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10-07 09:58
스페이스X 사기극
 글쓴이 : 베이컨칩
조회 : 2,101  

나사는 밥먹듯 거짓말을 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베이컨칩 18-10-07 10:05
 
https://m.blog.naver.com/010511aaa/221249837183

뱀 혓바닥 보이시지요?
옛 뱀입니다.
헬로가생 18-10-07 10:15
 
아하하하하하핰ㅋㅋㅋㅋ
나비싸 18-10-07 10:24
 
하늘의 창에 부딪쳣다고 한다면 별도 그안에 있을텐데 만질수 있다는 거지요?????

저것이 그증거라면 별도 만질수 있다는 증거가 될텐데요???

본인의 논리와 싸워야 할거에요!!!!!!
     
베이컨칩 18-10-07 10:32
 
별은 궁창 속 조명일 뿐 만지거나 다가갈 수 있는 것이 아닐 수도 있어요
논리로는 설명할 수 없는 것이지요
          
마르소 18-10-07 11:03
 
별을 만지던 못 만지던 궁창에 충돌 한다면 궁창을 만지던 궁창속 조명을 만지던 할 수 있다는 이야기야 ㅉㅉ  멍청한 애들이 세상지혜로 뭘 설명하니
               
베이컨칩 18-10-07 11:09
 
그 조명이 만질 수도 없고 다가갈 수도 없을 수도 있지요.
이래서 전능자의 지혜가 무궁하다는 것입니다.
물 위를 걸으신 분의 능력입니다.

https://m.youtube.com/watch?v=9CouQDqoXXw

이것도 좀 보시구요.
뱀 혓바닥이 야밤에 낮을 주관하는 광명체로 간다고 합니다.
지금도 가고 있대요. 도저히 믿기지가 않습니다.
마르소님은 어떠신가요.
                    
나비싸 18-10-07 12:08
 
?  만질수 없다구여?

하늘에서 떨어지는  운석은 뭐란말인가요?

궁창에 있을땐 만지지 못하는데 갑자기 뚝떨어지면

만질수 있다는 말인가요,
                         
베이컨칩 18-10-07 12:25
 
의문을 가지는 것은 좋은 현상이나 옛 뱀에게 계속 속기 위한 의문은 아쉽지요. 오늘도 궁창에 광명체가 심히 눈부시네요
                    
리루 18-10-07 12:31
 
니가 살고 있는 세상 자체가 사기에요
이 가짜 세상을 뭐하러 살고 있는지... ㅋㅋ
                         
베이컨칩 18-10-07 12:34
 
온 천하를 꾀는 옛 뱀이라고 성경이 말합니다. 온 세상이 속고 있어요.
                         
리루 18-10-07 12:40
 
뭐래 ㅋㅋㅋ
백주대낮 길 지나가는 사람들 앞에서도 알아들을 수 없는 소리 옹알옹알 하나요?
딱봐도 그러지 싶긴한데
          
태지1 18-10-08 09:05
 
논리로 님은 설명 할 수 있나요?

배움과 사실 설명에서 논리로 할 수 없다면, 님 확신?의 증명은 무엇으로 할 수 있나요?
베이컨칩 18-10-07 10:29
 
이처럼 눈으로 보고도 믿지 못합니다.
역시 요나의 표적 밖에는 없습니다.
발상인 18-10-07 11:24
 
질적 자웅동체인 태씨는 역시 베씨를 배려하는군
     
태지1 18-10-08 09:08
 
태씨가 인간인가요? 아닌가요?

그보다 왜? 공 어쩌구한 님이 저에게 한 과거가 있는데 왜? 사과하지 않는 것인가요?
아날로그 18-10-07 12:37
 
냐하하하하하~~~~~~~~~~~~

영상은 당연히 클릭~!! 안해찌~~~~~~~~~롱~~~~~~~ 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ㅇrㄹrㄹr 18-10-07 15:57
 
