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9-14 06:53
[사회] 이순신 종가 "현충사에 박정희 현판 내려라"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2,276  

왕실과 충무공 의미퇴색.. 종가 "난중일기 전시 중단하겠다" 경고
현충사 본전에 걸린 박정희 전 대통령의 친필현판. (사진=김세준 기자)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사당인 현충사가 박정희 전 대통령의 친필 현판 철거 문제로 시끄럽다.

조선 19대 임금 숙종이 재위시절 이순신의 공적을 기려 현충사에 직접 현판을 사액했지만 현재 현충사에는 숙종이 아닌 박 전 대통령의 친필 현판이 그 자리를 차지했다. 이순신 종가는 현판 원상복구를 요구하며 난중일기 전시를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 숙종 밀어낸 '박정희 현판'… 왕실현판은 화장실 옆에

1707년, 숙종은 이순신의 공적을 기려 충남 아산 현충사에 현판을 사액했다. 조선시대 임금의 사액을 받은 사당이나 서원은 그 권위를 인정받음과 동시에 왕실의 보호를 받는 존재로 여겨졌다.

충무공의 충성을 기린다는 뜻의 '현충(顯忠)'이라는 현판을 임금이 직접 내리면서 현충사는 성역으로 거듭났고 오늘날까지도 초임 군 장교나 경찰공무원들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하지만 CBS 취재진이 방문한 현충사에는 숙종의 현판이 아닌 다른 이의 현판이 본전을 차지하고 있었다. 친필현판의 주인공은 박정희 전 대통령이다.

1706년 숙종이 사액한 현판은 박 전 대통령의 친필현판에 밀려 인적이 드문 모퉁이에 전시됐다. (사진=김세준 기자)
정작 숙종의 사액현판은 현충사와는 도보로 15분여 떨어진 인적 드문 모퉁이로 밀려났다. 그나마 그 옆에 위치한 공용화장실을 이용하기 위한 관람객들의 발걸음만 이어질 뿐이었다.

1707년 숙종이 사액한 현판은 흥선대원군의 서원철폐정책, 일제(日帝)의 이순신 가문 탄압도 모두 견뎌내며 그 명맥을 유지해왔다. 1932년에는 조선인들이 성금을 모아 현충사를 지켜내기도 했다.

하지만 1966년 박 전 대통령이 '현충사 성역화작업'을 진행하면서 숙종 현판은 현충사 본전자리를 대통령 친필현판에 내줘야 했다. 그 이후 지금까지 충무공의 영정과 위패는 숙종이 아닌 박 전 대통령의 현판과 함께 참배객을 맞이하고 있다.

◇ 이순신 종가 "朴 현판 철거하라"… 난중일기 전시중단

충무공의 '명량대첩 승전 420주 년'을 맞은 올해 이순신 종가는 방치된 숙종 현판을 다시 원상 복구할 것을 문화재청에 요구하며 난중일기 전시를 중단하겠다고 13일 밝혔다. 현재 난중일기 원본은 현충사 내 박물관에 소장돼 전시 중이지만 종부 소유의 물품으로 언제든 전시를 철회할 수 있는 상황이다.

종부 최순선 씨는 "30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숙종 사액 현판을 복구할 때까지 난중일기의 전시를 영구 중단할 예정"이라며 "현충사가 올바른 역사의 의미를 생각해야 할 때"라고 설명했다.

종부는 현판 원상복구는 물론 연말까지 충무공의 사당 앞에 심어진 일본의 국민나무 금송(일본명 고야마키)도 조속히 제거해줄 것을 요구하며 문화재청에 14일 진정서를 접수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 CBS 노컷뉴스 17. 8. 13 이순신 장군 사당에 日 국민나무 '고야마키')

이에 문화재청 현충사관리사무소 관계자는 "역사가 더 깊은 왕실현판으로 교체하는 것에 공감한다"면서도 "그에 대한 논의가 있었으나 숙종 현판의 규격이 현재 현판보다 작아 교체할 경우 잘 안 보일 수 있다"며 난색을 표했다.

