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21-01-23 22:55
"꼰대보수" "찍으면 극우".. 文 떠난 청년, 野로 안갔다
 글쓴이 : 수퍼밀가루
조회 : 1,161  


영원히 해결 못 할 거라서 늙은 것들만 상대로 개수작질 하는 매국노정당의 현재 모습!!!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20~40대 사이의 청년 계층은 여전히 미래통합당을 부정적으로 바라보고 있다.”

지난 8월 발간된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21대 총선 백서에 포함된 내용이다. 내부 평가가 지적했듯 보수야당이 전국 단위 선거에서 4연패를 한 주요 요인 중 하나는 20대(19~29세)와 30대의 외면이었다. 그리고 5개월, 반성은 변화로 이어졌을까. 국민의힘 상황을 보면 답은 긍정적이지 않은 듯하다.

한국갤럽에 따르면 지난 12~14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에 대한 20대 지지율은 28%를 기록했다. 전체 지지율 38%보다 10%포인트나 낮은 수치다(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 홈페이지 참조). 더불어민주당 역시 마찬가지다. 지난 5월 40%대를 오가던 20대 지지율은 27%까지 급락했다. 같은 기간 30대 지지율도 50% 중·후반에서 40%까지 떨어졌다.

민주당이 떨어졌으니 제1야당 상황은 좋아졌을 법하지만 현실은 아니었다. 갤럽의 ‘월간·연간 통합 집계표’에 따르면 12월 국민의힘 지지율은 20대 9%, 30대는 14%로 여당 지지율이 높았던 지난해 5월(20대 12%, 30대 10%)과 비교해 거의 차이가 없다. 20·30세대에서 국민의힘 지지율은 바닥에 붙은 채 요지부동인 것이다.

‘내로남불’ 민주당, ‘어르신’ 국민의힘

“윤미향 의원, 박원순·오거돈 전 시장까지 민주당이라면 진절머리 나지만 국민의힘 역시 신뢰가 가는 건 아니다.”

국민의힘에 대한 노무사 김모(31)씨의 평가다. 현 여권에 대한 불신이 보수야당으로 이어지지 않는 이유는 국민의힘 역시 민주당이 지적 받는 문제들에서 결코 자유롭지 않다고 인식하고 있기 때문이다.

회사원 장모(30)씨는 “조국 사태 등을 겪으면서 민주당의 공정이란 구호에 실망한 건 맞다. 하지만 솔직히 국민의힘이라고 민주당보다 나은지는 모르겠다”며 “국민의힘의 대표 정치인 중에서도 비슷한 의혹에 휩싸인 사람들이 많지 않나”라고 반문했다.

이들은 국민의힘이 구태의연한 ‘어르신’ 정당 이미지에서도 탈피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2030 사이에서 국민의힘 지지자라고 말하는 건 별종 취급을 감수하는 ‘커밍아웃’에 가깝다는 게 이들의 설명이다.

회사원 김모(28)씨는 “국민의힘은 올드하다. 아직도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을 이야기한다”며 “국민의힘을 찍는다는 것 자체가 우리 세대에선 극단적으로 말해 극우 사이트 일베 유저와 같은 부정적인 낙인”이라고 말했다.

신선한 얼굴이 없다는 점도 지적했다. 대학원생 임모(31)씨는 “당 대표부터 서울시장 후보까지, 김종인, 나경원, 오세훈 다 옛날 사람”이라며 “새로운 인물이 전혀 눈에 띄지 않는다”고 아쉬워했다. 곽모(28)씨도 “두 명의 전임 대통령이 수사를 받고 감옥에 갔으면 개혁과 함께 인사도 바뀌었어야 했는데 원래 해 먹던 사람이 계속 요직을 차지하고 있다”며 “총선에서 보수적인 대구·경북(TK) 지역에 고립되면서 개혁은 더 요원해졌다”고 말했다.

박성민 정치컨설팅 ‘민’ 대표는 “문재인 정권에 대한 실망과 이탈은 분명한 사실이지만 야당을 대안으로 보지도 않는다”며 “국민의힘의 부정적 이미지, 기득권 꼰대 이미지가 젊은 사람들에게는 개선된 것이 없다”고 설명했다.

‘보수’가 아닌 ‘현 보수야당’이 문제

20·30대의 이념 성향 자체가 보수에 부정적인 환경은 아니다. 이들 중 10~20% 정도는 꾸준하게 자신의 정치적 성향을 ‘보수’라고 규정하고 있다. 또 중도층도 30% 정도로 다른 세대에 비해 많은 특징을 가지고 있다. 젊은층, 그중에서도 젊은 남성의 보수화는 하나의 트렌드로 꾸준히 주목받아왔다.

문제는 국민의힘으로 대표되는 보수야당이 그들을 설득할 어젠다를 내놓지 못한다는 데 있다. 국민의힘은 탄핵 이후 3년 반이라는 시간 동안 수없이 많은 패배를 겪으면서도 뻔한 반성문 외에 특별한 대안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https://news.v.daum.net/v/20210123040303059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정말미친뇸 21-01-23 23:04
   
반성 할려면 지금 지도층들 전부 다음 선거때 안나와야하는대 ㅋㅋ
     
수퍼밀가루 21-01-23 23:07
   
반성의 의미
= 전원 정계 은퇴 + 매국노정당 영구적인 해산 + 재창당 포기 + 모든 재산 국가 헌납 + 출마 포기
금멩이 21-01-23 23:06
   
민주당이나 현정부 까는 건 정상인 범주에 드는 겁니다. 하지만, 그러면서 국힘당 지지하는 건 정상이 아니죠. 그들은 보수가 아니고 그냥 수구일 뿐이라는 걸 모르는 바보들이 참 많아요.
     