천체 망원경 사서 달이 왜 둥근지 알아보길 바람

그리고 화성도 왜 둥근지 알아보시길

그렇다면 왜 우주엔  둥근 형태의 행성이 있을까?라고 의문을 쏟아야겠지

그런데 왜 유독 지구만 평평하다고 주장을 할까?  지구만 특별해서 평평해지는건가?라고 질문을 던져야지

지구가 평평하다면 다른 행성들도 평평한 행성이 존재해야함 ( 단 소행성같은 돌댕이 말고 일정한 크기와 질량을 가진 행성 말야 )
     
지청수 18-10-07 16:44
 
본문은 보지 않아서 무슨 내용인지는 모르지만, 대충 무슨내용인지 감은 잡힙니다. 쟤들(flat earth 추종자들)은 지구는 별이 아니고, 다른 별들과는 다른 특별한 '장소'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그들의 주장대로라면 다양한 자연현상들은 설명하지 못함.ㅋㅋㅋ
스컬리더 18-10-07 17:02
 
창조설을 주장하는 자들은 자신들의 창조설에 과학을 끼워 맞추지요....
지구가 평평하다는 사람들은 지평선이나 수평선이라는 개념을 아예 인정을 않하고 있죠....
이리저리 18-10-07 19:27
 
지구가 평평하면 일기예보나 기상도도 다 구라겠네요?
     
헬로가생 18-10-07 22:20
 
그건 다 프리메이슨의 조작입니다.
kleinen 18-10-07 19:35
 
인공위성도 없는데 왜 핸드폰이나 자동차의 gps는 쓰고 지×이신지. . .
차는 없어서 못타실 수도 있다 치고 핸드폰에 지도 어플을 쓸 때마다 너님은 저 사기극에 일조하고 있는거란거 알고는 있으신지요. . .?
     
리루 18-10-07 20:03
 
지도 어플에 위치는 중동 잡신이 삐리리~찌찌찌 해서 알랴주는...
요새 중동잡신은 그걸로 눈코 뜰 새 없이 바쁘기에 심판은 고사하고 사탄도 관리 못해서
그래서 세상이 아비규환이랍니다. ㅋ
발상인 18-10-07 22:56
 
베씨의 이 변태 짓거리의 의도는 타인에게 댓글(=관심)받고 싶어서
일부러 헛소리하며 "소통의 충족"을 추구하는게 분명합니다

그래서 헛소리를 하는 것이겠지만 그 헛소리를 간단하게 해명하자면,
우리 모습을 누군가 사진찍어 남기려면
일정거리를 확보 후
우리 모습을 렌즈에 담아야 나옵니다

지구의 사진도 마찬가지로 지구의 모습을 남기려면
일정거리를 누군가 확보 후
지구 모습을 렌즈에 담아야 나옵니다

이걸 기초 한글 문법을 활용하는자가 모르는 척 한다고요?
그럴리가요. 한글문법을 활용하려면 기초경험은 되어 있습니다
결국 애초에 여러분들이 어울려 주는 것에 지나지 않을 겁니다

베씨가 맹신도여서 고집을 부리는게 아니라
베씨가 맹신을 컨셉으로
자신의 정서욕구를 채우는거라 봐야 현실적인 것이죠

이 욕구가 관심이고 베씨는 자신만의 충족에 기뻐한다 봐야할겁니다
왜냐면 현실에서는 아무도 사소한 관심조차 가져주지 않기 때문이죠
     
베이컨칩 18-10-08 00:13
 
     
발상인 18-10-08 08:53
 
컨셉 잡고 노니까 기분 좋지?

슬슬 태씨도 소환해보시지?
          
베이컨칩 18-10-08 11:49
 
https://www.biblestudytools.com/lexicons/hebrew/kjv/nasha.html

여기 보세요

beguile = 미혹
deceive = 속임
     
태지1 18-10-08 09:26
 
떨어져야만 렌즈에 담아요?
6촉에 안이비설신의에서 의만 말해도 뜻을 품음에서 가깝거나 멀어도 촉으로 담을 수 있지요!
그런데 정직과 앎에서 거짓말 계속하는 것이었고, 하려 한 일 보는 것 같네요.

생각에 있고 없음이 있고.
떨어져서 렌즈에 담았던 것만이 아니라, 속이려 했으며, 담는 것이 있었을 꺼에요.
머리가 나빴었도 사실을 보려 했어야 했었는데...

