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7-09-14 14:28
[단독] MBC기자 "국정원 사조직 투자했다는 청해진측 투서 있었다"
 글쓴이 : 정로환
조회 : 962  

세월호 참사 직후 편지 받았지만 보도 안 해…해당기자 “빚 진 마음, 외압 있었다”

[미디어오늘 문형구 기자]

추측으로만 떠돌던 국정원 세월호 실소유설의 단서가 나왔다. 한 청해진해운 임원으로부터 ‘국정원 전현직 직원들의 사조직이 투자를 했다’는 내용의 투서를 받았다는 증언이 MBC 현직기자를 통해 나왔다.

2014년 4월 세월호 참사 직후에 이 투서를 받은 MBC의 A기자는 미디어오늘과 통화에서 이같은 사실을 밝히며 취재과정에서 외압도 있었다고 전했다.

A기자는 “국정원 관련 보도를 하지 못한 게 있다. 청해진 임직원들이 줄줄이 구속되면서 한 구속된 수감자, 전 임원한테서 편지가 온 적이 있다”며 “국정원이 증개축에 개입을 했고 세월호는 국정원 소유의 배라는 주장이 담긴 편지였다”고 말했다.

이어 “그 때 임원이 얘기했던 것은 국정원이 깊숙하게 임원 인사에도 관여했었고, 관리를 계속 해왔고, 전현직 국정원 직원들의 사조직에서도 돈을 일정부분 투자한 게 있다는 거였다”고 말했다.

A기자는 이 투서를 받은 뒤 일부 내용을 보도하기는 했으나, △국정원 직원들의 사조직이 돈을 투자했다는 내용과 △증개축에 개입을 했다는 핵심내용은 누락했다. 이 기자가 투서를 받은 2014년 4월말엔 ‘국정원 지적사항’ 문서는 물론이고 국정원이 포함된 해양사고보고계통도도 알려지기 전이었다. 한마디로 세월호 참사와 관련해 국정원이 전혀 언급되지 않았던 때다.

A기자 역시도, 투서를 받은 2014년 4월말이 청해진해운의 책임이 부각되던 시기라서 청해진해운 측 주장에 신경을 쓸 상황이 아니었다고 말했다.

A기자는 “실제 그걸 좀 취재를 하기도 했다”면서 “그런데 저희가 매일 뉴스를 만들다 보니까 시간이나 물리적으로 그런게 많이 안됐다”며 “그래서 취재했던 건 국정원에서 어쨌든 깊숙이 관여를 해서 보안문제라든가 CCTV라든가, 취항까지도 계속 늦추려고 하면서 자기들(국정원) 요구사항을 계속 얘기를 했었고 국정원의 결재를 받으면서 취항도 늦어지고 그랬다, 그런 아주 포괄적으로 단편적인 보도만 했다”고 말했다.

A기자는 “세월호를 생각하면 늘 부끄럽고 빚진 거 같다. 당시 국정원과 세월호 선사와의 관계에는 석연치 않은 점들이 많았던 게 사실”이라며 “취재하는 과정에서 이상한 외압도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외압때문에 보도를 안한 건 아니었다”면서도 “결과적으로 검찰의 유병언을 향한 돼지머리식 수사에 저 또한 휩쓸리고 놀아난 것 같다”고 토로했다.

미디어오늘이 A기자와 첫 통화를 한 것은 지난해 3월이었으며, 당시 A기자는 청해진해운 임원의 투서를 찾아 본지에 제공하기로 했다. 그러나 며칠 후 A기자는 “당시 받았던 편지는 아무래도 다른 자료와 함께 폐기한 것 같다”고 말했다.

또한 당시 투서를 보낸 임원을 알려달라는 본지의 요청에 청해진해운 해무이사를 맡고 있던 안 모씨를 ‘면회가보라’는 답변으로 지목했으나, 최근 A기자는 “저에게 편지를 보낸 사람이 안○○ 이사였다는건 저도 확인이 안 된 사실”이라고 밝혔다. 해무이사는 국정원, 항만청, 해경 등 정부기관 관련 업무를 총괄하는 직책이다. 안 씨는 업무상과실치사상, 선박안전법 위반 등으로 6년형을 선고받고 복역중이다.

