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3-14 16:45
종교인,연예인, 정치인....그리고 포지션.....
 글쓴이 : 아날로그
조회 : 413  



       평화를 위해, 다들 여친/마누라를 위한 사탕은 준비하셨나요.? ㅋㅋ
       오늘 3월 14일이 화이트데이 이기도 하면서....
       단군 이래 역사상 최대의 쥐불놀이가 시작되었습니다.

       그런데, 연예인들의 경우 방송을 통한 영향력이 좀 있는 위치인데.....
       그 정치인의 정책,신뢰도,미래비전 이런건 하나도 안보고....
       같은  종교라고해서 지지한다거나.....
       훗날 댓가를 바라고 지지해서 일반 유권자들에게 영향력을 행사하려 하는 경우
       회원분들과 생각 나눠보고 싶었습니다.

       물론 연예인들은 공무원이 아니고, 한 개인의 유권자를 지지할 권리는 있죠.
       하지만, 일종의 거래를 목적으로 한 지지라던가.....
       단순히, 같은 종교인이라서 지지하는 경우 등이 종종있고.....
       그 결과 또한, 우리가 모르는 내용들이 많이 있죠.

       (여기서 말하는 정치란, 일반 사회적 잇슈가 아닌...선거 관련 참여에 한정합니다)

       종교를 가진 연예인들이 정치에 휘말리는 상황이....

       상관하는게 바람직한지, 
       상관하면 안되는건지,
       상관하던 안하던 상관할 바가 아닌건지.....
 
       회원분들의 생각들은 어떠한지 의견 듣고싶어 글 올려봅니다.

  
맹박 지지자--.jpg



맹박 지지자-- 02-.jpg



       오늘 3월 14일이 화이트데이 그리고....修身齊家 治國平天下

       화이트데이에 선물 안챙기고 들어가 가정파탄 내지마시고
       싸우는 일 안생기고 평화로운 가정 유지되길 바랍니다. ...^ ㅇ ^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마르소 18-03-14 17:00
 
전 사탕매너로 회피성공 평화 유지 근데 비싼거 샀다고 구박 받음 젠장
     
아날로그 18-03-14 17:08
 
Oh~ my God~!!!!  ㅠ ㅇ ㅠ

세계8대불가사의 해석 → '이렇게 비싼거 살거였슴...거기다 쓰지말고...현찰로 주지~!!!!'
라는 의미가 아닐까 추측해봅니다......아~~~
사마타 18-03-14 17:13
 
연예인이든 일반인이든 똑같습니다. 인간이 개념적으로 어떤 대상을 좋다거나 싫다라고 느끼는 것은 결국 '자신'과 얼마나 가까운가 또는 자신에게 이익인가 등으로 구분될  뿐입니다.

대표적으로 지역감정이 있겠네요. 내가 태어나거나 본적이 가깝다는 이유로 그 정치인에게 호감을 느끼지요. 여러가지 합리화가 있겠지만 결국 나와 가깝다는 이유만으로 그 정치인의 사상과 발언까지 옹호하며 다투기도하죠. 어떤 경우에는 경제적 이득마저도 초월하기도 합니다.

결국 경제적 이득이나 기타 다른 것들과 지역적인 가까움 중에  무엇이 더 내 '자아'와 가깝다고 느끼는 지에대한 개개인의 인식의 차이일뿐입니다. 영.호남으로 아웅다웅하던 야구 팬들이 WBC에서는 한 목소리로 국.대를 응원하는 것도 가깝다는 인식의 확장에 불과합니다.

그래서 나와 가까운 것이 게임에서 지거나 선거에서 지면 자존감에 깊은 손상을 받지요. 바로 괴로움입니다. 대상이 무상함에도 무언가 특정한 상을 지어 나와 연관 맺은 후  기뻐하기도하고 슬퍼하기도하는게 바로 괴로움입니다.

