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12 09:59
“정경심, 딸 KIST·호텔 인턴증명서도 직접 위조…논문 제1저자 등재도 개입”
 글쓴이 : OOOO문
조회 : 497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배우자 정경심 교수가 딸의 표창장 뿐 아니라 KIST와 호텔의 인턴 증명서 등 입시에 필요한 각종 증명서를 직접 위조한 것으로 검찰이 판단했습니다.

정 교수에 대한 검찰 공소장에 따르면 정 교수는 고교생이던 딸 조 모 씨가 호텔경영 관련 학과 지원에 관심을 보이자, 지난 2009년 7월 워드프로그램을 이용해 조 씨가 2007년 6월부터 2009년 9월까지 부산 모 호텔에서 인턴으로 활동했다는 내용의 가짜 증명서를 만들었습니다.

정 교수는 이후 호텔 관계자에게 해당 증명서에 대한 날인을 받아 이를 조 씨의 생활기록부에 기재되게 했고, 조 씨가 의학전문대학원에 지원할 때도 제출했습니다.

정 교수는 또 조 씨가 고려대에 재학 중이던 때는 초등학교 동창인 KIST 이 모 박사에게 부탁해 학부생 연구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한 뒤, 조 씨가 3~4일만 출근했는데도 2011년 7월 11일부터 3주 동안 KIST에서 인턴을 했다는 내용의 허위 확인서 파일을 이 박사로부터 전달받았습니다.

하지만 해당 확인서 파일에 조 씨의 주민번호가 없고 대학 학과도 잘못 돼있자, 정 교수는 파일의 내용 부분을 지우고 KIST 로고와 서명만 만겨 그림파일로 만든 뒤 워드프로그램을 이용해 '3주간, 주 40시간씩' 등의 문구를 넣어 허위 확인서를 직접 만든 것으로 공소장에 적혔습니다.

정 교수는 이후 KIST 증명서를 제출했는데도 조 씨가 의전원에 합격하지 못하자 2013년 6월에는 '2011. 7.11부터 29.까지 3주간(주 5일, 일 8시간 근무, 총 120시간)' 등의 내용으로 부풀려 확인서를 수정하기도 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정 교수는 딸 조 씨가 단국대 의과학연구소의 논문 제1저자로 이름을 올리는 데도 개입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검찰에 따르면 단국대 장 모 교수는 정 교수 부탁에 따라 2008년 6월 의학 논문을 작성한 뒤 조 씨를 제1저자로 허위 기재해 대한병리학회에 이를 투고했습니다. 

정 교수는 이후 2013년 6월 조 씨의 서울대 의전원 지원을 앞두고 조 씨가 저자로 등재된 단국대 논문이 고등학생이 제1저자가 되기에는 너무 수준이 높아 의심을 받을 수 있다고 우려해, 논문을 제출하지 않는 대신 '인턴쉽 증명서'를 허위로 발급받아 제출하기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정 교수는 2008년 7월 친분이 있던 공주대 김 모 교수를 찾아가 딸 조 씨의 인턴 경력을 부탁했습니다. 이에 김 교수는 조 씨가 2008년 7월부터 2009년 4월까지 동식물 생육일기를 쓰거나 2009년 5월부터 7월까지는 식물 접시에 물을 갈아주는 정도의 활동만 했을 뿐인데 인턴 증명서를 작성해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정 교수는 또 딸 조 씨가 자신이 재직 중이던 동양대에서 자원봉사 활동을 한 일이 없는데도 2011년 12월 20일부터 2012년 2월 17일까지, 2013년 1월 10일부터 2월 7일까지 모두 116시간 동안 자원봉사를 했다는 내용의 허위 확인서를 직접 만든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딸 조 씨의 동양대 총장 명의 표창장은, 아들 조 모 씨가 기존에 받았던 동양대 총장 표창장을 스캔한 뒤 직인 부분만 오려내고, 딸 조 씨의 표창 내용을 적은 파일에 이를 붙여 미리 준비한 동양대 상장 용지에 인쇄하는 방식으로 위조한 것으로 검찰은 파악했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56/0010762716



기생충 가족 영화보다 실사판이 스케일은 더 엄청남.

2탄 찍어야 될 듯.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papercup 19-11-12 10:05
   
정게가 아주 한놈 도배로 엉망이네
이거 오래 두면 오던 사람들도 짜증나서 안오게 되거든?
이건 친목질보다 더 악질 분탕질인데 말이지
니덕에 관리자님한테 문의 좀 넣어 봐야겠다
     
agiltiger 19-11-12 10:51
   
공감이요
내일을위해 19-11-12 10:08
   
한줄만 읽었다. 증거가 아니라 판단했다........ 검찰의 자의적 판단.  니가봐도 웃기지?
 
 
Total 198,74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10163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49372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05688
198513 월북장려당...이해충돌당... (1) 검군 09-26 146
198512 구킴당 무슨궐기대회에 월북자 형이 나온다매? (3) 검군 09-26 251
198511 자연사만큼 위대한 역사적 진보는 없다니까,~~~ (8) 달의몰락 09-26 182
198510 코로나 보균전파 차량 판별법 (15) ijkljklmin 09-26 504
198509 미안하다 전해라? (17) 임펙트 09-26 319
198508 하 .. 거참 .. (20) 타호마a 09-26 420
198507 MBC 현직 아나운서 문 정부에 쓴소리?? (9) 개개미S2 09-26 1422
198506 시진핑 방한 (7) 개개미S2 09-26 867
198505 소련은 언제 김일성을 지도자로 선택 했을까.?? 관련사… (1) 돌통 09-25 165
198504 일본은 오전 내내 신나했었지...... (4) 강탱구리 09-25 1076
198503 베충이들의 가짜뉴스 역공작 (3) 개개미S2 09-25 783
198502 공무원 유가족 "김정은 사과 받아들여…시신도 송환을" (12) 달구지2 09-25 763
198501 공무원 신분이라서 월북이 아니라고 주장... (8) 강탱구리 09-25 595
198500 태영호 "제가 서울 한복판서 살해돼도 김정은 편지 한장… (11) 강탱구리 09-25 975
198499 자칭 보수들 반응 보니까 졸라 당황했나보네 (4) 안선개양 09-25 870
198498 누구말이 맞는걸까요.. (5) 한립 09-25 292
198497 윤석열 장모 고발' 정대택, "누명으로 징역살이 했다 (3) 독거노총각 09-25 586
198496 사람이 죽었는데 마구 설레면서... (6) 검군 09-25 354
198495 월북이 아니라고 거품무는 인간들 (9) 검군 09-25 487
198494 사과를 해줘서 감격스러운가 왜,~~ (13) 달의몰락 09-25 287
198493 생사람을 월북하다 죽었다고 몰더니만 (19) 좌익효수 09-25 529
198492 둘중 하나는 거짓말이란건데... (16) 임펙트 09-25 365
198491 사과받은정부는 (5) 한립 09-25 254
198490 어이가 없다 정말,~~ (19) 달의몰락 09-25 525
198489 그래도 정은이가 사과라도 하는통에... (2) 아차산의별 09-25 41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