박 전 대통령이 다시 세운 이순신 현충사에는 박 전 대통령의 친필현판과 기념수가 심어졌다. (사진=김세준 기자)
◇ '이순신'은 없고 '박정희'만 있는 현충사

현충사는 1966년 성역화작업을 거치면서 거대한 규모로 재탄생했다. 하지만 17만여 평의 현충사가 정작 충무공보다는 박 전 대통령을 드러내는 용도로 쓰였다는 설명이 지배적이다.

문화재제자리찾기 혜문 대표는 "노태우 전 대통령도 교정작업을 지시했을 만큼 일본식으로 지어져 양식과 의미 모두 변질됐다"며 "성역화작업으로 현충사는 목조건물이 아닌 콘크리트로 만들어지는 등 박 전 대통령을 기념하는 공간으로 바뀌었다"고 설명했다.

지난 2005년에는 유홍준 전 문화재청장조차 "현충사는 이순신 장군의 사당이라기보다 박정희 대통령의 기념관 같은 곳"이라 발언해 논란을 빚기도 했다. 당시 거센 항의로 유 전 청장이 공식사과하기도 했지만 문화재를 관리하는 당국에서조차 현충사를 어떻게 바라보는지 알 수 있는 부분이었다.

실제로도 현충사 본전을 가기 위해 지나는 '충의문' 현판 역시 박 전 대통령의 친필로 제작됐다. 본전에 들어서서도 왼편엔 '박정희 대통령 각하'라 적힌 기념석과 함께 그가 직접 헌수한 일본나무 금송이 관람객을 맞이한다. 현충사 외에도 임진왜란의 또 다른 영웅 권율 장군을 모신 경기도 충장사에도 박 전 대통령의 친필현판이 걸려있다.

종부 최 씨는 "현충사는 사실상 박 전 대통령을 기념하는 곳 같다"며 "충무공의 의미를 퇴색한 현충사에 난중일기를 더 이상 전시할 수 없다"며 깊은 한숨을 내쉬었다.

[CBS노컷뉴스 송영훈 · 스마트뉴스팀 김세준 기자] 0hoon@cbs.co.kr

http://v.media.daum.net/v/20170914060414141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나르Ya놀자 17-09-14 09:09
 
안타까운 이 나라의 현실이네요.
유수8 17-09-14 09:13
 
이건 종가에서 잘하셧네....
또르롱 17-09-14 09:31
 
저딴짓은 외국에서도 안하는짓이다 전에는 충무공 무덤 뒤쪽에 일본전통나무를 갖다심었다더만
진심 애국이라곤 1도없는 짓거리
버섯머리 17-09-14 09:58
 
아이고 아이고......
Marauder 17-09-14 10:30
 
숙종 현판을 박정희대통령 걸로 바뀐것 이외에 박대통령을 기념하는것같다는 느낌이 드는 이유가 따로 있나요? 콘크리트?
bluemoon 17-09-14 10:34
 
참 대단한 개 돼지들이다....

박정희가 그렇게 싫으면 다른데다 새로 지으면 되겠네
광화문 이순신동상도 박정희가 세웠으니 당장 철거하고.....

이순신을 받드는 정신이 중요하지 현판이 어떻고 나무가 어떻고.... 참 지랄도 풍년이다
이참에 제발 현충사 다른곳에 새로짓고 개 돼지들끼리 모여 천년만년 기리면 되겠다.........
     
삼삼이야 17-09-14 11:02
 
종가라잖아요 벌레씨. 어딜 옮겨..
     
afterlife 17-09-14 11:15
 
저게 맘에 안들면 님이 한국을 떠나요
     
이느무스키 17-09-14 11:28
 
베충이냐 박사모냐?
     
haloarmy 17-09-14 11:30
 
꺼져 벌레 샛기야
     
북창 17-09-14 11:42
 
이런 놈들은 항상 2렙 ㅋㅋㅋㅋ
     
류현진 17-09-14 12:30
 
개 돼지들 너님을 지칭한거구나ㅋㅋㅋ문중의 토지와 건물들을 옴겨라?ㅋㅋ
빨갱이냐?ㅋㅋㅋ쉽게 말해줄게 니 집구석에 김일성이 문패 달아줬는데
동네 사람들이 너보고 개 돼지새끼야 이사 가라고 하는 말을 너님이 하고 있는거야 ㅋㅋ
     
비구름 17-09-14 13:22
 
입금완료하였습니다.
     
