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21-02-20 06:19
[잡담] 르노,2020년 80억유로 적자
 글쓴이 : 유기화학
조회 : 2,347  

르노그룹, 지난해 10.7조원 손실…코로나19 여파 사상 최악 실적 | 연합뉴스 (yna.co.kr)

닛산 43% 지분 가지고 있어서 닛산적자까지 영향을 받아 적자가 많은것 같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유기화학 21-02-20 06:20
   
대팔이 21-02-20 09:27
   
카를로스 곤 내쫓고 닛산은 다시 독립한거 아니었나봐요...
     
유기화학 21-02-20 11:02
   
르노가 닛산지분 43%
닛산이 르노지분15%
복잡하게 얽혀있죠.곤회장 쫓겨나고
닛산회장은 일본인이 하고있어요
     
다른생각 21-02-21 12:01
   
독립한다고 계산기는 두드려본 모양인데..
생각보다 녹녹치가 않음..
돈도 돈이지만.. 무엇보다 닛산입장에서는 유럽같은 일부시장을 포기할 각오까지 해야하는데..
이해득실만 따져보자면 아깝죠..
무엇보다 두회사 모두 정부 지분이 들어간 반공기업이라..
관료제의 질질끄는 영향도 무시못함..
독립해봤자.. 쪼그라드는거 말고 답이 있나?..
     
이름없는자 21-02-22 21:51
   
서로 적자만 나니 제휴관계를 청산하고는 싶은데 그 후에 흑자로 전환할 방안이 없어서 못하고 있음. 현재로는 제휴로 얻는 이익이 서로 판매망을 공유하는 정도일 뿐이고 공동설계나 공동생산 등 비용을 아끼고 시너지를 낼수 있는 건설적 제휴가 되지 못함. 아마 본격적 전기차 시대가 되면 공멸하지 싶은 자동차 업체 순위에 꼽힘.
라이라이라 21-02-20 15:41
   
저기사에 일본애들 댓글 우끼지도 않음
르노가 저지경이면 닛산이 나중에 회생해도 르노 적자 껴안을수 있다고 이참에 분사해야 된다고 난리
     
유기화학 21-02-20 16:33
   
르노나 닛산이나 어려운건 마찬가지죠
할게없음 21-02-20 20:26
   
닛산 순손실 수준 보면 어떻게 기업이 버티고 있는지 궁금한 수준이던데
     
유기화학 21-03-30 08:46
   
222
 
 
Total 12,5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66490
12255 [자동차] LG 배터리탑재 캐딜락 첫 전기차 '리릭' 베일 벗다 (2) 스크레치 04-06 1772
12254 [전기/전자] 삼성SDI 갤럭시Z 플립2 배터리 공급사 확정 (2) 스크레치 04-06 1424
12253 [과학/기술] UNIST·에너지연 또 해냈다..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효… (3) 꼬마와팻맨 04-06 1793
12252 [과학/기술] 한국은 이미 세계 6~7위권 우주 강국..UAE 비교 안 돼 (9) 꼬마와팻맨 04-06 2803
12251 [기타경제] 중국산과 싸우며 국내생산 고집 1500억 매출올린 한일전… (4) 보미왔니 04-06 2812
12250 [기타경제] 인도정부 일본기업과 19조 1,029억 원 신칸센 프로젝트 협… (4) 조지아나 04-06 2781
12249 [잡담] 독일의 배터리 환경 장벽이 실패하는 이유 (4) 포케불프 04-06 2084
12248 [기타경제] 코로나19에도 "한국, 경제지표 대부분 '우상향'..… (3) 호연 04-06 1328
12247 [전기/전자] LG전자 미래차에 집중. 5조 적자 스마트폰 철수 (1) 꼬마와팻맨 04-06 1146
12246 [기타경제] 미얀마 군부 자금줄 된 포스코.."배당 중단해야 (7) 봉대리 04-06 1644
12245 [전기/전자] 될 사업만 키운다, 구광모 결단 (3) 봉대리 04-06 1177
12244 [기타경제] 머스크 中日 외면하고 韓 선박에 '엄지 척' (13) 스크레치 04-05 4004
12243 [자동차] 독일은 배터리 산업에 환경 장벽을 세우려고 하는것 같… (10) 바람노래방 04-05 1819
12242 [과학/기술] 삼성전자, 상반기 27개 과학기술 연구과제에 464억원 지원 (2) Architect 04-05 2198
12241 [과학/기술] 한국 반도체 팹리스가 매물로..해외자본에 팔려나간다 (6) 꼬마와팻맨 04-05 4309
12240 [잡담] "은행지점장이 대출 원하는 여친 술자리 불렀다" (8) 과부 04-05 2406
12239 [기타경제] '대만 총통도 엄지척' 현대로템 9000억 짜리 전동… (8) 스크레치 04-04 7934
12238 [자동차] 팰리세이드 안 깎아줘도 '불티'..현대차·기아 美… (7) 스크레치 04-04 5017
12237 [기타경제] K-푸드 바람 올해도 계속된다..1분기 수출 19.8억불 역대 … (6) 스크레치 04-04 1864
12236 [기타경제] 제조업 체감경기 대폭 개선됐다..6년3분기 만에 최고치 (2) 꼬마와팻맨 04-04 899
12235 [기타경제] 조선, 1분기 수주량 작년 10배..점유율도 절반 넘어 (3) 꼬마와팻맨 04-04 1247
12234 [잡담] 미국정부 미국판 일대일로 사업 구상중으로 보입니다. (3) 조지아나 04-04 2245
12233 [자동차] 법원, 쌍용차에 “회생절차 돌입시 조기졸업 검토” (2) 봉대리 04-04 1089
12232 [전기/전자] 삼성이 받아든 '계산서'…美 백악관 호출의 숨은 … (10) 봉대리 04-04 3496
12231 [기타경제] BTS, 저스틴 비버와 ‘한솥밥’…하이브, 미국 대형레이… 봉대리 04-04 838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