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20-01-24 10:09
"피의자? '피의' 안 적혀있어 몰랐다" 변호사 출신 최강욱의 궤변
 글쓴이 : OOOO문
조회 : 150  

법조계 “변호사 출신, 몰랐을리 없어”
공소장엔 “최, 인턴서류 정경심 주며
아들 합격 도움되면 좋겠다 말해”


피의자 출석 요구서

참고인 출석 요구서

공개된 출석 요구서는 검찰사무규칙에 따라 모든 피의자들에게 일괄적으로 사용되는 기본 양식을 바탕으로 작성된 것으로 드러났다. 본인이 ‘피의자용 출석 요구서’ 양식을 받아놓고 “피의자인 줄 몰랐다”고 한 셈이다. 

애초에 피의자와 참고인 양식 달라
하지만 검찰의 설명은 다르다. 문서 수령자가 피의자인지 참고인인지 여부는 해당 양식 서문에 ‘피의’라는 단어 하나로 결정 나는 게 아니라는 것이다. 검찰 관계자는 “서문의 피의라는 단어는 전혀 의미가 없는 것으로 사건에 따라 해당 단어가 빠지는 경우는 종종 있다”고 말했다. 

애초에 검찰사무규칙에 따라 피의자와 참고인에게 발송되는 서면의 양식 자체가 다르다. ‘피의자용 출석 요구서’에는 죄명과 더불어 혐의 사실이 간단히 적시된다. “정당한 이유 없이 출석요구에 응하지 않으면 형사소송법 제200조 2항에 따라 체포될 수 있다”는 문구와 함께 변호인의 조력을 명시한 미란다 원칙도 기재된다. 
최 비서관이 공개한 출석 요구서에도 그가 받는 간단한 혐의 사실과 체포 경고, 미란다 원칙이 들어 있다. 반면 참고인용 출석 요구서 양식은 제목에 ‘참고인출석요구서’라 명시되어 있으며, 위와 같은 내용도 없다. 
"변호사라면 모를 수 없다"
최 비서관은 출석 통지서에 “체포 운운하는 내용이 담겨있다”며 “참고인 압박용”이라는 주장도 폈다. 하지만 검찰은 “이 역시 해당 내용을 기재하도록 법에 규정되어 있으며, 오히려 본인이 받은 통지서가 피의자용 출석 요구서가 맞다는 증거”라고 반박했다. 

지청장 출신 한 변호사는 이에 대해 “법조인이라면 통지서만 받아보고도 피의자용인지 참고인용인지 대번에 알 수 있다”며 “변호사 출신인 최 비서관이 자신이 참고인 신분인지, 피의자 신분인지조차 몰랐다는 건 납득하기 어려운 변명”이라고 지적했다.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25&aid=0002970185&date=20200124&type=1&rankingSeq=8&rankingSectionId=102
걍 조국 아들이 인턴을 했다는 증거를 들이미라니까? ㅋㅋ투명인간이냐? 3개월동안 아무도 본 적이 없다는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호태천황 20-01-24 10:12
   
아무도 본적 없다는 뇌피셜은 어디서 나온 거?
이 생퀴들은 항상 검찰 일방 주장만 가지고 와서 상대편 주장은 귓등으로도 듣지 않지 ㅉㅉ

그래놓고 팩트라고 떠벌거리는 등짝들 ㅉㅉ
     
OOOO문 20-01-24 10:14
   
야 그게 있었으면 들이대기만 하면 상황종료다


전국민한테 떡검 개바를 수 있는 기회야

얼른 찾아 ^^


피의자인지 몰랐다 이딴 소리 할 시간에 ㅋㅋㅋ
          
호태천황 20-01-24 10:17
   
검 : 때렸지? 때렸네!!
피: 안 때렸는데요. 저는 여기 참고인 조사 인줄 알았는데요.

너: 안 때린 증거 되면 되지 ㅋㅋㅋㅋ

---------

아직 진행 중이잖아 이 등짝아.
               
OOOO문 20-01-24 10:20
   
법무법인 근무자 4명 이미 검찰 출석해서

조국 아들 본 적 없다고 증언했음


상황 종료다 븅신아.


그게 있었으면 최강욱이 지금 기소과정가지고 개 ㅈㄹ 하고 있겠냐?
                    
호태천황 20-01-24 10:22
   
법무법인 근무자 누구?

타 사무실 직원? 같은 사무실 직원?
                         
OOOO문 20-01-24 10:25
   
이제 막 관심이 생기나봐? ㅋㅋㅋ
                         
호태천황 20-01-24 10:26
   
링크나 걸어봐 이 등짝아 ㅋㅋ
 
 
Total 181,56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협조요청 공문에 의한 공지 (5) 가생이 02-17 596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24772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57327
181339 기자 욕하는 개 자식들은 (13) 일류 02-15 405
181338 박정희가 성장과 분배를 다 잡았다는 통계수치. (26) OOOO문 02-15 334
181337 똥싼넘들은 뭐하고 있는지? (1) MementoMori 02-15 153
181336 종양) 황교안 "혼자서 판단 안된다"…홍준표 양산을 출마… 너를나를 02-15 322
181335 상식적으로 생각해서 박정희가 그렇게 대단한 인물이면 (21) 마론볼 02-15 343
181334 박정희 그리고 경부고속도로.... (1) 라면공장장 02-15 223
181333 이번 정세균 발언 논란은 딱 이런거지 마론볼 02-15 302
181332 한국의 빈부격차가 벌어지는 이유.txt (40) OOOO문 02-15 353
181331 민주 "정세균 총리의 개념충만 발언 이해할 감수성이 없… (6) OOOO문 02-15 349
181330 . (3) 반스업 02-15 445
181329 언론이 정치인 까고, 자화자찬하는게 같찮은 이유 jpg (7) 역전의용사 02-15 478
181328 언론중재위 "임미리 칼럼, 선거법상 공정보도의무 위반" (1) Binch 02-15 539
181327 임미리 지난 대선때 문대통령 뽑았다는 말도 구라 jpg (5) 역전의용사 02-15 799
181326 정세균 '발언' 파문 식당 사장 "우린 기분 좋았는… (7) 강탱구리 02-14 778
181325 이재용..프로포폴 투약사건//뉴스타파 (2) 강탱구리 02-14 291
181324 좌파들 농담따먹기한거 이해못하면 강제일베충 되야 됨 … (14) OOOO문 02-14 358
181323 황교안 이거 명백한 선거법 위반 아닌가요? (2) 역전의용사 02-14 505
181322 지하철 3호선 '경기남부 연장'에 수원·용인·성남… (3) 너를나를 02-14 232
181321 주진형 "문 정부 경제정책은 용기만 가상한 수준" (3) OOOO문 02-14 329
181320 코로나 최다발병국 중국을 제친 문재인 정권 문제가 … (5) 아차산의별 02-14 459
181319 000 아~~주진형 "문정부 최저임금정책, 민주노총 작품인 … (7) 강탱구리 02-14 287
181318 ‘MB 정부 댓글 공작’ 조현오 전 경찰청장, 1심 징역 2년… (1) 강탱구리 02-14 229
181317 주진형 "문정부 최저임금정책, 민주노총 작품인 듯" (4) OOOO문 02-14 217
181316 일본...오키나와에 이어 홋카이도에서 확진자.... (4) 강탱구리 02-14 228
181315 [약후방]인재 영입 의상 (2) 칼까마귀 02-14 46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