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0-01-22 09:56
[잡담] 케이팝의 정의가 뭐냐?
 글쓴이 : siders
조회 : 1,068  

JYP의 니지프로젝트로 케이팝의 정의가 무엇인지 토론이 뜨겁네요.
근데 정의 내리시는분들 마다 해석이 다른데 어느 쪽이 정답이다. 단언할수는 없습니다. 중요한건 JYP 박진영이 어떤 생각을 가진 사람인가죠. 박진영은 케이팝시장이 이렇게 성장하기 전에 민족주의와 국수주의를 언급하며 타국의 반감을 부른다며 한류라는 말을 없애자고 주장한적이 있죠. 박진영 왈(한국인의 국뽕이 외국인을 불편하게 만든다. 우리는 배타적인 국수주의를 벗어나서 그들을 존중과 배려해야한다고 엔터테인먼트에 정치와 국가색을 지워야 한다고요.)하지만  지금 한국인들 계몽하라던 박진영 회사 중국출신 아이돌들 남중국해지지와 홍콩경찰 지지는 열심히 하더군요. 케이팝에 중국인들 국가주의와 민족주의는 허용가능한건가요? 아 물론 보이스토리니 뭐니 합작그룹들 만들고 돈벌려면 어쩔수없다고 하겠죠 누군가는ㅎㅎ 또 박진영은 미국서 자곡가로 자기곡 팔때 편견에 빠질까봐 한국출신인걸 감췄다고 말했죠. 제 개인적인 생각으론 박진영에게 케이팝의 정체성 이런 단어들은 좀 웃길거 같아요. 처음부터 그분한테 그런 정체성은 단 1%도 없었는데요. 박진영의 실수는 니지프로젝트 설명할때 본인 일생을 벗어날려고 했던 한류, 케이팝 등 의 한국에 종속적인 단어들을 욕먹기 싫어서 또는 크게 성장한 케이팝시장에 묻어갈려고 어거지로 갔다 붙인거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20-01-22 10:08
   
가장 중요한건 언어임!
분석 20-01-22 10:08
   
제 논술점수는요~

3점 드립니다!!
mymiky 20-01-22 10:18
   
요새 양준일이 다시 컴백했는데요

이분은 미국의 최신 장르와 댄스를 국내에 들고온건 맞지만
너무 날것 그대로 흉내내는 것이였기 때문에 실패합니다

양씨가 그랬죠ㅡㅡ댄싱 위드미 아가씨 부를때

이건 팝이니 팝 틀어주는 방송에 가라하고ㅡ 거기선 가요 틀어주는데
가라고 했다고

기본적으로 요새는 영어 몇문장 나오는건 그려려니 하지만ㅡ

그래도 한국어 비중이 어느 정도는 되어야 한다고 봐요

오히려 외국인 작곡가들 노래 사오는거ㅡ sm이 잘 하는 짓인데ㅡ

외국산 작곡가를  써도 일단 가사가  한국어로 되어있고

한국가수가 한국 시장에서 부르니까 케이팝으로 보잖아요ㅡ

(언어)와 그걸 소화하는 (시장)이 어디냐? 가 기준인거죠!
mymiky 20-01-22 10:23
   
김연자 조용필 보아도 일본 진출해 노래했는데

이 사람들 노래를 한국인이 불렀다고 케이팝이라 하던가요?

그건 일본시장 진출해서 일본어로 부른 제이팝 입니다

일본활동을 즉. 제이팝 활동을 한거예요ㅡ

그 당시 일본어로 낸 노래들 한국인들이 아는거 있나요?

몇개 번안한 보아 노래도 그게 한국어로 번안해서 부르니까
아는거지ㅡ

그밖에 일본노래는 저도 모릅니다ㅡ 관심도 없고요
siders 20-01-22 10:31
   
박진영은 케이팝이 뭐다 이런거에 관심이 없다는 말입니다. 철저히 본인의 이해득실로 저울질해서 득이되면 하나의중국도 용인하고 본인장사하는데 득될거 없으면 한국민족주의 나쁘다 저격하고 미국서 인정받을수 있으면 자기출신지도 감출수있는 딱 그런류의 인간형
여름바위 20-01-22 10:40
   
kpop이란 제상각에는 우선적으로 한국어를 기본으로한 노래 부가적으로 한국인이 프로듀싱하고 퍼포먼스(노래)하는 팝이라 생각함..
박진영이 만드는 프로젝트는 쉽게말해서 kpop스타일의 jpop임..
비좀와라 20-01-22 10:56
   
SONY라는 회사명이 무슨 뜻 일까요?

