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2-12-06 10:18
[기타] 라붐은 생활고라는데…율희, 애 셋 교육비 월 8백 비난폭주
 글쓴이 : 강바다
조회 : 2,461   추천 : 0   비추천 : 0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947453

율희의 고민에 네티즌들의 불만이 폭주했다. 모든 생활비를 다 포함했다고 해도 월 800만원은 큰 돈인데, 교육비에만 800만원을 쓰는 수준이라면 대체 어느 정도의 수익을 거두고 있냐는 것이다. 또 일반인은 만나기도 어려운 오은영 박사에게 쉽게 공감조차 되지 않는 고민 상담을 한다는 것이 옳은 일이냐는 지적도 있다.

그도 그럴 것이 율희는 2017년 7월 '두바둡' 활동 종료 후 라붐 공식 활동에 자주 불참했다. 그러다 9월 최민환과의 열애를 인정했고, 10월 라붐 활동에 복귀한 것도 잠시 11월 팀에서 탈퇴해 버렸다. 열애 인정 두 달만에 팀에서 탈퇴하고 2018년 5월 첫 아들 최재율 군을 낳은 것이다. 더욱이 이때 라붐은 일본 진출을 하면서 막 해외 활동을 전개했던 터라 율희의 갑작스러운 탈퇴는 팀 전체에도 타격을 줬다.

어쩄든 율희는 팀 탈퇴를 결정했고, 당시 소속사 측은 "율희는 더이상 연예활동 의지가 없다는 뜻을 여러차례 전해왔다"고 밝혔다. 사실상의 은퇴선언이었던 셈이다. 그런데 율희는 또 다시 입장을 뒤집었다. 2018년 12월 최민환과 함께 '살림하는 남자들'을 통해 방송에 복귀한 것이다. 그러면서 "열애설이 난 다음날 임신한 것을 알게 돼 소속사와 팀에게 임신 사실을 숨긴 채 스케줄을 소화했다", "가수활동 시절이 그립다"는 등 라붐에 대한 언급을 이어가 논란이 일었다.

임신과 결혼, 출산과 육아를 핑계로 멤버들과 팬들을 떠나 연예계에서 은퇴하더니 가족 예능에 출연하며 사생활을 거리낌없이 공개하는 율희의 모습에 비난이 쏟아진 것은 당연한 일이었다. 그런데도 율희는 자제하지 않았다. 이번에는 '한달 교육비 800만원'이라는 경솔한 발언을 이어가며 또다시 논란을 자초했다.

무엇보다 현재 라붐은 팀이 아예 와해되어버린 상태다. 지난해 9월 리더 유정이 팀을 탈퇴하고, 다른 멤버들이 글로벌에이치미디어를 떠나 인터파크뮤직플러스와 재계약 했지만, 소속사 내부 사정으로 멤버 4명 모두 9월 계약을 해지했다. 멤버들은 라붐이란 팀명을 유지하는 것에 동의했고 그룹 활동 의지도 남아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나 사실상 해체나 다름없게 됐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연준 22-12-06 10:47
   
얘는 진짜 존나 뻔뻔한게 라붐 탈퇴때 앞으로 연예계생활 안한다고 해서 소속사가 쿨하게 놓아준거임. 원래대로면 법정싸움까지 갈일을 그렇게 아무조건없이 해준거. 근데 복귀하는것도 모자라 아이돌시절 행복하지 않았다고 뒷담까고 대놓고 방송에서 떡볶이 조리돌림하고 멤버들 원하지않는 썰 풀고. 진짜 뻔뻔해도 한계가있지
휴닝바히에 22-12-06 11:40
   
교육비 저렇게 꼬라박고 나이 30 다되어서 취업하면 다시 애 저렇게 키울만큼 월급이 나오나 모르겠다 ㅎㄷㄷ
경쟁비용은 늘고 실질 월급은 동결 ㅎㄷㄷ
매니툴박스 22-12-06 11:44
   
집안 자체에 돈이 많은가보다 남편도 능력있고
안알려줌 22-12-06 21:51
   
강남 어느정도 사는 집안이면 저렇게 아이에게 돈 쓰며 사는 곳 많을 듯
 
 
Total 169,92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279798 0 0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306622 0 0
169925 [잡담] 블랙핑크의 거품, 구독자 수에 의미가 있는가? (1) 윤굥 02:59 37 0 0
169924 [걸그룹] 보아·웬디·닝닝 "원" 레코딩 버전 방황감자 00:23 339 0 0
169923 [기타] 방송사 촬영장서 마약 투약한 20대女, 끊겠다 했다… (3) 강바다 02-02 680 0 0
169922 [기타] 심은하 측, 허위 복귀설 유포 제작사 명예훼손 고… 강바다 02-02 243 0 0
169921 [기타] 심은하 복귀 15억 사기극으로 마무리..“그래도 복… 강바다 02-02 341 0 0
169920 [기타] "이 바닥 블로킹" 전수진, 前이달소 츄 공개 지지 (1) 강바다 02-02 254 0 1
169919 [기타] 나연, 지방시 뷰티 브랜드 공식 모델 발탁 "방향성… 강바다 02-02 231 0 0
169918 [기타] 있지 유나 ‘세계가 반한 미모’ 강바다 02-02 313 0 0
169917 [잡담] 여돌 지표로 보는 랭킹 (5) Player 02-02 410 1 2
169916 [걸그룹] MAVE: 안무연습 공개 MR100 02-02 235 0 0
169915 [정보] 26억대 아파트 사는데 ’빚쟁이‘ 컨셉…죽는 소리… (3) MR100 02-02 763 0 1
169914 [정보] 황보미, P사 억대 외제차 선물 "상간녀 소송의 시련… MR100 02-02 419 0 0
169913 [방송] “뮤직뱅크 6개월 출연금지” 김영철→권은비… … MR100 02-02 691 0 0
169912 [걸그룹] XG - SHOOTING STAR (Dance Practice Moving ver.) (4) NiziU 02-02 248 0 4
169911 [걸그룹] 메타아이돌 메이브 '음악중심' 1월 무대 최… (1) MR100 02-02 272 0 0
169910 [배우] 배두나 "20년 넘게 버틴 나, 기특하다" (2) MR100 02-02 478 0 0
169909 [배우] '더 글로리' 이도현 측 "상반기 軍입대? 아… MR100 02-02 536 0 0
169908 [방송] 니지 프로젝트 탈락멤버 출연 리얼리티 이멜다 02-02 705 0 0
169907 [잡담] 중국 영화 심상치않네요... (16) 국을 02-02 1571 0 10
169906 [미국]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후보 ‘깜짝지명’ 앤드리아… (1) MR100 02-02 826 0 0
169905 [정보] 세계접수 일본아이돌 엑스쥐 회장 '엑스쥐 팬… (1) 꿈속나그네 02-02 902 1 4
169904 [걸그룹] [트와이스] Yes, I am Chaeyoung. Behind the Scenes 하얀사람 02-02 134 0 0
169903 [정보] '13남매 장녀' 남보라 "여섯째 동생 경계성 … (2) MR100 02-02 676 0 0
169902 [MV] 나얼표 발라드 태연 - 혼자서 걸어요 (2) 방황감자 02-02 278 2 0
169901 [보이그룹] 데뷔 17년차 된 아이돌 포카 콜리 02-02 301 0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