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21-01-24 18:38
조선족은 누굴 좋아하냐고?? 이 딴게 질문이라니 ㅋㅋㅋ
 글쓴이 : 수퍼밀가루
조회 : 329  

조선족을 받아 들이는 것을 적극 주장한 친일파 해촌 김용주의 서자 김무성이 

매국노정당 전신인 새누리당 대표 시절 나왔던 기사인데, 이걸 보고 조선족이 누굴 좋아하냐고??

답을 말해주지.....김무성과 관련된 모든 者들 + 그 소속 정당이다.......!!!!! 됐지!!!!?????
===========================================================================================

새누리당 김무성(사진) 대표의 ‘조선족 발언’에 대한 논란이 거세다.

김 대표는 29일 국회에서 열린 당 저출산대책특위 제7차 회의 겸 당정 협의회에서 저출산 고령화에 따른 인구 감소 문제와 관련해 “우리에겐 조선족이 있다. (이민에 따른) 문화쇼크를 줄일 좋은 길이 있다”며 “우리 이민 정책은 조선족을 대거 받아들여야 한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 같은 주장의 근거로 과거 독일이 저출산 문제로 이민자를 대거 받았다는 사례를 제시하기도 했다. 독일은 이로 인해 터키 이민자 400만 명이 들어와 ‘문화적 쇼크’가 있었지만 우린 ‘중국동포’인 조선족이 있어 그런 문제 없이 이민자를 받아들이는 정책을 쓸 수 있다는 것이다.

하지만 김 대표의 이 같은 주장은 전문기관의 이민 정책 관련 자료로 따져보면 황당할 수 밖에 없다.

김 대표가 말하는 저출산, 인구감소 문제 대응의 관점에 따른다면 해외의 조선족은 따져 볼 필요가 없다. 해외 체류 중인 대다수의 조선족은 이미 우리나라에 들어와 살고 있고, 소수의 조선족이 일본·미국에 거주하고 있기 때문이다.

외교통상부에 따르면 중국 내 조선족은 200만명이다. 전체 인구의 0.15%, 중국 내 소수민족의 2% 수준이다.

2014년 10월에 한국노동연구원이 주최한 ‘한국 이민정책의 방향 모색’ 토론회에서 이규용 한국노동연구원 노동통계연구실장은 “국내 체류 동포 중 중국국적 동포는 59만4000여명으로 전체 국적동포 중 86.1%에 이르고, 여기에 국적을 취득한 중국동포 7만7000명(2010년 기준)을 포함할 경우 한국에 체류하고 있는 중국동포는 65만여명에 이른다. 중국 조선족이 200만명임을 감안하면 전체 조선족의 25% 이상이 한국에 거주하고 있는 것”이라며 “한국거주자가 주로 경제활동에 종사하는 연령대임을 감안하면 조선족 경제활동인구의 40% 이상이 한국에 거주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고 발표했다.

국내 이민 장려 정책을 편다고 해도 중국 내 조선족이 전부 우리나라로 오는 것도 아닌데다, 저출산 문제 해결과는 거리가 먼 연령층 제외 등까지 감안하면 조선족 이민자를 대거 받아들인다 해도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규모가 아닌 것이다.

더불어민주당 은수미 의원은 이날 김 대표의 발언이 전해진 후 트위터에서 “아이 낳을 세상을 만들긴커녕 아이 수입을 하겠다는 발상? 사람이 물건이냐?”라고 반박했다.

SNS에서는 “조선족 여자가 무슨 아이 낳은 수입 자판기냐” “출산율과 이민자를 받는 건 다른 문제 아닌가? 중국에서 못 사니까 쉽게 넘어올 것이다? 그렇게 못 사는 사람들이 넘어와서 할 일이 무엇인데요? 못 사는 사람들이 넘어와서 아이만 낳아줄 거라고요?” “인간에 대한 가치관이 이 정도인가? 노동력 확보를 위해 조선족을 번식시키자? 무섭다”라는 등 부정적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https://news.v.daum.net/v/20160129143300011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플로렌티노 21-01-24 19:30
   
팩트에는 그저 아무말도 못하는 토왜들
느끼는대로 21-01-24 19:39
   
.
     
SaRah96 21-01-24 21:36
   
친일이고 호남 영남 나눠서 싸우기 시작한게 김대중 김영삼 시절부터인데

김구선생님 이야기가 왜 여기서 나올까요?
OO당박멸 21-01-24 19:47
   
닥대가리 빠는 토왜들 지능이 뻔하죠 ㅋㅋ
 
 
Total 206,48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3) 가생이 08-20 52392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85208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44734
206481 [오늘 만화] GR 백신 singularian 13:01 118
206480 NBS전국지표조사 문대통령 긍정47% 부정 44% (15) 강탱구리 12:27 213
206479 현재 잠시 필요한 분들 (3) 독거노총각 11:45 136
206478 부산여론조사, 민주당이 국짐당 앞서~ (12) 보미왔니 10:50 527
206477 말년의 서러움 시작...... (2) 강탱구리 10:46 215
206476 좃선의 이재명, 정권 갈라치기 (6) 그레고리팍 10:42 229
206475 통수 전문 국짐당~ 의료법 개정안 여야 합의 처리 (4) 보미왔니 10:39 191
206474 누가 보고하고 구두 재가 받은 것이야? (14) ijkljklmin 09:54 146
206473 서민 괴롭히기에 재미들린 문재인 (18) Bryanfury 09:12 294
206472 나경원, 이래도 지랄 저래도 지랄 (3) 편돌이11 08:57 337
206471 나경원 전 새누리당 대표는 멋진 분이시죠 (3) 독거노총각 07:42 376
206470 결국 지림. (1) 편돌이11 06:05 289
206469 중국몽. (1) 편돌이11 05:56 235
206468 유쾌한 서울의 소리 (1) 편돌이11 05:51 199
206467 국민의힘 지지자 분들께 할 말 있음. 편돌이11 03:49 184
206466 국민의짐 지지하는 토왜들은 한번밖에 없는 안생을... bts4ever 02-24 181
206465 이낙연에게 검찰개혁 막을 힘이 있을까요? (12) 스핏파이어 02-24 448
206464 일본 해상보안청이 발표한 일본주변 바다 수온편차도 (2) 강탱구리 02-24 318
206463 MB 국정원 사찰 20만건, 김종인 "왜 자꾸 과거를 들추나? (15) 편돌이11 02-24 514
206462 오바마는 미국 국격 떨어뜨린건가? (16) 강탱구리 02-24 305
206461 박정부 국격 추락의 시작점......... (4) 강탱구리 02-24 358
206460 변기 공주... (3) 강탱구리 02-24 282
206459 국격과 보수의 품위...... (5) 강탱구리 02-24 225
206458 그 모범사례를 두고 왜 ,,~~ (25) 달의몰락 02-24 191
206457 차기 대선주자 홍준표의 업적 (1) 7ㅏZㅏ 02-24 21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