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2-04-30 08:56
[MLB] 김하성 시즌 3호홈런
 글쓴이 : 큐티
조회 : 4,289  


https://twitter.com/BallySportsSD/status/1520183489777344513?s=20&t=_VgCjzuhOBS3LPXan4qjZw


오늘 첫타석에서 동점 투런 날렸네요.
최근 6경기 3홈런 기록중.. 이제 어느정도 메저에 적응되어 가는듯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영원히같이 22-04-30 15:39
   
감독도 칭찬하더라고요 점점 적응 하는거 같다고 ^^
     
큐티 22-04-30 16:25
   
플래툰 경쟁자가 부진한데다 내야 핵심인 타티스 주니어도 부상으로 이탈한 상태에서 이렇게 잘해주고 있으니..
상대가 우투수인데도 플래툰 안시킨거 보면 의미가 크다고 봅니다.
이 황금같은 기회 잘잡아줬음 하네요.
삼한 22-04-30 19:04
   
훈훈한 소식이네요.
류현진 22-04-30 20:45
   
기회 왔을때 잘 잡아라
Republic 22-05-01 15:11
   
오해없길 바라면서

김하성 현재 타격은 아주 좋습니다.
다만 이 기록과 폼으로 메이저 주전으로서
통할 타격이냐의 증명은 아직 ?? 이 부호가 붙는것 같습니다 .

왜냐면
신시내티 피츠버그  6연전에서
샌디 타선이 폭발했고
김하성도 동참했지만
하지만
이전 다저스 3연전에선 개 죽을쑨  샌디입니다 .

투수력 개 약한 팀 상대로 나온 기록일 수 있음.

다만 국뽕러들에겐 상관없이 기분 좋은 뉴스이지만 ..
     
열혈쥐빠 22-05-01 19:41
   
이 페이스가 어디까지 갈지, 또 페이스 떨어졌을 때 어느정도 끌어올릴 수 있을지가 결국 관건인듯요
     
큐티 22-05-02 08:50
   
뭐 일단 패스트볼에 대한 반응이 작년보다 나아진게 눈이 띄니 기대해보는거죠.
그리고 경기에 출전할수 있는 여건이 작년보다 나아진 상황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으니 기회도 더 많이 받지않겠냐 싶은.. 딱 그정도 선에서 응원하는거죠.

이 정도에도 국뽕 운운하는건 심하게 오바하시는겁니다.
          
Republic 22-05-02 11:54
   
님같은 분때문이죠 . 뭐

한국선수 조금 냉정하게 이야기하면 기분 나빠하시니까요


김하성 이야기를 하자면 ..
2 .3 호 홈런
이건 실투죠 . 한가운데 90마일
어김없이 홈런으로 응징하는 모습
이게 바로 메이저리그급 타자의 모습이죠 .

하지만 90마일근처 공들이라
93~95 마일 데이터가 쌓여야
빠른공에 적응에 대한 평가를 완료할 수있다고 봅니다 .

팀을 잘못 만나서
주전으로 기용될 기회가 많이 없다는거외엔
내야수로서  현재 김하성 타격 기대치가 올스타급을 기대한건
아니라서  지금 모습 좋습니다 .
               
큐티 22-05-02 12:22
   
그런 실투를 놓치지 않고 쳐대는 모습을 자주 보여주니까 기대를 갖는거라고요.
작년처럼 변화구 위주로 공략하는것도 아니고 이제 왠만한 속구에는 키움때 같은 타구질이 나오고 있잖아요.
어제같은 경우엔 94마일 공에도 홈런성 타구 날렸었구요.
그러니까 어느정도 적응이 되고 있다고 보는거죠.
누구처럼 외국선수랑 비교질을 했습니까? 아님 메이저 수준을 내리깔길 했습니까.
대체 이 정도의 의견을 가지고도 불편해하시는 이유가 뭔지 모르겠네요.

