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1-08-15 15:06
오늘은 8.15 광복절입니다.
 글쓴이 : korea2010
조회 : 900  

8.15 광복절에 전하는 말.

   오늘은 8.15, 광복절(光復節)입니다. 1910년 일본 제국주의 세력에 의해 우리 한민족의 역사상 처음으로 완전히 주권을 상실한 채 피식민 상태로 전락했던 그 암울했던 35년의 세월을 극복하고, 1945년 호국영령과 순국선열의 보살핌 아래 다시금 '잃어버린 빛'을 찾은 바로 그 날이 오늘 8.15였습니다. 이 날 '광복절'을 기점으로 다시금 우리는 우리의 말과, 우리의 글과, 우리의 역사를 우리의 삶 전면에 재차 내세우면서 반 만년을 살아왔던 이 땅의 주인으로 당당히 국가와 민족의 터전을 가꾸며 살아가게 된 것입니다.

   그렇게 다시 맞은 66주년 광복절, 그 날의 숭고함과 환희가 우리 선조들의 마음에서 현 시대를 살고 있는 우리들의 마음으로 전해지는 것을 느낍니다. 하지만 새롭게 돌아온 광복절에 대한 기쁨과 함께, 우리는 엄습하는 또다른 불안감과 우려의 감정을 쉽사리 떨쳐버리기 힘든 것도 사실입니다.

   국권을 회복한 지 66년, 비록 한반도 남반부의 우리는 자유와 번영을 누리고 있지만, 여전히 이 땅의 절반은 폭정과 압제, 기아와 가난의 그늘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거기다 일본은 호시탐탐 과거 제국주의 시대의 야욕을 다시금 도모하기 위하여 아예 이제는 국제사회의 일원으로서의 최소한의 양심도 저버린 채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독도 침탈'을 전면적으로 실행하려 들고 있습니다. 그 뿐만 아니라 중국은 국력신장과 패권국가화를 빌미로, 우리의 얼이 담겨 있는 역사마저 훼손하는 소위 '동북공정'이란 왜곡 행위를 시시각각 강화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대외적인 문제뿐만 아니라, 개개의 정파들은 국가와 민족이라는 가치를 앞세우기는커녕 정치적 혼란만 가중시키고, 국민경제는 위기에 봉착해 있으며, 사회적으로는 부패와 비리가 만연화됨에 더해, 도덕과 윤리의 파괴, 도박, 마약, 향락에의 중독 현상까지 일어나는 등으로, 현실에서의 대한민국과 한민족의 미래는 한치 앞도 가늠할 수 없는 지경에 처해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그것만으로도 헤쳐 나가기 버거울진대, 수많은 이민족의 유입과 소위 '다문화주의'라는 또 하나의 '사대주의', '외국인 우대주의'의 실시는 과연 우리가 우리 선조들이 물려주셨으며, 우리 후대에 반드시 전달해 줘야 할 이 땅을 제대로 지켜낼 수조차 있을는지 걱정스럽기까지 한 것이 사실입니다. 이러한 국가적, 민족적으로 다가 온 총체적 난국은, 새로이 돌아온 '광복절'을 마냥 기쁘게 맞이할 수 없게 합니다.

   우리는 이제 기로에 서 있습니다. 지금 이 시점은 정치, 경제, 군사, 민족정책, 사회, 문화, 국제관계 등 거의 모든 분야에서 난제가 겹겹이 쌓여 있으며 그 하나하나조차 해결하는 게 버거운 '위기' 중의 '위기'입니다. 국권을 회복한 지 60여 년만에 찾아 온 거대한 위기의 '삼각파도'가, 어쩌면 우리 모두의 미래마저 한 순간에 쓸어가 버릴 수도 있겠다는 두려움마저 드는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좌절해서는 안 됩니다. 우리에게는 이 땅의 주인으로서 살아갈 권리가 존재하고, 또 살아가야만 하는 의무가 있습니다. 그것은 한민족의 일원이기에 우리에게 내려진 '지상과제'입니다. 그 '운명', 아니 '숙명'을...힘들고 어렵다 낙담하여 좌절하고 쉽게 포기해 버린다면, 그것은 이 땅을 반 만년 동안 지켜낸 선조들에 대한, 그리고 이 땅에 새로운 반 만년을 살아갈 우리 후손들에 대한 '배신행위'입니다. 그리고 만일 그러하다면, 우리는 주인으로서의 권리와 의무도 행사하지 못한 '죄인' 중의 '죄인'으로 낙인찍히면서, 인간사가 마지막 페이지를 장식하는 그 날까지 비참한 신세로 전락할 것입니다.

