밀리특허는 한국이 대부분인게 현실이거늘..
테이로 20-05-05 18:41
   
그넘에 굴기는 ;;
비어있음 20-05-05 19:11
   
13억중 2600만 = 2%
5천만중 500만 = 10%
야놉스 20-05-05 19:51
   
이런 무의미한 1등 순위만 신경쓰는 쓰레기 기사는 제발좀 그만 없애고,
기술로 다 압싸르면 됨. 기술이 애매하니까, 그냥 물량으로 처 맞고있는거지.
한수 앞선 기술력가지고는 가성비 물량에 중국에게는 이제 안된다는거 옆진
걔셰끼도 아는 사실. 디램시장처럼 기술격차 3년이상은 앞살러야, 중구에
물량작전이 안통한다. 기술만이 도퇴되지 않는 유일한 방법이다.
natasha 20-05-05 21:38
   
"하루 18시간 노역…병들어 숨지면 바다에 버려"
https://www.youtube.com/watch?v=3QIEmJ1mCZY
내안의Blue 20-05-05 22:13
   
배설물 뿌리고 다니더니 드디어 갔군요. ㅎㅎㅎ
금새 다시 오겠지만
게시판이 잠시는 클린해지겠네요.
그런데 참 신기하네요.
매번 차일 줄 알면서도 다시 또 어그로를 끌어야 하는 속내는 뭘까요?
지령? 돈? 정신병?
어찌됐건 인생이 불쌍한 듯 합니다.
그래도 어쩌겠어요. 더러운 건 치워야죠.

퉤~!
구달이 20-05-06 01:12
   
오히려 중국디스하는애 같은데 ㅋㅋㅋㅋㅋㅋ
쥬라기 20-05-06 12:37
   
덤핑으로  그냥 내리 꽂는대 당해 낼수가 있나 그건 그렇고 댁은 기분  좋겠수다,  같은 핏줄이라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런대 이런건 댁조국에가서 읊으세요,
일경 20-05-06 12:39
   
20명 중 한 명만 휴대전화를 가지고 있어도 한국보다 많이 가지고 있을 거야
우와~ 대단하다. 중국~ 휴대전화 가장 많은 나라네~
컴퓨터도 전세계에서 가장 많을 거다~ 우와~

인구가 26배 많은 나라와 절댓값 비교를 하는구나~

5G 장비 시장서 한국은 1위서 4위로 추락 
5G폰 삼성이 1위지만, 중국 업체 점유율 61%

우와~

어떻게 저런게 가능하지? 이유는 본문 두번째 문단에 나와 있네
[세계 5G 가입자의 99%가 두 나라에 몰려 있는 셈이다.]
중국이 중국했네~

잠깐
[한국 가입자는 536만명이다.]
[1위는 삼성전자다. 약 830만대(점유율 34.3%)를 팔았다.]

294만대는 어디서 나온거냐
본문에서 보면 5G 가입자 북미와 유럽 합쳐봐야 40만인데

우와 중국이 삼성 한국 판매량 절반이나 사줬네~
대단하다 중국~~ 왜 지들꺼 쓰지 삼성꺼 쓴데?
제롬11호 20-05-06 15:21
   
이 분 아이디 몇 개에요?
     
몽골메리 20-05-09 00:00
   
이 분 _______ 개에요
여긴어디지 20-05-06 17:24
   
중국 인구수 대시 5g가입자 %로 따지면 2%도 안되고

한국은 거이 10%임..;;
Korisent 20-05-06 17:34
   
닉네임 보소. ㅋ
frogdog 20-05-06 20:02
   
근대 한가지 의문이 드는건 어떻게 저러게 허구헌날 G를 쳐드시는데

어케 계속해서 오냐규~~~~~

그것이 궁굼하지 않어요?????
강탱구리 20-05-07 11:07
   
중국내 5G설치하면 삼성꺼 쓰나요? ㅋㅋㅋ 중국과 한국 인구는 알고있나요? ㅋㅋㅋ
달리다가 20-05-09 09:37
   
빙 ㅅ 갔네 갔어
totos 20-05-09 16:45
   
화웨이도 5G 자립을 못 했죠.
삼성, 퀄컴 특허가 40% 이상을 차지하는데, 미국에서 좀 더 진지해지면 화웨이 5G 전략도 망합니다.
싸만코홀릭 20-05-09 18:02
   