그리고 한국선수에 대해 '조금'만 냉정하게 얘기해도 분탕러 취급 한다고요?
류현진의 부진이 이물질 규제 탓이라 과거 기록들도 인정할수 없단식으로 얘기하시길래, 작년에 이물질 규제와 연관없이도 잘던지거나 못던진 케이스들이 많이 있었다고 반박하니까 바로 국뽕으로 몰이하셔놓고 먼 피해자 코스프레세요 ㅎ
                    
Republic 22-05-02 14:16
   
그런 실투를 놓치지 않고 쳐대는 모습을 자주 보여주니까 기대를 갖는거라고요.
작년처럼 변화구 위주로 공략하는것도 아니고 이제 왠만한 속구에는 키움때 같은 타구질이 나오고 있잖아요.
어제같은 경우엔 94마일 공에도 홈런성 타구 날렸었구요.
그러니까 어느정도 적응이 되고 있다고 보는거죠.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맞습니다 .
ㅎㅎㅎ
누가 아니래요 ??

전 님이 말씀하신  메이저적응 ? 할 레벨이 아니라
컨텐더팀 주전  !!! 이  레벨을 이야기하는것이죠 .
                         
큐티 22-05-02 15:16
   
강정호처럼 가자마자 잘했다면 더 좋았겠지만 대부분은 낯선 환경에서 어느정도 적응할 시간이 필요한거죠.
결국 님말대로 더 높은 레벨이 되려면 지금보다 더 많은 경기를 뛰어야하고, 많이 뛰기 위해선 또 좋은 모습을 보여줘야되는거죠.

일단 그 기본조건을 충족해주고 있으니 기대를 하는건대요.
굳이 이런 글에 국뽕러 운운하면서 비꼴 이유가 전 전혀 없다고 보는데요.

혹시 다른데서 오바하는 김하성팬이라도 보신거라면 거기서 푸세요.
여기서 이상한 소리 하지 마시고..
                    
Republic 22-05-02 14:55
   
누구처럼 외국선수랑 비교질을 했습니까? 아님 메이저 수준을 내리깔길 했습니까.
대체 이 정도의 의견을 가지고도 불편해하시는 이유가 뭔지 모르겠네요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이렇게 오해를 하시니까
제가 불편하다는겁니다 .
                         
큐티 22-05-02 15:24
   
제가 무슨 오해를 했죠?
국뽕러 운운하시니까 하는 소리죠.
제가 여느 국뽕러들처럼 한국선수 치켜세우려고 외국선수 깎아내렸습니까?
아님 김하성 성적 잘나온다고 메저 수준도 별거 아니라고 폄하했습니까?
그걸 묻는겁니다.
                    
Republic 22-05-02 14:56
   
류현진의 부진이 이물질 규제 탓이라 과거 기록들도 인정할수 없단식으로 얘기하시길래, 작년에 이물질 규제와 연관없이도 잘던지거나 못던진 케이스들이 많이 있었다고 반박하니까 바로 국뽕으로 몰이하셔놓고 먼 피해자 코스프레세요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님 뒷끝있다고 저한테 시위하세요 ?
류현진 이야기는 그만하시죠 .
류현진 이야기해봐야
좋은 이야기 안나옵니다 .
                         
큐티 22-05-02 15:18
   
님이 먼저 한국선수한테 냉정하게 말하면 불편해한다고 얘기하셨잖아요.
그게 류현진때 얘기지 그럼 뭔가요?
먼저 얘기 꺼내놓고서 뭔 뒤끝 타령이세요;;
Republic 22-05-02 14:58
   
상대방 말 뜻을 완벽하게 이해하지 못할
독해력이면
댓글달지 마세요 .

본인의 말에 동의하면서
다음 레벨을 이야기하는데
뭘 자꾸 시비성
댓글로 도발을 하시는지 ..

제가 저의 첫 댓글에
오해없길 바라면서 라고
쓴게 님 때문이라고 2번째 댓글에
썻잖아요 .

말귀 못 알아먹을까봐 ..
!!!
     
