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1-11-29 09:11
[기타] 한비야 “네덜란드인과 반반 결혼, 데이트 비용 더치페이”
 글쓴이 : 강바다
조회 : 2,593  


https://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609&aid=0000516547

한비야는 2002년 아프가니스탄 구호 현장에서 상관으로 만난 네덜란드인 안토니우스 반 주트펀(안톤)과 2013년 연인으로 발전했고, 2017년 60세 나이에 결혼에 골인했다.

이날 한비야는 "우리는 각각 독립적인 경제관을 가지고 있다. 경제적 독립이 정신적 독립이다"며 "결혼식 모든 비용을 반반으로 했다. 반지만 주고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안톤 한복은 언니가 식구 대표로 해주고, 내 한복은 안톤 누나가 해줬다. 그리고 끝"이라며 "모든 비용을 50:50으로 했다. 너무 좋다"고 말했다.

데이트 비용 역시 더치페이였다. 한비야는 "안톤이 어제 한국에 오지 않았나. 공항에서부터 갈 때까지 우리가 돈 쓴 것, 카드, 현금, 고지서, 총지출금을 정산해서 반으로 나눈다"고 밝혔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짱아DX 21-11-29 10:01
   
연애할 때 한 사람이 모든 데이트 비용을 부담하는 건 이상하지만, 결혼 후에 생활비를 저렇게 한다고?
그냥 각자 생활비 내고 거기서 지출하면 되는거지, 저렇게 영수증 다 챙겨서 나누면 피곤하지 않나?
하긴 한비야 저 분은 여행 에세이도 거짓말과 본인의 상상력으로 썼으니 저 기사도 거짓말일지도.
퀄리티 21-11-29 10:03
   
한국남자가 반반씩 내고 살았으면 뭐라고 했을까
노리d 21-11-29 10:51
   
외국남성이 그리 하자면 저리 좋다고 하고..
한국남성이 그리 하면 저리 열성적으로 좋아할까??
     
포케불프 21-11-29 11:48
   
한남충 운운하겠지요
     
왜안돼 21-11-29 13:52
   
좋은게 아니고 안 나누면 안되니까 나누는거죠

한국남자처럼 외국남자는 개호구가 아니니까요
대기행렬 21-11-29 15:06
   
ㅋㅋ 티비조선 나오는 사람이면 알만하지

이제 토왜도 떳떳한 세상이라고 생각하고 있으니

김지하나 진중권이나 이런 류들
대기행렬 21-11-29 15:17
   
예전 어른들은 이런 말을 썼었죠!

인면수심 : 인간의 얼굴을 하고는 짐승의 마음을 가진 것들

민주주의 시장경제원리에서

시장경제원리만 쫓는 것들은 헌법에서부터 위반인 것들이라 헌법소원으로

조져야 하는데 법원이 검찰이 제기능안한지 오래라

일례로 마이크로소프트가 시장경제만 쫓다가 독과점위반으로 철퇴를 맞은게 사실 민주주의를 위반하여

그리 된 것이죠.

독과점의 논점 근본은 다른 경쟁기업, 즉 다른 기업의 직원(사람),주주(사람)을 존중함을 따지기에

대한민국도 마찬가지로 가야 하겠지요. 언론이든 재벌이든 개인이든 법인이든

민주주의, 헌법에 위배되는 모든 인사는 단호히 따져 물어 진정한 민주주의에 기반한 시장경제로 가는 길입니다.

그것이 진정한 대한민국의 길일 것입니다.
대기행렬 21-11-29 15:26
   
젊은 분들 그러니 이제 개인미디어의 시대고 공신력이란 단어에 이해가 필요합니다.

기존의 기성세대는 한비야 같이 조잡한 언론의 인정, 학계의 인정, 등단 등

아마추어에서 프로, 전문가로 넘어가는 단계를 인정, 심의하는 계(system)가

썩어문들어진 결과 현 70대~40대까지 자기들만 위하면서

가족을 위해 그랬다고 거짓부렁하고 가족을 위한다는 핑계로

비리를 서슴지 않았던 것이죠

세로운 세상을 열어야 합니다.

