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17 11:28
한일군사정보협정에대한 바른미래당 논평.txt
 글쓴이 : 너를나를
조회 : 363  

http://www.bareunmirae.kr/kr/news/briefing.php?bgu=view&idx=17524

자한당하고 다른건 돈이없고 콘크리트가 약하다는거 그거뿐...
뭐하나 자한당하고 다를바없는데 합리적보수니 변혁이니 외쳐봐야 누가 믿을까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부르르르 19-11-17 11:32
   
존재감 확보를 위해 몸부림치며 빤쓰교 태극기 모독 부대 표 구걸하는 쓰레기 집단.
주말엔야구 19-11-17 11:33
   
아웅다웅하는 정도가 아니라 내부적으로 이미 돌아올 수 없는 다리를 건넜던 여권에 설상가상으로 초대형 악재가 터졌다. 최순실 국정농단사태였다. 김 전 대표와 유승민 의원 등 2017년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추진한 여권 인사들은 대선국면에서 새누리당을 뛰쳐나갔다.
-굳이 탈당을 선택한 이유는.

“왜 당 대표까지 한 사람이 바른당(바른정당)을 만들었느냐…. 문재인과 해보려면 반기문밖에 없지 않았나. 그런데 1호 당원인 박근혜 대통령이 탈당 안 하겠다는 보도가 나왔다. 반기문이 국민신뢰를 잃고도 잘못이 없다는 박근혜가 버티는 당에 들어오나. 그래서 바른당을 만든 것이다.”

-반 전 유엔사무총장과 교감이 있었나.

“반기문이 미국에 있었을 때 내가 밀사를 보냈지. 대학교수인데 (정치권에선) 전혀 모르는 사람이야. 나하고 친척이고, 반기문 하고도 아는 사이다. 밀사가 가서 ‘끝까지 갈 거냐. 구설수는 클리어하냐’고 물어보니 ‘클리어하고, 끝까지 간다’고 했다. 그래서 (밀사를 통해 들은 얘기를 토대로) 바른당 창당이 진행된 거다. 만약에 반기문이 와서 바른당에 바로 입당했으면 새누리당은 무너지고 바른당으로 힘의 균형이 쏠렸을 거다. 그 때 수십명이 눈치 보고 기다리고 있었으니. 민한당을 생각했다. 민한당(1985년)이 무너졌잖아? 조윤형 대표 시절, 신민당으로 다 가버리니 5명 남고 무너졌다. 그 것처럼 됐을 거다. 그런데 반기문이 (바로 입당 안 하고 시간을 끌더니) 20일 만에 그만둔 거야. 매일 돈이 2000만원씩 들어간다면서. 반기문이 불출마를 선언하면서 기자들에게 ‘정치인 누구에게도 신세진 거 없다. 딱 한사람, 김무성 대표한테 미안하다’고 한 이유가 그런 일(밀사 파견)이 있었기 때문이지.”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5&aid=0002953155



걍 바른당 자체가
자유당이름으로 정권잡기 힘드니 이합집산해서 만든 당이라 그 밥에 그 나물인거
     
너를나를 19-11-17 11:34
   
맞습니다. 그런놈들이 맨날 변혁이니 어쩌니 해봐야 그걸 누가믿을까요 ㅋㅋㅋ
다크드라코 19-11-17 11:41
   
이상하게 우리나라 안에서 통용되는 말 중에 자신과 의견이 다르면 왜 감정적으로 대응한다고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이번 일본과의 경제왜란도 돌이켜 보면 아베와 최측근의 무모한, 감정적인 도발이였는데
초기에 우리나라 언론과 자한당은 정부의 대응을 감정적이라 말했지요.

