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21-03-05 14:19
변창흠에게 조사하라 했더니...
 글쓴이 : ijkljklmin
조회 : 381  

“땅 샀는데 갑자기 신도시 지정된 것” LH투기 옹호한 변창흠

“개발 정보를 알고 땅을 미리 산 건 아닌 것 같다. 신도시 개발이 안 될 걸로 알고 샀는데, 갑자기 신도시로 지정된 것 아닌가 생각한다”
 “전면 수용되는 신도시에 땅을 사는 건 바보짓이다. 수용은 감정가로 매입하니 메리트가 없다. LH 직원들이 개발 정보를 미리 안 것도 아니고, 이익 볼 것도 없다“  “신도시 개발 정보를 얻어서 보상받기 위해 땅을 구입한 게 아니다. 2025년 이후 민간 개발될 걸로 알고 땅을 샀을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아무 이익도 없는 땅을 LH 직원들이 빚을 내서 1000제급미터 이상씩 급히 사고 쪼개기 하고 묘목도 뺵뺵히 심었구나?
변창흠 참으로 잘 조사했다! 이래서 검찰이 조사, 수사하면 안 되는 것이야.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flowerday 21-03-05 14:28
   
아저씨. 이 건 법부터 다시 다져야 될 문제에요.
이 정권에서 뿐만이 아니라. 전 정권에도 해당된다는 이야기.
법이 얼마나 물렁하면  LH 놈들이 법으로 따져보자고..ㄳ들
여하튼 작금의 사태는 변창흠의 말로 시작된 것이니 책임을 물어야 하는 것은 변함없고.
그 책임이 장관 옷벗는 것이 순서가 아니라 만연해 있던 관행아닌 관행을 뿌리뽑는 것부터임.
Bryanfury 21-03-05 14:48
   
장관 옷부터 벗기고 하면 안될까요?ㅎㅎ 변창흠 서민 혐오자가 너무 싫은데요.
     
강탱구리 21-03-05 14:49
   
공공주택 건설 주의자가 서민 혐오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flowerday 21-03-05 14:54
   
먼저 벗는다고 뭐가 달라짐?
LH 와 이어진 전관예우, 실무자들의 투기, 정보유출 같은 썩어있는 조직을 적나라하게 보여 줌으로 더 큰 이득을 얻을 수 있는데. 뭣하러.
     
flowerday 21-03-05 14:56
   
돌덩어리를 묶어주고 물에 넣는 것이 더 효과적이지.
모리와함께 21-03-05 15:17
   
다떠나서 땅만 사놨다면 그러려니 하는데 거기다가 나무까지 심었다는건 가장 흔한 보상관련된 행위라는거죠.
Bryanfury 21-03-05 16:10
   
변창흠에게 쉴드 칠걸 치라고 말해주고 싶네요. 얼마나 국민을 개돼지로 아는건지..
SaRah96 21-03-06 00:06
   
아 이번엔 괜찮은놈 오겠거니 했는데 ㅠㅠ 속상하네 진짜...
 
 
Total 213,52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3) 가생이 08-20 72488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102826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60905
213472 (뉴스펌) 오세훈의 '독자 방역'…"서울 유흥주점 1… (10) 나물반찬 04-11 283
213471 오세훈님 말이 맞다. (3) 깜찍웨이크 04-11 191
213470 (뉴스펌) 박형준 부산시장 취임 감사예배 (5) 나물반찬 04-11 294
213469 옭고 그름이 아니라 밥이다 (1) 가생퍽 04-11 69
213468 국민청원 부탁드립니다! (8) Bryanfury 04-11 131
213467 내가 살면서 정치인, 고위직을 몇번 봤지만 왜 그사람들… (1) 홀헐헐헐 04-11 80
213466 후궁 그녀 (1) 가생퍽 04-11 152
213465 개인 교습.. 이례적. (2) 가생퍽 04-11 64
213464 대장부의 준엄한 꾸짖음 (4) 가생퍽 04-11 53
213463 대장부는 더듬어 간당간당 잠룡.. 한 때는 가생퍽 04-11 48
213462 함 생존자 전우회 가생퍽 04-11 46
213461 KFX 축하합니다. (1) 가생퍽 04-11 77
213460 안전은 무조건 보장한다 가생퍽 04-11 32
213459 억울한 상호 가생퍽 04-11 36
213458 20대 쉑들은 정신 못 차렸다. 가생퍽 04-11 77
213457 진실과 사랑으로 가생퍽 04-11 20
213456 영혼의 듀오~ 가생퍽 04-11 21
213455 열사 노영희 가생퍽 04-11 39
213454 이제서야.. 무혐의 가생퍽 04-11 74
213453 선공후사 원조~ - 서울시 의회 가생퍽 04-11 35
213452 밥도 친여에게 받아 먹어 가생퍽 04-11 36
213451 따자하오~ 가생퍽 04-11 29
213450 80년 전 컬러인쇄의 위엄 (2) 7ㅏZㅏ 04-11 190
213449 세월호 유가족 직접 찾아왔는데, "우체통에 넣어두라"는 … (1) 7ㅏZㅏ 04-11 161
213448 시시때때로 변하는 집값 평가 (8) 연금타면술 04-11 14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