그런데 소니라는 회사명이 아무 뜻이 없단 말입니다. 소니가 미국이나 기타 세계시장에 진출 할 때 일본이라는 이미지가 당시 싸구려 제품 이라는 이미지 였던 시기라 회사명을 가지고 공모를 한 것 이거든요.

회사 이름에서 일본이라는 이미지를 싹 없애고 아무런 뜻도 없고 그냥 서국의 어떤 회사같은 이름으로 만들 었거든요. 그리고 소니의 이런 의도는 좋은 평가를 받았죠. 지금도 많은 미국인들이 소니가 미국회사 인 줄 안다는 것 아닙니까.

우리는 이런 것을 글로벌 화라고 합니다. 금성을 LG로 하는 것도 이런 맥락에서 소니의 현지화 전략을 그대로 따라 한거죠. 지금 박진영이 하는 것도 그런 거라 보면 됩니다.

BTS가 무슨 민족주의 집단이라고요? 이미 글로벌화 되어 있는 집단을 가지고 무슨 민족주의 랍니까? BTS는 BTS로 알려져 있지 방탄 소년단으로 알려져 있답니까?

그리고 일본인들 만으로 구성된 그룹을 만드는 것에 불만이 있는 것 같은데요. 만일 국제 혼성 그룹을 만든다면 그 국제인들을 대신해서 어떤 한국인은 기회를 잃어야 한다는 것은 잘 아시겠죠?

차라리 그 나라의 사람으로 뽑고 우리나라는 우리나라 사람으로 뽑는 것으로 서로 좋거든요? 잇지 같은 경우 한국 사람만 있죠? 그럼 일본이나 중국 사람 만의 그룹을 만드는 것이 어때서요?
     
mymiky 20-01-22 11:05
   
뭐래?

일본사람만 중국사람만 뽑아서

케이팝이라 구라칠꺼라니까 문제지ㅡ

뭐가 문제라니?

일본사람만 뽑아서 일본에서 활동시켜요ㅡ제이팝으로
중국사람만 뽑아서 중국에서 활동시켜요ㅡ 씨팝으로

케이팝이라 구라치지 말고ㅡ

박진영은 케이팝의 정체성 ,미래 그보다

본인 회사의 재산증식에  더 관심있는 딴따라일 뿐인거예요ㅡ

돈은 벌겠군요ㅡ 그게 목적이니

근데 나중에 뒷통수나 쳐맞지 말라고 해요!

특히 중국회사들이 좀만 인기있음 중국애들 빼네가는 걸로 유명하니까

그때가서 박사장은 한국인들에게 찡찡대면서 동정을 바라면 안됨!
탑동보말 20-01-22 11:29
   
가장 중요한건 한국어예요
kpop의 정체성은 한국어입니다.
프로듀서가 한국인인들 작곡가가 한국인인들 한국어가 빠지면 그냥 kpop스런 jpop,cpop일 뿐입니다
분석 20-01-22 11:30
   
뇌피셜로 언급하지 말고.

음악 장르별로 많이 들으셈.

팝도 있고, 재즈도 있고, 클래식도 있고, 힙합도 있고..

한국 아이돌 노래가 주류 장르에서 구분하기 힘드니 k-pop 이라고 명명한걸로 생각하면 됨.


음악관련 전문가들이 케이팝 분석하는 유툽도 많음. 좀 보셈. 많이 많이..



