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1-08-22 15:57
가계빚 900조원 육박..사상 최대치
 글쓴이 : skeinlove
조회 : 935  

분기 가계신용 19조원 늘어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마이너스 대출이 크게 늘면서 올해 2분기 가계신용이 전분기보다 19조원 가까이 늘어났다. 이에 따라 가계빚은 900조원에 육박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한국은행이 22일 내놓은 `2분기중 가계신용(잠정)'에 따르면 지난 6월말 현재 가계신용 잔액은 876조3천억원으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2분기중 가계신용은 전분기보다 18조9천억원 늘면서 1분기중 증가폭(10조4천억원)을 크게 웃돌았다.

가계신용은 가계대출과 판매신용(카드사 및 할부금융사 외상판매)을 합한 수치다.

가계대출은 전분기보다 17조8천억원 늘어난 826조원, 판매신용은 1조1천억원 늘어난 50조3천억원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예금은행 대출은 주택담보대출의 증가폭(5조4천억원)이 전분기 수준을 유지했으나, 마이너스통장 대출 등 기타대출 증가폭은 1분기 -9천억원에서 2분기 4조1천억원으로 크게 확대됐다.

비은행예금취급기관 대출은 주택담보대출 증가폭은 1조9천억원에서 2조5천억원으로, 기타대출 증가폭은 9천억원에서 3조9천억원으로 확대됐다.

기타금융기관 등 대출은 여신전문기관 및 보험기관을 중심으로 전분기보다 2조2천억원 늘었다.

이에 따라 예금은행 가계대출 잔액은 444조3천억원, 비은행예금취급기관 잔액은 173조6천억원, 기타금융기관 잔액은 208조2천억원을 기록했다.

한은 관계자는 "2분기에는 통상 주택거래가 활발해지고 가정의 달(5월)이 있어 가계대출이 늘어나는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은은 가계신용통계에 보험사, 증권회사, 대부사업자 등의 가계대출이 포함되지 않은 점을 개선했다.

이에 따라 올해 1분기 가계신용 잔액이 지난 5월 발표치보다 60조원 가까이 늘어났다.

한은은 지난 5월 1분기 가계신용 잔액을 801조4천억원으로 발표했으나 신규 기관을 추가해 이번에 다시 발표한 1분기 가계신용 잔액은 857조4천억원으로 집계됐다.

새로 포함된 기관은 보험기관(보험회사의 특별계정), 연금기금(공무원연금관리공단 외 7개 기관), 공적금융기관(한마음금융, 신용회복기금), 기타중개회사(증권사, 자산유동화회사, 대부사업자, 금융보조기관), 정부(한국장학재단, 보훈기금, 군인복지기금) 등이다.

또 가계부채 관련 통계가 자금순환통계에서는 `개인부문', 가계신용통계에서는 `가계'로 공표돼 혼선을 빚는 점을 고려해 자금순환통계상 `개인부문' 명칭을 `가계 및 비영리단체'로 변경하기로 했다.

한은 관계자는 "자금순환통계에서 의미하는 개인은 소규모개인사업자를 포함하는 가계와 가계봉사 민간비영리단체를 아우른다"면서 "순수 가계부채는 가계신용통계를 이용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가계신용통계 개선에 따른 신계열 통계자료는 이번에는 2009년 말까지 소급했고, 그 이전 기간의 신계열 통계자료는 오는 11월 공표할 예정이다.

어마어마 하다 1000조 찍겠구만 ......

ㄷㄷㄷㄷ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나무아래 11-08-22 16:12
   
이게 다 집 사는 문제 때문임. -_-; 한국만큼 집에 애착을 가지고 돈을 불리는 수단으로 쓰는 나라는 없을듯...
발없는말 11-08-22 16:57
   
도대체 대출로 집사게 부추긴나라가 또 있을런지.  그놈의 도마뱀의 뇌란게 있긴한가 봅니다. 근거없이 전에는 이랬으니 미래도 이럴거야라는 손해를봐도 오기가 발동해서 계속하게 된다고 하더군요.
 
 
Total 179,10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22450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47523
6031 그냥 분위기 쉬워가는 겸 글 하나 (4) 찢긴날개 05-18 576
6030 '광주사태'는 이제 그만...! (10) 쎄렌체 05-18 742
6029 솔직히 이명박 정치 경제 못하는데. (7) 로코코 05-18 757
6028 얘들 뭐임? (55) 속삭이는비 05-18 935
6027 광주사태는 폭동이다 (16) 소울메이커 05-18 982
6026 ... 블루이글스 05-18 109
6025 독도를 우리땅이라고 하지 말라고 고문 내셔널헬쓰 05-18 667
6024 [공산당선언]을 다 읽었습니다. (2) 이四Koo 05-18 624
6023 ... (24) 블루이글스 05-18 378
6022 이지메, 왕따, 아동음란물, 부동산 투기, 동성애 헉 너무… (4) 희망이 05-18 747
6021 여러분 판단좀 부탁드립니다.. (380) vivamivida 05-18 929
6020 뭉치면 죽고 흩어지면 산다. (4) 태을진인 05-18 583
6019 여러분... (16) 도레미 05-18 663
6018 잠금 (7) 짜짜로니 05-18 329
6017 새누리당 뽑기 싫어도 뽑게만드는 민주당의 놀라운(?) 능… (4) 남양유업 05-18 716
6016 조갑제 "극우파, 민주화운동을 좌익으로 몰면 안돼" (25) 방사능몽키 05-18 841
6015 광주사태에 대해 언급한 김일성 김정일 말 모음 (3) 태을진인 05-18 708
6014 잠금 (5) 짜짜로니 05-18 141
6013 조갑제 '광주 운동은 반공민주화 운동이었다.' (71) 방사능몽키 05-18 916
6012 새누리당의 지지층.. (14) 쪈쪈 05-18 705
6011 돈은 돈대로 받아먹고 사업권마저 강탈한.. MB가신들.. (6) 쪈쪈 05-18 589
6010 새누리당 뿌리는 친일 매국노 정권.. (6) 쪈쪈 05-18 571
6009 죄송함니다 광주민주화운동이 맞네요. (5) 태을진인 05-18 682
6008 비판적 사고를 통해 논리적 설득력으로 토론해라. (1) 발에땀띠나 05-18 495
6007 오늘 5.18 광주폭동 기념한다고 여기저기서 난리군요... (24) 루아향 05-18 963
 <  6921  6922  6923  6924  6925  6926  6927  6928  6929  69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