더 나아가 이 모든 것에는 '자아'가 있다는 유신견이 근본적으로 깔려있습니다. 만약 자아가 없다는 깨달음을 얻었다면 그 사람에게는 가깝고 먼 것, 자체가 없지요. 그래서 부처님은 모든 탐욕은 유신견에서 필연적으로 생기니  반드시 버려야할 장애물의 첫번째로 거론하십니다. 반야심경이 오온개공을 첫머리에 둔  이유도 그러하지요.

그래서 불교적으로 현상을 들여다보면 헛 것에 집착하는 것밖에 안보입니다. 그래서....또 댓글이 재미없어집니다. ㅎㅎ
     
아날로그 18-03-14 17:16
 
그래도 생각을 훔쳐볼 수 있어 좋습니다.....제가 관음증이 좀 있어서요......ㅎㅎ
     
아날로그 18-03-14 17:19
 
아~!! 참 정말 궁금한게 있었는데요.....

일반화의 오류일지도 모르겠지만...
기독인들은 어떻게 투표하는지 대충 짐작 가는데....

스님들이나....불법공부하시는 분들은....투표는 하시는지....
투표를 한다면....어떤 기준으로 투표하는지가 정말~정말~정말~ 궁금합니다.
          
사마타 18-03-14 17:57
 
다들 지 꼴리는데로 하는 것같습니다. ㅎㅎ
불교 자체가 구속에서 벗어나려는 종교다보니 종단이든 스님이든 신도들에게 그런 이야기 자체를 안합니다.

혹시 모르죠...당선되면 스님들 장가보내준다고하면...ㅎㅎ
               
아날로그 18-03-14 18:02
 
스님이 장가를?.............. 어~머

카마수트라를 한 번 느낄 수 있겠습니당~~ *^ ㅇ ^*
               
태지 18-03-14 22:34
 
다 그렇게 보이세요? 더 물어보고 싶은 것이 님이 생각 할 수 있는 것입니다, 물어보겠습니다. 님이 스님이세요?
태지 18-03-14 22:30
 
https://www.youtube.com/watch?v=PUqfAu41kg8

적극 참여 하고 싶습니다,
발상인 18-03-14 22:44
 
연예인이지만 순수한 인간으로서의 이해관계 때문인지
아니면 득과 실에 대한 판단 때문이라 봐야할지에 대해
나온 발제이지 싶습니다

조금만 자세히 보자면 감정이란게
우리가 알고 있는 보편적인 이해와는 차이가 있는데,
감정이 비록 주관적일 지라도 지성을 형성하기도 하고
이성으로부터 나오는 이성감정이란게 공존하기도 한다는게
감정철학과 심리철학 그리고 심리학의 대세적인 견해고
이에 걸맞는 필요충분한 설명들이 있습니다

삽질을 통해 정의에 다가가는 사람도 있고
삽질이 지속(보통 습관)되는 사람이 있는거라 보시면 현실적일거라 봅니다

이들이 자신의 영향력에 무식한건지 아니면 자신의 영향력을 의도한건지는
개별로 살펴봐야겠지만 이러한 살핌없이 보자면
결국은 자신의 정체성을 드러내는 것이고 그 정체성은
우리 주위에 꼰대와 같은 분들과의 동질성이기에
나름 휴머니즘이라 봐야지 적폐의 주동자와로의 연결은 부실하다고 봅니다

한국역사에서 정치의 주동자로
연예인이 활약하는 것을 본적이 없기 때문에요
     
태지 18-03-14 22:52
 
하도 어이가 없어서 복사 붙여넣기 합니다.

