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2-08-15 15:57
박원순의 호우대책
 글쓴이 : 힘찬날개
조회 : 840  

박원순 시장, 빗물터널 등 吳 前시장 사업 유보]
17조원 예정된 하수관거 공사 "낡고 불량한 것만 교체해야"
7곳 설치예정이던 빗물터널도 "광화문만 빼고 모두 보류"
<IFRAME title="조선닷컴 프로모션2" height=242 marginHeight=0 src="http://news.chosun.com/event/InArticle2/index.html" frameBorder=0 width=242 marginWidth=0 scrolling=no></IFRAME>

지난 7월 '우면산 산사태'가 난 1주일 뒤 오세훈 당시 서울시장은 긴급 수방대책을 발표하면서 "시간당 100㎜ 집중호우에도 견딜 수 있도록 도시 수해 안전망을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하수관거 용량 확대와 빗물펌프장·빗물저류조 확충 등에 10년간 5조원을 투입하겠다는 게 골자였다.

하지만 '박원순 시장 체제'가 들어서면서 하수관거 용량 확대에 대해 신중하게 접근해야 한다는 등 다른 목소리를 내기 시작했다.

이 같은 판단은 시민단체나 학자 등 외부 위원들 의견이 적잖이 반영된 결과다.

◇하수관거 용량 확대 유보

전 시장은 당시 시간당 최고 75㎜ 강우량을 소화할 수 있는 하수관거 용량을 장기적으로 100㎜로 늘리는 과제를 최우선 순위로 추진하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다만 이를 위해 10년 이상 공사기간에 예산만 17조원 넘게 필요한 만큼 사회적 합의를 통해 진행하겠다는 설명이었다. 서울시 관계자는 "하수관거 용량을 늘리는 게 가장 근본적인 대책이라는 외부 전문가 의견을 받아들인 것"이라고 말했다.

박 시장은 이를 일단 유보했다. 공약에서도 밝혔듯 하수관거 증설 계획은 "무리한 토목공사"이며, "과학적 조사를 통해 수해 원인과 방지대책에 대한 중장기적 대안을 수립"하는 게 목표라는 것이다. 이는 서울환경운동연합이 논평을 통해 "지난여름 홍수 피해가 하수관거 부족에 의해 발생했다고 볼 수 없다"고 지적한 부분과 맥락을 같이한다. 서울환경운동연합 염형철 사무처장은 박 시장이 만든 희망서울정책자문위원회 자문위원이기도 하다. 염 사무처장은 "낡고 불량한 하수관거는 보수하고 교체해야겠지만 전부 다 바꾸는 건 비용에 비해 효과가 불분명하다"고 주장했다.

◇대심도 빗물터널 중단할 듯

서울시에서 지난 10월 추가 수방대책으로 발표한 대심도(大深度) 빗물터널도 대폭 수정될 전망이다. 시는 당시 광화문을 포함해 2021년까지 신월·화곡동, 용산구 한강로, 강남역 등 7곳에 8500억원을 들여 지하 30∼40m 깊이에 지름 5∼7.5m(광화문은 3.5m) 크기로 대심도 배수관을 만들기로 했다. 하지만 박 시장 당선과 함께 정책 자문위원으로 들어온 박창근 관동대 토목공학과 교수가 "침수 방지에 전혀 효과가 없다는 연구가 있으므로 전면 재검토가 필요하다"고 주장하면서 사업이 불투명해졌다. 당장 내년 착공 예정인 광화문 대심도 빗물터널(사업비 396억원)부터 타당성을 검토하기로 했다. 서울환경운동연합도 "광화문 홍수는 빗물을 통과시키지 못하는 불투수(不透水) 보도가 많았고 C자형 하수관거가 역류했기 때문이지 대심도 터널은 해결책이 아니다"고 지적했다.

광진구 자양동 등 24곳에 예정한 빗물펌프장 증설(10년 빈도 호우 규모→30년 빈도)과 서울대정문 앞 등 8곳에 들어설 빗물저류조 공사도 표류하고 있다. 박 교수가 "하수관거 개량이 우선되지 않으면 펌프장 용량 증설은 실효성이 없다"고 주장했기 때문이다. 그러나 시 안팎에서 "저류조, 하수관거, 펌프장 개선은 동시에 추진해야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는 반론이 많이 나와 일단 내년은 중단없이 진행할 수 있게 됐다.