해당 투서가 수감자로부터 온 ‘손편지’이며, 투서가 온 시점이 4월말로 특정된다는 점에서 수사기관이 해당 임원의 신원을 확인하는 것은 어렵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http://v.media.daum.net/v/20170914123109623?d=y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제로니모 17-09-14 14:41
 
개섹들. 역시 소문 대로군요.

소문들이 진실로 밝혀지는 추세가 요즘만큼 많을라구...

뭐 죄다 진실로 밝혀지구 있으니. 최순실 이명바그네와 관련된 소문건 하나도 빠짐없이 진실이고... 참.

엠빙신 고영주, 김장겸, 보도국, 배현진 니들은 언론 최고 적폐다.
고소리 17-09-14 14:57
 
오호라
국정원 소유 재산 관리를 권력으로 해 쳐먹고 있었고
뽀록 날 것 같으니 한 사람 몰빵 시켜 죽이고 넘어가자~~~
가지고 있는 온갖 연예인들 자료 줄줄이 터트리고
마티즈 살해하고
은폐 조작하려는 국정버러지들
세월호 적폐 청산의 신호탄이 올라가고 있군

우리나라 비리의 원상 국정원
여기부터 조져야 적폐청산 되는 것
똥개 17-09-14 15:06
 
aromi81 17-09-14 15:37
 
왜 구조를 안 했는지 퍼즐이 맞춰지는 느낌이네요

뭐 여러 가지 정황 증거는 많이 나왔습니다만...

사건 당일, 세월호의 이해관계자들이 우왕좌왕했다... 라는 주장이, 아이들을 일부러 수장시켰다는 주장보다는 설득력이 있지 않을까요?

어쨌든 참 슬프고 비극적인 일입니다.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이 이 땅에 일어나지 않도록 철저한 발본색원이 필요합니다.
 
 
Total 105,77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140429 (1) 객님 12-03 339114
105778 오늘자 울이니 ㅋㅋㅋㅋ (7) 비트고인 23:41 92
105777 내가 뭐 문통한테 많을걸 바랬나 ... (5) 몰라다시 23:37 82
105776 근데 자원공사 살려야 하나 ? (4) 열무 23:34 59
105775 '평창동계올림픽에 평화의 길을 묻다'…심포지엄 (5) 달보드레 23:33 33
105774 탈북자들한테 빌린돈부터 갚아라. 가쉽 23:32 56
105773 이명박건은 빠르면 2년반 잡고 계속 수사해야 다 나오는 … (2) 호두룩 23:21 102
105772 이명박 성명서, 노무현 입장문 표절 논란 (1) 묵객 23:11 252
105771 한국 스키선수들 강제 북송행 (9) 비트고인 23:10 196
105770 니들 좋겟다 (5) 워웍 23:10 87
105769 울이니 이런건 여론수렴 안함 (15) 비트고인 22:58 176
105768 정두언 "배신 당한 김희중이 다 불어 MB 끝났다" (5) mymiky 22:53 369
105767 적폐들이 믿는 구석 (2) 묵객 22:37 229
105766 판사들 사표 수리 하지말고 조사부터 해야됩니다 (2) 바로그것 22:35 231
105765 김백준이는 (2) 스트릭랜드 22:27 191
105764 보수는 망하지 않았다 화랑관창 22:19 227
105763 오늘 강경화 장관 (10) 달보드레 22:13 551
105762 아 ㅅㅂ 제주 해군기지도 쳐해먹는데 이용한 모양이네요 (5) 하지마루요 22:04 507
105761 안철수를 보고 인생의 한 단면을 화~악 실히 봅니다. (3) 가생일 21:59 258
105760 평생 써먹을 만능짤 (3) 묵객 21:54 330
105759 비트코인아 503번이 종북 빨갱이라고 왜말을못하냐 (2) 하데승ㅇ 21:53 129
105758 이명박 전 대통령 "차기 정권을 반드시 내 손으로 창출" (3) 서브마리너 21:42 553
105757 좆선일보 소설 (3) 하지마루요 21:42 402
105756 "안철수와 결별" 국민의당 통합반대파 2월 6~7일께 창당 (6) 호두룩 21:39 325
105755 큰일났네,,, 큰일났어,,, (2) 항해사 21:39 320
105754 '골목성명' 닮은꼴 MB 입장표명…검찰수사 '정… (4) GREAT1ROK 21:35 22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