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15 16:26
“젊고 건장하지만 나약”…채이배가 고백한 까닭은
 글쓴이 : 초록바다
조회 : 349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28&aid=0002474946&date=20191115&type=1&rankingSeq=9&rankingSectionId=100



“젊고 건장하지만 나약한 채이배입니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 관련 채이배 의원을 ‘감금’했던 사건과 관련해 ‘젊고 건장한 채 의원이 감금당했다는 건 채 의원을 너무 나약한 존재로 보는 것’이라는 취지의 의견서를 13일 검찰에 제출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직접 ‘반박’에 나선 것이다.

채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그동안 패스트트랙 감금 사건의 피해자이지만 언급을 자제해 왔다. 그 사건으로 인해 국민에게 정치적 혐오와 정치적 불신을 더하는 것을 막고 싶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오늘은 한 말씀 드린다”며 입을 열었다. 채 의원이 “나경원 원내대표가 검찰에 제출한 의견서”의 취지로 “젊고 건장한 채 의원이 감금됐다는 건 채 의원을 너무 나약한 존재로 보는 것”이라고 인용했을 때는 손학규 대표를 비롯해 함께 착석했던 당 지도부들 사이에서 참지 못하고 웃음이 터져나오기도 했다. 채 의원은 “제 방 문고리를 잡고 있던 1명과 방에 있던 11명, 총 12명의 한국당 의원들을 힘으로 물리치지 못했으니 저는 나약함을 인정할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한편 나경원 원내대표는 (패스트트랙 관련) 모든 행동이 자신의 지휘 하에 이뤄졌다며 책임지겠다는 강인함을 보여주셨다”고 말한 뒤, “그런데 말입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정작 50쪽짜리 의견서 본문에는 자신의 책임을 밝히는 내용이 없다. 책임지려는 말을 문서로 남기려고 하니 나약해진 건가”라고 꼬집었다. 또 검찰과 사법부를 향해 “제 의정활동을 방해하고 물리력을 행사해 절 감금하도록 교사한 나경원 원내대표가 반드시 응분의 책임을 질 수 있도록 철저히 조사하고, 국회가 다시 이런 불행한 역사가 반복되지 않도록 일벌백계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보미왔니 19-11-15 17:27
   
1:12를 못이기면 나약한거신가~~ 비겁한 변명의 나베로군
 
 
Total 175,00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19200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32978
174882 자유당과 그 똘마니들은 100시간 일하면 될듯 (8) 쿤신햄돌 12-12 257
174881 알밥이들이 좋아하는 민경욱 "주 100시간 일하라~" (16) 보미왔니 12-12 605
174880 자한당의 소원 꼭 들어주고 싶다! (3) 무덤지기 12-12 336
174879 [스크랩] (대박) 청와대에서 온 국민과의 대화 답변 우편… (6) 2019사역자 12-12 544
174878 황교안의 이상과 현실 (23) 보미왔니 12-12 773
174877 2019년 하반기 주요정당 지지율 추이 (13) 보미왔니 12-12 781
174876 새로운 보수당??? ㅋㅋㅋㅋㅋㅋ (15) 소음측정기 12-12 607
174875 전두환 반란군에 맞서다 숨진 참군인 (2) 초록바다 12-12 525
174874 우리도 영토를 매입할순 없나? (4) 正言명령 12-12 511
174873 뉴스) 당혹스러운 자유당 '명예롭게 죽는 방법 밖에 … (8) 보미왔니 12-12 853
174872 [MBC] 자가당착에 빠진 검찰, 검찰 타격 불가피 (4) 보미왔니 12-12 786
174871 우리들병원 특혜성 대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쿠비즈 12-12 401
174870 "막을 방법이 없다" 절감한 한국당..장외투쟁론 확산 (2) 소음측정기 12-12 558
174869 시간끌다 패싱당한 한국당, 책임론 칼끝은 황교안? (4) 소음측정기 12-12 521
174868 왜구당 벌러지들 밤낮으로 조뺑이 까도 ㅋㅋㅋㅋㅋ bts4ever 12-12 215
174867 (속보) 조국가족 무혐의로 끝날 듯 (8) bts4ever 12-12 1282
174866 조국 구속 피하기 어려울 듯 (12) OOOO문 12-12 763
174865 [속보] 한국당 지지율, 29.3%…3개월만에 20%대로 하락 (9) 초록바다 12-12 783
174864 박지원 567억, 황주홍 276억, 조배숙 56억… '4+1 선물… (3) OOOO문 12-12 370
174863 구속 뒤 입 연 유재수 “친문 3명에 감찰 중단 요청” 진… (2) OOOO문 12-12 364
174862 양아치 같은 자한당 김재원 (4) 무덤지기 12-12 444
174861 “정경심 공소장 변경 불허는 중대한 위법” (9) OOOO문 12-12 420
174860 알바가 빨아주는 정경심영장 태클건 판사정체 (2) 무덤지기 12-12 511
174859 지랄염병 이라는 말. (6) 별명11 12-12 329
174858 이언주tv 신인균 대표_ 北 서울 불바다 ? 크게 걱정 안해… (3) 조지아나 12-12 59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