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9-02-27 04:29
[일본애니] 사무라이 참프루 같은 애니 추천 부탁드립니다..
 글쓴이 : 찬초
조회 : 2,657  

우연히 봤는데 너무 재밌게 봤습니다 ㅎㅎ 그래서 바로 카오보이 비밥도 정주행 했네요 ㅎㅎ

혹시 비슷한 애니 있으면 추천 좀 부탁드리겠습니다. 좋은밤 되세요 ㅎㅎ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znxhtm 19-02-27 06:35
   
비밥 제작사에서 만든 미치코와 핫친이라고 있어요.
비밥과 분위기나 캐릭터도 비슷한 구석이 있고
비슷한 시선을 가진 에피소드도 보입니다.
가능하면 국내 더빙으로 보시길.
일어판은 아마추어 성우를 써서 그닥....
광극 19-02-27 09:06
   
스페이스 댄디
황룡 19-02-27 09:20
   
갱스터 , 은혼 등 회사라 생각이 잘 안남 ㅋ 집에가서 추가 할께용 ㅋ

갱스타, 공의 경계, 괴기사건부, 동쪽의에덴, 마기, 마르두크 스크렘블, 무사 쥬베이

아르슬란전기, 아카메가 벤다 , 오니헤이 특수경찰 여기까지 ㅋㅋ

나중에 다시 적어줄께요 눈이 피곤해서 ㅋㅋㅋ
성윤좌 19-02-27 10:10
   
개인적으로 바카노 추천 드립니다. 듀라라라와 같은 작가인데, 무척 재밌게 봤습니다.
참치 19-02-27 10:55
   
비슷한 분위기라면 '바카노'?
아수라발발… 19-02-27 14:23
   
충사 추천합니다.
마왕등극 19-02-28 09:33
   
카우보이 비밥(실제 추천 받은 작품이 같은 제작사 다른 작품이란 건 가뿐히 넘어가죠)도 나오고 바카노도 나오고...

그럼 남은건, 신격의 바하무트 정도겠네요.

어쩌면 혈계전선도 맞으실지도...

아! 카라스도 있나요? 단 이너마는 초기 OVA를 찾아보심이...
비노 19-02-28 12:28
   
바카노 강추
A톰 19-03-01 14:26
   
액션은 '요르문간드'와 '블랙라군'이죠.
꾸리빵 19-03-07 21:02
   
사무라이 참프루와 비슷한 애니 그러면 바로 생각나는게 사무라이 디퍼쿄우죠....시대나 여행다니면서 풀어나가는 스토리 진행방식이 똑같은 애니죠..
 
 
Total 3,7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8) 가생이 04-08 118777
3609 [잡담] 솔직히 애니산업 관련해서 나만의 확고한 생각이… (11) 없덩 04-25 1943
3608 [잡담] 혼종 애니 추천합니다. (8) 하기기 04-24 2142
3607 [일본애니] 공의 경계.... 그 어려움의 시작 (3) 태우자 04-24 1660
3606 [잡담] 요새 애게가 왜이러지 ~ (7) 또르롱 04-23 1869
3605 [국산애니] 국내 감독들의 잘못된 관념 (35) 냉각수 04-23 2372
3604 [잡담] albero e incontro (나무 그리고 만남) (2) 태우자 04-22 1006
3603 [잡담] 오네가이 티쳐 트윈즈 오랜간만에 보니 재미있네… (5) 한국아자 04-21 1883
3602 [애니리뷰] 한국 애니메이션의 후퇴. (21) 냉각수 04-21 3507
3601 [일본애니] 5월 극장개봉 예정 기동전사 건담 내러티브 23분 … (4) 샌디프리즈 04-21 2058
3600 [일본애니] 잔잔한 내일로 부터... (8) 태우자 04-20 1209
3599 [일본애니] 오버로드 쩌는 영어 더빙 ㅋ (9) 푹찍 04-20 2253
3598 [잡담] 일본애니 까는게 너무 불편하시다? (7) 혼자가좋아 04-20 1595
3597 [일본애니] 공중파에서 도배했던 일본 애니. (10) 냉각수 04-20 3384
3596 [잡담] 원펀맨 망했네 (8) 하기기 04-20 2778
3595 [잡담] 최근에... 마왕등극 04-20 695
3594 [잡담] 참 이율배반적인 게시판인듯 (33) 레드빈 04-20 1509
3593 [일본애니] 꿈과 희망이였던 일본 에니. (11) 냉각수 04-19 2571
3592 [일본애니] 아르슬란 전기(امير ارسلان نامدار) (4) 태우자 04-19 1948
3591 [잡담] 일본애니의 흑역사 (12) 졸탄 04-18 3375
3590 [신작소개] Carole & Tuseday~ 이번 분기 최대 기대작! (1) 물의아이 04-18 1135
3589 [일본애니] 한국 에니의 흑역사 알고 성찰합시다. (18) 냉각수 04-18 2907
3588 [일본애니] 클라나드(Clannad) (3) 태우자 04-18 1176
3587 [일본애니] 페이트/아포크리파 (12) 태우자 04-17 1279
3586 [일본애니] 일본인들의 셈세함 연출 압도적. (37) 냉각수 04-16 5685
3585 [일본애니] 4월은 너의 거짓말(四月は君の嘘) (10) 태우자 04-16 1627
3584 [잡담] 애니는 아니지만 킹덤 실사화 (20) 축구게시판 04-15 2729
3583 [일본애니] 그날 본 꽃의 이름을 우리는 아직 모른다.. (11) 태우자 04-15 129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