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1-03-02 19:53
[MLB] 3년 ERA+ 1위 디그롬 2위 RYU..NY 언론의 경계와 의구심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184  


3년간 ERA+, 1위 디그롬-2위 RYU.."6개월 에이스 될까?" NY 언론의 경계와 의구심


[사진] ⓒGettyimages

[OSEN=조형래 기자] “류현진은 6개월 에이스가 될 수 있을까?”

뉴욕 언론인 ‘뉴욕포스트’는 2일(이하 한국시간), 뉴욕 양키스의 강력한 대항마로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될 수 있다고 언급하면서 류현진의 역량에 대한 경계, 그리고 의구심을 동시에 표현했다.

매체는 일단 양키스의 관점에서 토론토가 위협적인 팀이 될 수 있다는 이유들을 언급했다. 일단 정규시즌 첫 68경기 동안 토론토와 맞대결이 12차례나 치른다는 것을 강조했다. 순위 싸움이 치열해질 9월, 정규시즌 막판에는 7경기만 남게 된다는 점을 언급했다.

그리고 토론토 내에서의 류현진의 존재감을 언급하며 경계, 의구심을 동시에 언급했다. 매체는 “지난해 류현진은 토론토와 4년 8000만 달러 계약을 맺고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투표 3위에 올랐다. 류현진의 투구는 정말 뛰어나다”면서 “2018년에서 2020년까지 300이닝 기준으로 류현진(ERA+ 172)보다 더 좋은 조정 평균자책점(ERA+)를 기록한 투수는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ERA+ 189) 뿐이다. 대신 디그롬이 157이닝을 더 던졌다”고 말했다. 조정 평균자책점은 야구장의 파크팩터를 보정해 산출하는 투수 관련 세이버매트릭스 지표로 100을 평균치로 놓는다.

하지만 류현진의 건강과 풀타임 선발 로테이션 소화에 대한 의구심까지 동시에 내비쳤다. 매체는 “하지만 지난해는 12번 등판 뿐이었다. 류현진은 한국에서 넘어온 뒤 8시즌 동안 3번째 규정이닝 소화 시즌에 평균자책점 타이틀을 따냈다”면서 “류현진은 과연 6개월 에이스가 될 수 있을까. 그리고 2021시즌에는 대략 28번의 선발 등판을 가질 수 있을까?”라고 언급했다.   

아울러 매체는 “양키스의 게릿 콜 이후의 로테이션과 마찬가지로 토론토도 류현진 이후 선발진은 예측 가능한 투수보다는 재능에 의존하고 있다”면서 “네이트 피어슨은 메이저리그 최고의 유망주에 속한다. 하지만 지난해 이 파이어볼러는 팔꿈치 부상을 당했고 이닝도 18이닝만 소화했다. 2021시즌은 얼마나 소화할 수 있을까?”라고 전했다.

이어 “타일러 챗우드와 계약을 맺고 스티븐 마츠를 트레이드했다. 그러나 저조한 퍼포먼스를 보이고 있던 로비 레이와 재계약 하는 방향을 택했다. 레이는 근육략을 늘렸고 예전 투구폼으로 돌아가 스프링캠프 초반 커맨드에 대해서는 찬사를 받았다”며 “토론토는 그의 고향 팀인 메츠로부터 멀리 떨어진 뒤 마츠가 기술이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평정심을 찾았고 믿는다”고 토론토가 보강한 투수들의 활약에 대해서도 전망을 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1-03-02 19:54
   
 
 
Total 39,32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5964
39328 [MLB] MLB.com 류현진 01승 하일라이트 영상 (4) 진빠 04-14 2006
39327 [MLB] 류의 절묘한 보더라인 피칭에 전문가도 경탄할 정도 (4) 러키가이 04-14 2611
39326 [MLB] 'sensACEional!' 토론토 양키스 격침 류에 SNS 경의… (2) 러키가이 04-14 1520
39325 [MLB] 우리가 알던 류현진이다!..감독-언론 극찬 이어져 (1) 러키가이 04-14 1568
39324 [MLB] 화려한 ERA 1.89 첫승 류현진 앞 천하의 양키스 쩔쩔.. (1) 러키가이 04-14 938
39323 [MLB] 거함 양키스를 또다시..외신도 놀란 류 완벽투 (1) 러키가이 04-14 1033
39322 [MLB] 호투 본 TOR 언론 RYU 오프스피드 오늘 밤에도 Good 호평 (1) 러키가이 04-14 1024
39321 [MLB] 몬토요 "양키스에게 콜이 있다면, 우리에게는 류" (1) 러키가이 04-14 755
39320 [MLB] 류 칼제구에 양키스 멘붕..해설 벅 "화나는 게 당연" (2) 러키가이 04-14 1109
39319 [MLB] MLB.com "류현진, 양키스 지배했다" 호평 (1) 러키가이 04-14 577
39318 [MLB] RYU 이렇게 던지는 것 나도 처음 본다" 몬토요 극찬 (1) 러키가이 04-14 1053
39317 [MLB] 양키스 @ 블루제이스 오늘경기 하일라이트 feat. 현진… (3) 진빠 04-14 946
39316 [잡담] 공지글 못보고 중계사이트 올려서 죄송요 비니대디 04-14 558
39315 [MLB] 아깝네 게레로가 그 공만 잡았어도 (3) 비니대디 04-14 1511
39314 [MLB] 알동이니 뭐니 류뚱 4점대 된다고? (3) 신서로77 04-14 1515
39313 [MLB] 류뚱 오늘 너무 부담스럽게 잘하는거아님? (4) 카카로니 04-14 1763
39312 [MLB] 우리 류뚱이 달라져떠요~ (3) 카카로니 04-14 1401
39311 [KBO] 롯데 단장과 감독의 불화 또 떴네요 (6) 엄청난녀석 04-13 1055
39310 [MLB] 오늘 킴하성 마차도앞에서 허수아비 같네 ㅋ 카카로니 04-13 1311
39309 [잡담] 추신수 관련 갑자기 생각나서 올립니다. 여기서도 욕… (1) 유연래상취 04-12 702
39308 [기타] 베이스볼 분데스리가 인터넷 중계 신비은비 04-12 234
39307 [MLB] MLB.com 김하성 1호 홈런 영상 (24) 진빠 04-11 4532
39306 [MLB] 김하성 메이저리그 첫홈런.gif (6) 큐티 04-11 2669
39305 [MLB] 파드레스 노히터 게임 하일라이트 김하성 출전. (2) 진빠 04-11 943
39304 [MLB] ML1위 류현진 디그롬과 2018년부터 세운 기록은 (2) 러키가이 04-11 1295
39303 [KBO] 스트존 판정 보면 정말 로봇 심판 도입이 시급한 듯.. (1) andyou 04-10 618
39302 [KBO] 감자 던지다 쫓겨난 포수..야구공처럼 주자 속여 (2) 러키가이 04-09 160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