큐티 22-05-02 15:21
   
걍 오해없길 바란다고 쓰시고 끝났다면 당연히 저도 오해할? 이유가 없죠.
근데 그래놓고 뒤에다 국뽕러 어쩌구저쩌구..
댓글을 두분이 다셨나요?
왜 도입부랑 후반부의 내용이 다르죠?

오해하지 말라면서 오해할 표현을 왜 하세요? ㅎ
          
Republic 22-05-02 15:25
   
누구처럼 외국선수랑 비교질을 했습니까? 아님 메이저 수준을 내리깔길 했습니까.
대체 이 정도의 의견을 가지고도 불편해하시는 이유가 뭔지 모르겠네요

>>>
이렇게 왜 쓴건데요 ?
               
큐티 22-05-02 15:27
   
윗 댓에 썼습니다.
                    
Republic 22-05-02 15:34
   
님이 불편해 하신다고요 ..
ㅋㅋㅋ
도입부랑 후반부랑 다르다고 느끼는건
님의 개떡같은
독해력이예요 .

같은 말을
이런 방향으로 말했고
저런 방향으로 말한것뿐입니다 .

봐봐요 ..
지금 님은 저한테 분명
처음 도입부>>  저의 처음 댓글의 의미
후반부  >> 3번째 댓글의미

다르가 고  하셨잖아요

이게 님이 계속 오해를 하고 있다는 증거예요 .

저는 같은 말을 하고 있습니다 .
님이 개떡같이 알아 먹어서 그렇치
                         
큐티 22-05-02 15:40
   
아니 님이 저번에도 저한테 국뽕러라고 비꼬셨었잖아요.
님도 그걸 아니까 오해하지 말라고 사족을 다신거고.. 그럼 더더욱 뒤에다 국뽕러 소릴 할 이유가 없는거라니까요?

남 독해력 지적하기전에 글을 제대로 쓰셔야죠.
굳이 쓸 필요없는 표현을 해놓고 남보고 오해라고 하는건 적반하장이죠.
Republic 22-05-02 15:37
   
ㅋㅋㅋ

1
이건 실투죠 . 한가운데 90마일
어김없이 홈런으로 응징하는 모습
이게 바로 메이저리그급 타자의 모습이죠 .
ㅡㅡㅡ
이렇게 썻잖아요

이 말 뜻이  메이저 리그 적응 끝났다 이 의미잖아요

2
메이저리그 주전 타자로서 증명???
93~95 마일에 대한 충분한 데이터가 쌓여 있어야
삐른공에 대한 적응 완료

>> 이게  무슨 말이냐면
93~95 마일을 잘치면 올스타급 타자 레벨이고
컨텐더 팀 주전 타자급이란 말인데

제가 김하성  맥스 기대치는 이 단계죠 .
물론
외야수가 아닌 내야수이니까
타격 성적 비교할때 감안은 되겠지만
이 정도만 해도
한국 타자 올타임 넘버 1~2죠 .
     
큐티 22-05-02 15:47
   
비교 얘기는 님이 애초에 저한테 국뽕러라서 기분 좋아하고 있다고 비꼬시니까 얘기한거라고요;;;

단순히 외국선수 깔아뭉개려고 김하성 응원하는것도 아니고 그냥 더 잘하길 바라며 올린글에 님이 뜬금없는 댓글을 다니까 한 소리죠.
도대체 누가 누구 독해력을 탓하고 있는건지 ㅉㅉㅉ

그리고 글 한번 달았으면 수정 좀 하지마요.
답글 달고나면 전혀 다른 내용이 되있고 뭐하자는겁니까..
          
Republic 22-05-02 15:58
   
보통 국뽕러들이;
한국 선수에 대한 평가할때

본인들이 원하는 단어나 말이 안나오면
화를 내시죠 . 기분 나빠하시죠 .

지금 님은 저한테 기분 나빠하시고 있고 ..

애초 국뽕러가 아니시면
저의 의견을 달리 이해하지  않겠죠 .