소요객 21-01-23 23:21
   
지금 민주당 수뇌부 하는짓들 보면 욕나오지만 그래도 국짐당은 아니죠.  똥치우느니 먼지털고 말죠.
미쳤미쳤어 21-01-23 23:24
   
저 기사의 핵심은 그게 아님!!

조국 박원순 윤미향 오거돈이 유죄 확정이라는 프레임임!!

그래서 젊은이들이 민주당을 떠났다는 거임!!

원래부터 국짐이랑은 상관 없는 거임!!
     
부르르르 21-01-23 23:42
   
빙고
낭만시대 21-01-24 00:04
   
20.30대는 개인주의로 포장한 이기주의 세대!
활인검심 21-01-24 00:39
   
문대통령을 떠났다는 20~30대 본적이 없는데...

그보다 20~30대를 물로보나? 자기들 맘대로 떠났다 정의를 하고 조작질하는데 휩쓸리게?
이건 저런 프레임을 만든 언론? 혹은 국힘당? 
암튼 만든사람이 무척 오만하고 20~30 대를 물로 본다는 증거입니다
할게없음 21-01-24 01:16
   
야당이라고 있는게 국민의 힘 3당 후보라고 나오는 게 안철수 답이 없지 된장 똥 설사 이렇게 있으면 된장을 먹어야이 된장이 싫다고 똥이랑 설사를 먹을 놈이 있겠음? 근데 그걸 아직도 모르고 야당이란 것들이 옛날 정치나 하고 있고 여당 이탈자들이 지들한테 오는 게 당연한 줄 알고.. 그냥 바보임.. 정작 선거 하면 투표를 안 하거나 민주당을 뽑지 지네 안 뽑는단 걸 총선 때 느끼고도 모르나.. 저 사람이 말이 정확함. 우리 세대에서 보수를 찍는 다는 건 사실상 일베 낙인이랑 다름 없음. 왜 그걸 모르지? 늙은이들 다 쳐내고 일베 같은 극우들이랑 손절하고 반대를 위한 반대만 일삼지 말고 대안 정책을 내놓는 신선하고 건전한 정당으로 거듭나야 할텐데 등신들.. 생각이 없음
그냥단다 21-01-24 01:57
   
내로남불 민주당 어르신 국힘당..

민주당은 비속어 쓰면서 국힘당은 어르신으로 존중해주네..

기레기들은 누구편?
데구르르르 21-01-24 09:58
   
어르신? 틀딱이겠지
직장사람 21-01-24 11:31
   
기사 더럽게 쓰네 국민일보 ㅎㅎㅎㅎㅎ

안 의원, 박 전 시장, 오 전 시장에 진절머리라 ㅎㅎㅎㅎㅎ
그냥 자유당 찍어라 진절머리 난다

봉사상에 여론 갈라지는 거 보고 꼴통들이 저리 많다고 생각하니
나 역시 놀라웠는데
 
 
Total 206,61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3) 가생이 08-20 53947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86638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46110
206591 더 올러봐 ㅋ 피의숙청 00:39 81
206590 문재인 "권여사, 박연차 돈 13억원 받아"(종합) (6) 청량고추 00:38 622
206589 접종 첫날 현황^^ (7) 청량고추 00:36 373
206588 보수야 늬들 좋아하는 NHK 스페설이다!!! (1) 피의숙청 00:34 347
206587 세계정상들과 문재인 대통령의 차이점 (7) 청량고추 00:33 253
206586 연평도 포격 도발 이거슨 청량고추 00:31 116
206585 자칭 보수야 늬들은 접종 받지마라 ㅋ (4) 피의숙청 00:10 132
206584 나랑 놀아 줄 자칭 보수 어디 어디없나 ㅋ (1) 피의숙청 00:01 69
206583 가생이 토왜 버러지들아 이런걸 지면 되겠냐? (3) 전사짱나긔 02-27 163
206582 대통령 하나 탄핵하고 새로 뽑으니 갑자기 선진국이라네… (5) 스핏파이어 02-27 366
206581 미쯔비시 램지어 / 매장 당하고 있는 중....... (5) 강탱구리 02-27 610
206580 6~7회 접종을 까는 종양일보와 일요 최훈민....... (2) 강탱구리 02-27 434
206579 램지어가 사과한 이유....... (2) 강탱구리 02-27 497
206578 조국의 선견지명 (9) 청량고추 02-27 622
206577 장제원이 아들 욕하는데~ 아직 뉴스 상으로는 장제원이 … 독거노총각 02-27 683
206576 국민의짐 장제원 아들ㅅㄲ 또 폭력 ㅋㅋ (3) bts4ever 02-27 526
206575 교회 댕기는 개신교 애들은 보수당 지지하는거 모순 아… (6) 독거노총각 02-27 323
206574 3년 전부터 노래부르던 베네수엘라,그리스,공산국가는 … (4) 욕쟁이할배 02-27 396
206573 극우들이 독립운동을 저렇게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요 (9) cjfekdrks 02-27 428
206572 화이자 백신 한국이 세계 최초 1병당 7명 접종 가능 (7) 강탱구리 02-27 769
206571 한국어 능력 시험 탈락.... (5) 강탱구리 02-27 660
206570 대구경북 좀 안쓰럽기는 하네요 (8) 그레고리팍 02-27 709
206569 공직자 자격이 없는 사람........ (4) 강탱구리 02-27 333
206568 '관심없는' 직업군..... (4) 강탱구리 02-27 280
206567 윤봉길.윤주경.백선엽. (14) 강탱구리 02-27 30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