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11-27 02:05
[중국] 중국의 대표 간식 - 꽈즈(瓜子)
 글쓴이 : 발번역태희
조회 : 8,161  

안녕들하십니까~

또 오랜만에 동아게에 들렀습니다~

잠시 제 글도 좀 보시면서 쉬어가면서 토론들 하시길 바랍니다~

오늘은 꽈즈에 대해서 이야기를 해보겠습니다~

꽈즈는 한국어로 번역하자면 씨, 씨앗 정도로 할 수 있는데

쉽게 말해 한국에서도 자주 볼 수 있는 해바라기 씨 같은 겁니다~

일반적으로 가장 많이 접할 수 있는게 해바라기, 수박, 호박씨 같은 건데요

이걸 소금간을 해서 볶거나 다른 향을 첨가하는 등의 가공을 해서 만드는 거죠.

한국에서 먹는 해바라기씨랑은 다른게 일반적으로 껍질을 제거하지 않은 상태로 판매됩니다.

귀찮을 거 같지만 껍질을 까면서 먹는 재미가 쏠쏠하거든요.



중국사람들이 이 꽈즈를 얼마나 좋아하는지 아마 꽈즈가 없었으면 심심해 죽었을지도 모릅니다. ㅎㅎ

장소불문하고 사람들이 모여 앉으면 서로 꽈즈 씹기에 바쁩니다.


친구집에 놀러가보면 거실테이블에 당연스럽게 여러종류의 꽈즈가 놓여져 있고

따뜻한 차 한 잔 마셔가면서 꽈즈를 먹기 시작하지요.


땅덩어리가 큰 만큼 어디 한 번 가려면 기차 안에서 하루 밤 자는 건 예사인 중국에선

기차안에서도 꽈즈를 빼놓을 수 없습니다.

친구들이랑 카드놀이 하면서 먹다보면 어느 덧 껍질만 수북하게 쌓여갑니다.

물론 위생관념이 전보단 많이 좋아졌다곤 하지만 열차가 도착한 뒤에는

칸마다 바닥에 엄청난 양의 꽈즈껍질이 쌓여있는 것을 자주 보게 되죠 --;



오늘은 마침 제가 먹고 있던 꽈즈가 있어서 사진도 몇 장 첨부해봤습니다.



요놈이 제가 즐겨먹는 제품.
중국 전국 어디에서나 살 수 있는 나름 큰 회사 제품이고요.
중국에 유학이나 여행와 본 분들도 많이 보셨을 겁니다.
(가장 유명한 건 소금간이 된 빨간포장)
저는 소금이 들어가지 않은 것을 선호합니다.




안에 요렇게 껍질에 쌓여 있는 해바라기씨가 한 가득~






처음 먹는 분들이 가장 고생하고 보통 좀 먹다가 귀찮아서 포기하는게 요 단계.
처음엔 껍질을 잘 못 까서 작은 알갱이 하나 먹을라면 한 참 걸리죠.
이로 살살 몇 번 깨물어주면 알맹이가 쏙 나옵니다~

중국사람들 만날 기회가 있으면 이를 유심히 잘 보세요.
어떤 사람들은 어금니 옆쪽 이에 v자 뒤집어 놓은 거 같은 홈이 있을 겁니다.
그게 바로 몇 십년간 꽈즈 껍질을 까다보면 생기는 홈이죠 -ㅇ-;;




껍질을 까고 나면 짠~ 하고 우리에게 익숙한 모습의 해바라기씨가 나옵니다~
저처럼 저렇게 예쁘게 빠른 속도로 껍질을 까려면 상당한 시간의 훈련이 필요하죠 -ㅇ-;;;

저렇게 한 개 한 개 먹다보면 처음엔 귀찮지만 계속 손이 갑니다.
한국에 갈 때 가끔 몇 봉지 들고 가는데 친구들 만날 때 내놓으면 이걸 귀찮아서 어떻게 먹냐고 하면서도
다들 자기도 모르게 한 개씩 집어서 계속 껍질까고 있더라고요 ㅋ










이번에 중국 돌아와서 저 혼자 먹고 남은 흔적입니다 ㅎㅎ
반 년만에 돌아와서 그런지 계속 먹고 싶더라고요.
대충 일주일 동안 매일 한 봉지씩 사다 먹은 듯.
저 껍질로 고구마 구어먹기에 도전해 보려고 버리지 않고 잘 두고 있습니다.
(지금 이 순간에도 껍질은 계속 늘고 있죠.)

