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7-06-19 22:18
[사회] 정유라, 덴마크서 제3국 시민권 취득 시도
 글쓴이 : stabber
조회 : 779  

정유라, 덴마크서 제3국 시민권 취득 시도


올해 초 덴마크 구금 중 몰타 시민권 취득 시도
측근 데이비드 윤에게 "돈 얼마 들어도 상관 없다"
정씨, 검찰조사서 "돈 때문에 포기" 진술했지만
시민권 있어도 강제송환 피할 수 없어 포기한 듯

최순실씨의 딸 정유라씨가 덴마크 구금 중 제3국의 시민권 취득을 시도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덴마크에서 체포된 정씨가 지난해 말 현지에서 ‘올보르 지방법원의 4주 구금기간 연장 결정이 부당하다’며 낸 항소를 덴마크 고등법원이 기각하지 않았다면, 제3국으로 도피했을 가능성도 제기된다.

19일 검찰 등의 설명을 종합하면, 정씨는 덴마크에서 구금생활을 하던 초기에 최씨 모녀의 독일 정착을 도운 핵심 측근인 데이비드 윤을 통해 지중해 연안 국가 몰타의 시민권 취득을 시도했다. 당시 정씨는 돈이 얼마가 들어도 상관없다는 취지로 시민권 취득을 알아봐 달라고 부탁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씨가 시민권 취득을 시도한 몰타는 이탈리아 남쪽 지중해에 위치한 작은 섬나라다. 몰타의 시민권 취득을 위해선 65만유로(약 8억2500만원)를 정부에 기부하고, 35만유로(약 4억4400만원) 상당의 부동산을 구입하는 등의 절차를 거치면 된다.

정씨는 검찰 조사에서도 이런 시민권 취득 시도 사실은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정씨는 검찰 조사에서 “돈이 많이 들어 시민권 취득을 포기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정씨의 설명과 달리 검찰은 정씨가 실제 시민권을 취득하더라도 범죄인 인도조약을 통해 강제송환을 피할 수 없다는 판단에 따라 시민권 취득을 포기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검찰은 지난 3일 정씨에 대한 첫 번째 구속영장이 기각된 뒤 추가 조사과정에서 이런 사실을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씨의 몰타 시민권 취득 시도는 애초 정씨가 자진 귀국 의사가 있었다고 강조한 사실과도 어긋난다. 정씨의 변호인인 이경재 변호사는 귀국사실이 알려진 뒤 “국정농단 사건이 터질 때부터 정씨에게 국내로 들어와야 한다고 권유해왔다. 본인도 오겠다는 의사는 있었고, 시기의 문제였을 뿐”이라고 밝힌 바 있다. 정씨 역시 지난달 31일 국내 강제송환 뒤 기자회견에서 “아기가 거기(덴마크)서 너무 혼자 오래 있다 보니까 빨리 입장 전달하고 오해도 풀고 해결하는 게 나을 거 같아서 들어왔다”고 말했다.

20일 오전 열리는 정씨의 영장심사에서 검찰은 시민권 취득 시도 사실을 강조하며 비록 미수에 그쳤더라도 정씨가 사실상 도주의 우려가 있었다고 주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앞서 검찰은 지난 18일 이대 입시·학사비리(업무방해)와 청담고 재학 때 허위 출석을 인정받거나 봉사활동 실적을 조작한 혐의(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뿐 아니라 범죄수익 은닉의 규제 및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추가해 정씨의 두 번째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퀄리티 17-06-19 22:47
 
시민권도 실력이지
 
 
Total 89,87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사진을 첨부해 주세요 (1) 가생이 05-29 185877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2014.05.29) (27) 흰날 03-15 168298
89875 [정치] 혼다 "위안부 실체에 큰 충격…日정부 공식사과 위해 계속 노… 하하하호 04:15 286
89874 [경제] 천억 보 전망대…세금 줄줄 샌다 하하하호 04:13 86
89873 [사회] 美국무부, 中 '인신매매 최악국가' 공식 지정…北과 같… (1) llllllllll 01:54 458
89872 [정치] 홍준표 "애들 데리고 TV토론 못하겠다…어이없어" (2) 하하하호 00:37 748
89871 [정치] 문준용 의혹 조작 이유미 “당이 기획한 일” (2) afterlife 00:26 444
89870 [정치] 제보조작 전말…"가짜녹음에 폰3개로 카톡조작, 이메일도 도… (1) afterlife 00:26 239
89869 [세계] 방탄소년단, 美타임 선정 '인터넷서 가장 영향력있는 25인&… 하하하호 00:18 306
89868 [정치] 최순실 지시 하나하나 담긴 '박헌영 수첩' 입수 하하하호 00:14 246
89867 [정치] 국정원, '우병우에 최순실 보고' 의혹도 캔다 하하하호 00:11 147
89866 [정치] '국민의당 제보조작'에 광주·전남 민심-정가-NGO 분노 아로이로 06-27 433
89865 [정치] 정치생명 최대 위기 안철수, 정계은퇴까지 내몰리나 (3) 아로이로 06-27 377
89864 [정치] 삼성 수뇌부, 법정서 증언 거부한 진짜 이유는? (1) 진라면매콤 06-27 1079
89863 [정치] 국회, 정치개혁특위 설치…개헌·평창특위 연장 허브민트 06-27 203
89862 [사회] '윤상현 막말 녹취' 최초 유출..50대 법정구속 (5) 진라면매콤 06-27 1289
89861 [세계] 日외무성, 文대통령 후쿠시마 원전사고 사망자수 발언에 유감… (8) 스쿨즈건0 06-27 1728
89860 [세계] 한국, 미국은 사랑하지만 트럼프는 싫어한다. (6) 스쿨즈건0 06-27 1697
89859 [정치] 중 전문가 "韓, 미국 정책과 일치할수록 독립성 잃어" (20) 스쿨즈건0 06-27 1447
89858 [스포츠] 도종환 문체부 장관, 게임 육성 약속..'친 게임' 예고 (7) 행복찾기 06-27 614
89857 [사회] 폭염 속 바나나 난다고? "국내에서 자라는 건 파초" (1) 아로이로 06-27 872
89856 [사회] 분당서울대병원, 安 부인 김미경 교수 '모셔가려' 했다 (1) 아로이로 06-27 400
89855 [정치] 박상기 "검찰 개혁 반드시 실현..상식 부합하는 법치주의 확립 (4) 아로이로 06-27 348
89854 [정치] "지금이라도 털어놓자" 설득에 국민의당 최고위원이 한 말 (4) afterlife 06-27 1151
89853 [세계] 日, 한미 정상회담 앞두고 ‘위안부 외교전’ 하하하호 06-27 588
89852 [정치] 정부 "'위안부는 매춘부' 日총영사발언, 사실이면 매우… (8) 하하하호 06-27 1082
89851 [정치] '제보조작' 파문에 안철수 침묵..직접 입장표명 고심 (8) 아로이로 06-27 81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