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9-11-12 13:12
[보이그룹] (컴백 엿보기)온리원오브, ‘K팝의 진화’에 한 걸음
 글쓴이 : 쵸코칩쿠키
조회 : 178  


K팝 그룹이 단순히 퍼포먼스 중심이라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앨범 완성도에 있어 기존 아이돌과 확연한 차이가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지난 5월 발매된 첫 번째 미니앨범 ‘dot point jump’에서 눈길을 끌고 지난달 30일 발매된 두 번째 미니앨범 ‘line sun goodness’에서 확신을 심어주는 그림이다. ‘을 의미했던 전작과 그 점들이 모여 ‘이 됐다는이번 앨범의 스토리텔링까지 곁들어지며다양하게 보고 듣고 생각하는 진화형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의 새로운 모델이 되고 있다.
 
새 앨범 타이틀곡 ’sage(구원)’은 처절하고 숨가쁜 리듬 전개와 함께 다이내믹 퍼포먼스로 몰아붙인다엠넷 ‘엠카운트다운’, KBS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등 각종 음악 프로그램 무대에서 그 위력을 입증했다데뷔곡 ’savanna’가 유혹과 환락의 메시지를 던졌다면, ’sage’는 선악과 이후의 과정처럼 구원에 대해 노래한다.
뮤직비디오는 그러한 상징적 메시지를 곳곳에 심어 놓아 프랜차이즈 영화를 방불케한다. K팝계에서 ‘감각의 신으로 통하는 ETUI(김우제감독이 연출했다. ‘savanna’에 이어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추며 온리원오브의 세계관을 더 견고하게 다졌다면으로 이어지는 시리즈의 구조적 정체성을 티저와 뮤직비디오로 영상화시켰다전반적인 스케일과 하이앵글이 주는 압도감이 여타 뮤직비디오와 차원을 달리하며 높은 흡입력을 자랑한다구원믿음버림 받은 상처 등 여러가지 코드와 스토리를 심어 놓아보는 이들의 다양한해석을 유도했다.
 
데뷔 그룹이 이례적으로 1000만뷰를 넘어섰던 ‘savanna’ 뮤직비디오에 이어 ‘sage’ 뮤직비디오도 뜨거운 반응이다발매 무렵에만 반짝하는 형태가 아니라 입소문을 타고 꾸준히 조회수가 증가하고 있다팬덤 안에서만 소비되는 콘텐츠 수준을 넘어 유튜브에서 국경을 초월한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한 단계 진화된 퍼포먼스 역시 인상적이다국내외 정상급 안무가멤버들이 직접 만든 ‘sage’의 퍼포먼스는 음악의 메시지를 더욱 선명하게 만든다이른바 ‘도미노 칼군무는 후반부 클라이맥스에서 멤버 준지의 슬라이딩으로 시작하는데한 명씩 파트가 바뀔 때마다 여러 폭의 그림을 차례로 감상하는 효과를 준다.
 
음악 자체에 대한 퀄리티 평가 부분에서도 긍정적이다. ‘처음 들어보는 느낌이지만 감각적이고 중독적이다’, ‘수록곡들마저 타이틀곡 급이다’, ‘신인답지 않은 고품격’ 등의 반응이줄을 잇고 있다. 2장의 앨범에서 멤버들의 자작곡이 절반 가까이 차지하고 있어 더욱 뜻 깊은 반응이다.    
 
소속사 에잇디크리에이티브의 음악 레이블 RSVP “음악앨범퍼포먼스뮤직비디오 등 어느 하나라도 가볍게 만든 것이 없다멤버들의 가치관팀의 세계관 역시 진정성을 최우선에 두고 있다 “많이 알수록 더 매력적인 온리원오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잘 부탁드립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28,80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26192
128784 [잡담] 천재 기타리스트 장하은_[커버] 김광석, 이하이 "… (3) 조지아나 12-08 1472
128783 [기타] 대한민국 악플 문화는 한 명을 죽여야 끝이 납니다 (49) 강바다 12-07 2255
128782 [잡담] 조작 기사를 3번이나 퍼오면서 까지 애들을 욕해야… (9) 비키 12-07 1595
128781 [기타] BTS 10년이면 경제효과가 56조원 (2) 소음측정기 12-07 873
128780 [보이그룹] 191206. BTS 방탄소년단 'Jingle Ball' LA'Boy Wit… (3) 권클러버 12-07 973
128779 [보이그룹] 191206.BTS 방탄소년단 'Jingle Ball' LA' Talk + … (1) 권클러버 12-07 585
128778 [잡담] 프로듀스 사건으로 그만들 싸웁시다 (8) 호수 12-07 887
128777 [보이그룹] 191206 BTS 방탄소년단 "Jingle Ball' LA Live" Mic Drop" Re… 권클러버 12-07 531
128776 [걸그룹] 아이즈원 멤버 누구길래?...조작 멤버도 함께 화제 (81) 트와이수 12-07 4027
128775 [미국] 방탄소년단 슈가, Halsey&SUGA(BTS) - SUGA'S Interlude … 김님 12-07 847
128774 [배우] '천리마마트' 연우 종영소감 "배우로서 초… (8) 뉴스릭슨 12-07 2127
128773 [방송] '샅찢남' 황찬섭 선수를 소개합니다 [씨름… (2) 뉴스릭슨 12-07 739
128772 [걸그룹] 레드벨벳 콘서트 간 효정 (2) stabber 12-07 1403
128771 [기타] 밥상공동체연탄은행 공익광고 "연탄나눔 캠페인" stabber 12-07 224
128770 [기타] 2024년 CJ아레나 공연장과 테마파크, 서울 아레나 개… (8) 강바다 12-07 1278
128769 [걸그룹] 블랙핑크 LA/해밀턴/포트워스콘서트 박스스코어 (8) 꿀떡 12-07 1391
128768 [잡담] 3차 순발을 데뷔조 기준으로 보면 안되는 이유. (7) 비키 12-07 1060
128767 [걸그룹] 안준영 입장에선 당황했을듯 아키돼지 한테 60% 가… (16) 죽여줘요 12-07 3655
128766 [솔로가수] 카더가든 '초콜릿' OST 두번째 주자…윤계상… 뉴스릭슨 12-07 343
128765 [잡담] 앞으로 아이즈원 언급 1도 안하겠습니다 (12) 밍구리 12-07 2125
128764 [잡담] 프듀48 최종 순위 원본이 있기나할까 생각듭니다... (8) 삼촌왔따 12-07 1977
128763 [잡담] 기레기가 쓴소설인지 뭔지는 모르나 기사내용보면 (21) 밍구리 12-07 1555
128762 [잡담] 탈락멤버는 미호·이가은·미루 (22) TTTTTTT 12-07 4501
128761 [잡담] 아이즈원. 기레기들 아주 막 싸지르네요. (1) 날아라포메 12-07 1618
128760 [기타] 강다니엘, 우울증·공황장애 악화…활동 중단 (33) 강바다 12-07 307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