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20-08-16 12:54
[일본애니] [ 원피스 988화 최신 네타 4 ] 샹크스 와노쿠니 결전 참전 및 카이도와 단판
 글쓴이 : 방백
조회 : 1,716  

오늘은 오뎅이 흰수염과 골드로져와 어떻게 같이 할 수 있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일본쪽 여론은 굉장히 상상력 및 스토리를 예측하는 능력이 참신한거 같습니다
그중 신빙성이 높아보이는 것들을 가져왔습니다 재미있게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어제 항상 원피스에서는 큰 전투때마다 사황이 집결한다는 말을 드린적이 있었습니다.
그중 가장 인기가 많은 샹크스에 대한 떡밥이 돌고있어서 가져왔습니다
소년 시절 샹크스는 로저 해적단에서 잡일로 승선하고있었습니다.
왜 로저 해적단에 입단 해 있었는지는 분명하지 않지만.
그리고 당시 샹크스와 같은시기에 입단했던 인물이 코즈키오뎅입니다!
오뎅은 샹크스와 사이가 좋았던것으로 판단됩니다, 아무래도 추구하는 이상이 같아서 그런 것 같습니다.
그럼 도대체 왜 와노쿠니 출신의 오뎅이 로저 해적단에 있었던 것일까
와노쿠니는 국가이므로 해외 도항이 금지되어있었습니다.
그래도 약 20 년 전 오뎅은 여행을 시도하지만, 항해술이 없기 때문에 여러 번 실패하고 말았습니다.
그런 오뎅에게 우연히 와노쿠니에 내항 한 흰 수염 이 나타납니다.
오뎅은 흰 수염의 배에 태워달라고 부탁합니다 이런 오뎅을 흰 수염은 받아줍니다 그래서 흰수염해적단에 입단 할 수있었습니다.
그리고 흰 수염과 항해를 계속하면서, 로저와 만나게됩니다.
그래서 포네그리프의 고대 문자를 읽을 수 있다는 오뎅은 로저에 스카우트되어 1 년이라는 한시적으로 로저 해적단에 입단 한 것이 었습니다.
원래 샹크스는 로저 해적단에 있었기 때문에 그 때가 샹크스와 오뎅의 첫 만남이었습니다.
그래서 위의 오뎅과 샹크스의 인연 그리고 루피와 샹크스의 인연 그리고 원피스 최대규모의 전투가 벌어지려는 이상황에서
샹크스가 참전을 안하는게 오히려 더 이상할 것 같습니다
샹스는 아끼는 동료나 친구를 전투에서 잃는걸 원하지 않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저는 더욱 루피쪽에서 직접 카이도와 전면전이 아니더라도
루피를 서포트할 확률이 높다고 보입니다 샹크스의 힘을 뒤에 업는다면 루피역시 카이도 세력과 한판 해볼만한 힘이 만들어 진다고 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3,95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8) 가생이 04-08 133930
3898 [국산애니] 강철아빠 파일럿 영상(한국애니메이션) (4) 바램 07-24 935
3897 [일본애니] 옳게 된 중국인 애니 캐릭터.jpg (4) 바램 07-20 2005
3896 [국산애니] 문체부, '국산 애니메이션 산업 진흥 기본계… (1) 바램 06-27 1855
3895 [추천애니] Vivy -Fluorite Eye’s Song (1) 건달 06-20 633
3894 [추천애니] 소녀종말여행 (4) 도리곰 06-06 1396
3893 [기타] 이 노래를 들으면 (은하영웅전설)이 먼저 떠오르… (1) 러키가이 06-03 971
3892 [잡담] 5등분의 신부 볼만한가요? (6) 로켓맨 05-25 1547
3891 [일본애니] 베르세르크 작가 사망.. (6) 엄청난녀석 05-20 2962
3890 [잡담] 쫑아는 사촌기 보는중 (1) 한국아자 05-19 738
3889 [일본애니] 애니 안본지 오래됐었는데... (3) 축구게시판 05-11 1049
3888 [일본애니]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를 보고...일본 국민의 애니… (7) 블루그라스 05-03 2742
3887 [일본애니] 귀멸의 칼날이란 애니 제목은 제대로 지은것 같… (1) 전사짱나긔 05-01 1040
3886 [국산애니] 뭐든 될수 있을거야 감독판 MV - 스톤헨지 Beautiful … (1) 카밀 04-24 898
3885 [국산애니] 한국에서 만들어졌다는 게 놀라운 몽환적인 애니… (2) 카밀 04-24 2164
3884 [잡담] 일본애니 ost 궁금 UEFA 04-20 683
3883 [일본애니] 방패전사 성공담 (넷플릭스 1기) (2) 밧데리 04-15 1511
3882 [잡담] 개인적으로 애니화 됐으면 하는 국내 웹툰 (3) 밤바밤밤 04-02 2087
3881 [일본애니] [귀멸의 칼날] 작품 자체에 주목해야 할 이유 (5) 턀챔피언 03-29 2064
3880 [추천애니] 북한 애니 소년장수 (3) 냉각수 03-24 1657
3879 [국산애니] 한국 애니의 폭망의 근원? (16) 냉각수 03-20 3435
3878 [잡담] 슬레이어즈 소설판을 드디어. . (2) 선괴 03-02 1744
3877 [기타] <ebs 애니 관련 다큐> 디즈니 애니메이션의 역… (2) 카밀 02-24 1446
3876 [국산애니] '기기괴괴 성형수' 보스턴 사이언스픽션 … (3) 카밀 02-24 2039
3875 [일본애니] 오타쿠와 아이돌은 어떻게 탄생하게 되었을까? (1) 카밀 02-24 1088
3874 [일본애니] 퍼펙트 블루 (2) digi2020 02-23 1247
3873 [잡담] 회복술사재시작 너무 잔인해서 하차;; (2) 한국아자 02-12 1978
3872 [OP/ED] 주문은 토끼입니까 2기 ED 두근두근 포포롱 훔나리 01-31 122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