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20-03-26 21:35
고딩때부터 궁금했던것
 글쓴이 : 베이비메탈
조회 : 282  

무식해서 눈팅이나합니다
유식한분들틈에 끼어들 정도로 배우지도 못했고
저의 얕은지식으로인한 쪽팔림을 방지하고자하는 몸부림 이지요

인간은 살이가는것일까요  죽어가는것일까요?
저는 죽어가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여러분은  어떠하신지요?

무식한 놈이니  어려운단어보단 쉬운단어부탁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팔상인 20-03-27 00:58
 
그게 왜 신경쓰인다고 생각하는지를
드러내는게 필요하다고 봅니다
마론볼 20-03-27 10:04
 
모든 삶은 죽음으로 향하는 것입니다

모두 같은 결말을 맞이하기에, 어떤 삶을 사느냐가 그 사람의 평가를 결정하겠죠
fkwhjtls 20-03-27 14:26
 
멀리 보면 죽어가는 거라고 할 수도 있겠죠.
관점에 따라 바뀔 수 있는 것이니 님이 어떤 생각을 하든 그건 본인 자유이고 어느 누가 어느 쪽을 택하든 그건 중요한게 아닙니다.

하지만 언어를 사회의 약속이라고도 합니다.
보통 정말로 위독한 경우처럼 특별한 때가 아니면 살아간다고 하지 죽어간다고 하지 않아요.
자동차를 몰고 갈 때 자동차로 이동 중이라고 말하지 언젠가 서기 마련이란 이유로 멈추는 중이라고 하지 않는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즉 님이 무슨 생각을 하든 자유이나 다른 사람과 대화할 때 자의적으로 갖다 붙이면 그건 말장난 되기 쉽상이니 그것만 상황에 맞게 주의하시면 됩니다.
팔상인 20-03-27 17:58
 
무식하다고 깔고 시작하는 것은
아마도 자존감이 하락해 있어서 꺼내는 얘기가 아닐까 싶고

이런 정서적 배경에서
죽어간다고 생각하면 우울을 상징하기 쉽고
살아간다고 생각하면 지루를 상징하기 쉽습니다

이렇게 보기보다 좀 나은 해석은..
그저 왔던 곳으로 되돌아간다라고 보는게 나을 겁니다
흙에서 흙으로..
그래서 한국에선 고인에게 "돌아가셨다"는 표현을 쓰지요

이렇게 생각하면 초탈 해지는 정서도 생기지만,
그래서 자기 삶을 주체적으로
온전히 그리고 열심히 살다가는게 좋겠다는 생각도 가능합니다
태지1 20-03-27 18:33
 
늙어서 죽어가면 어떻고, 오래오래 살고 싶겠지만 살아가려 함의 일 같네요....
사기와 정직... 오래오래 살고 싶은 것은 문제가 될 수 없지만... 정직하지 않고 사기쳐서라도 오래 살고 싶어함?
정직하면서 오래 살고 싶어 할 수도 있을 것 같은데요...

능력부족에서 왜 사기를 치려 할까요? 그냥 정직에서는 죽음이나 그러한 길로 갔었어야 하는데...
헬로가생 20-03-27 21:58
 
와우.
오랜만에 진짜 종철게 다운 글이 올라왔네요.

그런 질문을 갖는 것이나
그것에 대한 답을 모르는 것이 무식한 건 절대 아니죠.

그 질문에 대한 정확한 답은 없는 것 같습니다.
죽어가는 것일 수도 있고 살아가는 것일 수도 있죠.
하지만 사람마다 개인적인 답은 있겠죠.
전 살아간다 생각합니다.
모두 죽음을 향해 가지만 죽음을 위해 사는 건 아니니까요.
죽음을 피할 순 없지만 죽음이 내 삶을 좌지우지하게 해서는 안되겠죠.

내겐 오늘 하루가 가장 중요하고 아름답고 소중하고 감사합니다.
     
팔상인 20-03-27 22:34
 
제가 인식하기엔 보편적인 일반인의 정상적인 반응에
얼마나 굶주리셨으면 이렇게 시작하나 싶긴 합니다
방랑노Zㅐ 20-03-28 00:36
 
모든 생명체는 태어나 살다가 멸한다

하나: 태어남도 멀리서 보면.  또는 아주 가까이서 보면
그 순간은 아름답고 경이롭기 그지없다

둘: 살아낸(간)다는 것은 그 사실 자체만으로 놀라운 기적의 연속이다

셋: 고통을 수반하든 기쁨을 수반 하든 차별없이,  살아있는 모든것은 멸한다

모든것은 결국 멸(滅)하므로 가장 아름답고 합리적이다 
발딛고 선 여기 "지금 이순간"의 소중함을 인식시키는 역 기제 장치가 되므로 ......
flowerday 20-03-28 18:27
 
이런거 좋아..
인류적으론 살아간다고 봐야하지 않을까.
뿌리가 하나일지 두개일지 모르나 그 뿌리부터 파생되어 왔으니.
내가 죽어도 내 자식속의 내 유전자는 살아있으므로 살아간다고 보아야.
 
 
Total 3,69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4802
3695 왜 요즘 개독들 안보임? (2) moim 03-27 173
3694 고딩때부터 궁금했던것 (9) 베이비메탈 03-26 283
3693 성추행 먹사 기막힌 변명 (1) 우주신비 03-25 669
3692 벚꽃 (8) 유일구화 03-24 246
3691 신천지 처벌과 관련하여... (3) 쉿뜨 03-23 329
3690 한때 교회를 떠났던 적이 있었던 이유 (3) 달의영혼 03-22 415
3689 요즘 세상에 아직도 이런 일이 있네요 (2) tomi 03-22 274
3688 요즘 주일이 너무 편하네 (4) 달의영혼 03-22 277
3687 내가 한국 개신교를 싫어하는 가장 큰 이유 (5) 트렌드 03-22 361
3686 욕을하고싶어 미치겠습니다. (23) 백전백패 03-20 598
3685 제가 교회를 잠깐 다니면서 느낀점 (10) 확증편향 03-20 448
3684 예수는 큰 키에 (4) 트렌드 03-20 305
3683 진정한 기독교인은 기독교를 증오함 (16) 헬로가생 03-19 554
3682 질문) 예수가 직접 자기(하느님) 믿으면 천국 (32) 트렌드 03-19 342
3681 솔잎 유일구화 03-18 101
3680 종교가 가야할 마지막 목적지 (4) 홀로섬 03-18 253
3679 출애굽기가 통째로 거짓 이라는 건 아나? (3) 마론볼 03-18 274
3678 예수 족보가 2개인건 알고 떠듬? (5) 마론볼 03-18 343
3677 잃어버린 하루 (7) 동백12 03-18 184
3676 “코로나19 확산은 하나님의 심판”… 일부 개신교 목사들 설교 … (2) 우주신비 03-18 222
3675 이시국에 예배를하고싶니? (6) 백전백패 03-17 242
3674 발자국 (15) 동백12 03-17 208
3673 신을 증명하려한 끈이론.양자역학.반물질... (4) 도다리 03-17 330
3672 저란놈도 믿음을 가질수 있을까요? (4) Jayden86 03-16 187
3671 아무런 사회적 책임도 지지않고 오로지 교리만 (1) 트렌드 03-15 30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