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8-01-31 23:42
[기타경제] 중국, 온실가스 증가 없이 GDP 성장? 알고보니 통계 조작
 글쓴이 : 스크레치
조회 : 2,631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25&aid=0002793610







경제 부진에 지표 부풀린 지방정부.. 수년째 주춤했던 중국의 온실가스 배출량이 지난해 껑충 뛰었다. 해외 


이코노미스트들은 이를 '중국 경제가 개선됐다' 라는 신호로 해석했다. 네이멍구 자치구, 랴오닝성, 텐진 빈


하이신구 지역 관료들은 2010년 이래 원유, 석탄, 철강 가격이 크게 하락해 지역 경제가 타격을 받자 통계 


조작에 나선 것으로 밝혀졌다. 국제신용평가사인 피치는 "중국 지방정부들이 수정한 통계치가 크게 바뀐다


면 이들의 신용 평가등급을 하향 조정할 것" 이라고 경고했다. 










모든게 조작인 나라 

현재 1인당 국민소득 8천불도 뻥일 가능성이 농후한 후진국 

무모한 굴기타령이 가져온 대참사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크레치 18-01-31 23:42
   
다크사이드 18-02-01 00:23
   
먼가 기사가 애매합니다. 온실가스 배출량이 늘었다는 건 경기 활황을 간접적으로 나타난거고, 원자재 가격 하락으로 인한 일부 지역경제의 수치 조작은 도대체 무슨 연관이 있는지 아리송 하네요.
프리홈 18-02-01 02:25
   
통계조작의 역사가 10여년전부터 꾸준히 있어왔는데....
2014-2016년은 온실가스 배출이 감소하거나 증가하지 않았는데도 통계조작으로 GDP를 부풀렸던 것이고...
2017년은 온실가스 배출량이 증가하여 GDP가 회복된 것으로 보이네요.
2017년도도 온실가스 배출량이 증가하지 않았어야 논리가 맞는데....

해서 뭔가 앞뒤가 안맞는다고 여긴 FT 나 IMF 의 검증과정에서 통계조작이 발견된 것이라고 보입니다.
경제전문가들이 예측했듯이 중국 GDP 성장율은 6% 대가 아니라 4% 대라는 것이 일리가 있다고 보여지네요.

그리고 올해는 작년부터 진행된 외국 투자기업들의 대거 철수로 마이너스 GDP 성장율이 실현되리라 보여지는데
6% 대 GDP 성장율에 맞추기 위해 필시 통계조작에 들어가겠네요.
여태까지 해왔는데 어려울 것 없지요.

중국중앙정부도 지방정부의 앞뒤 안맞는 통계보고서에 안되겠다싶어 성단위 평가지표에서 GDP 성장율을 제외하겠다고 나선 것이구요.

공산주의 일당독제 체제의 부조리한 단면을 보는 것같아 씁쓸하네요.

(대학교수들의 평가지표에 유명학회지 논문게재건수를 넣었더니 이리저리 끼리끼리 복사, 표절하여 게재후 이것이 들통난 건과 비슷하군요.
전 세계 특허등록건수에서 왜 중국이 미국을 압도적으로 제치고 1위를 했는지 다 이해가 되네요...조작대국 운운.)
참치 18-02-01 08:55
   
조작으로 욕을 할 수는 있지만,

결과적으론, 통계조작이 투자자들의 판단력을 흐리게 만들어, 성장율하락에 대한 공포감을 줄이고, 성장율 하락->투자위축->성장율하락 이란 악순환을 둔화시킨 것은 무시할 수 없군요.
     
Sulpen 18-02-01 14:51
   
zzz
라거 18-02-01 10:57
   
중국 주식 떨어지면 않되는데 ㅠㅠ
kira2881 18-02-01 20:49
   
역시 ㅋㅋㅋㅋㅋㅋㅋ
아비요 18-02-03 12:22
   
뉴스 내용이 좀 어렵긴하네요. 제가 해석한 바로는... 중국에서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증가하지 않는데도 지속적으로 고속성장을 했다는 발표를 해와서 이산화탄소 저감 노력 덕분에 배출량을 늘리지 않고 지속적인 성장을 이뤄온걸로 전문가들이 생각했었다는 겁니다.

