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8-13 20:52
[세계] 美언론 "선제타격? 어떤 방법도 서울 중심 많은 희생자 초래"
 글쓴이 : 아로이로
조회 : 974  

北 미사일 격추 방안 등 다양한 시나리오 공개
임종철 디자이너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연일 북한에 대한 경고 메시지를 던지고 있는 가운데 북한도 이에 맞서 괌 포격을 시사하면서 각종 전쟁 시나리오가 등장하고 있다. 미국 언론들은 어떠한 시나리오든 선제타격이 진행되면 서울 중심으로 수많은 희생자가 초래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워싱턴포스트(WP), 뉴욕타임스(NYT) 등 미 언론들은 12일(현지시각) 군사 전문가들을 인용해 미국이 북한에 취할 수 있는 군사적 옵션들을 분석해 보도했다.

우선 북한이 보유하고 있는 미사일 중 하나를 일회성으로 타격하는 방안이 거론됐다.

트럼프 대통령이 지시를 내리면 이를 위해 미군 전투기가 비행에 들어가거나 적 기지를 공격할 수 있는 토마호크 미사일이 한반도 근처에서 발사될 수 있다.

NYT는 덜 위험한 선택지로 미국이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나 괌에 있는 미사일 방어 포대를 활용해 이 지역 근처에서 시험 발사된 북한 미사일을 격추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이는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이 단순한 위협에 그치지 않는다는 것을 증명함으로써 북한에 대한 압박을 극대화하는 효과가 있다.

이 밖에 가장 극단적인 시나리오로 언급되는 것은 북한이 미국을 선제공격할 경우 미군이 북한 미사일 함대와 핵무기고에 대한 총공격에 나서는 것이다.

한반도 인근에 배치된 구축함에서 토마호크 미사일을 수십 여대 발사해 북한의 주요 군사 지역을 타격하고, 괌과 일본에 배치된 전폭기들이 공격을 감행하는 형태다.

제리 헨드릭스 신미국안보센터(CNAS) 연구원은 이 경우 미 공군의 스텔스 F-22, F-35, B-2 폭격기와 한국과 일본의 F-15, F-16 전투기가 합동작전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 같은 방법은 북한이 주한미군과 주일미군 등을 향해 보복공격에 나서면서 한반도에 수많은 민간인 희생을 초래할 수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북한이 먼저 공격하든, 미군이 선제타격에 나서든 서울을 중심으로 대량의 인명피해로 이어질 것"이라고 우려했다.

마지막 시나리오로는 미국이 사드나 괌의 요격 미사일을 활용해 인근에서 시험 발사된 북한의 미사일을 격추하는 방안이 거론된다. 만약 요격이 실패할 경우 미국은 북한에 약점을 보여 향후 북한이 미사일 발사를 남발해 미국을 위협할 수 있다는 부작용이 있다.

유럽 등 전 세계에서는 대화로 북한과 미국의 갈등을 풀어야 한다고 지적하고 있지만 현실적으로는 어렵다는 지적이다. 패트릭 머피 국무부 부차관보는 “북한으로부터 근본적 문제를 해결하려는 의지를 보지 못했기 때문에 지금은 대화할 기회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앞서 미군 태평양사령부는 “공군 B-1B 랜서 폭격기들이 괌에서 ‘Fight Tonight’ 임무 명령을 받으면 바로 수행하기 위해 대기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WSJ는 특히 트럼프 대통령의 격한 발언에도 불구하고 핵심 경제지표들은 안정적인 시그널을 보내고 있다고 보도했다. 지정학적 우려가 고조됨에도 미국 달러나 중국 위안화 등이 예전의 흐름을 지속하고 있어 금융시장에서는 전쟁 가능성을 낮게 보고 있다는 해석이다.

신혜리 기자 hyeree@

http://v.media.daum.net/v/20170813173855600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착한남자 17-08-14 09:38
 
ㅡ..ㅡ
 
 
Total 94,0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204606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75273
94055 [정치] 환구시보 “문 대통령,중국 감동시키려 노력” 1면 대서특필 사과나무 12:55 325
94054 [정치] 전투기도 미사일도 낡았다 "공군 전력공백 위기" (3) 아로이로 11:53 659
94053 [정치] 방중 문 대통령-방러 추미애 '닮은꼴' 일정 눈길 아로이로 11:50 262
94052 [방송/연예] YG 또 마약..국민의 따가운 시선이 두럽지 않나 (5) 아로이로 11:45 600
94051 [IT/과학] 깨져도 몇십초 만에 다시 붙는 유리 개발 다잇글힘 11:34 302
94050 [정치] 홍준표 "방송사 전부 편파방송, 밑바닥 민심은 다르다" (14) 다잇글힘 10:49 889
94049 [세계] 중 전문가들 “北 핵 절대 포기 안해…전쟁에 적극 대비해야" 캡틴홍 10:46 361
94048 [정치] "한국은 美·日의 신뢰 잃고, 중국은 한국민의 마음 잃었다" (17) 캡틴홍 09:23 1610
94047 [정치] 이재명 "홍준표, 문재인 정부 동분서주에 분탕질" 비판 (9) 벨루가 07:23 1222
94046 [정치] 청와대 기자단 해체' 청원 3일 만에 '2만 3천' 돌파 (3) 산너머남촌 06:54 895
94045 [정치] 조공외교 비판했던 홍준표 대표, 아베에게 머리 숙이는 장면 … (12) 나이테 12-16 2928
94044 [정치] 문 대통령, 충칭 현대차 방문…"중국이 전기차 지원하나" 질문 (1) MR100 12-16 1250
94043 [정치] 문재인 대통령 만난 '中차기 후계자' 천민얼은 누구? (4) 호두룩 12-16 1594
94042 [정치] 핫라인? 수화기 안 들면 그만 (6) afterlife 12-16 869
94041 [경제] 내년 中 스마트폰 추격에 삼성·LG는 직격타, 애플은 이상 무 (5) 손2갈 12-16 1490
94040 [정치] 홍준표 "위안부 문제보다 미래를 봐야..한·미·일 핵동맹 필요 (40) 아로이로 12-16 1974
94039 [IT/과학] 한파에 "0도 이상에서 사용하라"는 애플의 황당 공지 (6) 아로이로 12-16 823
94038 [사회] 4대강 보 수문 개방에 드러난 진실, 곳곳 '누수현상' (1) 아로이로 12-16 725
94037 [정치] 文대통령·천민얼, 사드로 중단된 ‘광복군 사령부 복원’ 재… MR100 12-16 653
94036 [정치] 핫라인? 수화기 안 들면 그만 (13) 닥터챔프 12-16 993
94035 [경제] 중국 대기개선에 약 288조 원 대규모 투자 계획…한·중 환경산… (8) 산너머남촌 12-16 1185
94034 [정치] 문 대통령, 충칭 임시정부 청사 방문…한국 대통령으로는 처… (1) MR100 12-16 657
94033 [사회] 자유한국당 시의원이 대표로 있는 주유소, 가짜석유 판매하다… (3) 산너머남촌 12-16 1624
94032 [문화] [나를 키운 8할은] 재일한국인 최초 도쿄대 정교수 오른 강상… 아마르칸 12-16 1032
94031 [사회] 부친 납북이 죄?… 잃어버린 내 삶, 어디서 보상받나요 아마르칸 12-16 47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