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20-03-13 17:17
[괴담/공포] 이호성 네 모녀 살인사건
 글쓴이 : 뻐터늑대
조회 : 13,477  

인기있는 프로야구 팀의 4번타자에서 선수협회 2대 회장을 역임하면서
연매출 80억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사업가 그리고 실내 스크린 경마장의
사업 실패로 인해서 약 270억에 가까운 부채를 떠 안았던 이호성
결혼을 전제로 사귀고 있었던 내연녀의 세 자녀까지 죽음으로 내 몰았고
죄의 댓가로 치루지 않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던 이호성
여기에서 언론에 추악함도 찾아 봐야 합니다. 결정적인 제보를 받고 체포
직전에 있었지만 지상파3사 중 하나의 방송국에서 경찰의 협조를 무시하고
특종보도를 내보냅니다. 결국 이호성의 죽음으로 공범의 여부와 여죄를
알 수 없었습니다. 더 경악 스러움은 특종 보도 당시 네 모녀의 생사는 확인이
안되어 있는 상태였습니다. 그 이야기는 보도로 인해 당시 네 모녀는 위험에
빠질 수 있는 상황이였습니다.

0.jpg

1.jpg

2.jpg

11.jpg

3.jpg

4.jpg

5.jpg

6.PNG

9.jpg

7.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나킨장군 20-03-17 22:10
   
방송시점이나 방송내용이 이호성을 살인마로 만들었다고 보시나요?
그런건 그저 가능성의 이야기일 뿐이죠.
팩트는 이호성이 저 가족을 모두 살해한 살인마라는거죠.

백번 양보해서 진짜로 언론 때문에 이호성이 일가족을 살해했다쳐도
그의 죄는 1g도 가벼워지지 않죠
     
JJUN 20-03-18 05:09
   
이호성 쉴드 글이 아니라...

이호성은 이호성대로 죄인이고
병맛언론때문에 그나마 실낫같은 희망1의 가능성도 없애고 공범이 있을 가능성도 있는데
이 모든걸 그냥 이호성 잡았으면 됐지 뭘~~하며 퉁쳐버린 저급한 언론저격글인것 같은데요......
     
사바나 20-03-26 17:30
   
헐 ㅋㅋ
     
체킷인 20-04-13 18:29
   
아니 이건 조금 잘못 이해하신듯.
1. 경찰이 제보받고 체포하러 갈려고 함
2. 엠바고 어기고 언론이 특종이라며 발표함.
3. 이호성이 그거보고 이유는 알수 없지만 xx함
4. 경찰은 체포못하고 수사종결. 수사종결로 여죄라던지 공범이라던지 그런 조사자체도 불가하게됨

이거 같은데요?
     
감성뵨태 20-06-16 22:22
   
이해를 진짜 못한다. 이호성과 언론 둘 다 문제인데 뭔 소리임
홍석천 20-03-21 00:35
   
근데 광주 서구 쌍촌동인데 ㅡㅡ;;; 일부러 수정한건가 ㅋ
이호성하고 같은 아파트 같은동 살았는데요... 어쩌다  보기도 했고;
지금 생각해보면 미스테리긴 함.. 워낙 조용하고 말수도 없던 아저씨라
달의영혼 20-03-22 22:07
   
내가 삼성 팬이라 기아(예전 해태)를 엄청 싫어했고 그 중에서 이호성을 젤 싫어함..인성 문제가 아니라 너무 잘해서-_-;;
권위주의킥 20-03-30 02:59
   
이건 과학적으로는 접근 불가능한 부분이 작용한 느낌임.. 뭐에 씌였다.. 딱 그런 느낌. 실제로 그런 다큐프로그램에서도 나온적이 있었고..  자유로 귀신 성불시켰던 그 법사양반이라도 한번 데려다놓고 뭘 해봐야 될 느낌
류진 20-04-12 23:38
   
언론 욕하기전에 경찰 주댕이가 먼저 문제지
보라돌이 20-04-26 13:53
   
당시 언론에서 피의자 장례식을 취재했는데 찾아오는 사람이 아무도 없었다는데 양심이 있으면 장례식을 치르지 않는 게 맞죠.
 
 
Total 8,36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3) 가생이 12-26 141574
8363 [외계] 충격적인 Rh- 혈액형은 외계인이 남긴 흔적? 증거? (3) 다중이론 08-04 2222
8362 [과학이론] 과연 영적인 미스테리를 과학적으로 추론 할수 없을까… (1) 기억지기 07-21 1795
8361 [잡담] 코로나 1 (4) 전직슈퍼맨 07-21 1846
8360 [잡담] 장의차 번호 ibetrayou7 07-19 1820
8359 [과학이론] 과연 영적인 미스테리를 과학적으로 추론 할수 없을까… (3) 기억지기 07-16 1308
8358 [외계] 23년 만에 혜성 꼬리까지 맨눈으로 본다 ~ 별찌 07-15 1475
8357 [잡담] 저승사자는 있을까요? (21) 다니엘리 07-12 2233
8356 [잡담] 삼재를 이겨내는 방법 (9) 다니엘리 07-11 1657
8355 [외계] 파커 태양탐사선이 찍은 혜성 NEOWISE ~ (2) 별찌 07-11 1562
8354 [잡담] 탄허스님의 예언중에 (13) 다니엘리 07-08 3522
8353 [자연현상] 중국 땅속에서 들리는 굉음 (12) 큐티 07-08 2682
8352 [잡담] 무당의 길을 가는 사람들은 사주가 따로 있을까요? 다니엘리 07-08 925
8351 [잡담] 저는 영매사라고 합니다. 1-1 (7) 다니엘리 07-07 1271
8350 [잡담] 저는 영매사라고 합니다. (11) 다니엘리 07-05 1761
8349 [목격담] 이거 무슨 발자국 인가요? (37) 거지닷 04-07 18749
8348 [외계] 미국 로즈웰에 추락한 외계인이 해준 말 (34) YUNA 03-31 20829
8347 [외계] '대혜성' 아트라스 지구 접근...이번에 놓치면 … (4) 별찌 03-30 9092
8346 [괴담/공포] 이호성 네 모녀 살인사건 (10) 뻐터늑대 03-13 13478
8345 [괴담/공포] 기묘한이야기 (1) 풍운™ 03-08 4748
8344 [잡담] 무서웠던 경험. 상상해보세요. (11) 조으다 02-28 5781
8343 [초고대문명] 팜므파탈님 저희가 무슨 잘못을 했길래...미게를 일케 … (3) 나기 02-22 5199
8342 [초현실] (영상) 흉가체험중 들린 곡소리 (1) 큐티 02-22 3784
8341 [초현실] (영상) 폐교에서 센서등 실험 (3) 큐티 02-21 4408
8340 [괴담/공포] 저희 친 누나가 직접 격은 귀신(?)목격담 (17) 블링블링 02-08 11415
8339 [초현실] 외계인과 소통하는 이지영 강사 포교논란 - 실검 1위 (11) 유전 02-04 8439
8338 [음모론] 인간은 매트릭스 게임의 NPC인가? - 자유의지의 유무 (4) 유전 02-01 4499
8337 [잡담] "연애·성관계·결혼·출산 모두 거부"…'4B'를 … (17) 유전 01-26 12369
 1  2  3  4  5  6  7  8  9  10  >