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20-11-26 13:30
궁지 몰린 추미애…검사·변협·참여연대 이어 여론도 돌아섰다
 글쓴이 : 실제상황
조회 : 748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ode=LSD&mid=shm&sid1=001&oid=025&aid=0003055768&rankingType=RANKING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 징계를 청구하고 직무집행정지(직무배제) 명령을 내리자 곳곳에서 반대 목소리가 터져 나오고 있다. 검찰 내부는 물론 변호사 단체와 국민 여론까지 추 장관 조치에 반발하고 있다.

대한변호사협회는 26일 '검찰총장에 대한 직무정지 및 징계청구의 재고를 촉구한다'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했다. 대한변협은 추 장관이 제시한 처분 근거에 대해 납득하기 어렵다는 입장이다. 대한변협은 "일부 사유는 이미 언론과 인사청문회 등을 통해 공개된 사안이고, 새롭게 제기된 사유들도 국민이 검찰총장의 직무를 정지시킬 정도인지에 대해 납득할 만큼 명백한 증거를 제시하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추 장관은 윤 총장의 직무 배제의 이유로 여섯 가지를 내세웠다. ▶언론사 사주와의 부적절한 접촉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건 등 주요 사건 재판부에 대한 불법사찰 사실 ▶채널A 사건 및 한명숙 전 국무총리 사건의 감찰 방해 ▶채널A 사건 감찰 관련 정보 외부 유출 ▶정치적 중립에 관한 위엄과 신망 손상 ▶대면조사 과정에서 협조 의무 위반 및 감찰 방해다.

대한변협은 "직무정지 조치는 검찰조직 전체와 국민에게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어 충분한 시간을 가지고 적법한 감찰을 통해 진상을 규명한 후 신중하게 처리해야 마땅함에도 너무 성급하게 처분을 내린 것이 아닌지 우려스럽다"며 추 장관에게 재고를 촉구했다.

여론 조사에서도 국민 절반 이상이 추 장관 조치가 매우 잘못한 일이라고 응답했다. 이날 TBS 의뢰로 여론조사 기관 리얼미터가 추 장관의 윤 총장 직무 정지에 대한 평가를 조사한 결과 '잘못한 일'이라는 응답이 56.3%(매우 잘못한 일 50.3%, 어느 정도 잘못한 일 6.0%)로 다수였다. '잘한 일'이라는 응답은 38.8%(매우 잘한 일 28.7%, 어느 정도 잘한 일 10.1%)로 집계됐다. '잘 모르겠다'라는 응답은 4.9%였다.

친여 성향으로 분류되는 시민단체인 참여연대 역시 전날 추 장관 조치를 "과도하다"고 평가하며 취소를 요구했다.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는 "법무부 장관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 청구와 별개로 검찰총장 직무를 정지한 것은 과도하다"며 "징계심의 결과가 확정되지 않은 상황에서 검찰총장의 직무를 정지하는 것은 검찰수사의 독립성을 훼손하는 선례를 남길 수 있기 때문"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은 더 이상 수수방관하지 말고 문제 해결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친여 성향의 민주사회를위한변변호사모임(민변)도 추 장관과 윤 총장 모두 문제가 있다는 취지의 논평을 준비 중이다. 민변 관계자는 "판사 사찰 의혹에 대해서는 사실관계가 분명하지 않지만, 밝혀진 사실만으로도 심각한 부분이 있다고 본다"며 "그렇다고 해서 이 사안이 검찰총장 직무배제에 이를 정도로 시급하고 중대한 것인지, 이 시점에 법무부 장관이 내용을 언론에 공개하는 게 적절한 것인지 등을 비판적으로 보는 회원들이 있어 의견을 취합해 조만간 논평을 낼 것"이라고 말했다.





추미애하고 문재앙은 이제 끝났네요
윤석열 잡다가 지들이 걸려 넘어져서 자폭하는 꼬라지 너무 웃깁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쟈옴 20-11-26 13:32
   
크큭 리얼미터는 구라미터라더니 철석같이 믿는 설사
공장장 20-11-26 13:34
   
뇌절상황. 아몰락. 수준하고는...........
무쌍천하 20-11-26 13:43
   
여기가 그 역법칙이 작용한다는 용하다는 족집개이신가요???
풍덩 20-11-26 13:51
   
?? 그러던가 말던가 한 줌도 안되는 것들이 발악하는 꼴보니 추장관이 아주 잘하고 있다고 대부분 일반 시민들은 생각한다.
하늘저멀리 20-11-26 14:09
   
아이고 애잔 하다
AjoC 20-11-26 14:18
   
정신 승리라도해라 ㅋㅋㅋ
활인검심 20-11-26 14:39
   
토왜 OUT!
heltant79 20-11-26 15:18
   
아직 쪽지 안 왔던데...
킹크림슨 20-11-26 16:11
   
맘대로 하라해라 아무도 신경 안씀. 언론 빼고..
OO당박멸 20-11-26 17:30
   
 
 
Total 203,61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39514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73872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32898
203591 두 전직 남녀에 대한 사면은 영원히 불가입니까? (13) 롱기누스 13:05 130
203590 미국형님들의 판단 (17) 갓라이크 11:28 463
203589 거리두기 2주 연장됐네요 (17) Bryanfury 09:23 343
203588 이재명이 왜 위험할까요. (39) 롱기누스 06:27 697
203587 뉴스공장 오늘자 (11) 그림자13 01-15 930
203586 김종인과 안철수의 대립각은... (12) 호태천황 01-15 520
203585 국민의힘 찾아간 헬스관장들 "분노가 치밀어 오른다" (19) 독거노총각 01-15 1075
203584 김종인 "安, 감이 안 돼".. 안철수 "근거없는 비판" (4) 독거노총각 01-15 464
203583 다음 대통령이 이재명이시겠구만 (15) 한립 01-15 436
203582 작작들 좀 해라 진짜 (4) 마론볼 01-15 204
203581 이재명은 세력이 없습니다 (10) 골때법 01-15 368
203580 공소권 없음이 (3) 두루뚜루둡 01-15 174
203579 이재명 약점같은거 없음 (10) 한립 01-15 231
203578 윤석열, '정인이 사건' 살인죄 기소 지시 (3) 그냥단다 01-15 245
203577 국민의짐 서울시장 노리는것들 (3) 밍구리 01-15 197
203576 '김학의 불법출금 의혹' 수사, 청와대도 겨누나 (3) 그냥단다 01-15 256
203575 공소권 없음이 무죄의 근거? (10) ijkljklmin 01-15 202
203574 이재명 원톱은 위험합니다. (7) 글로벌셀러 01-15 235
203573 대한민국 민주주의 퇴보에 일침 (12) Bryanfury 01-15 204
203572 이재명 지사의 지지율이 높은 이유 (16) 달의몰락 01-15 601
203571 문재인 대통령왈 (11) Bryanfury 01-15 392
203570 강기윤의 위엄 (5) 갓라이크 01-15 374
203569 법원의 인정..ㅋ (9) 강탱구리 01-15 615
203568 참여정부 시절 조중동의 광우병 선동........ (21) 강탱구리 01-15 396
203567 삼중수소 주민 보고 했다더니 (8) 두루뚜루둡 01-15 35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