이번 지소미아 종료도 정부의 대응은 지극히 이성적이고 합리적이며 원칙에 충실하게 일처리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또 감정적이란 얼토당토 않은 말을 하는지, 일제강점기의 거짓 선동이 아직도 우리 사회에 만연해 있네요.
이름귀찮아 19-11-17 13:16
   
자리가 위태로울수록 주뎅이를 터는거조
경불자조 19-11-17 13:27
   
개인적으로 바른미래당의 논평이
상당히 일리는 있다고 생각 합니다..
(무엇보다 벼룩도 못잡고 초가삼간 태워 보신분들이라...
경험에서 우러나온 우국충정으로 생각 해야 할 것 같습니다.)(조크ㅋㅋㅋㅋ)
논평이 상당히 예리하고 나올 수 있는 지적이라고 생각합니다..
바른미래당 논평이 상당히 훌룡 합니다.
그러나 바둑 고서중에 현현기경이라고 잇는데..
그 현현기경에서 금불환세라는 말이 잇습니다..
금하고도 바꾸지 않는 한수라는 뜻 입니다..
금하고도 바꿀 수 없는 것이 잇습니다..
금을 국익이라고 표현하자면은...바꾸지 않는 한수..
바꿀 수 없는 한수는...국민의 역린이겟습니다.
이 부분을 생각을 하셔야 할 것 입니다..이 부분을 무지한 국민의 지지율 정도로 착각하시면..
큰 오류가 생깁니다..
 
 
Total 179,4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22790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49118
179205 "北 핵능력 8년마다 2배"..더 늦으면 비핵화 불가역적 (1) 막둥이 01-25 286
179204 국방비, 文정부 들어 10조 껑충..6년 뒤엔 日방위비 넘는… (3) 막둥이 01-25 519
179203 홍준표 "당 장악한 친박들, 고향 출마 막아..공관위 설득… 막둥이 01-25 303
179202 이낙연 "황교안과 신사적 경쟁 기대"..'前 총리 대 前 … (6) 막둥이 01-25 333
179201 국민, 추미애 장관 검찰인사 잘했다 49.6% 우세 윤석열 심… (1) 막둥이 01-25 741
179200 "더 간절해졌다"며 돌아온 안철수, '모호함' 이미… 막둥이 01-25 307
179199 이라크서 수천명 반미 시위.."미군 나가·미국에 죽음을" 막둥이 01-25 163
179198 트럼프 "중동평화구상 곧 발표"..팔레스타인 "한계선 넘… 막둥이 01-25 156
179197 동체 추정 물체 '3개' 더 있다.."전면 재조사해야" 막둥이 01-25 190
179196 가생이닷컴 정치커뮤니티에서 활동하는 여러분 (1) 세상의선비 01-25 286
179195 신뢰와 의리 정치의 고민 (10) 스님1004 01-25 376
179194 민주당 "윤석열 사단, '조직' 아닌 '사람'… (4) 막둥이 01-25 954
179193 '이재용 봐주기' 비판..재판부의 근거 '미 양… (1) 막둥이 01-25 361
179192 22일 한밤 중앙지검에선..'최강욱 기소' 놓고 줄다… (1) 막둥이 01-25 503
179191 미 "방위비 협상 타결 안 되면 한국인 노동자 무급휴직" (3) 막둥이 01-25 467
179190 왼쪽 동체 온전한 상태..잘린 단면에 '단서' 있다 막둥이 01-25 312
179189 일본과 곧 서울서 수출관리정책대화..수출규제 원상회복… (1) 막둥이 01-24 337
179188 '日 수출규제 6개월 못버틴다더니..' 韓 중소기업 … (1) 막둥이 01-24 596
179187 [정참시] '좀비정당' 대수술, 김세연 투입?/ 경부… (1) 막둥이 01-24 265
179186 靑수사팀 바꾼 날 최강욱 재판 넘겨.. 靑·法 vs 檢 전면전… 막둥이 01-24 245
179185 [여론조사]② 국정 평가 '팽팽'..정당지지 민주 37.… (1) 막둥이 01-24 292
179184 "코링크PE 실소유주는 익성… 조범동은 계열사 역할에 불… (1) 막둥이 01-24 346
179183 [TF이슈] 조국 5촌 조카 측 "코링크 실소유주는 익성" (1) 막둥이 01-24 371
179182 민주당 영입인재들 정말 괜찮네요 (3) 호연 01-24 359
179181 노무현의 사스 대처 vs 박근헤의 메르스 대처 (2) 시민3 01-24 429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