박 시장 수방(水防) 철학은 불투수층을 개선하고 자연형 배수 체계를 개발하도록 권장하는 게 주요 내용이다. 하지만 시 고위 관계자는 "물순환 환경을 손질하는 게 중요하지만 집중 폭우에는 어차피 힘을 못 쓴다"며 "토목공사라 비난을 받을지라도 수해 예방을 위해서 반드시 해야 하는 공사가 있다"고 했다.

고인석 서울시 물관리기획관은 "구체적인 방법론을 정할 때 내부와 외부 전문가 사이에 의견 조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1/11/21/2011112102420.html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컴맹만세 12-08-15 16:10
   
강남대로 다 걷어내고 벼심고 올챙이 풀어놨슴 좋았을텐데..

어릴 때 기억 더듬어보면 좋은 것도 있었습니다.

이런 비가 온 다음이면 뚝섬 유원지(지금은 고수분지)에서 붕어, 쏘가리, 미꾸라지 잡곤했는데 나름 재밌습니다.
오믿불 12-08-15 22:25
   
아~ 그러니까 시장으로 엉겹결에 당선되서 뭔가 해보려니..

남들이 다 해놨던거고.. 그래서 어거지를 부려보자니.. 아는게 없고...

이리저리 딴사람들 말을 들으려니,  내부 전문가들이 그건 아니라 그러고 ???

ㅋㅋ 이건 뭐.. 제2의 놈현을 보는듯~ ㅋㅋ
 
 
Total 183,88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협조요청 공문에 의한 공지 (5) 가생이 02-17 8839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26012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58788
13004 투표일 공휴일은 한국 뿐? 박근혜 발언 논란 (11) 루슬란 10-30 1060
13003 무상급식에서 다시 선택적급식으로 환원해야.... (30) 불꽃 10-30 951
13002 투표연장 100억 뻥튀기 (펌) (6) 메론TV 10-30 970
13001 유권자에게 있어 투표의 의미. (4) 어흥 10-30 650
13000 세상참 웃김 (18) 백발마귀 10-30 866
12999 선거 혁명...........미래의 기술 (3) 루슬란 10-30 656
12998 근데 투표시간 늘려도 민주당 지지로... (10) 발렌티노 10-30 745
12997 투표시간 늘려도 된다고 봅니다. (11) 로코코 10-30 670
12996 3년전 박근혜 친박연대 주장 24시간투표시간늘리기 (4) 오늘도긍정 10-30 862
12995 친박계 의원들도 투표시간 연장 법안을 발의 한적이 있… (3) 루슬란 10-30 796
12994 진짜 대선투표율을 올리고 싶다면...!!!! (3) 불꽃 10-30 697
12993 투표시간 연장 한 번 고민해볼만 합니다. 발렌티노 10-30 719
12992 1차 걸프전으로 보는 현대 해,공군의 중요성 (30) 송스 10-30 2795
12991 주적론에 대해 생각해보면 (5) 다다다다다 10-30 594
12990 투표시간 늘어나야한다고 생각합니다. (14) 정부 10-30 658
12989 대선의 시간대별 투표율 (39) 불꽃 10-30 3045
12988 뉴스에서 하우스푸어 관련을 봐서 그런데 (19) 디메이져 10-30 573
12987 정게 코메디 글... (3) 나이거참 10-30 719
12986 . (22) 하늘2 10-30 282
12985 김종인의 경제민주화 (8) 백발마귀 10-30 765
12984 답변해줄 수없다. 무엇을? (2) ㅃㄱㅇㅅㄲ… 10-30 763
12983 투표시간이 문제가 아니라 야덩 단일후보로 인한 수백억… (32) 우쯋쭈웃 10-30 646
12982 공휴일 논란 종결자 얌얌트리. (9) 얌얌트리 10-30 741
12981 대통령 선거일은 법정공휴일 아님. (6) 디메이져 10-30 1613
12980 투표시간 연장의 당위성 .... (22) 루슬란 10-30 689
 <  6831  6832  6833  6834  6835  6836  6837  6838  6839  68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