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23 12:20
[MLB] 최지만 미국매체선정 탬파베이 올해의팀 동료감투상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772  


최지만, 미국 매체 선정 '탬파베이 올해의 팀 동료 감투상'


탬파베이 최지만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28)은 풀타임 메이저리거가 된 올 시즌 맹활약을 펼쳤다.

정규시즌 127경기에 출전해 타율 0.261, 19홈런, 63타점을 기록하며 탬파베이의 포스트시즌 진출에 힘을 실었다.

지난 8일(한국시간)엔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3차전에서 홈런을 터뜨리기도 했다.

실력도 실력이지만, 최지만은 팀 분위기 메이커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올 시즌 특유의 친화력과 흥을 뿜어내며 동료들의 사기를 끌어 올렸다.

과장된 세리머니와 밝은 표정, 거침없는 제스처는 최지만의 트레이드 마크가 됐다.

미국 현지 언론들은 최지만의 활발한 성격이 탬파베이의 올 시즌 성적에 좋은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한다.

미국 매체 디애슬래틱은 23일 탬파베이 구단의 2019시즌을 결산하며 자체적으로 분야별 수훈선수를 꼽았다.

최지만은 '올해의 팀 동료 감투상'에 이름을 올렸다.

이 매체는 "탬파베이 관중들은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3, 4차전 홈 경기에서 맹활약을 펼치던 최지만의 이름을 연호했다"며 "최지만은 클럽하우스에서 제 역할을 다 했을 뿐만 아니라 시즌 막판 탬파베이의 핵심 역할을 했다"고 설명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23 12:24
   
 
 
Total 38,90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5348
38853 [MLB] Rookie of the Year?" 김, 메이저리그 역사를 다시썼다 (2) 러키가이 09-15 1676
38852 [MLB] 다져쓰는 역시 돌버츠 감독이 문제네요.. (4) 쟈이쟈이 09-15 2215
38851 [MLB] MLB.com 김광현 오늘자 피칭 하일라이트. (3) 진빠 09-15 4128
38850 [MLB] 김광현 사이영 주기 싫어서 일까요? (15) 비전 09-15 4702
38849 [MLB] 김광현 대단합니다. (1) 토왜참살 09-15 2245
38848 [MLB] {김광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2) 아리스 09-14 2356
38847 [MLB] 류현진 아메리칸 리그 평균자책점 순위 (변동) (2) 러키가이 09-14 2698
38846 [MLB] 조미예 이런대우 처음 토론토가 에이스 류 대하는법 (1) 러키가이 09-14 1980
38845 [MLB] MLB.com 류현진 04승 하일라이트 영상 (2) 진빠 09-14 1350
38844 [MLB] 우리 에이스 대단" 반가움 나타낸 토론토 SNS (1) 러키가이 09-14 2824
38843 [MLB] MLB.com "류 최고, 안타 8개 내줘도 경기 통제" (1) 러키가이 09-14 2244
38842 [MLB] '체인지업 15%' 류, 주 무기 버려도 6이닝 1실점 (1) 러키가이 09-14 1294
38841 [MLB] 류4승 6이닝1실점 7K 하이라이트 vs 뉴욕 메츠 (3) 러키가이 09-14 2335
38840 [MLB] {류현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2) 아리스 09-13 1839
38839 [KBO] 나성범 보살.gif (3) llllllllll 09-13 1401
38838 [MLB] "토론토, 류 영입이 PS 신호탄..대단한 활약" 美 언론 (1) 러키가이 09-13 1657
38837 [MLB] 아메리칸 리그 평균자책점 순위.jpg (9월12일 기준) 러키가이 09-13 884
38836 [MLB] 최지만4번 탬파베이 ML역사상 첫 좌타자9명 라인업 (2) 러키가이 09-12 1648
38835 [MLB] 에이스 류 있는 토론토, 누가 막을 수 있나 외신 호평 (3) 러키가이 09-12 1999
38834 [MLB] 야구에서 감독을 왜 매니저(Manager)라 말할까 (5) 러키가이 09-11 1019
38833 [MLB] 美매체의 호평 "NL→AL 류현진, 감탄할만한 성공" (3) 러키가이 09-11 2022
38832 [기타] 9월 12일 독일야구 인터넷 중계 (2) 신비은비 09-09 575
38831 [MLB] (종합) 류 양키스전 직구 평균 구속 143km..시즌 최저 (2) 러키가이 09-08 3476
38830 [잡담] 오늘 아침에 류 경기보는데 시작전 류 표정이~~~ (4) 러키가이 09-08 2581
38829 [잡담] 포수가 리드 이상하게하네 (10) 늑대화남 09-08 2781
38828 [MLB] 류 7월이후 무패-반짝이는 홈 ERA 美베팅사이트 호평 (1) 러키가이 09-07 1500
38827 [MLB] {류현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5) 아리스 09-07 146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