님이 바뀌면 얼마나 바뀔 것 같은가요?
베이컨칩 18-10-08 12:30
 
오늘따라 켐트레일이 장난이 아니네요.
하늘이 완전히 새하얗습니다. 다 죽이려고 하나봅니다.
     
발상인 18-10-08 22:30
 
드디어 태씨와 동기화되는 언어체계를 보여주는군
          
태지1 18-10-08 23:10
 
태씨는 누구인가요? 대상자가 있는 것 아닙니까? 밝히고 글을 써야 했었던 일이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과거 님 글을 보았었습니다...
공 어쩌구 님이 하는 짓, 하지 말라 했었는데 읽었었습니다.
               
아날로그 18-10-09 03:24
 
야쿠르트 아줌마.
          
베이컨칩 18-10-09 00:44
 
태초에 말씀이 계시니라 이 말씀이 하나님과 함께 계셨으니 이 말씀은 곧 하나님이시니라 그가 태초에 하나님과 함께 계셨고 만물이 그로 말미암아 지은바 되었으니 지은 것이 하나도 그가 없이는 된 것이 없느니라 그 안에 생명이 있었으니 이 생명은 사람들의 빛이라 빛이 어두움에 비취되 어두움이 깨닫지 못하더라 참빛 곧 세상에 와서 각 사람에게 비취는 빛이 있었나니 그가 세상에 계셨으며 세상은 그로 말미암아 지은바 되었으되 세상이 그를 알지 못하였고 자기 땅에 오매 자기 백성이 영접지 아니하였으나 영접하는 자 곧 그 이름을 믿는 자들에게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권세를 주셨으니 이는 혈통으로나 육정으로나 사람의 뜻으로 나지 아니하고 오직 하나님께로서 난 자들이니라 말씀이 육신이 되어 우리 가운데 거하시매 우리가 그 영광을 보니 아버지의 독생자의 영광이요 은혜와 진리가 충만하더라

요한복음 1:1‭-‬5‭, ‬9‭-‬14 KRV


요한은 켜서 비취는 등불이라 너희가 일시 그 빛에 즐거이 있기를 원하였거니와 내게는 요한의 증거보다 더 큰 증거가 있으니 아버지께서 내게 주사 이루게 하시는 역사 곧 나의 하는 그 역사가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신 것을 나를 위하여 증거하는 것이요  또한 나를 보내신 아버지께서 친히 나를 위하여 증거하셨느니라 너희는 아무 때에도 그 음성을 듣지 못하였고 그 형용을 보지 못하였으며 그 말씀이 너희 속에 거하지 아니하니 이는 그의 보내신 자를 믿지 아니함이니라 너희가 성경에서 영생을 얻는줄 생각하고 성경을 상고하거니와 이 성경이 곧 내게 대하여 증거하는 것이로다  그러나 너희가 영생을 얻기 위하여 내게 오기를 원하지 아니하는도다 나는 사람에게 영광을 취하지 아니하노라 다만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이 너희 속에 없음을 알았노라 나는 내 아버지의 이름으로 왔으매 너희가 영접지 아니하나 만일 다른 사람이 자기 이름으로 오면 영접하리라 너희가 서로 영광을 취하고 유일하신 하나님께로부터 오는 영광은 구하지 아니하니 어찌 나를 믿을 수 있느냐 내가 너희를 아버지께 고소할까 생각지 말라 너희를 고소하는 이가 있으니 곧 너희의 바라는 자 모세니라 모세를 믿었더면 또 나를 믿었으리니 이는 그가 내게 대하여 기록하였음이라 그러나 그의 글도 믿지 아니하거든 어찌 내 말을 믿겠느냐 하시니라

요한복음 5:35‭-‬47 KRV


※ 교회 서점에 가면 예수님 계십니다.
성경 말씀이 곧 예수님입니다. 성경은 오류가 없는 완전한 진리입니다. 그리고 저는 태지님이 아닙니다. 이처럼 육신의 지혜는 보잘 것 없습니다.
               
아날로그 18-10-09 03:25
 
서점에 예수가 있다네?........푸하하하하~~~~
식쿤 18-10-09 19:20
 
얘 아직도 살아있었네. 야 임마, 느그들 휴거 언제하냐? 구경 좀 하자.
     
