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2-07 22:33
군인권센터가 반드시 밝혀내야 할 사건
 글쓴이 : 코우스
조회 : 224  

2005년 6월 19일 경기도 연천군 소재 대한민국 육군 제28보병사단 530 GP 에서 김동민 육군 일병 이 가혹행위를 받은걸 이유로  내무실 수류탄 을 던지고 총기를 난사하여 8명이 숨지고 2명이 부상당한 사건으로 알려져 있는 사건이죠



남북화해 분위기가 한창일 당시 노무현 정권때 일어난 일입니다.


하지만 유가족들에 의하면  북한군이 침투해서  국군을 학살한 사건을   김일병에게 덮어 씌웠고 입막음을위해 관련자들에게 조기전역과 국가유공자의 특혜를 주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아니  군법처벌을 받아야할 가혹행위의 당사자들이 오히려 유공자가 되었고 조기전역의 특혜를 받았다는게 말이 됩니까?

서해교전에서 나라를 위해 싸우다 부상을 입은 참전용사들조차  유공자가 되지 못했고 조기전역의 특혜를 받지 못했는데 사건의 발단을 일으킨 가혹행위를 한 당사자들이떻게 유공자가 되고 조기전역할수가 있죠?




제2연평해전에서 부상을 입은 참전 장병들이 지금까지 외상후스트레스장애(PTSD)를 앓고 있지만, 이에 대한 국가유공자 신청이 보훈처로부터 외면 받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는 보훈처가 지난 2005년 연천 GP 총기난사 사고 당시 내무반에 있던 21명 전원을 공무상 질병으로 인정, 국가 유공자로 등록해준 것과 비교했을 때 형평성이 어긋난 처우라는 비판이 예상된다.

https://news.v.daum.net/v/20090629181714748 




https://www.youtube.com/watch?v=LjOOyOh4IkI 그외에도 의문점이 많습니다. 아래는 유가족들이 올린 현장검증 증거입니다.




 


수류탄이 터진 530GP 내무반 사진에서, 수류탄은 폭발시 40%의 파편이 위로 향하는데, 내무반 천장의 석고보드가 전혀 깨지지 않았다는 것. 수류탄이 터지면 천장이 남아날 수 없다.








연천 530GP 김일병 사건, 재조명되나? 김동민 일병의 진실은?







모든 상황을 기록하는 상황일지에는 새벽 2시 36분경 530GP에 북한군이 들어왔다고 기록되어 있다.

 





장교들의 진술서에는 교전이 일어났다, 530GP에서 미상화기로 9발 공격당했다는 기록이 남아 있다.










수사 보고서에 따르면, 530GP의 소총은 K-1소총 14정, K-2소총 14정 등 총 28정이다.





 



 

하지만 현장검증 VTR에서는 K-1소총과 K-2 소총이 총 20정 뿐으로, 8정이 없다.


사고 후 반납 총기가 전체적으로 22정이 부족했고, 차단작전 시에만 휴대하는 K3총(기관총)이 하나도 없었는데, 국방부는 있었다고 거짓 발표했다. 차단 작전하러 무기를 들고 나갔는데, 제대로 수습하고 대충 정리하다 총기수가 틀리게 된 것으로 보인다는 지적이다.






이 밖에도 사건 후에 정부와 국방부의 모습도 이해하기 어렵다.


24명의 생존 소대원 중 거부자 3명을 제외한 전원을 조기전역 및 국가유공자로 지정했으며, 군복무규정을 위반해 김 일병에게 폭력과 가혹행위를 가한 7명의 귀책사병까지도 군법 처벌은 커녕 조기전역과 6-7급 국가유공자 특혜를 받았다.


장교를 포함해 8명의 장병이 사망하고 4명이 부상을 입는 엄청난 사건이었지만 실형을 받은 사병이나 장교가 1명도 없다. 당시 중대장을 비롯한 사단장까지도 중징계는 고사하고 보직이 승승장구했다.


당시 김장수 육군참모총장도 이후 국회의원, 청와대 안보실장 등으로 출세가도를 달렸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잉옹잉옹 19-12-07 22:45
   
니 말이 맞으면 맹박이가 깠어도 벌써 깠다
     
코우스 19-12-07 22:50
   
그래서 맹박이가 노무현 죽였고  지금 빵에 가있는거 아니냐?
리루 19-12-07 23:00
   
미스터리 게시판인 줄 ㅋㅋ

허경영한테 가봐라
young 19-12-08 09:40
   
성소수자인 임태훈씨가 군대 내 동성애권(군 내 <성소수자>인권)을 보장하라며 만든 사설단체에 무엇을 그리 크게 요구하시는지요? 정부기관도 아닌 민간단체가 할 수 있는 일이 제한적일텐데요.
 
 
Total 178,47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22068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45709
178299 토착왜구매국당 지지율 2%상승. ㅎㄷㄷㄷㄷ (2) 냐웅이앞발 01-17 625
178298 친문 친문 취문... (1) sangun92 01-17 149
178297 진중권이 문빠 담당 일진인 이유 ㅋㅋㅋ (18) OOOO문 01-17 441
178296 검찰의 수사권을 없애야하는 이유......... (7) 강탱구리 01-17 453
178295 이쯤에서 다시 보는 박근혜의 북한편지 (4) 너드입니다 01-17 319
178294 김성태 무죄난건 검찰의 작품......... (11) 강탱구리 01-17 750
178293 김정은 지지자들이나 빠꾸네 지지자들이나 (2) 냐웅이앞발 01-17 171
178292 "김어준, 더플랜당시 펀드모금으로 20억 착복" (13) OOOO문 01-17 532
178291 다른 왜좃들은 어디가고 한왜좃만 조빵이 까누? ㅋㅋㅋ… 냐웅이앞발 01-17 109
178290 한국당 현역 의원 보좌관 여성 성추행 (2) 콜라맛치킨 01-17 324
178289 한국당 또 꺼내든 "빚내서 집사라" (5) 그림자악마 01-17 346
178288 "완전히 속았다" 文에게 돌아선 사람들, 거칠어진 쓴소리 (8) OOOO문 01-17 457
178287 자유당의 망국적인 부동산 주택공약 (3) 수정아빠 01-17 189
178286 "세월호는 그냥 교통사고"..막말 쏟아진 한국당 토론회 (3) 그림자악마 01-17 261
178285 '전두환 추적' 임한솔 "정의당 탈당"…정의당, 제… 너를나를 01-17 180
178284 영화 '남산의 부장들' 모티브! 10.26 박정희 전 대… (4) bts4ever 01-17 191
178283 "나꼼수 멤버들은 국민을 속였다" (7) OOOO문 01-17 283
178282 YS 차남 김현철, 文 또 비판 "현정부 지속했다간 나라 망… (6) OOOO문 01-17 234
178281 [영상] 황교안의 희망 진중권에 “진보 논객 고마운 양심… (4) 그림자악마 01-17 201
178280 심재철 "'보수야당 심판론' 여론조사 KBS·한국리… (3) 그림자악마 01-17 288
178279 토왜매국당년놈들이 잘할수 있는 일. (1) 냐웅이앞발 01-17 82
178278 일베나 틀극기.수꼴들 엄청 몰리겠다...... (3) 강탱구리 01-17 183
178277 변호사 130명, 검찰 인사에 "최악 선례 만들어졌다" 성명 (9) OOOO문 01-17 318
178276 문재인 대통령 맹비난한 유승민 "대통령이 무식하면 국… (2) 너를나를 01-17 298
178275 심재철 "'보수야당 심판론' 여론조사 KBS·한국리… (1) 냐웅이앞발 01-17 22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