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08-25 14:48
[국내야구] 길민세가 누군가요?
 글쓴이 : 인생이란
조회 : 40,584  

이야기 들어보면 발로텔리 뺨따구 후려칠녀석이라고 하던데...

대충 무슨 사건이 있었길래 멘탈갑이라고 하는건가요?


다른 사람들 트위터 올리는 글 보면...

길민세 신인드레프트에서 폭탄돌리기라고 말하기도 하구요.

검색해도 안나오구... 이 궁금증 때문에 현재 힘듬. ㅠ_ ㅡ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코스모스 11-08-25 15:20
   
'길민세'가 누구야??
 
 
 
 네티즌들이 때아닌 '길민세'등장에 어리둥절하고 있다. 길민세는 현재 네이버
 
와 다음등의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서 상위권에 오르는등 갑자기 유명세를 타
 
고 있기 때문이다.

 
 
 길민세는 오늘 2012 프로야구 신인 드래프트에 참가한 고교 야구선수다. 그러
 
나 네티즌들의 관심을 끄는 것은 드래프트가 아니라 바로 '길민세'의 그간 행
 
적에 대한 소문들이다.

 
 
 가장 이야기가 많이 나오는 것은 '길민세 멘탈' 부분, 즉 정신 상태다. 길민세
 
는 원래 덕수고에서 야구를 하고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현재 길민세
 
를 검색해보면 천안북일고 소속으로 나온다.



이를 두고 네티즌들은 길민세가 감독이랑 싸워서 결국 덕수고를 떠나 천안북
 
일고로 전학을 간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길민세 선수는 평소 감독 욕을 하고 다녔으며
 
미성년자가 술을 먹는 것이 무슨 범죄냐면서 SNS등에서 야구팬들과 설전을 벌이기
 
도 하였는데 그런 일이 벌어졌다는 것에 야구팬들은 믿지 못하겠다는 반응이다.

 
 
 또한 길민세 선수는 평소 위치기반 SNS를 이용하면서 '여자를 꼬시러 다녔
 
다'는 소문도 들리고 있다. 이후 가족의 요청에 의해 그와 관련된 내용은 모
 
두 삭제된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또한 네티즌들은 길민세가 '신인 드래프트에 지명되면 BMW,벤츠나 사야겠다'
 
라고 한 점을 들어 길민세의 행동에 대해 어이없어 하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현재 다음과 네이버등의 실시간 검색에서는 길민세의 드래프트 여부에 대
 
해 많은 네티즌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 특히 길민세를 뽑아가는 프로구단
 
이 어디가 될지를 궁금해하며 드래프트를 지켜보는 모습이다.

 
 
 길민세는 넥센에서 지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생이란 11-08-25 15:31
   
감사합니다 ㅎㅎ
삼다수 11-08-25 16:12
   
길민세...실력은 상당히 좋은 선수입니다.
실력만 놓고보면 1라운드는 몰라도 2,3라운드에는 지명받을만한 그런 선수인데
멘탈이 정말 개쓰레기라 답이 안나오죠.
술,담배,여자 삼종세트에 후배들 괴롭히고 감독,코치에 반항하는
문제선수계의 끝판왕 같은 애 입니다.
프로에서 빠따로 팰수도 없는 노릇이니 이런 멘탈은 답이 없죠..
넥센이 폭탄제거에 나선걸로 보이지만
잘못건드려서 팀 자체가 뻥 터져버릴지도..ㅡㅡ;
몽상가 11-08-26 20:09
   
멘탈 쓰레기인 넘들은 SK한번 가서 빡세게 당해봐야 정신 차리는데

근데 성근감독 사라지고 SK는 뭔가 팀컬러가 애매모호한...
시간여행 12-02-04 09:06
   
@@;;;
 
 
Total 39,2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2816
1113 [국내야구] 오늘 야구의 최고는 (2) 흰까마귀 10-03 1654
1112 [국내야구] 두산 대 엘쥐 벤치클리어링 (9) Assa 10-02 2125
1111 [국내야구] 오늘 LG 경기 보는뎀... (5) 다마젖소 10-01 1951
1110 [국내야구] 오늘 삼성대SK 6회.... (3) 아마락커 09-30 1615
1109 [국내야구] '최동원 데이' 떠오르는 박정태 한 마디 (3) IceMan 09-30 1774
1108 [NPB] 임창용 시즌 29세이브 (2) 바람난홍삼 09-29 4493
1107 [국내야구] 그것은 마치... 묵철 09-29 1666
1106 [MLB] [자동재생]9월 마지막주 MLB TOP10 (5) 타투 09-29 2618
1105 [국내야구] 삼성 라이온즈 페넌트레이스 자력 우승 확정!!!!! (8) 아마락커 09-28 1549
1104 [국내야구] 오늘은 여러 사건이 있는 날이었네요 (7) 아마락커 09-25 1921
1103 [국내야구] 살아있는 공 (7) MoraTorium 09-25 1971
1102 [국내야구] 가족과 함께 떠나는 자율 캠프 추진 (4) 몽상가 09-24 1766
1101 [국내야구] 김준호의 존재감 (4) zxczxc 09-23 2213
1100 [국내야구] MLB 올스타팀이 대만으로 가는군요. (9) 산사춘 09-23 2121
1099 [국내야구] 이대호의 미친 가을 (6) 아뿔사 09-23 2071
1098 [국내야구] 어제 야구 하이라이트 (2) 니베아크림 09-23 1846
1097 [국내야구] 올 시즌 야구 팬들은 왜이런가? (7) 묵철 09-22 1823
1096 [국내야구] 주심의 사람잡는 투구실력! _ (3) 닭아가씨 09-22 1864
1095 [국내야구] 이번 4강 플옵은 서울팀 모두 몰락이네요 (4) 하이에나 09-22 1541
1094 [MLB] 작년 지바롯데의 유격수 (6) 월드컵태생 09-22 2491
1093 [국내야구] LG 뭐가 문제인가요? (9) 바말 09-22 1612
1092 [국내야구] 삼성대두산 끝내기 폭투로 삼성승 (5) 아마락커 09-21 1772
1091 [NPB] 이승엽 시즌 13호 홈런! (4) 바람난홍삼 09-20 5767
1090 [NPB] 임창용 시즌 27세이브 (2) 바람난홍삼 09-20 2350
1089 [국내야구] 최동원 _ ‘무쇠팔’이라 불린 사나이 (3) 닭아가씨 09-20 1932
1088 [국내야구] MVP 대결은... (4) 묵철 09-19 1440
1087 [국내야구] 근데 야구는 9개팀으로 하나요? (7) 하이에나 09-19 1741
 <  1411  1412  1413  1414  1415  1416  1417  1418  1419  14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