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10-10 19:59
[MLB] 탬파베이의 보이지 않는 최지만 효과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633  

탬파베이의 보이지 않는 최지만 효과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이 6일(한국시간) 뉴욕 양키스와의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ALDS) 1차전에서 투런포를 때려낸 후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사진=뉴시스

탬파베이 레이스가 천신만고 끝에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에 진출했다. 뉴욕 양키스를 3승 2패로 꺾은 탬파베이는 12일(이하 한국시간)부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월드시리즈 진출을 놓고 7전 4선승제 시리즈를 벌인다.

탬파베이의 디비전시리즈 승리는 8회 결승 홈런을 때린 마이클 브로소, 시리즈 내내 맹타를 휘두른 랜디 아로자레나 덕분이다. 그러나 자세히 들여다보면 이들의 활약 뒤에 가려진 최지만(29)이라는 존재를 발견해낼 수 있다.

아로자레나는 지난 6일 1차전서 1회 말 게릿 콜에게서 솔로 홈런을 뽑아냈다. 아로자레나는 시즌 내내 우투수에게 약했다. 좌완에겐 4할을 때려냈지만 우완에겐 0.227로 재미를 보지 못했다. 더구나 양키스 1선발 콜을 상대론 2타수 무안타였다.

아로자레나의 깜짝 홈런은 뒤 타석 최지만과 관련이 있다. 콜은 정규시즌 최지만에게 0.667의 피안타율을 기록했다. 홈런도 3방 맞았다. 당연히 경계대상 1순위다. 1회 콜은 아로자레나에게 거푸 너클 커브를 던졌으나 모두 볼.

볼카운트 2-0으로 몰리자 급해졌다. 이미 투 아웃을 잡은 상태이니 타자를 볼넷으로 내보내도 큰 문제는 아니었다. 하지만 뒤이어 나오는 타자가 문제였다. 최지만, 콜에겐 끔찍한 이름이다. 결국 아로자레나에게 성급하게 직구 승부를 하다 홈런을 허용했다.

이번엔 10일 열린 5차전. 4일 만에 등판한 콜은 6회 1사까지 1점만 내주고 호투했다. 6회 첫 타자 아로자레나를 외야 플라이 처리했다. 양키스 분 감독은 호투하던 콜을 마운드에서 내렸다. 본인은 더 던지겠다고 의사표시를 했으나 묵살 당했다. 다음 타자가 최지만이었기 때문. 탬파베이는 캐시 감독은 마이클 브로소를 대타로 기용했다. 좌투수 브리턴이 마운드에 올라선 게 최지만 교체 이유였다.

브로소는 좌투수에 0.333으로 강하다. 홈런도 4개나 때려냈다. 우투수에겐 0.273 홈런 한 개. 브로소는 기대대로 내야안타를 때려냈다. 최지만으로 인해 콜이 물러났고, 좌투수가 나온 탓에 브로소가 대타로 기용될 수 있었다.

브로소의 역할은 8회 더 극적이었다. 양키스의 철벽 마무리 아롤디스 채프먼을 상대로 10구째 승부를 벌인 끝에 100마일(161㎞) 직구를 두들겨 좌측 담장을 넘겼다. 역전 결승 홈런. 이 한 방이나 1차전 아로자레나의 홈런은 최지만이라는 도우미가 있었기에 가능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10-10 19:59
   
천제 20-10-11 02:06
   
100렙이면 의견 한줄이라도 넣어야 하는거 아님?
     
밥이형아 20-10-11 14:45
   
2랩이면 그냥 샷타마우스 하고 봐야 하는거 아님?
 
 
Total 6,22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172 [MLB] [선동열] 류현진·매덕스는 타자의 0.045초를 훔친다 (2) 러키가이 10-21 740
6171 [MLB] "류 에이스, 야마구치 워스트" 호평·혹평 2020년 (1) 러키가이 10-21 925
6170 [MLB] 외신 엘리트 류 있었다면 커쇼가 WS 1차전 나왔을까? (1) 러키가이 10-21 791
6169 [MLB] 美 최지만 집중 조명 "CS 최고 타율 ·출루율 0.529" (6) 러키가이 10-19 2273
6168 [MLB] (현지해설) 미 인기 야구 프로그램 최지만 환상 수비 러키가이 10-19 2225
6167 [MLB] 토론토에서 2 3선발 구하는데 (6) 호랭이님 10-19 1365
6166 [MLB] 역시 LA 다저스는 젠슨을 뺀게 신의 한수네여 (8) 사이공 10-19 1431
6165 [MLB] 최지만의 야구스타일이 월드시리즈에선 기본이상을 … (22) 짐헨드릭스 10-18 3049
6164 [MLB] 최지만 3타수 2안타 맹활약 한국인 타자 최초 WS (2) 러키가이 10-18 1814
6163 [MLB] 어려운 공 잡고 미소 씨익 최지만 수비에서도 빛났다 (1) 러키가이 10-18 1421
6162 [MLB] 템파 월드시리즈 진출 월척이다 10-18 322
6161 [MLB] 템파베이 끝내는 끝장승부로 가는군요 (3) 영원히같이 10-17 1296
6160 [MLB] 류현진을 경의의 모습으로 바라보는 메이저리거들 (1) 러키가이 10-16 3418
6159 [MLB] "류, 게릿 콜보다 잘했다..FA 최고 투수" 美 언론 극찬 (1) 러키가이 10-16 1368
6158 [MLB] 최지만 홈런영상 Ji man Choi Homerun (2) 러키가이 10-16 1747
6157 [MLB] 최지만 동점 홈런(냉무) (5) FS6780 10-16 1462
6156 [MLB] 설레발치면 안되겠군요 호랭이님 10-16 523
6155 [MLB] 템파베이가 잘해줘서 고맙네요 (2) 호랭이님 10-14 1919
6154 [MLB] 류도 없고 커쇼도 없고..다저스 또 패퇴 탈락 위기 (7) 러키가이 10-14 2829
6153 [MLB] ⑥류현진은 '피치 터널'을 어떻게 활용하는가 (1) 러키가이 10-14 855
6152 [MLB] '괴짜' 그레인키 "무관중 경기, 나는 좋은데?" (1) 러키가이 10-14 874
6151 [MLB] MLB.com 최지만의 침대야구~! (1) 진빠 10-14 1436
6150 [MLB] MLB.com 최지만의 눕방~! 진빠 10-14 997
6149 [MLB] MLB.com 최지만의 요가 강좌~! (1) 진빠 10-14 910
6148 [MLB] [이현우] 1루 수비의 중요성을 보여준 최지만 (영상) (3) 러키가이 10-13 868
6147 [MLB] 최지만 스쿱 플레이 ML 1인자 美통계업체도 엄지척 (1) 러키가이 10-13 751
6146 [MLB] 믿을수 없다! 아다메스 동료 최지만 다리찢기에 감탄 (4) 러키가이 10-13 194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