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03-02 22:24
[중국] 내부자 증언, 中共이 한국전쟁에 군대를 투입한 이유
 글쓴이 : ㅛㅛㅛ
조회 : 4,313  

▲ 중국에서는 아직까지 한국전쟁의 진실이 은폐되고 있다

지난 8일 남한과 북한이 판문점에서 대화를 재개했습니다. 전쟁의 포화가 사라진 지는 오래됐지만 대부분의 중국인들은 교과서에 씌여진 대로 한국 전쟁에 대해 중국 공산당(중공)에 의해 만들어진 거짓말에 여전히 속고 있습니다.


해외에 거주하는 한 중국인 원로는 따지웬에 한국 전쟁에 대한 몇 가지 내부 정보를 밝혔습니다. 장씨라고만 밝힌 이 원로는 80여세에 가까운 인물로 한국 전쟁 발발 당시 윈난성 당 위원회 선전부에서 일했습니다.


장씨는 남한이 침입을 당하자 유엔에 도움을 요청했고 미국이 서둘러 유엔군을 움직였다고 말했습니다. 또 김일성이 스탈린에게 도움을 요청했으나, 스탈린은 미국과 맞닥뜨리기를 원치 않아 ‘동쪽의 문제는 동쪽에서 해결돼야 한다. 마오쩌둥에게 요청하라’고 제안했고, 이 말이 당시 자신들에게 곧바로 내려온 원문(原文)이었다고 장씨는 회고했습니다.


장씨는 이어 “마오는 장군들에게 조언을 요청했지만 아무도 전쟁에 개입하는 것을 원치 않았다. 그들은 중국이 오랫동안 전쟁(국공내전)을 치른 후라서 더 이상 전쟁을 하면 안된다고 했다”고 전했습니다.


장씨는 마오가 장군들과 회의 후 다시 저우언라이 총리에게 “중국군은 너무 많다. 거의 1,000만명이고 그들 중 상당 수가 항복해온 국민당군이다. 그 사람들을 어떻게 할까? 한국으로 보내자”고 말했고 저우가 이에 동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장씨는 문화혁명 기간 동안 누명을 쓰고 투옥됐을 때, 함께 감옥에 있던 장군에게서 이 이야기를 들었다고 말했습니다. 그 장군은 장씨를 신뢰했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누구도 이 이야기를 공개적으로 밝히지 않았다면서, 그 장군이 아직 살아있기 때문에 장씨는 그의 이름을 밝히지 않았습니다.


그는 또 “중국군은 조용히 압록강을 건너 북한으로 들어갔고 유엔군과 싸우기 시작했다. 당시 마오만이 중국이 전쟁 중에 있다고 선언했다. 전쟁이 끝날 때까지 많은 중국군들이 죽었다.
 
중국의 공식 수치는 15,2000명이지만 덩샤오핑은 일본 공산당 지도자에게 그리고 중국 보안정보 기구 책임자였던 강성은 알바니아 공산당 지도자 엔버 호자에게 400,000명의 중국군이 사망했다고 말했다.

구 소련 공식 문서는 중국군 사망자 수가 100만명에 달한다고 밝혔다. 윈난성에 있던 전 국민당 군인들이 한국으로 보내졌고 거의 돌아오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장씨에 따르면, 김일성의 인민군의 주력군은 중국군들이었으며, 김일성은 린뱌오가 이끌던 중국 북동지역 군대의 사단장이었다고 밝혔습니다. 김일성은 남한을 치기 위해 무기와 군인들을 요청했고 중공은 그에게 3개 사단을 내줘 북한 인민군을 만들었으며 무기와 식량도 지원했습니다.


