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8-13 20:52
[세계] 美언론 "선제타격? 어떤 방법도 서울 중심 많은 희생자 초래"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953  

北 미사일 격추 방안 등 다양한 시나리오 공개
임종철 디자이너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연일 북한에 대한 경고 메시지를 던지고 있는 가운데 북한도 이에 맞서 괌 포격을 시사하면서 각종 전쟁 시나리오가 등장하고 있다. 미국 언론들은 어떠한 시나리오든 선제타격이 진행되면 서울 중심으로 수많은 희생자가 초래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워싱턴포스트(WP), 뉴욕타임스(NYT) 등 미 언론들은 12일(현지시각) 군사 전문가들을 인용해 미국이 북한에 취할 수 있는 군사적 옵션들을 분석해 보도했다.

우선 북한이 보유하고 있는 미사일 중 하나를 일회성으로 타격하는 방안이 거론됐다.

트럼프 대통령이 지시를 내리면 이를 위해 미군 전투기가 비행에 들어가거나 적 기지를 공격할 수 있는 토마호크 미사일이 한반도 근처에서 발사될 수 있다.

NYT는 덜 위험한 선택지로 미국이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나 괌에 있는 미사일 방어 포대를 활용해 이 지역 근처에서 시험 발사된 북한 미사일을 격추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이는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이 단순한 위협에 그치지 않는다는 것을 증명함으로써 북한에 대한 압박을 극대화하는 효과가 있다.

이 밖에 가장 극단적인 시나리오로 언급되는 것은 북한이 미국을 선제공격할 경우 미군이 북한 미사일 함대와 핵무기고에 대한 총공격에 나서는 것이다.

한반도 인근에 배치된 구축함에서 토마호크 미사일을 수십 여대 발사해 북한의 주요 군사 지역을 타격하고, 괌과 일본에 배치된 전폭기들이 공격을 감행하는 형태다.

제리 헨드릭스 신미국안보센터(CNAS) 연구원은 이 경우 미 공군의 스텔스 F-22, F-35, B-2 폭격기와 한국과 일본의 F-15, F-16 전투기가 합동작전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 같은 방법은 북한이 주한미군과 주일미군 등을 향해 보복공격에 나서면서 한반도에 수많은 민간인 희생을 초래할 수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북한이 먼저 공격하든, 미군이 선제타격에 나서든 서울을 중심으로 대량의 인명피해로 이어질 것"이라고 우려했다.

마지막 시나리오로는 미국이 사드나 괌의 요격 미사일을 활용해 인근에서 시험 발사된 북한의 미사일을 격추하는 방안이 거론된다. 만약 요격이 실패할 경우 미국은 북한에 약점을 보여 향후 북한이 미사일 발사를 남발해 미국을 위협할 수 있다는 부작용이 있다.

유럽 등 전 세계에서는 대화로 북한과 미국의 갈등을 풀어야 한다고 지적하고 있지만 현실적으로는 어렵다는 지적이다. 패트릭 머피 국무부 부차관보는 “북한으로부터 근본적 문제를 해결하려는 의지를 보지 못했기 때문에 지금은 대화할 기회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앞서 미군 태평양사령부는 “공군 B-1B 랜서 폭격기들이 괌에서 ‘Fight Tonight’ 임무 명령을 받으면 바로 수행하기 위해 대기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WSJ는 특히 트럼프 대통령의 격한 발언에도 불구하고 핵심 경제지표들은 안정적인 시그널을 보내고 있다고 보도했다. 지정학적 우려가 고조됨에도 미국 달러나 중국 위안화 등이 예전의 흐름을 지속하고 있어 금융시장에서는 전쟁 가능성을 낮게 보고 있다는 해석이다.

신혜리 기자 hyeree@

http://v.media.daum.net/v/20170813173855600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착한남자 17-08-14 09:38
 
ㅡ..ㅡ
 
 
Total 92,95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199861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2568
92953 [정치] [단독] 댓글수사 대비 '가짜서류·사무실' 꾸민 박근혜 … (1) 호두룩 10-22 360
92952 [세계] 태양광 일자리, 원전보다 2배 이상 많다 (23) 전쟁망치 10-22 566
92951 [사회] '문재인 시계' 바자회서 420만원에 낙찰 (12) samanto.. 10-22 777
92950 [사회] 아무생각 없이 피웠던 담배 때문에…'정자 나이의 충격적 … (4) gaevew 10-22 1332
92949 [세계] 롯데, 해외 참전용사 후손에 장학금 지급…태국 등 3개국 300명… (10) 산너머남촌 10-22 1405
92948 [사회] '다스는 누구 것?' 실소유자 규명 끝이 보인다 (4) 정로환 10-22 883
92947 [정치] 국정원 검찰수사, 추명호 접점 '이명박→박근혜' 확대 (1) 유수8 10-22 364
92946 [정치] 서청원 "홍준표 검찰수사 때 협조요청"… 홍준표 "사리사욕에 … (6) MR100 10-22 724
92945 [경제] 테슬라 모델3, 3분기간 220대 생산..우려 커진 월가 다잇글힘 10-22 1177
92944 [세계] 밀라노·베네치아 속한 伊북부 2개주, 자치권 확대 주민투표 (1) 다잇글힘 10-22 696
92943 [사회] 식용으로 한국 온 '기니피그', 이렇게 똑똑해? (1) gaevew 10-22 2551
92942 [사회] 친박단체 총동원령에도 썰렁.. 집회문화 후퇴 앞장 (16) 아로이로 10-22 1837
92941 [사회] "왜 이런 개를 아파트서 키워요?" (3) gaevew 10-22 1563
92940 [정치] 軍 사이버사, 야간·휴일에도 댓글..민간 취미활동 위장 지시 (2) 호두룩 10-22 479
92939 [정치] '트럼프 책사' 배넌 "부시야말로 파괴적 대통령" 맞불 (2) 호두룩 10-22 871
92938 [정치] MB국정원 유성옥·신승균 구속…'정치공작' 수사 다시 … (1) MR100 10-22 514
92937 [정치] 국민의당 "DJ 노벨상 취소 공작=국격 훼손 사건…엄벌해야" (5) MR100 10-21 2248
92936 [세계] '히틀러 만세' 외친 백인 우월주의자, 차별반대 시위대… (6) 산너머남촌 10-21 2422
92935 [정치] "그래서 다스는 누구 겁니까?"..이명박 전 대통령을 겨누는 또 … (9) 유수8 10-21 1400
92934 [사회] 노하우 쌓은 공론화…文정부, 적용 대상 확대할까 (7) 모라카노 10-21 780
92933 [정치] 'DJ노벨상 취소 청원' 보낼 주소까지 일러준 MB국정원 (5) MR100 10-21 866
92932 [정치] 北 최선희 '핵지위 수용해야' 발언에 美 "핵무장 용납… (1) 허브민트 10-21 578
92931 [정치] 자유한국당, "美 백악관 홈피서 '전술핵 재배치' 청원 … (16) 허브민트 10-21 941
92930 [사회] '한일관 대표 사망' 최시원, 평소에도 프렌치불독과 목… (6) 프로그램 10-21 1587
92929 [경제] 서울대학 공대생들 "신고리 원전 재개를 넘어 신규원전을 더 … (54) 허브민트 10-21 189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