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7-08-12 03:04
불교 경전중 일부에서 여성은...
 글쓴이 : 피곤해
조회 : 669  

제가 모든 불경은 읽어 본게 아니라서 일부라고 표현했습니다만...일단 제가 읽어본 불경으로 한정했을때

제가 읽은 불경들에서 여성에 대한 기술이 있는게 몇개 있었습니다.

다시 한번 말씀 드리지만 제가 읽어던 불경 한정입니다.

그 한정된 불경에 기술되기를 여성은 따르는 존재다.

태어나선 부모에 따르고 결혼해서는 배우자에 따르고 자식이 장성하면 자식에 따르고...
하여간 태생적으로 종속적인 천성을 가졌다 라고 공통적으로 기술 되어 있었습니다.

과거에는 먼 개소리냐...라고 했었는데....

지금은 씨발 불경 리스펙트...ㅋ

앞으로는 또 어떻게 변할지는 모르겠습니다만...ㅋ

ps : 술먹고 끄적인 글이라 쬐금만 너그럽게 봐주세요.
바닷가 인근에 사는데 여인네들이 상당히 많이 헐 벗고 다니네요...좋을것 같나요??
다 이슬람으로 개종 시켜 버리고 싶네요.
돼지가 우물에 빠진날이라는 영화 제목이 뇌리에서 맴도는 하루 였네요.
물론 각자의 취향과 개성은 존중해야 합니다만...저도 불완전한 인간이라 ㅋㅋㅋㅋ


도대체 왜 헐벗고 다니는걸까? 라는 의문에서 시작된 술주정인것인 안 비밀
보충 : 헛벗었다고 표현했지만 구체적으로 말씀드리기도 어렵지만 덥다고 굳이 그런 종류의 노출을....ㅡㅡ;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헬로가생 17-08-12 06:42
 
헐벗은 분들은 감사해야죠.
그리고 따뜻하게 해줘야죠.
일광 17-08-12 10:48
 
아니 그러면 고맙지 않습니까....

아리스토텔레스는 여자와 남자의 정치적인 능력에서의 차이를 '기획력'이라고 했습니다.
여기서 '기획'이란 현실을 만들어내는 능력이라고 했음.
     
피곤해 17-08-12 12:02
 
TV와 현실은 다르더라구요.
본인의 사이즈 보다 작은 사이즈의 노출 심한 옷(등이 파였다거나 옆이 트였다거나...망사이거나 등등)을
뚱뚱한 여성이 입으면...과연...

기획력의 부재라면 리더감으로는 부적합 하다는 이야기니 따르는 존재다라고 정의내린것과 일정 부분 상통하는것 같기도 하네요.

일부 불경에서는 여성은 부처 되기는 글렀으니 덕을 쌓아 다음생에 남자로 태어나든가 라고 기술 되어 있기도 하지요. 현실을 만들어 내는 능력이라...음 먼가 통하는 이야기인것 같기도 하고요
발상인 17-08-12 23:07
 
조금은 뜬금없는 이야기로 시작하겠습니다

통계적인 자료를 인용하면 성욕은 남성이 1이라면 여성은 남성의 2/5 정도라고 합니다
한편 여성의 욕구 중 남성보다 높다고 보이는건 식욕과 모성이죠

이 욕구 자체는 상당히 고마운 것이라고 봅니다
부모님들이 성욕이 없었다면 우리는 존재하지 못했을 근원 같은 것이고
여성의 식욕이 높지 않았다면 어머니는 우리를 못먹이는 것에 둔감했을 것이며
여성의 모성이 높지 않았다면 어머니는 우리를 포기했을 것입니다

문제가 되는 부분은 이 욕구의 표현방식에 있는 것이고
그 근원인 경험을 통해 수용하게 된 문화가 비판의 대상이 되어야 할것입니다

불경에서 이르는대로 태생적인 종속성을 가졌다기보단
욕구의 종류가 남성과 다른데서 비롯되는 것이지 싶습니다

불교가 여성이 따르는 존재다라는 귀결이
어떤 사유와 성찰의 과정을 거쳐나온건지 살펴볼 필요가 있을 것 같습니다

서로 반성적 판단을 기초로 정합적인 귀결을 찾는데 동의한다면
제가 바탕을 둔 지식에 대한 귀결도
얼마든지 부족한 부분의 가능성은 가지고 있다고 던져두고 싶습니다
엽기팬더 17-08-13 17:26
 
어떤 경전인지 출처좀 가르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Total 2,0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4951
2014 이집트 설화를 베낀 개독들의 구라경! (1) 바람풍 14:16 118
2013 야훼 날조 과정.... 바람풍 14:15 59
2012 날조성경!! 바람풍 14:11 37
2011 개독들의 만행..... 바람풍 14:10 48
2010 오늘의 놀라운 말씀 (33) 베이컨칩 02:17 139
2009 신의 우주창조...그리고 인간의 우주창조.. (59) 레종프렌치 10-17 309
2008 사실 종철게 보면서 종말이 정도가 그나마 암걸리는 부류일거라… (5) 식쿤 10-17 114
2007 스타 리마스터가 나왔다던데 피곤해 10-17 138
2006 종교마약중독자들의 가장 역겨운 점 (12) 헬로가생 10-17 181
2005 종철게의 활성화를 위해.. 새로운 전략을 세워봅니다. (13) 유수8 10-17 126
2004 원시종교를 떠나서... (53) 닥터그리어 10-16 212
2003 불교보단 기독교다! (19) 유수8 10-15 606
2002 아담의 아들 셋과 이집트 신 세트와의 관련성 (?) (1) 옐로우황 10-15 242
2001 [동영상] 하나님을 창조한 하나님? (6) 유수8 10-14 257
2000 개신교 여러분들에게 질문.. (23) 유수8 10-13 520
1999 정말 이상한 사람들 (9) 나비싸 10-13 320
1998 차라리 지옥이 맘은 편하것네... (35) 유수8 10-12 498
1997 구원받은 사람들의 9가지 특징 (8) 솔로몬느 10-11 470
1996 유투브 홍보 영상 좀 그만 올려 pontte 10-11 179
1995 휴거는 정확히 무엇을 뜻하는가? (12) 솔로몬느 10-11 273
1994 엔돌의 무당과 사무엘 (3) 솔로몬느 10-11 154
1993 근데 9월달에 휴거된다던 인간이 누구였죠? (10) 헬로가생 10-11 316
1992 성경에 귀신이 정말로 있나요? (8) 솔로몬느 10-10 321
1991 수준이 낮다라... (8) 피곤해 10-10 200
1990 성경은 믿을만한가? - 증명 (16) 하늘메신저 10-10 32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