그런데 최근에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크게 늘어서 이유를 분석해보니 경기가 활황이 되면서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늘었다는거죠. 근데 중국은 배출량이 늘어나지 않았던 시절에도 계속 활황이라고 지속성장중이라고 구라를 쳐왔던거죠. 이쯤되니 경제전문가들도 눈치를 챈거죠. 탄소배출량 저감노력 때문에 탄소배출량이 늘어나지 않은게 아니고 그냥 그동안 중국 경기가 불황이었던겁니다. 그런데 터무니없는 성장률이 나왔고.... 이유는 불황으로 정부가 정한 성장 목표치를 달성못한 지자체들이 구라를 쳐서 성장율을 조작했었다는 결론이죠.

하여간 위에 참치님 말대로 중국은 조작으로 나름 이득을 챙기긴 했죠.
 
 
Total 8,48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3948
2555 [전기/전자] 미국땅 못밟는 중국 스마트폰…'아메리칸 드림' … (7) 스크레치 03-07 1863
2554 [과학/기술] "시진핑, '디지털 레닌이즘' 도입" (4) 굿잡스 03-07 1001
2553 [기타경제] “조선업 퇴직자, 신고리원전 공사 참여”…울산시, 대… 굿잡스 03-07 836
2552 [기타경제] 조선업 회생하나.한국 2월 수주량 중국 제치고 전세계 1… (1) 굿잡스 03-07 892
2551 [기타경제] 대세가 된 유튜브, 카카오톡 따돌렸다 (5) 답없는나라 03-07 1706
2550 [과학/기술] [잇츠IT] 알파고 2년, 대한민국 인공지능 현주소 (1) 답없는나라 03-07 1178
2549 [기타경제] 세계 조선업계 수주량 순위 (2018년) (9) 스크레치 03-06 3058
2548 [자동차] 국내 전기차 충전소 3400개 돌파…7대당 충전소 1곳 (3) 스크레치 03-06 1345
2547 [자동차] 세계 첫 전기차 멀티충전소 제주서 '첫 선' (1) 스크레치 03-06 937
2546 [과학/기술] HD 영화 50편, 1초면 전송완료"···ETRI, 400Gbps급 기술 개발 (4) 진구와삼숙 03-06 1451
2545 [자동차] 中 SUV ‘켄보600’ 좌초…작년 판매량, 목표치 10분의 1 그… (3) 스크레치 03-06 2374
2544 [전기/전자] LG화학, 떠오르는 인도 전기차 배터리시장 공략의 승기 … (1) 스크레치 03-06 1322
2543 [전기/전자] 2021년까지 낸드플래시 슈퍼호황 이어진다 (1) 스크레치 03-06 1062
2542 [금융] 빌 게이츠 "가상화폐는 죽음에 이르게 하는 기술" (3) 굿잡스 03-06 1342
2541 [자동차] 중국산車 판매 중단 속출..둥펑 수입사도 파산신청 (1) 굿잡스 03-06 1965
2540 [전기/전자] 5G, 중국의 장악과 미국 깡패 트럼프의 겐세이 (4) 1lastcry 03-06 1556
2539 [전기/전자] 韓 반도체는 순항중…"시장 사이클 과거와 달라" (1) 스크레치 03-05 2588
2538 [전기/전자] SK하이닉스 낸드플래시시장 점유율 약진, 세계 2위 자리… (2) 스크레치 03-05 1877
2537 [기타경제] 中서 여전한 'K-뷰티' 인기…1월 수출 86% 증가 (3) 스크레치 03-05 1475
2536 [기타경제] ‘글로벌 TOP4’ 노리는 KT&G의 담배 (3) 스크레치 03-05 1525
2535 [과학/기술] 한국 로봇산업의 굴욕...中에도 경쟁력 추월당해 (4) 답없는나라 03-05 1614
2534 [기타경제] "LNG선 호황 사이클 진입"… 조선 빅3, 물량 쓸어담기 바쁘… (5) 스크레치 03-05 1467
2533 [자동차] "코나-니로, 예판 2일 만에 '완판'…전기차도 '… (7) 스크레치 03-05 1115
2532 [과학/기술] 고려대 박규환 교수팀, '빛 반사 안 하는 물질' 가… (3) 진구와삼숙 03-05 1289
2531 [과학/기술] 원자력硏, 세계 최초 '3D 프린팅 기반 내열 합금' … (2) 진구와삼숙 03-05 1113
 <  231  232  233  234  235  236  237  238  239  2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