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20-05-29 11:33
[핫이슈] `친일파`라 욕하기 전에 거울 좀 들여다보라
 글쓴이 : 실제상황
조회 : 380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09&aid=0004584813&date=20200529&type=1&rankingSeq=5&rankingSectionId=100


21대 국회 임기가 막 시작되는 시점에서 당선자 신분인 김홍걸의 과거를 들춰보는 것은 그가 백선엽 장군을 상대로 한 '친일파' 발언 때문이다. 김 당선자는 "친일파 군인들의 죄상은 일제강점기에 끝난 것이 아니고 한국전쟁 중 양민학살이나 군사독재에 협력한 것도 있기 때문에 전쟁 때 세운 전공(戰功)만으로는 용서받을 수 없다"고 했다. 또 "일본에서 발행된 백선엽씨의 책을 보면 '동포에게 총을 겨눈 것은 사실이었고 그 때문에 비판을 받더라도 어쩔 수 없다'며 만주군 간도특설대 시절 본인의 친일행적을 고백하는 내용이 있다"고도 했다.

인터넷 지식사이트에서 백 장군 이름으로 검색되는 논란을 그대로 긁어다 쓴 수준이다. 김씨가 백 장군의 과거 행적을 평가할 전문성을 가졌다고 볼 이유가 없으므로 그 주장의 당부를 놓고 왈가왈부할 가치도 없다. 다만 '지나치게 용감하다'는 느낌은 있다. 이런 질문을 하고 싶다. 김 당선자는 본인의 2002년 알선수재 혐의 처벌 전력을 걸어 국회의원 당선을 비롯한 이후 인생을 부정하는 여론이 있다면 그에 대해 뭐라 대꾸할 것인가.

백 장군은 1920년생으로 광복 당시 20대 중반이었다. 식민지에 태어난 청년이 일본군이 되는 것은 범죄가 아니었다. 그는 독립군과 직접 싸운 적이 없고 동포를 죽인 적도 없다고 주장한다. 당시 백장군이 배속된 부대의 작전 범위로 보아 이는 사실에 부합한다고 연구자들은 쓰고 있다. 김 당선자는 백 장군이 스물다섯이 되기 이전의 합법적 활동, 그리고 본인 인생을 돌아보며 쓴 회고적 성찰을 빌미삼아 '친일파'로 공격한다. 이 공격이 타당하다면 나이 마흔살에 뇌물로 처벌받은 사람이 국회의원이 되는 것에는 어떤 공격이 주어져야 비례가 맞을까. 백장군은 6·25 때 이 나라를 구했는데 김 당선자는 나라를 위해 무엇을 했나. 김대중의 아들이라는 것 빼고 말이다.

이 나라에서 거칠게 친일을 들먹이는 사람들의 공통된 특징중 하나는 자기 성찰과 거리가 멀다는 점이다. 그닥 성실하게 산 것 같지 않은 사람들이 중고교 시절 이후 거의 업데이트되지 않았을 쥐꼬리만한 역사지식 혹은 편견을 앞세워 반일의 칼을 내지른다. 인생을 진지하게 살아온 사람들은 겁이 나서라도 그렇게 남을 쉽게 평가하지 못한다. 거울 좀 들여다보라. 


노원명 논설위원이 정말 날카롭게 비판하는군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강탱구리 20-05-29 11:38
   
덮고가자.뭍고가자.친일하자는 사람은 자기성찰한 사람인가? ㅋㅋㅋㅋㅋㅋㅋㅋ
지식이 많아서 친일파를 친일파로 단죄 못하는가? ㅋㅋㅋㅋㅋㅋㅋ
     
실제상황 20-05-29 11:52
   
저 논설위원의 말은 자기도 깨끗하지 않은 삶을 살았던 김홍걸이 백선엽을 저렇게 비판할 자격이 있냐는 말입니다만?
          
강탱구리 20-05-29 12:07
   
민족적 범죄자.......개인적 비리자........비교 불가능

당신 주장중.....친일 거칠게 주장하는 사람 공통점 운운....맞지않아.........
구급센타 20-05-29 11:47
   
이래버리면 전재산털어 목숨바쳐가며 독립운동 한분들이 억울하지요
     
실제상황 20-05-29 11:53
   
김홍걸의 과거 이력을 볼때 과연 김홍걸이 백선엽을 저렇게 공격할 자격이 있을까요?
          