베이컨칩 18-10-09 22:40
 
노아의 때와 같이 인자의 임함도 그러하리라 홍수 전에 노아가 방주에 들어가던 날까지 사람들이 먹고 마시고 장가 들고 시집 가고 있으면서 홍수가 나서 저희를 다 멸하기까지 깨닫지 못하였으니 인자의 임함도 이와 같으리라 그때에 두 사람이 밭에 있으매 하나는 데려감을 당하고 하나는 버려둠을 당할 것이요 두 여자가 매를 갈고 있으매 하나는 데려감을 당하고 하나는 버려둠을 당할 것이니라 그러므로 깨어 있으라 어느 날에 너희 주가 임할는지  너희가 알지 못함이니라 너희도 아는바니 만일 집 주인이 도적이 어느 경점에 올 줄을 알았더면 깨어 있어 그 집을 뚫지 못하게 하였으리라 이러므로 너희도 예비하고 있으라 생각지 않은 때에 인자가 오리라

마태복음 24:37‭-‬44 KRV


우리가 예수의 죽었다가 다시 사심을 믿을찐대 이와 같이 예수 안에서 자는 자들도 하나님이 저와 함께 데리고 오시리라 우리가 주의 말씀으로 너희에게 이것을 말하노니 주 강림하실 때까지 우리 살아 남아 있는 자도 자는 자보다 결단코 앞서지 못하리라 주께서 호령과 천사장의 소리와 하나님의 나팔로 친히 하늘로 좇아 강림하시리니 그리스도 안에서 죽은 자들이 먼저 일어나고 그 후에 우리 살아 남은 자도 저희와 함께 구름 속으로 끌어 올려 공중에서 주를 영접하게 하시리니 그리하여 우리가 항상 주와 함께 있으리라

데살로니가전서 4:14‭-‬17 KRV


※ 휴거는 예수께서 재림시에 일어납니다.
훗날 식쿤님도 몸소 체험하시게 됩니다. 좋은 쪽으로 체험하시길 바래요.
          
식쿤 18-10-10 07:34
 
아 지랄말고 언제 떼로 사라져줄건지나 날짜 잡아서 컨펌 올리십쇼.
내가 야훼랑 맞짱떠서 그 계획안 통과시켜 줄테니까 일단 기획 잡아서 올리기나 해요.
               
베이컨칩 18-10-10 10:30
 
성안에 성전을 내가 보지 못하였으니 이는 주 하나님 곧 전능하신 이와 및 어린 양이 그 성전이심이라 그 성은 해나 달의 비췸이 쓸데 없으니 이는 하나님의 영광이 비취고 어린 양이 그 등이 되심이라 만국이 그 빛 가운데로 다니고 땅의 왕들이 자기 영광을 가지고 그리로 들어오리라 성문들을 낮에 도무지 닫지 아니하리니 거기는 밤이 없음이라 사람들이 만국의 영광과 존귀를 가지고 그리로 들어오겠고 무엇이든지 속된 것이나 가증한 일 또는 거짓말 하는 자는 결코 그리로 들어오지 못하되 오직 어린 양의 생명책에 기록된 자들뿐이라

요한계시록 21:22‭-‬27 KRV


그러나 두려워하는 자들과 믿지 아니하는 자들과 흉악한 자들과 살인자들과 행음자들과 술객들과 우상 숭배자들과 모든 거짓말 하는 자들은 불과 유황으로 타는 못에 참예하리니 이것이 둘째 사망이라

요한계시록 21:8 KRV


※ 생명의 길, 사망의 길의 최종 종착역입니다.
우리의 미래입니다.
               