작곡하는 사람에게 K팝 정체성을 말하는거 자체가 실례임. ㅋ 유치하고
그냥단다 20-01-22 11:48
   
한류>>k로변한거아닌가요?? 여기서 한류나 k는 한국문화를 말하는거죠..고로 한국에서 활동하는 한국어로 부르는 가수..
큰틀 20-01-22 13:46
   
한국 대중문화에 뿌리를 둔 음악이면 다  Kpop이라고 해도 상관없을듯.
무슨 한국어가 반드시 포함되어야 한다.
외국어로 부른 노래는 Kpop이 아니다.
이런 정의는 지나치게 협소한 정의라고 봅니다.
     
mymiky 20-01-22 15:01
   
외국어로 부르면 그냥 그 나라의 팝인겁니다

케이팝 스타일? 느낌이 나는 xx 나라의 팝ㅡ 인거죠

비슷하다고 케이팝은 아닙니다

언어의 중요성을 간과하지 마세요!
소마신 20-01-22 15:13
   
한국노래
쌈무사나 20-01-22 15:17
   
외국인인한테 일반적으로 kpop라고 하면
여러 장르 음악이 자연스럽고 재미있게 섞여 있는 음악으로 인식하더군요.
그리고 영어가 중간 중간 섞인 것도 특징으로 생각하는 사람이 있었어요.
아무래도 아이돌 음악이 가장 많이 알려져서 그런 것 같네요.

간단히 kpop라고 하면 그냥 한국 대중가요 라고 하면 되죠.
pop 이라고 하면 미국 대중가요이듯이.
 
 
Total 1,2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67 [잡담] 가는 것은 자유, 실패해도 큰 차원에서는 잃는 것… (1) 호에에 13:33 231
1266 [잡담] 트와이스 도쿄돔 공연은 취소 되겠네요. 국뽕대일뽕 12:51 333
1265 [잡담] 그렇게 미국 진출을 하고 싶으면.. (12) 윌슨 12:06 643
1264 [잡담] 방탄 새 앨범 미국 발매 첫 주 판매량 에미넴을 제… (3) mr스미스 10:15 1117
1263 [잡담] 트와이스, 아시아 원톱 찍고 美대륙으로 (35) 트루킹 09:42 1824
1262 [잡담] now n new--하나되어 (1) 백전백패 01:53 339
1261 [잡담] 방탄 핫백 17위 예상 (9) 그대만큼만 02-25 1376
1260 [잡담] 유튜브 조회수 개편후... (10) 그대만큼만 02-25 2767
1259 [잡담] 피에스타 mr제거 영상이나 라이브 영상 없나요? (1) 님아친추좀 02-25 581
1258 [잡담] 아이즈원 더쇼 1위 축하 냉무 (18) Arang 02-25 1436
1257 [잡담] sbs케이팝유튜브 배너 근황 (10) 레이팡 02-25 1401
1256 [잡담] 빌보드 소셜차트는 무슨 차트일까요 ㅇㅅㅇ (9) 호에에 02-25 849
1255 [잡담] 봉준호 감독이 쪽국 언론에.. (9) 그대만큼만 02-24 3762
1254 [잡담] 메인차트 200 5위(빌보드) (7) 그대만큼만 02-24 1401
1253 [잡담] 여러분의 선택?(낫투데이 vs ON) (8) 그대만큼만 02-24 690
1252 [잡담] KBS 진짜 양심 없네 (3) 레이팡 02-24 2480
1251 [잡담] 나만 그런가요?(BTS) (20) 그대만큼만 02-24 1912
1250 [잡담] jtbc...... 보도국 오늘 의심자 발생한 것 같다네요. (2) 도나201 02-24 2041
1249 [잡담] 누구말대로 아이즈원 뮤뱅나오는거 크게 도움이 … (20) 인간성황 02-23 2366
1248 [잡담] BTS 아이튠차트 줄세우기.. 미국에서 전례가 없던사… (8) KilLoB 02-23 3174
1247 [잡담] 아이즈원 코인 타는 SBS 근황 (18) 레이팡 02-23 2910
1246 [잡담] 아이즈원 방금 음중 보셨어요!!?? (18) 또복이 02-23 2665
1245 [잡담] 인기가요는 아이즈원 소개도 해주네 (16) 레이팡 02-23 1813
1244 [잡담] 아이즈원도 항상 컴백시기가 좋지 않음 ㅇㅅㅇ (38) 호에에 02-23 2613
1243 [잡담] 트럼프 "그 빌어먹을 영화"..또 영화 '기생충… (12) 그대만큼만 02-23 277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