심의기구 같은 그 계가 훌륭한, 그 계를 통과한 전문가는 누구든 비평할 수 있고

통과된 누구든 존중받을 수 있는 세상

하여 1인미디어를 열고 계시는 분들은 그 계를 스스로가

온당한 수준의 것으로 만들어 공신력 확보, 자정노력을 통한 반성있는 문화

타인에게 피해를 주는 것이 아니라면 그 무엇이든 당당하게

궁금해하고 파헤치고 하여 새로운 문화로 만들어가는 재료로 사용하고 그러셔야 합니다.

내가 내뱉는 것이 모두 진심인 문화, 남의 진심을 헤아려 어루만질 수 있는 문화
knockknock77 21-11-30 09:50
   
저사람 논란 많던데 그래서 언젠가 부터 책팔아먹고 잠잠해진 사람
 
 
Total 1,74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42 [기타] 아형 입장 번복…송지아 뒤늦게 손절 “일부 편집… (2) 강바다 10:15 1511
1741 [기타] 태종 이방원 측, 동물 학대 논란 죄송…말은 촬영 … (6) 강바다 10:09 851
1740 [기타] 넷플릭스CEO "오징어 게임 시즌2 제작 확정, 유니버… (9) 강바다 10:08 1388
1739 [기타] 부스터샷 맞았는데… 슈퍼주니어 은혁, 코로나 확… (2) 강바다 10:05 522
1738 [기타] '미스트롯2' TOP4 전국투어 '소리꽃', … (1) 존재의온도 01-20 195
1737 [기타] 상습도박 슈 “패가망신해 반찬가게 일…바다·유… (10) 강바다 01-20 2985
1736 [기타] 솔로지옥 피부색 논란…넷플릭스 "배우는 중" (16) 강바다 01-20 2223
1735 [기타] 엑소 첸, 두 아이 아빠 됐다…아내 둘째 출산 (4) 강바다 01-20 1003
1734 [기타] 러블리즈 케이, 스포일러가 뭐길래…사라진 상도… (3) 강바다 01-20 1083
1733 [기타] [잇츠라이브] 2F - 너와 나의 내일(You and me tomorrow) Ba… 뉴스릭슨 01-19 426
1732 [기타] 손나은이 재뿌리고 사과는 윤보미가? 에이핑크 팬 … (7) 강바다 01-19 2932
1731 [기타] 짝퉁천국 된 솔로지옥, 넷플릭스 타고 글로벌 망신… (7) 강바다 01-19 2280
1730 [기타] 장원영, 대림 손녀와 플라잉 요가…우월몸매에 황… (6) 강바다 01-19 2669
1729 [기타] 설현 맞아? V라인 완전 사라졌네..볼 '빵빵'… (6) 강바다 01-18 3105
1728 [기타] 선정성 논란 걸그룹 탈퇴 뒤 알바하며 월 1000만원 … (2) 강바다 01-18 2618
1727 [기타] 손나은, 에이핑크 컴백 활동 불참..YG "차기작 스케… 강바다 01-18 1448
1726 [기타] 프리지아 사과 했지만...넷플릭스서도 짝퉁 논란 (11) 강바다 01-18 2418
1725 [기타] 티아라 소연♥축구선수 조유민, 3년 열애 끝 결혼 강바다 01-18 1467
1724 [기타] 이대휘♥강혜원, 대놓고 백허그…너무 터치하지 … 강바다 01-18 1819
1723 [기타] 지금 우리학교는ㄷㄷ(심상치 않네요) (7) 신념의힘 01-18 2713
1722 [기타] 오징어 게임(예능 모음) 신념의힘 01-17 867
1721 [기타] 장성규, 일베 인증? 또 의혹→해명까지 (12) 강바다 01-17 2201
1720 [기타] "음악보다 돈벌이 집중" 하이브에 뿔난 BTS 팬들 (8) 강바다 01-17 1477
1719 [기타] K팝 스타들 두바이 엑스포 수놓는다 강바다 01-17 504
1718 [기타] 야옹이 작가, 웹툰 실사 콜라병 몸매 (10) 강바다 01-17 183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