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12-27 10:23
[MLB] 토론토스타 "달라진 더 달라질 터닝포인트는 류"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346  


토론토스타, "달라진, 더 달라질 토론토, 터닝포인트는 류현진"


1년 전 토론토 입단식에서 구단 수뇌부들과 포즈를 취하는 류현진(왼쪽에서 두번째). 류현진 영입은 지지부진하던 토론토 재건의 터닝포인트가 됐다. 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정현석 기자]밑바닥 횡보에서 반등을 시작하는 계기가 있다.

지지부진하던 과거와의 절연과 새로운 미래의 출발. 추세를 바꾸는 터닝포인트다.

토론토 블루제이스에 있어 류현진(33)이 꼭 그런 선수다.

캐나다 최다부수를 자랑하는 유력지 '토론토 스타'가 이 사실을 정확하게 짚었다.

'토론토 스타'는 27일(한국시각) 성공적 2020 시즌 후 달라진 블루제이스에 대한 기사를 실었다.

2020 포스트시즌 진출을 계기로 토론토의 지향점은 확 바뀌었다. 가을야구를 넘어 더 높은 곳을 바라보고 있다.

매체는 "(토론토 변화의) 터닝포인트는 1년 전 좌완 류현진의 영입이었다"며 "2.69의 평균자책점과 아메이칸리그 사이영상 3위에 오른 32세 류현진의 퍼포먼스는 직전 시즌 21명의 선발투수가 난무했던 토론토 마운드를 빠르게 안정시켰다"고 평가했다. 이어 "4년 총액 8000만 달러로 류현진을 영입한 것은 보 비��,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 케번 비지오 등 핵심 젊은 내야진을 중심으로 한 리빌딩 과정에 있어 중요한 첫 걸음이었다"고 분석했다.

터닝포인트, 류현진 영입 효과는 즉각적이었다. 토론토는 비록 단축 시즌이었지만 가을야구에 진출하며 새 희망을 던졌다.

마크 샤피로 사장과 로스 앳킨스 단장의 스토브리그 운신의 폭도 넓어졌다. 토론토 로저스 커뮤니케이션 구단주의 전폭적 지원 속에 '필요할 때 (큰 돈을) 쓴다'는 입장이다.

실제 토론토는 올 겨울 FA와 트레이드 시장에서 적극적인 행보 속에 거물급 선수 영입을 시도하고 있다. 류현진과 원-투 펀치를 이룰 에이스급 투수와 야수진을 안정시킬 거물급 야수가 주요 타깃이다.

달라진 토론토, 앞으로 더 달라질 토론토. '올 뉴 블루제이스'의 시작과 중심에 '코리언 몬스터' 류현진이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12-27 10:23
   
 
 
Total 39,22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3475
39227 [MLB] 토론토 포수 류 '피칭의 장인' 전 감독도 극찬 (1) 러키가이 03-06 501
39226 [잡담] 추신수는 (1) 명품구씨 03-06 252
39225 [KBO] 신세계 재창단이 아니고 인수한거죠? (1) 레드민 03-05 488
39224 [KBO] 에스에스지 랜더스 확정!! (8) 허민 03-05 410
39223 [KBO] 키움 광속구 듀오 154km 쾅쾅 (5) 큐티 03-05 517
39222 [MLB] ML 수비 능력자! SD코치들 김하성 환상 수비에 엄지척 (2) 러키가이 03-05 433
39221 [MLB] 자로가자~ 카카로니 03-04 307
39220 [MLB] [단독 인터뷰] "류현진이 팀에 희망을 줬다" TOR 사장 … (1) 러키가이 03-03 1469
39219 [KBO] ssg야구단..유니폼 노란색도 괜찮은데;; (11) 허민 03-02 1287
39218 [MLB] 3년 ERA+ 1위 디그롬 2위 RYU..NY 언론의 경계와 의구심 (1) 러키가이 03-02 740
39217 [MLB] 영상으로 본 김하성 맹활약.. 얼굴에는 '긴장'… (1) 러키가이 03-02 706
39216 [MLB] 류 2021 평자 2.80 이상? 이하?' MLB진행자 내기 화제 (2) 러키가이 03-02 584
39215 [KBO] 용진이형이 직접 푼 야구단썰 (2) 큐티 03-01 895
39214 [KBO] 신세계 야구단~ (1) 레드민 02-28 1098
39213 [KBO] 기아 100패하겠다 충격 선언 (1) 비안테스 02-28 975
39212 [잡담] 저밑에 어그로놈 봐라 ㅋㅋㅋ (8) 열혈쥐빠 02-27 666
39211 [MLB] 김광현 3선발...STL 개막전 선발투수 플래허티 (1) 카카로니 02-26 1546
39210 [MLB] 류 AL 사이영상 배당률서 전체 5위, 오타니 24위 (1) 러키가이 02-26 817
39209 [NPB] 로하스 등 일본진출한 선수 근황이 궁금하네요 (2) 독산 02-26 819
39208 [MLB] "류현진은 류현진" 박찬호 넘는 위업 보인다 (1) 러키가이 02-26 680
39207 [MLB] 류 때문에 99번 못 단 투수, 이젠 '마스코트'에… (1) 러키가이 02-26 795
39206 [MLB] 美언론 "양현종, 초청선수 중 ML 진입 1순위..TEX에 필… (2) 러키가이 02-26 563
39205 [MLB] 김하성에 놀란 현지 언론 "2루수 깔끔하게 잘보는데?" (3) 러키가이 02-26 743
39204 [MLB] 류 첫 라이브피칭 극찬 "S존 구석구석 페인트칠" 몬토… (1) 러키가이 02-26 499
39203 [MLB] 류, 스프링어 상대로 라이브피칭.."역시 류현진" (1) 러키가이 02-26 358
39202 [KBO] 현 크보서 베이징세대 (4) GODBLESSME 02-24 804
39201 [KBO] 신세계타순 (2) 댓글실명제 02-24 150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