   우리에게 주어진 선택지는 '단 하나'밖에 없습니다. 그것은 바로 지금 우리를 둘러싼 그 모든 위협을 견뎌내고 또 이겨내어야 한다는 것을...그리고 그것을 가능케 한 국가와 민족에게만 운명은 자신들의 터전 속에서 영광과 번영을 누릴 자격을 주었다는 사실을...그 자명한 이치를 우리는 깨달아야 할 것입니다. 우리는 국가, 민족적 가치를 우리 마음 속에 굳건히 하여, 작금의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야 합니다. 그것만이 우리 한민족이 반 만년을 살아왔고, 또 반 만년을 살아갈 한반도 위에서 자유, 자립에 기반한 대한민국 중심의 통일국가를 건설하고, 또한 21세기 그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위대한 국가를 만들 수 있을 것입니다. 그 과제를 이룩하는 것이 바로 우리가 66주년 광복절에 되새겨야 할 내용입니다.

국가와 사회가 나아갈 올바른 길을 정립시키기 위한 정치클럽 국가사회연합(http://club.cyworld.com/unitedNS).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78,47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22068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45709
4899 다들 (일부)사람들은 수원사건으로 조선족만의 문제라… (24) 진실을향해 04-14 915
4898 전교조 교사의 급훈... (3) 아쿠야 04-14 1142
4897 프랑스혁명-개는 짖을뿐 친구가 아니다 (1) 니가카라킴 04-14 602
4896 김용민의 “개신교는 범죄집단” 이말이 맞을까? 틀릴까 (12) 희망이 04-14 1185
4895 정말 답이 없네요. 서울시장. 취임한지 얼마 됐다고... (8) 니가좋아 04-14 1108
4894 울 나라 선거철 젤 잘 먹히는건 (10) 방숭이 04-14 733
4893 민통당 망할려고 작정을 했군 ㅋㅋ (7) 안대여 04-14 1099
4892 새누리가 1당 수성이라고하지만 (1) 부레옥잠 04-14 824
4891 서울 20대 투표율 이래요 (7) 헐랭이친구 04-14 994
4890 당 파괴신 (4) 루푸 04-14 921
4889 흐음 그런대 외노자분들 처리해줄 업체같은거 안생길라… (1) 난박까 04-14 778
4888 김구라 퇴출하라고 난리네요. (6) 한지골똘복 04-14 1462
4887 고전명작)죽창깍는노인 (13) 태을진인 04-13 1283
4886 SBS 은하3단로켓 펑펑펑 3D로 만든 동영상~뉴스 (1) 로코코 04-13 765
4885 프랑스 사회당 후보 세금폭탄발언에 이민러쉬 (11) 태을진인 04-13 1119
4884 요즘 좌빨들의 근본 (1) 한지골똘복 04-13 755
4883 프랑스 망조가 들었네요 (6) 태을진인 04-13 1399
4882 공부하다가 알게된 역사적 사실. 그리고 우리가 깨달아… (1) 지구탈출 04-13 720
4881 월하낭인님 시의원에 출마해주세요~ (5) 슈퍼파리약 04-13 926
4880 부정선거(?) 폭로 동영상 대화내용 글로 적어봤습니다. (3) 현무자리 04-13 702
4879 [속보] 선관위 노조위원장 양심선언 부정선거 있었다..동… (21) SkyBlue74 04-13 1664
4878 잡에여러분은 한열사 카페에대해서 어찌생각하십니까? (18) 나에요 04-13 1201
4877 조선족살인도 다 노무현때문이죠 (12) 나에요 04-13 897
4876 지금 좌빨들의 근본은 뭔가요? (8) 나에요 04-13 1013
4875 무섭다 .. (9) 도레미 04-13 829
 <  6941  6942  6943  6944  6945  6946  6947  6948  6949  69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