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6-03 07:24
[MLB] 美 언론, "류현진 사이영상 시즌, 100마일 없어도 최고"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685  


美 언론, "류현진 사이영상 시즌, 100마일 없어도 최고"


[OSEN=LA(미국),박준형 기자]다저스 류현진이 역투하고 있다./ soul1014@osen.co.kr

[OSEN=이상학 기자] 세계에 ‘K팝’ 열풍을 일으킨 방탄소년단(BTS)처럼 미국 메이저리그에선 류현진(LA 다저스)이 한류를 이끌고 있다. 

미국 캘리포니아 지역 방송 ’NBC4’는 2일(이하 한국시간) 류현진의 5월 활약을 조명했다. 올 시즌 다저스타디움에서 벌어지고 있는 류현진의 활약을 ‘한류’라고 표현하며 ‘사이영상 시즌을 시작한 류현진이 구단 역사상 최고로 꼽힐 만한 한 달을 보냈다’고 집중 조명했다. 

류현진은 지난 5월 한 달간 6경기에서 5승 무패 평균자책점 0.59로 최고의 월간 성적을 냈다. 32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에 애틀랜타 브레이스전(5월9일)에선 완봉승도 거뒀다. 시즌 성적도 8승1패 평균자책점 1.48로 내셔널리그 다승 1위, 평균자책점 메이저리그 전체 1위를 달리고 있다. 

이 매체는 ‘류현진이 최고 선발투수로 뛰어오른 것은 미국에서 차트 1위를 달리고 있는 세계적인 K팝의 상승과 맞물려 있다. 세계 최대 K팝 그룹 BTS 멤버들이 다저스 게임에서 류현진의 투구를 보기도 했다’며 음악은 BTS, 야구는 류현진이 한류를 이끌어간다고 설명했다. 

매체는 ‘오늘날 야구 지표를 볼 때 류현진은 강하게 던지는 것으로는 알려져 있지 않다. 제이콥 디그롬, 노아 신더가드(이상 뉴욕 메츠), 워커 뷸러(다저스)처럼 100마일을 던지지 않는다. 클레이튼 커쇼나 리치 힐(이상 다저스)의 커브볼처럼 확실한 스페셜리스트인 공도 없지만 모든 공을 능숙하게 구사하는 능력이 그를 최고로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매체는 ’류현진은 2010년 우발도 히메네스 이후 처음으로 11경기 연속 선발등판 경기에서 2실점 이하로 막고 있다. 승리, 평균자책점, 조정 평균자책점, 9이닝당 볼넷, 탈삼진/볼넷 비율 모두 1위다. 사이영상 선두주자일 뿐만 아니라 내셔널리그 올스타전 선발투수도 예상 가능하다’고 기대했다. 

이어 매체는 ‘큰 이변이 없는 한 류현진은 올스타가 될 운명이다. 하지만 그는 또 다른 목표를 염두에 두고 있다’며 시즌 전 20승을 선언한 류현진의 각오를 되새겼다. 류현진은 “20승을 하려면 1년 내내 건강해야 한다. 이유야 어찌됐든 지금까지 잘 되고 있다”고 자신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6-03 07:24
   
 
 
Total 37,39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45072
37148 [MLB] 美매체 류, COL전 부진하면 사이영 레이스에 타격 (1) 러키가이 06-29 306
37147 [MLB] 로버츠 "류현진은 2년전과 다른 투수" [현장인터뷰] (1) 러키가이 06-29 196
37146 [잡담] 몸쪽을 계속 (1) 스트릭랜드 06-29 254
37145 [MLB] 아 진짜 아레나도는.... (2) 아라미스 06-29 355
37144 [MLB] 오승환이 말하는 쿠어스필드 있을수록 더힘든곳 (1) 러키가이 06-29 291
37143 [MLB] 美매체 커쇼 스태프 에이스, 류현진은 실질적 에이스 (1) 러키가이 06-29 175
37142 [MLB] 콜로라도 에러 (1) moonshine3 06-29 176
37141 [MLB] 피더슨 걱정했더니 콜로라도 1루수에서 터지네여 ㅋ… 아라미스 06-29 173
37140 [MLB] 방금방송;;;평균자책점+2.15=쿠어스필드 평균자책점;;;… 러키가이 06-29 342
37139 [잡담] 피더슨이 1루수라고 해서 급하게 찾아본 쿠어스필드. 진빠 06-29 254
37138 [MLB] 또 피더슨 1루수 선발이네요 ㅋㅋ;; 아라미스 06-29 211
37137 [MLB] 잠 안자고 기다리는 분? (6) 스카이랜드 06-29 1074
37136 [MLB] 2014년 류현진의 쿠어스 2루타 (3) 슈파 06-29 624
37135 [잡담] 현재 나성, 덴버의 기압, 습도 비교. (7) 진빠 06-29 494
37134 [잡담] 참고 2019 쿠어스필드 평균득점 13.8점;;;(자료확인) (4) 러키가이 06-28 831
37133 [MLB] 류현진 쿠어스필드전 / 등판 일지 + 예상자책점 (3) 러키가이 06-28 919
37132 [잡담] 내일 현진이 호투 패스트볼 제구가 관건이겠네요. (20) 기억의편린 06-28 1361
37131 [MLB] 美전문가 이구동성 NL 올스타 선발투수 류 (3) 러키가이 06-28 745
37130 [MLB] 투수가 쿠어스필드에서 살아남는 법 "껌을 씹어라" (2) 러키가이 06-28 1077
37129 [MLB] [포토] 여기가 바로 투수들의 무덤인가.. (1) 아라미스 06-28 1220
37128 [MLB] [포토] 현진, 내일 자신있지? 류 바라보는 커쇼 (2) 러키가이 06-28 2149
37127 [MLB] [포토] 잰슨, 현진 여긴 정말 투수들의 무덤이야 (3) 러키가이 06-28 1792
37126 [MLB] 새 매덕스 등장 류 완봉승, 다저스 5대 명장면 (1) 러키가이 06-28 1007
37125 [MLB] 류현진 자책점/이닝별 평자 테이블 (10) 슈파 06-28 1245
37124 [MLB] 다져스 쓰리런~!!!! (1) libero 06-28 740
37123 [MLB] 로키산맥 무섭네요. 엄청난녀석 06-28 786
37122 [MLB] 또 ~~~~ 알개구리 06-28 40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