님이 쓰신 글을 님이 함 읽어보세요/

"연예인이지만 순수한 인간으로서의 이해관계 때문인지
아니면 득과 실에 대한 판단 때문이라 봐야할지에 대해
나온 발제이지 싶습니다

조금만 자세히 보자면 감정이란게
우리가 알고 있는 보편적인 이해와는 차이가 있는데,
감정이 비록 주관적일 지라도 지성을 형성하기도 하고
이성으로부터 나오는 이성감정이란게 공존하기도 한다는게
감정철학과 심리철학 그리고 심리학의 대세적인 견해고
이에 걸맞는 필요충분한 설명들이 있습니다

삽질을 통해 정의에 다가가는 사람도 있고
삽질이 지속(보통 습관)되는 사람이 있는거라 보시면 현실적일거라 봅니다

이들이 자신의 영향력에 무식한건지 아니면 자신의 영향력을 의도한건지는
개별로 살펴봐야겠지만 이러한 살핌없이 보자면
결국은 자신의 정체성을 드러내는 것이고 그 정체성은
우리 주위에 꼰대와 같은 분들과의 동질성이기에
나름 휴머니즘이라 봐야지 적폐의 주동자와로의 연결은 부실하다고 봅니다

한국역사에서 정치의 주동자로
연예인이 활약하는 것을 본적이 없기 때문에요"

님같은 인간이 왜? 아직도 있을까요?
          
발상인 18-03-15 04:38
 
너는 왜 있는데?
어이가 없는건 네가 이 게시판 최고다!

그리고 너 포함해서 판타스틱한 애들은
내가 납득시키려는 대상이 아니란다ㅎㅎ
길동61 18-03-15 06:33
 
한우물이나 파지 왜 정치쪽에 기웃거려 떡고물 챙기려들다 망신살 당하냐 ...사심이 가득한 연예인은 이미 연예인이 아니지안나~~그냥 지지하는것과 뭘 바라고 하는것은 차이가 잇음
 
 
Total 2,9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9046
2912 [영화] 신과 함께..." 인 & 연 " 감상후 기억에 남는 대사. (13) 아날로그 09-20 701
2911 "참고 지내자"는 어머니의 말에 10여년간 성추행 당한 딸 (12) 우주신비 09-18 639
2910 (일부)기독교인과 (일부)일본인의 공통점 (11) 헬로가생 09-17 655
2909 인간이 살기 위해 작동하는 모든것들이 (5) 피곤해 09-15 458
2908 진화라는 것을 너무 크게 생각하니 서로간의 괴리감이 있는거 … (5) 나비싸 09-15 337
2907 불금이라고 놀고 왔더니만... (2) 지청수 09-15 265
2906 한국인의 99%는 돌연변이 유전자를 보유하고 있음 (16) 피곤해 09-14 871
2905 내가 직관적인 돌연변이 말해줌. (18) 피곤해 09-14 346
2904 호킹 우주관 (4) 대하리 09-14 363
2903 종교인 분들에게 최대한 풀어썼는데 이해를 못하시는군요 (20) 나비싸 09-14 281
2902 파리의 변이는 진화나 퇴화 쪽이 가까울까요? (28) 나비싸 09-14 220
2901 진화냐 창조냐 (43) 환9191 09-14 285
2900 밑에글중 신이 인간을 만들었다 부터... (8) 나비싸 09-14 170
2899 부처님께서 우주나 별에 대해 말씀하신게 있으시면 소개 부탁드… (10) 모스카또 09-13 333
2898 (질문)성경책에서 정말 궁금한 거. (27) 육바위 09-10 732
2897 기독교인은 직업 제한 같은것이 가능했으면 좋겠음. (10) 피곤해 09-10 519
2896 여러분 정말로 사람의 영혼이 있습니다. (19) 시원한바람 09-10 482
2895 날씨가 많이 쌀쌀해졌습니다. (주일 설교) (8) 베이컨칩 09-09 330
2894 전지전능하신 하나님 (7) 주예수 09-09 382
2893 소수라는 이름의 함정 (1) 이리저리 09-08 221
2892 소수자라는 이름의 가면... (40) t1cup 09-08 328
2891 성경은 사실이 아닙니다. 구라입니다. (7) ijkljklmin 09-07 450
2890 저도 기독교인들에게 궁금한 것 질문 (31) ForMuzik 09-07 341
2889 기독교인들 중에 대답해 줄 수 있는 사람 있나요? (48) 침벹는언니 09-07 439
2888 궁창위에 있는 항성 행성들은 점인가요?? (7) 나비싸 09-07 23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