유랑선비 17-09-14 15:21
 
탈북자이신 줄ㅋㅋ
좋은여행 17-09-14 11:34
 
아니 숙종 현판을 밀어내? 이런 것도 모르고 있었네... 이순신종가가 잘한거네요.
아그리고 위에 있는 벌레야 개돼지 발에 한번 밟혀 볼래?
아잉없나 17-09-14 12:43
 
어이구
유랑선비 17-09-14 15:21
 
숙종 현판을 대체 왜..?
우디 17-09-14 15:49
 
박정희 잔재가 곳곳에 남아있군요.
파로호 17-09-14 18:54
 
ㅉㅉ
 
 
Total 93,57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202852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4056
93578 [IT/과학] 바나나 천적 곰팡이, 드디어 잡았네 다잇글힘 21:22 376
93577 [정치] '수능 연기' 여론조사, 국민 90% "적절한 결정" (2) MR100 18:51 895
93576 [사회] 최순실 "사형시켜 달라" 법정서 대성통곡…재판 종료돼 (27) llllllllll 17:22 1675
93575 [정치] 군, 김관진 장관때부터 전경련 돈받아 ‘야당=종북’ 정신교… (3) MR100 15:38 1268
93574 [정치] ‘위안부’ 피해 지원예산 증액 가로막은 자유한국당 (15) MR100 12:53 1390
93573 [정치] 홍준표 "공수처, 좌파 전위대 검찰청 만드는 것" (17) MR100 11:58 1349
93572 [정치] ‘1948년 건국’ 자유한국당 주장에 ‘임정 100주년’ 기념사업… (17) 산너머남촌 11:05 1323
93571 [정치] 최경환 "공정치 못한 수사 협조 어렵다" (11) MR100 10:43 863
93570 [사회] 외상센터 간호사 달래주는 한마디 “괜찮아 엄마, 사람 살리… (1) 아마르칸 10:21 1006
93569 [세계] 英 안 풀리는 경제… 세계 5위 대국 프랑스에 내줬다 (4) MR100 10:09 1038
93568 [스포츠] [오!쎈 테마] 속속 철수하는 구단들…미계약 FA 16인 행방은? 아마르칸 09:55 443
93567 [경제] [단독] "소통없는 최저임금 인상, 재계 더는 견디기 힘들다" (5) 아마르칸 09:51 675
93566 [경제] BNK금융, 금융환경 변화에 따른 대응전략 특강 아마르칸 09:47 74
93565 [방송/연예] [어게인TV]‘인생술집’ 신동엽 잡는 안재욱, 절친이 이렇게 … 아마르칸 09:46 210
93564 [정치] 與 혁신 외치더니…높은 지지율에 긴장감 떨어졌나 (3) 아마르칸 09:45 508
93563 [정치] 사드 합의 뒤 바뀐 中, 사드 '촉구' 있어도 '비난… (1) 아마르칸 09:44 547
93562 [기타] 경기ㆍ충청ㆍ전북 '대설특보'…교통혼잡 우려 아마르칸 09:42 94
93561 [정치] '세월호 유골 은폐' 비판했다가 맹폭 당하고 있는 한국… (5) 호두룩 06:49 1332
93560 [정치] [단독] "박 전 대통령, 돈 끊기자 국정원장에 직접 요청" (1) 스포메니아 06:12 721
93559 [정치] [단독] "朴, 세월호 참사 뒤 성형만 5번"…靑 내 시술 공간도 (4) 스포메니아 05:55 624
93558 [세계] 샌프란시스코시장, '위안부기림비' 승인…日오사카 자… (4) MR100 00:52 972
93557 [정치] 한국당 '세월호 유골 은폐' 지적에 유족 "제발 너희들… (8) 5000원 00:28 1199
93556 [경제] 삼성,인도 프리미엄스맛폰시장서 애플,中원플러스에 밀려 3위 (7) 고단수 00:16 884
93555 [세계] 北위기 고조시키는 日…'北이 미사일 공격했다' 가정 … (14) MR100 11-23 1222
93554 [사회] [단독] "포항 지진 진앙, 지열발전소 옆 500m" 보고서 (5) 나르Ya놀자 11-23 90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