깝치다 갔네 갔어
 
 
Total 9,38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9359
9305 [부동산] 文정부 3년간 52% 오른 종목 보니…"코스피·코스닥 비켜!" (7) 달구지2 06-23 1217
9304 [전기/전자] 삼성 평택에 신규반도체 팹 'P3' 건설..9월 착공 (2) 스크레치 06-23 1049
9303 [부동산] 경실련 “21번의 부동산 대책 결과 서울 아파트값 3억원 … (7) 달구지2 06-23 700
9302 [기타경제] 베트남 정부 "韓中日과 인적교류 재개 논의" (3) 스크레치 06-23 1624
9301 [자동차] 진짜 갑은 '테슬라'가 아니야..공급 부족이 만든 … (1) 스크레치 06-23 1466
9300 [기타경제] '선 넘지 마'.. 비빔면 절대강자 팔도의 경고 (4) 스크레치 06-23 1619
9299 [전기/전자] 애플, Mac 제품 ARM 아키텍처로 이전 발표 (4) 도데카 06-23 779
9298 [과학/기술] 일본 신문 "수출규제 1년, 타격은 일본 기업이 받았다" (1) 너를나를 06-23 1146
9297 [전기/전자] 베트남 '삼성고시' 열풍..수백명 뽑는데 6000명 몰… (6) 스크레치 06-23 2490
9296 [기타경제] 인천공항 보안직원 1900명이 정규직전환 되었군요. (8) punktal 06-23 2011
9295 [잡담] 불매운동 조롱하는 뉴스위크 일본판 (10) 국뽕대일뽕 06-22 3472
9294 [전기/전자] 中日 손잡았다 韓OLED 따라잡자 (TV용 디스플레이) (29) 스크레치 06-22 5980
9293 [기타경제] 日거품경제 화려했지만.. 참혹한 (9) 스크레치 06-22 5369
9292 [기타경제] 경제게에 맞지 않는 게시물 삭제 (21) TTTTTTT 06-22 2842
9291 [기타경제] 세계 10대 강대국 현황 (경제력, 군사력 현황) (20) 스크레치 06-20 7791
9290 [전기/전자] 中화웨이 버린 캐나다..삼성 5G 장비 택했다 (15) 스크레치 06-20 6485
9289 [자동차] [단독]현대車 정의선-LG 구광모, 22일 '배터리 회동' (4) 스크레치 06-20 2865
9288 [전기/전자] "韓 갤A90 5G 준프리미엄 판매 1위...세계 시장 트렌드 변화… (6) 유랑선비 06-20 4035
9287 [기타경제] 日수출규제 국산화 현황 (2020년 현재) (6) 스크레치 06-20 3295
9286 [전기/전자] 삼성 애플 2020년 1분기 출하량 (8) 고수고 06-20 2212
9285 [기타경제] G10 선진국 경제현황 (IMF) (7) 스크레치 06-19 4429
9284 [기타경제] 일본 수출 규제로, 대 일본 경상적자 5년 만에 최소 (7) ssak 06-19 3180
9283 [자동차] 현대차 '베트남 국민차' 질주..2분기 연속 도요타 … (9) 스크레치 06-19 2732
9282 [과학/기술] 화웨이-한국인공지능협회, AI기반 산업지능화 협력 MOU (6) 스타브로긴 06-19 1970
9281 [전기/전자] 삼성전자, 캐나다 텔러스 5G 통신장비 공급사 선정 (4) 진구와삼숙 06-19 158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