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17 16:02
토왜 매니아를 위한 교양 강의
 글쓴이 : 호연
조회 : 265  

“‘토착왜구’ 유행, 을사늑약 당시의 토왜들 행태 보이는 자가 많기 때문”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7277


전우용 역사학자는 20일 SNS에서 토착왜구는 ‘김어준의 다스뵈이다에서 제가 만든 말이 아니라고 분명히 얘기’했고 KBS에서 묻길래 아니라고 했다고 밝혔다. 

또 전 교수는 KBS는 민족대표 33인 중 한명인 이태현 선생의 정암사고에서 유래한 말이라는 했는데 그것도 단정하기 어렵다고 했다. 

이어 전 교수는 “을사늑약 이후 일본 침략자들의 주구 노릇을 한 한국인들에게서 ‘토왜’의 느낌을 받은 게 한두 사람은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국쌍’이라는 단어를 처음 만든 사람이 누구인지 모르지만 많은 사람이 그 말의 ‘사실 적합성’에 공감하여 자주 사용하는 것처럼, ‘토왜’라는 단어도 누가 창안했는지는 모르나 그 ‘사실 적합성’ 때문에 많은 사람이 사용하고 결국 지식인들의 ‘문집’에까지 등재되었다고 보아야 할 것”이라고 유추했다. 


대한매일신보 “얼굴은 한국인이나 창자는 왜놈인 도깨비 같은 자”

전 교수는 “‘토왜’를 현대식으로 풀어 쓴 말이 ‘토착왜구’”라며 “1910년 대한매일신보에는 ‘토왜천지(土倭天地)’라는 글이 실렸다”고 소개했다. 

토왜를 ‘나라를 좀먹고 백성을 병들게 하는 인종’으로 규정하고 다음과 같이 분류했다는 것이다. 

(1) 뜬구름같은 영화를 얻고자 일본과 이런저런 조약을 체결하고 그 틈에서 몰래 사익을 얻는 자. 일본의 앞잡이 노릇하는 고위 관료층이 이에 해당합니다.

(2) 암암리에 흉계를 숨기고 터무니없는 말로 일본을 위해 선동하는 자. 일본의 침략 행위와 내정 간섭을 지지한 정치인, 언론인이 이에 해당합니다.

(3) 일본군에 의지하여 각 지방에 출몰하며 남의 재산을 빼앗고 부녀자를 겁탈하는 자. 친일단체 일진회 회원들이 이에 해당합니다.

(4) 저들의 왜구 짓에 대해 원망하는 기색을 드러내면 온갖 거짓말을 날조하여 사람들의 마음에 독을 퍼뜨리는 자. 토왜들을 지지하고 애국자들을 모험하는 가짜 뉴스를 퍼뜨리는 시정잡배가 이에 해당합니다.

그러면서 전 교수는 지금 ‘토착왜구’라는 말이 유행하는 것은 1905년 일본이 한국의 외교권을 박탈하기 위해 강제로 을사늑약을 체결할 당시 토왜들과 같은 행태를 보이는 자가 많기 때문이라고 했다. 

또 전 교수는 대한매일신보가 ‘토왜’를 한마디 문장으로 정의했다며 “얼굴은 한국인이나 창자는 왜놈인 도깨비 같은 자”라고 했다고 전했다.

---------------------------------------------

토왜는 지역적 구분과는 아무 상관이 없습니다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bts4ever 19-11-17 16:17
   
내년 총선은 토왜박멸의 해.
     
조지아나 19-11-17 17:22
   
토왜는,  옛 백제,가야계 후손인데요.  그런가요? ㅎㅎ

 토왜와  친일파는 구분하자구요 ^ㅇ^
          
개나리같은 19-11-17 19:40
   
말장난 처 하는 꼬라지 하고는 ㅉㅉㅉ

필사적으로 부정하는게 애잔하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름귀찮아 19-11-17 20:58
   
토왜라는말이 아팠나보네 자꾸 말장난하는거 보니
          
MaxiRobes 19-11-18 09:20
   
냠~
 
 
Total 200,38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25627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62110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19744
200380 찌라시 언론 출신 (6) ijkljklmin 11-26 118
200379 이낙연 "우린 우리대로 공수처법 개선 절차 진행" (2) 고구려거련 11-26 181
200378 이완규가 유리한 부분만 깐 이유........ (2) 강탱구리 11-26 325
200377 여 국정원법 개정 당위론에, 야 '대공수사 포기 자해… (1) 고구려거련 11-26 274
200376 언론이 빠트린 윤석렬이가 저지른 범죄 발자취 11-26 441
200375 윤우진 골프장'과 '아내 전시회'.. 尹 압박, 아… (1) 독거노총각 11-26 561
200374 윤썩을 변호사 이완규가 제출한 사찰 문건...... (22) 강탱구리 11-26 851
200373 뭔가를 해야만 한다는 강박을 버리라니까 그러네 (8) 달의몰락 11-26 258
200372 민주당 "윤석열 혐의 위중해… 징계, 직무배제 합당, 반… (3) 고구려거련 11-26 425
200371 그냥 지각이 아니라 20분을 늦었네ㅋㅋㅋㅋㅋㅋ (9) 반박불가 11-26 425
200370 쥴리는 남편 파면 당하고 짤려 503호 들어가면 이혼서류 … (3) 독거노총각 11-26 382
200369 닥대가리가 중국에 가서 오줌 질질쌌으니... (2) OO당박멸 11-26 236
200368 이수진 "변호사 3년 해야 검사 임명 가능"..개정안 추진 (7) 독거노총각 11-26 480
200367 윤석열 징계 전망 OO당박멸 11-26 365
200366 왕이가 자꾸 외교결례 범하는 이유? (12) 반박불가 11-26 725
200365 니가 뭔데?ㅋㅋㅋㅋㅋㅋㅋ (12) llllllllll 11-26 558
200364 검찰 총장 탄압~~~ (1) 여유공간 11-26 552
200363 빨리 공수처나 처리하지 턀챔피언 11-26 213
200362 임은정 "검찰이 사회 주동세력인 체하던 시대 저물어야" (4) 독거노총각 11-26 514
200361 문대통령의 통치 스타일 (5) 여유공간 11-26 531
200360 윤썩을이 변호사로 네세운 이완규........ (3) 강탱구리 11-26 653
200359 윤썩을 빨고 핥아봐야 소용없는 증거........ (2) 강탱구리 11-26 662
200358 인민무력당 내부에 윤짜장 비토세력이 존재함. (3) 스핏파이어 11-26 422
200357 바이든 한국을 압박하여 중국압박할것. (5) 냉각수 11-26 518
200356 JJD, 경제지, 마이니치, 데일리안등에서 작업 시작했네... (2) 쟈옴 11-26 41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