다음에 한국 들어갈 때 몇 봉지 가져갈테니
시간되는 분들 같이 꽈즈를 씹어보시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가생의 11-11-27 02:16
   
냠냠 맛있겠네요 고소하니~ 좋은글감사드림 (__)
동재코끼리 11-11-27 13:00
   
언제부턴가 견과류 알러지가 생겨서 고생하고 있는 ㅜㅠ
슈퍼파리약 11-11-27 15:38
   
중국에 사시나보군요~
나만바라봐… 11-11-27 18:06
   
변비에 좋습니다.

안좋은점은 여기저기 널린 껍질과 잘못하면 치아가 변색된다는 것...
이니 11-11-28 16:47
   
견과류 먹어주면 좋죠
하지만 땅콩이 쪼오금 더 먹기 편함 ㅠ
중국여행중에 차타고 오래 이동하는 시간 있었는데 중국여인이 저 해바라기씨를 주면서
같이 먹자고 하더군요 ㅎㅎㅎ
 
 
Total 18,94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9514
2205 [일본] 어느 재일동포 3세가 그린 재일동포들의 이야기 (46) 야비군 01-05 5663
2204 [일본] "日 엘피다, 각국 거래처에 5억달러 지원 요청" (30) 서울뺀질이 01-05 5560
2203 [통일] 통일의 기회는 반드시 한번은 올꺼같습니다. (27) 임페라토르 01-05 4719
2202 [기타] 임진왜란 경상우수사 원균의 전황 장계(출처.조선왕… (1) 나만바라봐… 01-05 4168
2201 [기타] 임진왜란 전 일본을 치려던 상황 (4) 나만바라봐… 01-05 4525
2200 [기타] 임진왜란 이순신장군 승전기록(출처.조선왕조실록) (1) 나만바라봐… 01-05 4254
2199 [기타] 임진왜란 당시(출처. 조선왕조실록) 나만바라봐… 01-05 3296
2198 [일본] 방사능 선진국 일본의 의복 발달 과정 (6) 위르겐하버 01-05 4902
2197 [기타] 아래 한국인 피부색 관련 인종차별 관련 (15) 미스터손 01-04 9380
2196 [중국] 국비 장학생으로 한국대학원 박사까지 된 조선족 (30) 군기교육대 01-03 5247
2195 [기타] 뭘 그리 고민해, 쌩까면 돼지 (3) 임페라토르 01-02 3009
2194 [일본] 충격!!!!무령왕릉 참배한 일본 왕자 내 조상은 백제인… (13) 치우비 01-02 6264
2193 [통일] 조선족에 대해 주시하고 있는 중국과 북한 정권- 그… (50) 중랑천새우 01-01 5939
2192 [기타] 동아시아의 피부색 (76) 슈퍼파리약 12-31 11419
2191 [기타] 그들의 머리속엔 항상 돈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6) 슈퍼파리약 12-31 3513
2190 [중국] 자기들의 과오를 덥기 급급한 조선족들 (23) 군기교육대 12-31 4049
2189 [기타] 모이자 조선족 사이트 운영자 (7) 달이있다 12-31 5697
2188 [기타] 중랑천새우 참 거시기하네.. (15) 탕짜면 12-30 5005
2187 [기타] 맥주나 새우.....술과 안주네ㅋㅋㅋ (3) 투루디 12-30 3292
2186 [중국] 중국도 분열될 가능성이 아주 높군요. (12) 슈퍼파리약 12-30 5285
2185 [중국] 잡게와 동아게에서 나의 관찰대상이 된 사람 (5) 군기교육대 12-29 2795
2184 [중국] 북방민족의 노예 중국인 (3) 깔까리 12-29 3254
2183 [기타] 고구려가 중국의 지방정권??? (5) 깔까리 12-29 3246
2182 [중국] 반응 안했으면.. 투루디 12-29 2735
2181 [홍콩] 약속이나 한듯이 보복을 하는 홍콩 사람들 (5) 슈퍼파리약 12-29 4649
2180 [중국] 지나가다가... (2) 투루디 12-29 2349
2179 [중국] 내가 조선족들을 싫어하는 이유가 이 그림한장에 있… (18) 우파 12-29 4692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