제 기준에서 님은 국뽕러입니다 .
               
큐티 22-05-02 16:06
   
아뇨.
제가 딱히 김하성팬도 아니고 저도 김하성이 여전히 부족한 부분 많고 지금 모습이 언제까지 갈지 불안하게 지켜보고 있기 때문에 비판한다고해도 전혀 기분 나쁠 이유가 없습니다.

류현진 얘기 나왔을때도 님이 말한 부분이 제 관점에선 인과관계가 약하다고 봤기 때문에 동의를 안한것이지 제가 뭐 류빠라서? 국뽕이라서? 이건 너무 단순한 논리죠.
그런데 님은 걍 님의 글에 반대한다는 이유만으로 국뽕이라고 뭉뜽그리셨죠.
님이 절 어떻게 정의하시든 상관은 없지만 아닌건 아닌거니까요.

그리고 이글에서 님이 국뽕러 운운한건 김하성이 아니라 절 겨냥한 표현이니까 지적한겁니다.
저 정도의 사람을 국뽕으로 보신다면 전 앞으로 님을 국까로 볼게요.
                    
Republic 22-05-02 16:39
   
데이터상에서는 류현진 부정투구로 의심할 수 밖에 없지만
저는 배려 했습니다 .

저의 생각이고 단언할 수 없다고 ..
말이죠 .

이정도 글에서도  불쾌해 하시는건
님이 국뽕러인겁니다 .
 
제 비난 수위에서 조차
계속 댓글로  반박하시는건
님 국뽕러 아니라고 말하지 못하죠 .

데이터상에서
류현진이 부정투구가 아니다 라고 말할 수 있는
자료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자료로  반박하지 않고

심증 ?? 이런것으로
반박하시면
국뽕러 아니면 뭡니까 ? ?

아니 제가 말했잖습니까
류현진 이물질이다에  대한 반박 자료 있다고 ..

이 자료를 가지고 제한테 반박하시고 설득하시면
제가 수긍할게 있음 한다고 ..

하지도 않으면서
끝까지 아니다 아니냐 넌 틀렸어
이런 태도면
국뽕 맞는데요
                         
큐티 22-05-02 16:49
   
님 의견에 대한 반박은 이미 그때 다 했는데요?
이물질 규제 여부와 상관없이 시즌 내내 잘하고 못하는 사이클이 계속 반복이 됐던 해라고요.

시즌초부터 3경기 잘던지다 그담 3경기는 말아먹고 IL 갔다가 또 그다음 4경기 잘던지고 그리고 또 말아먹고..
물론 후반기엔 이 패턴이 2경기 잘던지고 1~2경기 말아먹는식으로 짧아지긴 했지만 어쨋든 시즌 전체를 놓고봤을때 계속 굴곡이 있었던 시즌이었죠.

그래서 제가 물었자나요.
이물질 사용 못해서 부진한거면 규제전에 3경기 연속으로 죽쒔던건 뭐고, 규제후에 잘던졌던 경기들은 모냐고..
거기에 대해서 설득력있는 답을 안하신건 님인데요?

못던진게 이물질 사용 못해서 그런거면 잘던진 경기는 잠깐 몰래 이물질을 써서 던진건가요?
말이 안되는 주장이자나요?
Republic 22-05-02 16:21
   
더 잘하길 바라며 올린글에 님이 뜬금없는 댓글을 다니까 한 소리죠.
>>> 이렇게 반응하시면
전 어떻게 할 방법이 없습니다 .

메이저 주전 내야수 !!
이 레벨에 도달한 한국인 타자는
애매한 강정호뿐이라서

김하성에게  이 레벨에 대한 검증을
운운하는것조차 김하성을 
한국 올타임 타자 원투로 보고 있는건데

뜬금없다 이렇게 받아 들이시면
님 수준을 의심할 수 밖에 없습니다 .
     