진명2 20-05-29 12:53
   
홍걸이가 독립군 때려잡았니?  왜구 알밥..ssib sekki ya~
이름귀찮아 20-05-29 12:35
   
간단하게 요약해라 너같애들이 긴글 쓴거 읽기 싫타
슬램덩크 20-05-29 12:37
   
친일파 중에 최고봉은 박정희 였죠... 물론 부하에게 총살 당했지만 친일파 청산을 위해서는 박정희를 을사5적과 함께 최고의 친일파로 등재해야 합니다. 당연히 백선엽은 파묘해야 합니다.
뻔지르 20-05-29 13:53
   
친일파 아니고 토착왜구라고
oksoc 20-05-29 15:53
   
날카롭진 않고 개 말장난이지.

과거를 통해 미래도 얻는거란다. 친일파를 용서해주자는 해괴한 논리는 뭐니?

니들은 그걸 벗어나지 못하는한 국민의 지지는 없다고 봐야지. 틀리부대, 대구 경남, 친일파, 재벌, 기득세력 빼고
oksoc 20-05-29 16:08
   
백선엽은 만주군 장교로 독립투사 잡는데 탁월해서 일본애들에게 인정 받았던 훌륭한 분인데 어디 김홍걸씨 따위가 감히 비교될까요.

지금도 친일이라면 혈써쓰고 하실 분들 많으시죠?   

정말 자손대대로 자랑스러우시겠다. 나라 팔아서 큰 성공 거두세요
 
 
Total 195,44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37493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90114
195221 왜구에충성 같은 미똥당 토왜벌러지들이 박멸될때까지. 냐웅이앞발 07-08 84
195220 아침부터 왜구좆빤개버러지 새끼가 난리네 (2) 밥이형아 07-08 146
195219 문빠 개버러쥐들의 공격 (23) 국가에충성 07-08 295
195218 우리 척척석사님 (3) 쟈옴 07-08 269
195217 미떵당....."내 집 마련의 꿈이 사라졌습니다" (3) 강탱구리 07-08 260
195216 계곡 청소 이재명 vs 무능 총리 이낙x (12) 국가에충성 07-08 310
195215 네일베...집팔랬다고 '공산주의자' 단어 난무...... (6) 강탱구리 07-08 202
195214 통합당도 40%가 다주택.. 1위는 박덕흠 4채에 68억 (4) 그림자악마 07-08 281
195213 비건 ... 결국 닭한마리 먹고 잤다.......ㅋ (2) 강탱구리 07-08 346
195212 대툥령 지지율..50.1% (5) 강탱구리 07-08 563
195211 부동산 폭등의 근본적 문제!! (9) 활인검심 07-08 498
195210 전두환의 김일성에 대한 찬양 친서.. (2) 돌통 07-08 231
195209 서민위한 전세자금대출 (1) 털게 07-08 226
195208 동아일보 취재단이 북에 선물로준 보천보전투금인쇄원… (1) 돌통 07-08 306
195207 중국.일본은 큰일났다...... (5) 강탱구리 07-07 947
195206 진혜원 검사 페북..... (3) 강탱구리 07-07 726
195205 박원순 "강남북 격차, 교통서 비롯…강북에 9개 경전철 … (8) 너를나를 07-07 386
195204 한국 부동산 폭등의 첫번째 이유........ (21) 강탱구리 07-07 605
195203 송영길, ‘웰컴투 비디오 손정우’ 범죄인 인도청구 불… (8) 그림자악마 07-07 411
195202 영남일보) 가덕도 신공항, 정부·민주당 지도부 모두 "글… (4) 너를나를 07-07 373
195201 '검언유착' 수사팀 부장 "실체적 진실에 접근한 … (6) 강탱구리 07-07 426
195200 해운업 지원금 3000억 날린 통합당, 부산은 안중에도 없나 (5) 그림자악마 07-07 318
195199 "내집마련 꿈 짓밟혀" 민주당원들 탈당 잇따라 (44) 실제상황 07-07 481
195198 이광재 “中·동남아 수요 폭증, 부산에 허브 공항 있어… (2) 너를나를 07-07 332
195197 윤석열 측근 윤대진도 법무부 간부에게 조국 사퇴 압박 … (3) 독거노총각 07-07 32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