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17 10:59
전대협 사업국장 출신 이동호의 운동권 활동 고백. news
 글쓴이 : OOOO문
조회 : 177  




미국의 42대 대통령 빌 클린턴은 1992년 대선 후보 시절 공화당의 상대 후보이자 현직 대통령이었던 조지 H. W. 부시를 향해 “문제는 경제야 바보야(It’s the economy, stupid)”라는 선거 구호를 내세웠다. 당시 미국의 재정적자와 높은 실업률 등 좋지 않은 경제 상황을 빗댄 것이었다. 이 구호는 클린턴이 부시를 이기고 대선 승리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된 슬로건으로 평가되고 있다. 

그렇다면 우리나라의 현 상황은 어떨까? 대한민국의 경제 사정이 좋지 않다는 사실은 많은 이들이 동의한다. 일자리 부족 문제는 여전하고 기업들의 자유로운 경영 활동을 수많은 규제들이 발목을 잡는다. 이와 같은 경제 상황의 근본적 이유에 대해 저자는 이렇게 말한다. 

“문제는 정치야 바보야!” 

정치가 경제의 발목을 잡고 있다는 것이다. 이 책의 저자 이동호 <미래한국> 편집위원의 외침이 틀린 말이 아니란 것을 증명하듯, 19대 국회는 역대 최악이라는 지탄을 받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직접 나서 일자리 문제 해결과 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동개혁 법안과 경제활성화 법안을 통과시켜 줄 것을 수차례 호소했지만, 더불어민주당을 선두로 한 야당 세력들은 얼토당토않은 이유를 들어 국회선진화법을 악용하여 통과를 거부하고 있다.

도리어 노동개혁법은 노동개악법, 경제활성화법은 정리해고법이라고 선량한 국민들을 선동하고 있다. 

이처럼 대한민국의 발전을 가로막는 국회의 정치, 그 문제의 중심에는 운동권 정치가 있다고 저자는 강력하게 주장한다.

국회를 장악하고 그릇된 사상으로 얼룩진 그들 조직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운동권을 심판하는 것이 국가를 살리는 길이라는 것이 그의 이야기다. 

저자에 따르면 정치판에서 국회를 파행으로 이끌어가는 운동권 중에서도 가장 악질적인 집단은 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이하 전대협) 출신들이다. 실제로 경제를 살리기 위한 법안들을 앞장서서 가로막는 인물들도 전대협에서 국회로 자리를 옮겨 금배지를 단 사람들이다. 

저자는 1980년대 전대협에서 연대 사업국장을 맡았던 골수 운동권 출신 인물이다. 그는 이상적인 국가로 생각했던 소련의 멸망, 주체사상 창시자인 황장엽의 망명을 바라보며 인정하고 싶지 않았던 사회주의의 실패와 북한 정권의 악질적인 실체를 받아들였다. 

한때 대한민국을 전복시키기 위해 안간힘을 쓰던 그들과 동고동락했던 그가 참회하는 심정으로 자신의 과오를 고백하고, 운동권과 전대협의 실체를 낱낱이 서술한다. 

대한민국의 미래지향적인 발전을 희망하는 국민들이라면, 자주, 민주, 통일이라는 북한의 주체사상과 남한혁명론으로 똘똘 뭉친 전대협의 실체를 살펴보고, 바보 같은 정치판을 개혁하기 위한 방법은 무엇인지 한 번 살펴보자.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마론볼 19-11-17 11:00
   
그래서 그치들이 운동권 전부를 대변하는 인물이냐고 덜떨어진 인간아 ㅉㅉㅉㅉ
 
 
Total 198,5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8978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48239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04495
198316 볼턴 “日, 남북과 미국 가까워지는 걸 방해” (2) 이름귀찮아 09-20 860
198315 "나경원, 美에 총선 전 북미정상회담 자제 요청" 발언 논… (3) 이름귀찮아 09-20 939
198314 토왜, 친일파는 존재 하는가? (28) ijkljklmin 09-20 480
198313 불어나는 박덕흠 이해충돌 논란...민주 "국회 윤리위 제… (3) bts4ever 09-19 541
198312 박덕흠,1000억,2000억은 가짜뉴스....... (2) 강탱구리 09-19 770
198311 차량도 코로나 바이러스 걸린다? (9) ijkljklmin 09-19 409
198310 공습경보!! (4) 아자봉 09-19 526
198309 진단검사의학회 "신속진단키트, 환자 40% 놓쳐..도입 필요… (4) 개개미S2 09-19 863
198308 야 니들 웨 네이버 통제하냐??? (1) 개개미S2 09-19 541
198307 당직병...'나를 정쟁에 이용하지 말라' (6) 강탱구리 09-19 980
198306 뉴스타파, 윤석열 장모 녹취 입수.."도이치 모터스 내가 … (2) 강탱구리 09-19 689
198305 박덕흠 2000억 + 또 /이해충돌 (4) 강탱구리 09-19 472
198304 병장회의를 쉴드쳐야 하는 이유 (1) 갓라이크 09-19 633
198303 사람 팬 예천군의원 (2) 턀챔피언 09-19 426
198302 윤희숙이 컬럼비아대 대학원 박사 출신이었군요 (2) 독거노총각 09-19 480
198301 재산의혹 김홍걸 '제명'…"감찰에 협조할 뜻 안 … (5) bts4ever 09-19 457
198300 국민의힘, 논란 끝에 '빨강·노랑·파랑' 3색 당색 … (10) 개개미S2 09-19 616
198299 이종걸 "평화 얘기하며 한쪽으론 무기구입..남북관계 파… (1) ssak 09-19 415
198298 #○○○ 기자.. SNS에 태그하는 민주당 의원들 (1) 독거노총각 09-19 681
198297 동녕현성 전투란.?? (2) 돌통 09-19 269
198296 유시민전장관 다시 복귀!!!!!!!!!! (9) 월하정인 09-19 1049
198295 일감몰아주기 의혹 박덕흠, 이해충돌 진짜가 나타났다 (3) 독거노총각 09-19 326
198294 우리사회에서 가장 불공정한곳은 어디인가 ? (1) 아차산의별 09-19 179
198293 [이슈시개]국민의힘 당명 이어 로고도 '日표절 논란&#… (6) 삼촌왔따 09-19 657
198292 현직 기자가 쓰는, 중앙 언론사 기자들의 리얼한 세계 (6) mymiky 09-19 718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