큐티 22-05-02 16:32
   
다시한번 댓글들을 정독해보시는걸 추천드립니다.
제가 님이 김하성에 대해 냉정한(?) 평가를 한걸 지적한건지, 아님 저에 대해서 국뽕러라는 늬앙스로 얘기하신걸 지적한건지..
마음 가담듬고 읽어내려오시면 아실겁니다.
          
Republic 22-05-02 16:42
   
세상에나 !!

냉정하게 평가해서
메이저 주전으로 .. 어쩌고
이게 극찬인겁니다 .

한국 타자에서 이 레벨에 올라간 선수는 없습니다 .

냉정하게 이 정도 평가면
엄청난것 아닙니까 ?

님은 김하성 하이포텐을 얼마나 잡고 있는지 모르겠지만
전 그렇습니다 .
냉정하게  메이저 내야수 주전 정도 ..

이정도로는 성에 찹니까 ?
               
큐티 22-05-02 16:51
   
하.. 그만하죠..
앨비스 22-05-03 18:48
   
하.. 잡영어 절마 극혐이네 무슨 얘기만 하면 국뽕 국뽕 그러냐 ㅋㅋ
 
 
Total 39,8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93892
39803 [KBO] 전 세계 사구 신기록 300개 ㅋㅋ (1) 류현진 06-24 674
39802 [KBO] 안우진, 한국 최초 공식 160km 달성 (9) 천국입성 06-24 864
39801 [KBO] 안우진 (2) Republic 06-24 254
39800 [KBO] 조요한 157km 엄청난 구위 강속구 투구 (3) 난할수있어 06-19 1944
39799 [NPB] 만화같은 (1) ㅎㅈ 06-18 664
39798 [KBO] 내가 만든 SSG 랜더스 엠블럼 강동구사람 06-17 558
39797 [잡담] 요새 야구 잘안보는데 (2) 현대신세계 06-17 531
39796 [KBO] 어제 정은원,하주석 (9) 백전백패 06-17 629
39795 [KBO] 키움 안우진 159km 강속구 찍음, 1km만 넘으면 160km (3) 난할수있어 06-14 1581
39794 [KBO] 157km 초고속 강속구 김윤수 천국입성 06-13 1272
39793 [KBO] 고개 떨구는 반즈 먼저간다 06-08 1761
39792 [MLB] 선수가 성질난다고 덕아웃 기물 부술 때... (3) ethereal 06-08 1778
39791 [잡담] 그래도 한국 심판이 제일 공정 (10) 야구아제 05-31 3221
39790 [KBO] 프로야구 2024년 볼·스트라이크 판정 AI가 한다 (8) 류현진 05-31 1081
39789 [잡담] 한화 우쩐일이여 주간5승1패 (6) 백전백패 05-29 1310
39788 [KBO] 요즘 크보 핫 이슈 홈런왕 경쟁 (3) 어부사시사 05-26 1967
39787 [잡담] 야구는 왜 전자기기 반입하면 반칙일까요? (13) 성우부엉이 05-22 2165
39786 [MLB] 6:7상황 일본인 타자 스즈키 10회말 2아웃 끝내기 (5) ㅎㅈ 05-22 3537
39785 [잡담] 슬라이더 던지면 부상이 많이오는거 같네요 (18) 트랙터 05-20 1527
39784 [KBO] 두산 11회말 이런경우 첨봄. (4) 아쒸 05-19 1049
39783 [KBO] 곽빈 151km 11k (1) 천국입성 05-19 689
39782 [KBO] 고우석 155km 삼진 모음 (2) 천국입성 05-19 704
39781 [KBO] 김윤수 156km 최고구속 투구 (2) 천국입성 05-19 689
39780 [KBO] 조상우 158km 가능, 강속구 투구 모음 (4) 천국입성 05-18 852
39779 [KBO] 장재영 156km의 깔금한 마무리 (3) 천국입성 05-18 620
39778 [KBO] 안우진 158km 한국 최고의 강속구 투수 (11) 천국입성 05-17 1653
39777 [KBO] 문동주 156.5km 강력한 구위 (9) 천국입성 05-17 97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