베이컨칩 18-10-10 10:33
 
내가 보니 여섯째 인을 떼실 때에 큰 지진이 나며 해가 총담 같이 검어지고 온 달이 피 같이 되며 하늘의 별들이 무화과나무가 대풍에 흔들려 선 과실이 떨어지는것 같이 땅에 떨어지며 하늘은 종이 축이 말리는것 같이 떠나가고 각 산과 섬이 제 자리에서 옮기우매 땅의 임금들과 왕족들과 장군들과 부자들과 강한 자들과 각 종과 자주자가 굴과 산 바위틈에 숨어 산과 바위에게 이르되 우리 위에 떨어져 보좌에 앉으신 이의 낯에서와 어린 양의 진노에서 우리를 가리우라 그들의 진노의 큰 날이 이르렀으니 누가 능히 서리요 하더라

요한계시록 6:12‭-‬17 KRV


※ 심판의 때가 되면 누구든지 무서워서 벌벌 떨게 됩니다.
태지1 18-10-11 12:38
 
하나님이 새상을 탄생하게 하다...
이 얘기에 기대어 사는 사람도 있고, 이 내용에 기초한 사람도 있는 것 같습니다.

이 영상이 사실의 내용을 말 하는 것일까요?
Joker 18-10-12 09:53
 
종교에 빠진 인간들 특징. 뇌가 일을 멈춤.
     
베이컨칩 18-10-12 10:14
 
https://ko.wikipedia.org/wiki/%EC%A0%84%EC%8B%9C%EC%95%88
https://ko.wikipedia.org/wiki/%ED%98%B8%EB%A3%A8%EC%8A%A4%EC%9D%98_%EB%88%88
https://www.youtube.com/watch?v=0KSOMA3QBU0

프리메이슨은 엔터테인먼트에도 그들만의 사상을 교묘하게 심어놓지요.
조커님의 프로필 사진과 같은 것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MBdVXkSdhwU

여기 방탄소년단도 프리메이슨이 만든 작품이라는 것을 알려주네요.
처음에 올싱아이(전시안)로 시작하지요.
 
 
Total 2,9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9923
2990 '17년 총장' 김성혜, 대학 돈으로 차명부동산 매입 의혹 우주신비 20:34 36
2989 아인슈타인 '신을 부정하는 편지' 32억에 낙찰 (60) 우주신비 12-05 1540
2988 죽은 사람이 산 사람을 움직이지 못하게 하다. (13) 태지1 12-05 656
2987 우리도 우주로 간다 라는방송보는대 (10) 나비싸 12-04 638
2986 명상, 불교관련 명언 좋은글.jpg (1) 화산1 12-04 460
2985 인간을 조종하는 칩. 베리칩 (29) 무명검 11-30 1087
2984 지금쓰고 있는 네비게이션 작동원리 (21) 나비싸 11-30 796
2983 주인공이 되다? (40) 태지1 11-27 623
2982 화성탐사선 무사히 착륙했네요 (13) 나비싸 11-27 1075
2981 종교인들과 대화는 시간낭비 아닌가요? (25) 스피너루니 11-22 1101
2980 피곤해교 교리대로 연애하면.. (34) 피곤해 11-21 824
2979 양자역학적 홀로그램과 종교~철학에서의 시공간 (시간+공간) (12) 러키가이 11-21 789
2978 한국과 한국 교계에 임하는 심판에 대한 꿈 (9) 무명검 11-20 685
2977 사이비에 빠지면 헤어나오기 어려워요. (6) pontte 11-17 933
2976 개독들의 만행 (34) 우주신비 11-14 1772
2975 '나'는 신입니다. (10) 김호문 11-13 838
2974 박애와 종교비판 (24) 발상인 11-12 679
2973 한국 ‘여호와의 증인’들의 ‘양심적 병역거부’는 왜 비양심… (6) 관심병자 11-11 1098
2972 부적절 게시물 잠금 경고(저격) (3) 태지1 11-11 95
2971 "마귀가 들어있어 기도해야" 여성 신도 상대 성범죄 목사 구속 (6) 우주신비 11-08 1012
2970 성관계하면 하나님이 기뻐하신다 - 그루밍 먹사 왈 (9) 우주신비 11-08 1304
2969 신학과신앙의 괴리(펌글) (8) 우주신비 11-07 745
2968 취침 전 설교 (13) 베이컨칩 11-03 1043
2967 [폄] 양심적 병역 거부? 웃기시네. (18) 시골가생 11-03 1177
2966 앞으로 되어질 일들2 (100) 일곱별 11-03 120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