전쟁 후, 김일성에게 준 3개 사단 중 한 사단의 지도자였던 팡후산은 중국으로 돌아가 전쟁에 패한 데 대해 처벌을 받고 반(反) 혁명분자로 몰렸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asdfe 11-03-02 23:24
   
중공군이 당시 30만명이 북한을 지원하여 침략했다고 들었습니다..
근데 여기서 확실히 이상한게...
당시 중공군은 장비나 물자면에서 너무 열악한 나머지..인해전술로 싸웠다고 들었습니다.
분명 30만명은 엄청난 수입니다.
그렇지만 제가생각하는 당시 un연합군의 장비나 물자 전투력면에서..
30만명에게 밀릴정도는 아니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따라서 님의 게시글과 종합하면 당시 중공군은 30만명이상이 전쟁에  참여했다는 공식이 성립되는군요..
그럼 도대체 얼마나 투입했는지..ㅎㄷㄷㄷ...
어흥 11-03-03 00:22
   
중공군은 한반도 주둔군 규모를 100만 정도는 꾸준히 유지했었고, 사망자가 100만 정도였고, 총참전병력은 300만 정도였던 것으로 압니다.
용트림 11-03-03 12:15
   
맞자요 중국이여 그렇다 진짜 칼을 맞는다
Assa 11-03-03 21:23
   
제생각에는 정말 수백만... 작은나라 인구수 이상을 투입했을듯...
 
 
Total 17,6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70 [기타] 모두 떠났다, 그러나 한국 구조대는… (8) 맨유 03-19 4596
869 어느 일본인이 기부 그만하라고 함(x소문펌) (9) ㅇㅇ 03-19 4247
868 [기타] 지금 정부 맘에 안드네. (4) 777 03-18 2616
867 칭찬할만한 일본인이라니까 이사진이 생각나는 군요 (5) 567 03-18 4517
866 [중국] 정말 무서운 중국 여자... (8) 야비군 03-18 8700
865 [기타] 저열한 동정 문화 ... 라는 잡게에 뜬글 (14) 맨유 03-18 4156
864 [일본] [日대지진] “日 원전 의외로 허술” ㅛㅛㅛ 03-18 4254
863 [기타] 배울점이 많은 일본인 (4) 맨유 03-18 4382
862 youtube html5 ifier 뜸부기 03-18 4044
861 [일본] 일본에 독도함을 보내자라는 네티즌의견 (6) skeinlove 03-18 4153
860 [기타] 제주 / 부산 (4) ^^ 03-18 3864
859 [기타] 한국친일파들과 일본우익들의 공통점. (3) ade 03-18 4258
858 [중국] 만약 중국에서 원전 사고가 난다면...한국은 어찌 될… (6) djjj 03-18 4116
857 [기타] 일본구조 맨유 03-18 3490
856 [일본] 한국의 착한병 맨유 03-17 2845
855 [기타] 동북아 토론장이 꼭 (5) ^^ 03-17 4556
854 [일본] 일본이 우리에게 했던 망언들 (10) 사과나무 03-17 8153
853 [일본] 고립된 조총련 재일 교포들‥도움 절실 (8) w 03-17 5272
852 [기타] 내가 정작 하고싶은 말은 따로 있었는데 (1) 가오리 03-17 3879
851 [일본] 실제로..아시아 중 일본 2ch등 오타쿠들의 미래가 가… (2) ㅌㄱㄷ 03-16 4706
850 [북한] 통일에대한 부담 없이도 한민족 부흥이 가능하다. (5) ㅁㅇ 03-16 4158
849 [중국] 중국이 미국을 제치고 세계경제엔진이네요 (1) ㄲㄲ 03-16 2574
848 [기타] 왜? ^^ 03-16 4146
847 무지가 사람 잡네.. (7) 뜻을알아라 03-16 4743
846 [일본] 50년전 단신으로 일본열도 정복한 사나이. (8) 북극성★ 03-15 5531
845 외국인불법체류자 문제에 아이디어 03-15 2645
844 일본친구가 서울로 오겠다고 방금 연락이 왔네요. (9) su3218 03-15 4732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